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06/19 07:57:29
Name 포인트가드
File #1 externalFile.jpg (191.1 KB), Download : 0
Link #1 네이버 바르셀로나시티 '앤디디'님
Subject [해축]네이마르와 메시가 다시 뭉치는걸 기다릴수없다고 코멘트한 네이마르 절친


넬마와 메갓의 바르사를 볼 수 있을것도 같습니다.

바르사팬들 입장에서는 네이마르는 애증의 존재로 의견이 엇갈리고 있다고

파리프로젝트는 플라티니 기소와 함께 끝나지 않을까 싶네요...아니면 프랑스 방위대로 갈수도.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9/06/19 08:07
수정 아이콘
그리즈만 PSG 가나요...
애기찌와
19/06/19 08:16
수정 아이콘
이런저런 구설수와 소문들 다 무시하고 네이마르, 그리즈만, 메시 3톱 보고싶셉습니다.. 수아레즈도 다음 공격수를 찾아야한다고 인터뷰도 했던데..
포인트가드
19/06/19 08:2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두요...뎀벨레와 라키티치, 움티티와 넬마의 스왑딜 기사도 봤는데
수아레즈가 파리로 갈리는 없고
Ace of Base
19/06/19 08:21
수정 아이콘
메시: 나의 시대가 끝나는 그날 너는 ...


ㅡㅡㅡㅡ
대관식이 머지 않았네요 메갓 ㅠ
아라가키유이
19/06/19 08:30
수정 아이콘
뉴스가 좀 뜨고있긴한데 네이마르가 바르샤 진짜 좋아하긴한듯.. 라리가 복귀해도 레알은 안 간다고 한거보면요
아우구스투스
19/06/19 08:32
수정 아이콘
애초에 왜갔는지조차 의문인 이적이고 많은 팀들이 피해본 이적이 되네요.
미하라
19/06/19 08:34
수정 아이콘
그리즈만은 사실상 이적은 이미 결정났는데 7월 1일까지 발표만 미루는 모양새라 봐서 쿠티뉴, 뎀벨레를 모두 제값에 처분하지 않는이상 바르셀로나라 해도 데용에 그리즈만, 네이마르까지 모두 영입하는건 그냥 불가능이라고 봐야겠죠.

축구계는 전미스포츠와는 다르게 선수의 동의없이 타구단으로 보내는게 불가능해서 1:1 스왑딜도 많이 있는편이 아닌데 그게 선수 1 vs 다수 형태의 스왑딜은 더더욱 가능성이 없다고 봅니다. 쿠티뉴든, 뎀벨레든, 라키티치든 이중에서 누군가 파리로 가는걸 거부하면 애초에 딜이 성립이 될수가 없어서...
스웨트
19/06/19 08:41
수정 아이콘
니가 영입되던날.. 누캄프의 모두가 너의 이름을 속삭였단다..
aDayInTheLife
19/06/19 08:44
수정 아이콘
그거 엔딩이.. 음..
아우구스투스
19/06/19 08:53
수정 아이콘
네이마르가 파리갈 때 금액이 222m 유로인데 이게 일시불에 세금까지 붙으면서 최소 250m이상이 되었죠. 당시 바르샤가 파리가 협상하잔걸 거절했었기에 파리가 네이마르를 판다고 해도 최소한도의 금액이 분할지급이어도 250m은 될거라고 봅니다.

그런데 위의 미하라님 말씀처럼 그리즈만에 데용만해도 2억유로 가까이 쓰게 된지라 추가로 네이마르에 2억5천만유로를 쓰는건 굉장히 어렵죠.

이적료 및 주급 감안하면 일단 3명은 나가야합니다.

쿠티뉴, 뎀벨레 그리고 수아레즈죠.

위의 두명 합쳐서 2억 유로 이상 이적료 만들고 수아레즈로 몇천만유로를 만들면서 주급 상위권 3명이 나감으로써 최상위권 2명이 들어올 룸을 만들어야하죠.

문제는 그러고도 넷스펜딩이 2억유로가량되니 여기에 라키티치 및 마우콩까지 팔아야 운영이 될거라 봅니다.

지금 쿠티뉴는 파리가 이야기 나오고 있고 또다른 곳은 첼시가 있는데 여기는 이적시장 금지가 유력합니다.

그리고 뎀벨레는 루머 나오는 곳이 리버풀이긴 한데 딱히 끌리는 자원은 아니고 비싸서 그닥이긴 합니다.

수아레즈는 미국쪽 루머인데 대부분 미국쪽이 이적료보다는 주급을 챙겨주니까 바르샤 니즈에는 안 맞죠.

라키티치는 현재 파리와 EPL 구단이 노리죠.

마지막으로 마우콩은 토트넘이 노린다는 뉴스 봤는데 애매합니다.

그리고 여기에 임대 보냈던 선수들 잘 팔면 최소 5천만, 최대 7천만 유로까지 나올 수 있겠죠.
포인트가드
19/06/19 09:09
수정 아이콘
메갓바라기 네갓인거 같아요
19/06/19 09:19
수정 아이콘
파리에서의 플레이 스타일이면 지금 메시 문제점이랑 똑같은걸 겪을 공산이 큰데요
사이드에서 흔들어주던 네이마르면 어서옵셔~고,
파리 네이마르는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아케이드
19/06/19 09:20
수정 아이콘
썩시딩 유 파더?
LucasTorreira_11
19/06/19 09:45
수정 아이콘
이적료 임플레의 시작..ㅜ
서쪽으로가자
19/06/19 10:39
수정 아이콘
기다릴수 없어서 포기 (응?)
비밀의문
19/06/19 11:19
수정 아이콘
뭐가 어떻든 네이마르 메시가 다시 같은 팀에서 뛰는 모습을 보고 싶긴 하네요...
축구팬으로서 눈이 즐거운 그 상황이 그립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27469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76997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74611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153591 0
45071 [스포츠] 이승우, 데뷔 미뤄진 이유?…"불성실한 태도로 쫓겨나" [17] TWICE쯔위2758 19/10/21 2758 0
45070 [스포츠] [해축] 이번 맨유 - 리버풀 골장면.gfy (6MB) [7] 손금불산입1596 19/10/21 1596 0
45069 [스포츠] [테니스] 빅4 머레이 2년 7개월 만에 투어 우승 [1] 안프로1102 19/10/21 1102 0
45068 [연예] [뉴이스트] 미니 7집 The Table로 6개월 만에 컴백합니다! [3] 뉴이스트532 19/10/21 532 0
45067 [스포츠] NBA 명장면.jpg [10] 김치찌개2185 19/10/21 2185 0
45066 [연예] 놀토 혜리의 놀라운 인싸력 [11] TWICE쯔위4524 19/10/21 4524 0
45064 [연예] [트와이스] ONCE와 TWICE. 4년, 그리고 하루. Be as ONE.swf [5] 발적화912 19/10/21 912 0
45063 [스포츠] NBA 블리처 리포트 선정 Top 20 [6] 김치찌개571 19/10/20 571 0
45062 [스포츠] NBA 현역 감독 승률 Top 4 김치찌개389 19/10/20 389 0
45061 [스포츠] NBA 무관의제왕들의 커리어 티어.jpg [1] 김치찌개652 19/10/20 652 0
45060 [스포츠] NBA 통산 득점.jpg [4] 김치찌개567 19/10/20 567 0
45059 [연예] [트와이스] 5개월만에 인스타그램 업데이트한 미나 [13] TWICE쯔위3840 19/10/20 3840 0
45058 [연예] 플레이엠걸즈 이수진 근황 [1] breathe2037 19/10/20 2037 0
45057 [연예] [여자친구] 원 아시아 페스티벌 소원,은하.gif [3] 메자이의 학점약탈자1658 19/10/20 1658 0
45056 [스포츠] 이승우라는 축구선수가 네티즌들에게 조롱당할수밖에 없는 이유.(펌) [83] MBAPE9730 19/10/20 9730 0
45055 [스포츠] [해축] 팀에 녹아들기 시작하는 그리즈만.gfy (12MB) [9] 손금불산입2779 19/10/20 2779 0
45054 [연예] 너의_이름은.jpg [16] 비밀정원4783 19/10/20 4783 0
45053 [스포츠] [해외야구] 이번 월드시리즈 휴스턴 1선발.gif(약 데이터) [20] 아라가키유이2510 19/10/20 2510 0
45052 [연예] [트와이스] 저녁 팬미팅 코스프레 근황.jpg [6] TWICE쯔위2433 19/10/20 2433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