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06/13 13:11:41
Name 손금불산입
File #1 GettyImages_1068753772_bupThumb.jpg (37.4 KB), Download : 1
File #2 K_001.png (15.3 KB), Download : 1
Link #1 공홈
Subject [해축] 레알 마드리드, 페를랑 멘디 오피셜 (수정됨)




https://www.realmadrid.com/en/news/2019/06/mendy-is-a-new-real-madrid-player


왼쪽 풀백, 마르셀루의 백업 및 장기적 대체자의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보이며 이적료는 48+5m이라고 합니다. 올림피크 리옹 소속의 24살인 선수로 프랑스 대표팀에도 뽑혀서 활약 중. 리그앙 베스트 일레븐에 2회 선정되었다는 이야기도 있네요.

과연 멘디가 레알 마드리드의 풀백 영입 잔혹사를 깰 수 있을지...

최근 10년간 레알 마드리드의 풀백 영입 리스트는 다음과 같습니다.


11-12
파비우 코엔트랑 30m

13-14
다니 카르바할 6.5m (바이백)

15-16
다닐루 31m

17-18
테오 에르난데스 24m

18-19
알바로 오드리오솔라 30m


호드리구의 영입을 돌아오는 시즌으로 포함시킨다면, 레알 마드리드가 현재 사용한 금액은 300m.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아라가키유이
19/06/13 13:18
수정 아이콘
레길론이 나가겠군요. 어디로 갈지..
김피곤씨
19/06/13 13:19
수정 아이콘
레길론 잘 한다던데 왜??
아라가키유이
19/06/13 13:20
수정 아이콘
공격능력이 거의 0 수준입니다.
김피곤씨
19/06/13 13:22
수정 아이콘
그렇군요.. 예전 감독때 레길론 윙에 마르셀로 풀백도 썼었다길래 공격도 나쁘지 않은 줄... (물론 항명해서 둘이 포지션 바꿨었다지만)
까리워냐
19/06/13 13:22
수정 아이콘
테오는 센터백 알바 겸하는걸로 남길거 같기도 한데 레길론이...
LOLULOLU
19/06/13 13:23
수정 아이콘
최근 레알의 풀백 영입이 잔혹사라고 할 수 있나요?? 코엔트랑과 카르바할, 특히 카르바할은 잔혹사가 아니라 그냥 탑 클래스 풀백이죠.
감별사
19/06/13 13:25
수정 아이콘
카르바할 빼면 나머지는 그말싫...
손금불산입
19/06/13 13:32
수정 아이콘
0까지는 아니죠. 크로스도 괜찮고 오버래핑이 나쁜 수준은 아닙니다. 다만 마르셀루처럼 공격의 중심이 될 깜냥은 아닐 뿐이고 그것 때문에 지단의 시즌 구상에서 밀렸을 뿐이죠.
19/06/13 13:33
수정 아이콘
제가 위닝에서 써봐서 아는데 참 좋은 선수입니다 지난 시즌에 계속 잘해서 맨시티 멘디를 짭멘디로 만들었죠
손금불산입
19/06/13 13:34
수정 아이콘
혜자 그 자체인 카르바할을 빼면 돈낭비가 좀 심했죠. 저도 코엔트랑은 라 데시마 때 일시불급으로 활약했기에 까진 않지만, 저렇게 거금들여서 풀백 영입하는 팀은 맨시티 빼면 레알 밖에 없을겁니다. 카르바할 이후로도 뎁스를 위해 아낌없이 투자했는데 줄줄이 폭망한지라...
보라도리
19/06/13 13:35
수정 아이콘
포그바도 노리던데 베일 처리는 무조건 해야 겠네요
LOLULOLU
19/06/13 13:36
수정 아이콘
아 그런 의미에서 잔혹사라고 표현하신 거군요. 가성비로 생각하면 동의합니다. 하지만 잘 아시겠지만 좋은 풀백 구하기 참 힘듭니다 ㅠㅠ
19/06/13 13:40
수정 아이콘
베일은 주급 보조 혹은 자진 주급 삭감 아니고서야 유럽리그 내에선 팀 찾기도 힘들 것 같은데...
그런데 이러다가도 우당탕 뭔가 일이 진행되기도 하는 법이니.흐흐

베일 처분되면 포그바 딜이 진행된다고 봐도 무관할 듯 싶습니다.
조용히살자
19/06/13 13:40
수정 아이콘
레길론잘하던데....
손금불산입
19/06/13 13:41
수정 아이콘
다른 포지션도 마찬가지긴 하지만 진짜 말씀대로 좋은 풀백 구하기 어렵죠.... 저 정도 돈을 때려박았으면 주전급 선수까진 아니더라도 건실한 선수 하나쯤 건질만도 한데, 터진건 싸게 바이백해온 카르바할 하나라니 참 아이러니합니다.
손금불산입
19/06/13 13:43
수정 아이콘
FFP 2.0이 시즌 넷스펜딩을 100m 이하로 제한한다는 이야기가 있는데, 이미 영입을 많이 질러놔서 추가 영입이 원활할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선수 하나에 100m 하는 세상인데 수익 지출 규모 고려안하고 넷스펜딩 100m 제한이라니 그게 사실이라면 좀 어처구니가 없는 규정인 것 같습니다.
LOLULOLU
19/06/13 13:48
수정 아이콘
그쵸... 사실 카르바할도 말씀대로 바이백이니 제대로 데려온 건 없습니다 쯔쯔...
아우구스투스
19/06/13 14:06
수정 아이콘
2.0은 재정건정성 조사지 기존처럼 뭔가 규제를 하는건 아닐겁니다.
LucasTorreira_11
19/06/13 14:08
수정 아이콘
갓르바할이면 저 비용 다 퉁치지 않나요
19/06/13 14:13
수정 아이콘
맨시티 멘디처럼 망하지않겠죠....
19/06/13 14:30
수정 아이콘
FFP 2.0이 곧 나올 예정인가 보군요.
저도 100m 제한은 말이 안 된다고 생각합니다.
FFP 자체가 사다리 차버리기라고 생각하는 입장에선 더더욱 그렇네요.
김피곤씨
19/06/13 14:32
수정 아이콘
덕분에 진첸코라는 수준 급 풀백 자원이 생겼습니다!! (빠밤!)
오연서
19/06/13 14:34
수정 아이콘
역대급 풀백듀오중 하나인 좌르셀로 우르바할 12.5m에 몇년을 쓰고 챔스3연패도 했으니 저정도 벌은 달게 받는걸로..
OnlyJustForYou
19/06/13 14:59
수정 아이콘
좋은 풀백 구하기가 너무 어렵다는 걸 보여주는 거죠 뭐.
역대급으로 올라온 마르셀로와 역대급으로 가고있는 카르바할인데 마르셀로 백업과 후계를 생각해야하니..

카를로스에서 마르셀로로 넘어갈 때도 꽤나 고생했죠.
마르셀로가 하도 못해가지고 윙으로 쓴적도 있고..
그 경험으로 미리 준비하는 게 좋아보여요.
킹이바
19/06/13 15:34
수정 아이콘
지단 성에 안차서... 지단의 구상에서 풀백은 꽤 높은 레벨의 공격력을 요구받고 있어서요. 본인 주도하에 이끌 수 있는 역량이 있는 것도 아니고 그렇가고 공격수와의 연계나 타이밍 잡는데 부족한 레길론이 자리잡기엔 너무 밋밋합니다.
D.레오
19/06/13 16:26
수정 아이콘
경기는 보신건지?
0수준은 아닙니다.
비니시우스랑 의외로 잘 맞았어요..
단 지단이 원하는건 마르셀로같이 윙백이 팀의 공격을 좌지우지해야하는지라.
아라가키유이
19/06/13 16:35
수정 아이콘
수치를 오버화해서 적었네요. 마르셀로에 비해선 한 없이 떨어진다는 편이 더 맞겠넨요. 지단은 레길론의 수비력을 높게보는게아니라
비주전으로 치부할만큼으로 공격력을 낮게본다는 말이었습니다. 지단이 저 쪽 포지션을 어떻게 사용할진 지금 이적시장 보면 보이니까요.
19/06/13 17:17
수정 아이콘
마르셀로가 초기에 보여준 모습들을 보여주면 벌이 좀 센 거 같기도...ㅠㅠ
처음엔 얘가 언제 잘하려나 싶었거든요.
같이 온 이과인은 두번째 시즌부터 두각을 드러냈는데...
자하르
19/06/13 17:30
수정 아이콘
리버풀은 진짜 10년 암흑기를 아놀드로 보상해주네요.
거의 월큽급 풀백인데 나이가 갓20이네
어라 그런데 진퉁 성골 유스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23402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73310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71170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148022 0
43857 [연예] [트와이스] 방송인거 뒤늦게 깨달은 쯔위.GIF 108번뇌369 19/09/21 369 0
43856 [연예] 현빈을 본 경리.. 심장박동..gif [12] 꿀꿀꾸잉3296 19/09/21 3296 0
43855 [연예] 악동뮤지션 새 앨범 트랙리스트.jpg [19] 살인자들의섬1947 19/09/21 1947 0
43854 [스포츠] [NBA] 이제 3점슛 약한 팀은 우승 못하겠다고 느낀 시리즈.JPG [22] 신불해2695 19/09/21 2695 0
43853 [기타] 천리마 마트 재밌네요 [18] newness4599 19/09/21 4599 0
43852 [연예] 김생민, 팟캐스트로 활동 재개…소속사 “공식 복귀 NO, 사적 활동” [14] swear3553 19/09/21 3553 0
43851 [연예] [오마이걸] 섹시댄스 [3] 나와 같다면1350 19/09/21 1350 0
43850 [연예] 누구보다 레슬링을 즐기던 여자아이돌.jpgif [16] 살인자들의섬4906 19/09/21 4906 0
43849 [기타] 심권호가 뭉찬에서 잠시 하차한 이유 [24] CoMbI COLa6629 19/09/21 6629 0
43848 [연예] [쇼미] 자기 자신을 낚아버린 힙합팬들 [15] 류수정4636 19/09/21 4636 0
43847 [연예] [오마이걸] 퀸덤 2차경연 커버곡 반응 [48] YunaKim4208 19/09/21 4208 0
43846 [연예] [트와이스] "Feel Special" Album Highlight Medley [7] TWICE쯔위913 19/09/21 913 0
43845 [스포츠] [해축] 이강인의 크로스바 챌린지.gfy [14] 손금불산입4104 19/09/20 4104 0
43844 [연예] [러블리즈] 다소 늦은 감이 있는 섭외 [3] 나와 같다면2647 19/09/20 2647 0
43843 [스포츠] [해축] 메날두 "우리는 서로 친구가 아니다." [34] 손금불산입5355 19/09/20 5355 0
43842 [연예] 마리텔 내일 생녹방 출연자 라인업 (막내딸, 혜원, 예나 출연) [18] LEOPARD2798 19/09/20 2798 0
43841 [연예] [프로미스나인]Señorita cover by 지원X서연 [3] kien559 19/09/20 559 0
43840 [연예] [아이즈원] 헷갈리게 만드는 아이돌 [7] 나와 같다면2601 19/09/20 2601 0
43839 [스포츠] 때늦은 고춧가루가 아주 맵습니다. [14] 서린언니4533 19/09/20 4533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