-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06/19 13:51:03
Name 손금불산입
File #1 D9MbQT_W4AEFRVL.jpg (221.1 KB), Download : 0
Link #1 스쿼카
Subject [해축] 2000년 이후 첼시 감독들의 기록들.jpg


로만 부임 이후 재임 기간 순위가

1위 무리뉴 1기
2위 무리뉴 2기
3위 안토니오 콘테

인 것 같네요.

콘테의 재임 기간이 딱 2년이라는게 킬링 포인트.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설탕가루인형
19/06/19 13:59
수정 아이콘
최악의 조건에서 람반장이 얼마나 버틸 수 있을런지...
19/06/19 14:01
수정 아이콘
감독을 저렇게 갈아치우면서도 우승 트로피는 가장 성공적으로 수집한 팀 중 하나라는것도 참 묘합니다.
첸 스톰스타우트
19/06/19 14:39
수정 아이콘
2히딩크<소년명수... 덜덜
19/06/19 14:53
수정 아이콘
동구 감독님은 단기전의 스페셜리스트네요. 16승 5무 1패...
19/06/19 15:11
수정 아이콘
와.. 갓딩크님은 정말.. 승율이 대박..
及時雨
19/06/19 15:26
수정 아이콘
히딩크 2기는 되게 못했네요 잘 기억은 안 나는데
어차피 정으로 땜빵한 거긴 하겠습니다만
아라가키유이
19/06/19 15:30
수정 아이콘
히딩크 소방수 1기는 참으로 대단했죠. 스콜라리가 결과도 문젠데 경기력은 더 처참하게 만들고 나간걸 히딩크가 수습하고 단숨에 끌어올린거라..
19/06/19 16:06
수정 아이콘
저때 무리뉴가 짤릴때쯤 첼시 강등권 근처에서 놀았었죠.
존테리, 이바노비치, 오스카, 마티치 폼이 한꺼번에 가버려서...
심지어 아자르까지 부상이었구요.
그래서 태업논란도 있었습니다. 결과적으로 모두 폼저하로 팀을 떠나면서 태업이 아니라 폼저하였다는게 증명되어버린...
19/06/19 16:20
수정 아이콘
2기 때 무를 엄청 캤던걸로 기억합니다.
하만님 말씀처럼 폼 저하가 심각했죠.
폼 저하의 원인은 무빠지만 그 전 시즌 혹사가 원인이라고 생각합니다.
19/06/19 17:50
수정 아이콘
(수정됨) 2년차에 리그 우승하고 휴가를 길게 주고 대신 휴가기간에 스스로 알아서 몸 만들어 오라고 했는데 대부분 몸관리가 안된 상태로 복귀해서 무리뉴가 노발대발 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그리고 운명의 사건...

시즌 첫 경기에선가 막판 아자르 부상, 지고 있는 상황인데 팀닥터가 필드에 들어가서 치료.
무리뉴는 1분 1초가 아까운 시간인데 들어갔다고 노발대발..
이 사건터지고 여자 팀닥터 잘림...
팀닥터랑 선수들이 이전부터 사적으로 부적절한 관계를 가졌다는 기사 등장...
선수들이 팀닥터 해고 반대했다는 기사등 가쉽거리 줄줄이 튀어 나오고 팀 분위기 개판남...
그래서 성적부진에 대해 성드립 엄청 있었던걸로 기억...
그만둘 즈음에는 리그는 16위(?)를 마크, 경기장에서 비춰지는 무리뉴의 모습은 완전히 포기한 듯한 모습,. .
태업중인데(선수들 움직임 개판) 눈치없는 코스타만 죽어라 뛴다는 말까지 ....

진짜 다사다난 했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27274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76816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74442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153326 0
45025 [연예] [(여자)아이들]슬프고 무서운 이번 퀸덤 무대 [1] yindui606 19/10/20 606 0
45024 [스포츠] [해축] 다이렉트 퇴장을 당한 이강인.gfy (10MB) [20] 손금불산입2481 19/10/20 2481 0
45023 [스포츠] [해축] 이번에도 승리에 실패한 토트넘.gfy (6MB) [6] 손금불산입1773 19/10/20 1773 0
45022 [연예] [아이즈원] 매운 맛을 본 안유진.gfy (데이터) [5] pioren1557 19/10/20 1557 0
45021 [연예] [아는형님] 김희선 누나 레전드 [9] Croove5062 19/10/19 5062 0
45020 [스포츠] 이승우 현재 상황 [17] 달달합니다6733 19/10/19 6733 0
45019 [스포츠] [K리그]극적인 인천의 승리,하지만... [29] 及時雨4139 19/10/19 4139 0
45018 [연예] 놀면뭐하니 유재석 드럼 독주회 무대 영상 [20] LEOPARD5241 19/10/19 5241 0
45017 [스포츠] NBA 최근 10시즌 득점 Top 7 [1] 김치찌개651 19/10/19 651 0
45016 [스포츠] NBA 역대 수비팀에 가장 많이 뽑힌 선수.jpg 김치찌개690 19/10/19 690 0
45015 [스포츠] NBA 단일시즌 2,000+득점.jpg 김치찌개563 19/10/19 563 0
45014 [스포츠] NBA 단일 쿼터 최다득점 Top 4 [3] 김치찌개694 19/10/19 694 0
45013 [스포츠] NBA GM설문, MVP예상 등.jpg [3] 김치찌개705 19/10/19 705 0
45012 [스포츠] [해축] 토트넘은 더 이상 젊고 압박이 강한 팀이 아니다 [20] 손금불산입5514 19/10/19 5514 0
45011 [연예] 주간 니시노 나나세.jpgif(약 데이터) [2] 아라가키유이2611 19/10/19 2611 0
45010 [연예] 세상에서 제일 이쁜 개구리.jpgif [17] 살인자들의섬6716 19/10/19 6716 0
45009 [연예] 등산하는게 취미라는 여자아이돌.jpgif [8] 살인자들의섬6131 19/10/19 6131 0
45008 [연예] [위키미키] 최유정의 근황보고 [9] ZZeTa3578 19/10/19 3578 0
45007 [연예] 우주소녀 11월 컴백 확정 [11] TWICE쯔위2214 19/10/19 221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