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04/16 15:05:40
Name   kpark
Link #1   본인, 스탯티즈
Subject   [KBO] 타고투저 끝인가 원효대사 해골물인가
https://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477&aid=0000177370

며칠 전부터 찾아보던 내용이 기사로도 나왔네요.



요즘 타고투저 끝났다고 말들이 많습니다. 공인구도 바꼈다는데 마침 타격 스탯도 죄다 떨어졌으니 그렇다는 얘기입니다.

정말로 그럴까요? 사실 시즌 초반 스탯이 나중가면 싹 바뀐다는건 다들 아실겁니다. 팀 이름에 '봄' 붙이는것만 봐도 알수있죠.

팀이나 선수만 그런게 아닙니다. 리그 스탯도 그렇게 바뀝니다.

여름이 되면 방망이가 뜨거워지면서 전체적으로 타격 스탯이 확 오릅니다.





정말로 그랬다는걸 데이터로 봐도 알 수 있습니다.

VyXQqyT.png

(그래프는 KBO 실황중계 소스를 수집해서 그렸습니다.)

일단 말이 많은 BABIP, 시즌이 지나면서 계속 오릅니다. 지난 5년간 계속 그랬습니다.

물론 시즌 초반이지만 올해 BABIP가 다른시즌 초반과 비교해도 낮긴합니다.

하지만 시즌 끝에가면 오를 수도 있다는게 과거 패턴입니다.

그럴거라고 보면 5년동안 시즌 마지막에 찍힌 BABIP를 지금 당장 BABIP랑 비교하면 왜곡이 생길 수도 있다는 뜻입니다.




다른 기록도 볼까요?

FlBFZkJ.png

타출장 OPS 싹다 시즌 진행되면서 쭉쭉 오릅니다.

역시 올해는 모든 면에서 좀 낮긴합니다.

일단 BABIP가 낮으니 타율도 낮습니다. 타율이 낮으니 장타율도 같이 낮아집니다. 그래서 OPS도 낮아집니다.

하지만 이것도 4월 14일까지 찍은 값을 10월에 찍힌 값과 비교하면 안됩니다. 끝에 가면 오를 수 있습니다.





홈런도 마찬가지입니다. 올해 홈런이 적다는데 사실 작년이 너무 미쳤던 겁니다. 특히 작년 4월에 SK가 미친듯이 쳤던거로 기억하네요.

kIK5fYM.png

2018년만 천외천일 뿐 원래 시즌 초반에는 다 2% 초중반을 찍었습니다. 특히 2017년은 올해랑 비슷한 수준이었습니다.

근데 2017년은 결국 끝에가서 2015년을 역전했습니다.

올해도 작년이랑 비교해서 그렇지 홈런 페이스는 무난합니다.

다만 공인구가 덜 탱탱한걸로 100% 바뀌면 과학의 힘으로 홈런이 덜 나올수는 있겠습니다.







혹시 모르니 스탯티즈에 가서 매달 끝날때마다 누적 기록을 더 보겠습니다.

QZe9nPj.png

역시 여름이 지나가면서 타격 지표가 계속 오르는 게 보입니다.




공인구가 바뀌는 것도 있고, 개인적인 의견이지만 외국인 투수 수준도 어느때보다 좋은 것 같은데,

그래서 그런지 아직 타격지표가 시즌 초반이라고 하지만 근래 어느때보다 낮습니다.

그렇지만 아직은 4월 절반도 안 지난 시점입니다. 4월 마지막에 가면 지금보다 BABIP, OPS 모두 오를 수 있습니다.





공인구 싹 바뀌면 정말로 타고투저 끝날 수 있습니다. 그럴 가능성 충분합니다.

하지만 아직까진 '시즌 초반은 원래 그랬다'는 가능성도 생각해봐야 합니다.

공인구 효과? 원효대사 해골물일 수 있습니다. 속단은 이릅니다.






시메가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07
근데 왜 맥과이어는......... 이렇게 못할까요.
키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08
결론은 두고봐야 안다군요...
이브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10
리그가 일찍 시작한 영향도 있지만 올해 직관가면 워낙 추워서.. 날씨 영향도 없잖아 있는 것 같긴 합니다.
기사조련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10
저는 확실히 달라진것 같아요. 진짜로 아니 이게 넘어간다고??? 하던 타구는 없어졌고 넘어갈께 넘어가는 느낌입니다 크크
내일은해가뜬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10
(SK팬) 아이고 ㅠ 의미없다 ㅠㅠ
kaeran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13
선수들이 시즌 준비하면서 전체적으로 장기 레이스 보고 폼 끌어올리는 케이스가 많지 않나요??
대부분 막 보여줘야 하는 신인들이나 스캠부터 폼 끌어올려서 달리다 시즌 중반쯤에 힘에 허덕이는 거 많이 봐 왔는데..
베테랑들이나 대부분의 철밥통들은 느긋하게..
홍승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13
타자들 컨디션이 늦게 올라오는 걸까요?
투수들이 퍼지기 시작하는 걸까요?
정지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18
그래프로 보면 2018년이 비정상적으로 모든 수치가 다 높고.. 2017년은 장타율의 기울기가 급격하게 오르는것에 따라 ops, 홈런율이 다른 해보다 급격하게 오르는게 보이네요..
이 두 케이스를 제외한 나머지 3개년도의 기울기는 비슷합니다. 올해도 그런 기울기로 간다면 최근래 가장 낮은 타격관련 수치를 볼겁니다.. 시작점이 낮게 설정되어 있으니까요
하지만 2017년같은 기울기로 갈 가능성이 아직도 남아있는거고 이거는 결국 시즌 끝까지 가봐야 알 수 있겠죠
다만 작년에 비해 정타가 아닌 타구의 비거리는 줄어든 듯합니다
덴드로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19
둘다겠죠? 크크
곰그릇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21
아이러니한 건 이순철의 말에 따르면 아직 공인구가 다 교체된 것도 아니라고 하던데요 지금은 섞어쓰는 중이라고
바카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21
팀별로 상대 투수 패턴, 쿠세, 커맨드 등이 간파된것도 영향 크죠.
바카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22
지금은 믹스 기간이고 4월 마지막주되면 올 교체된다고 하네요.
kpark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22
(수정됨) 그렇게 되는게 공인구를 바꾼 의도고 그렇게 되어야할 겁니다. 다만 다른시즌 막판 기록 들고와서 올해 4월초중순 기록이랑 비교하면 원래 크게 낮을 수 밖에 없다는 얘기를 하려고 했습니다.

사실 공인구가 바뀌었는지 확실하게 알려면 타구 트래킹 데이터를 봐야하고, 그게 안되니까 간접적으로 BABIP를 추적하는 방법이 있는 건데 이건 인과관계를 명확하게 밝히는건 아니니까 조심해서 얘기해야합니다. 근데 '아니면 장 지짐' 식으로 얘기하는 사람들이 꽤 많이 보였습니다.다른것보다도 '기사'를 그런식으로 쓰는게 그냥 넘어가기 쉽지 않더군요. 내가 눈으로 봤더니 넘어갈게 안넘어가더라 이건 정말 원효대사 해골물 되기 딱 좋은 얘기죠.
홍준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25
정량적으로 단언하려면 좀 더 살펴봐야겠지만 반발력이 BABIP에 영향을 주기도 합니다. 3-유간 원래는 못뚫었어야 할 타구가 반발력이 높아서 타구속도도 높아져서 뚫리는 식으로요.
MyBloodyMar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25
지금도 작년보다만 낮춰놨으면 성공인거죠
정지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27
음.. 제가 본 공인구 교체에 따른 타고투저 감소 기사들은 다들 비슷한 경기수때의 기록을 가지고 얘기하는 거였습니다.
https://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477&aid=0000177370
대표적인게 이런기사인데요.. 비슷한 경기수를 치른 작년과 비교해서 득점과 타율같은 걸로 작년보다 나아졌다는 식의 기사가 많지 작년 최종 수치와 비교하는건 못본거 같습니다..
실제 보여주신 그래프만 놓고 봐도 올해의 타격관련 수치들이 요 몇년간의 같은 시기에 비해 많이 낮지 않습니까? 2017년의 장타율같은 특이한 케이스가 재현되지 않는한 요 몇년간의 타고는 저하되는거고 갑자기 선수들 수준이 역전됐거나 심판의 존이 일괄적으로 변한게 아니라면 공인구의 효과라고 보는게 가장 타당한거겠죠
kpark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35
링크하신 기사가 본문 맨 위에 있습니다 ;)

공인구랑 타격지표 하락을 연관지은 기사는 제가 어렴풋이 기억하는 것만 해도 네개는 넘었습니다. 지금 막 검색해본 결과,
http://naver.me/xlQEAnKa
http://naver.me/FfGhvDDe
http://naver.me/Fu7HPcMI

며칠 있으니 동기간 기록을 비교한 기사들도 나오긴 했는데 문제는 2018년과 비교한 겁니다. 본문에도 썼지만 지난해는 홈런이 미친듯이 많이 나온 시즌이었습니다. 아웃라이어와의 비교일 수 있는데 그걸 놓친 셈입니다.
http://naver.me/5Wl3svRW
http://naver.me/G6KTkMbs
http://naver.me/xt9esCKe
노이즈캔슬링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37
물리학적으로도 온도가 올라가면 타구 비거리가 늘어나는것도 있구요.
오고에다이야몬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47
올해는 좀 다를 수도 있는게...작년까지는 스트존을 넓혔다가 시즌이 진행될수록 스트존이 좁혀져서 그런 거라고 생각되거든요. 올해는 반발력이 높은 공 자체를 바꾼거라...저번에 툭 쳤는데 넘어간 영상은 정말 크크...스트존으로 아무리 장난을 쳐도 제대로 치고...올해 해설부터 자주 언급되고 있는 발사각까지 갖춰야 좀 넘어가지 않을까 싶습니다...올해 경기를 봐도 확실히 공도 잘 안뜨고 (내야수 사이를 가르는 안타가 많은 느낌...) 떠도 웬지 작년같이 쭉쭉뻗는 타구가 많이 안보이더군요...
kpark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56
스트존이 넓어진건 2017년부터고, 조금씩 줄어들었다지만 2016년보다 훨씬 넓은건 그대로 유지됐습니다. '탁치니 억하고 넘어가는' 영상은 사실 공이 정말 잘 맞았을 가능성이 더 높습니다. 볼티모어 크리스 데이비스 전성기 시절에 그런 홈런이 엄청 많았는데 사실 타구의 속도, 컨택트 퀄리티는 중계화면으로 봐서는 어림짐작하기가 쉽지 않은 편입니다.

그리고 공이 잘 안뜬다고 하셨는데 실제로 올해 외야로 가는 타구가 동기대비 좀 줄어든 걸로 알고 있습니다. 근데 이건 그냥 공을 제대로 못맞혔다는 얘기거든요. 정타가 줄어드니 장타도 줄어드는 건 당연한 이치입니다. 이건 반발력의 문제가 아니라 스윙의 문제라든가 공의 움직임에 관한 문제(땅볼유도에 좋은 공을 많이 던진다든가)에 가깝습니다.

계속 이렇게 댓글을 달고있긴 하지만 반발력이 줄어들면 타격지표도 줄어드는게 정상 수순입니다. 다만 시즌 초반 기록과 마지막 기록은 원래 격차가 있으니 유념하자는 얘기를 하고싶었습니다.
정지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6:02
전 오히려 작년과의 비교가 더 맞다고 보입니다.. 기간을 다르게 두고 비교한건 아니라고 보지만 같은 기간이라고 봤을때는 말이죠..
왜냐하면 지금과 선수들과 상태가 가장 비슷한건 작년의 선수들이니까요.. 년도를 거슬러 가면갈수록 선수들의 상태 차이는 커지겠죠
작년이 비정상적으로 높았던 시기라고 해서 빼고 생각할게 아니라 선수상태가 가장 비슷한 시기인 작년의 같은 기간과 비교해서 타격관련 수치가 많이 떨어졌으면 그게 공인구 변화가 가장 큰 원인이라고 볼 수 있는거겠죠
kpark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6:13
말씀하신대로 생각하면 2018년엔 2017년보다 홈런이 훨씬 많이 나온걸 설명하기가 어렵습니다. 1년만에 선수들이 싹 바뀌었을리는 없으니까요.
박찬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6:14
지금은 좀 투고같고 나중에 더 오르면 밸런스 맞춰지는거죠 뭐
sty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6:36
비더레를 위하여 투병타고 계속 갔으면...흑흑
지니팅커벨여행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6:55
뭔가 신빙성이 높은 느낌이 드네요.
근데 왜 이리 짧게 글을 쓰시나요?
탐나는도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7:21
저는 타격은 어느정도는 팀 방침도 따라간다고 생각합니다
한시즌이 끝나면 평균에 수렴하겠지만
아직은 더 지켜볼때 같네요
닼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8:34
오 좋은글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23cm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9:51
헤일리가 야구력 훔쳐가서요... 크크크

전 그래도 외인 3명중에 1명만 똥 싸는거에 만족하네요 흐흐

이게 얼마만인지...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5279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56623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55405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122436 0
36780 [스포츠] EPL 아스날 vs 크리스탈 팰리스 골모음.gfy [7] SKY92493 19/04/22 493 0
36779 [연예] 방탄소년단 안무연습 영상.avi [3] 매일푸쉬업687 19/04/22 687 0
36778 [연예] [플레디스] 트위치 방송에 출연한 이가은 [8] LEOPARD1156 19/04/22 1156 0
36777 [연예] [오마이걸] 'No No No', 'Roly Poly' 아린 직캠 [3] 피디빈375 19/04/22 375 0
36774 [연예] [트와이스] "FANCY" TEASER *POST HOOK* [29] 피식인3079 19/04/22 3079 0
36773 [연예] 내일부터 AKB그룹에게 펼쳐질 지옥 [28] 춘호오빠3143 19/04/21 3143 0
36772 [연예] 어제 사쿠라, 채원, 채연 재밌는 눈치싸움 [75] 마로3288 19/04/21 3288 0
36770 [스포츠] EPL 에버튼 vs 맨유 골모음.gfy [36] SKY922436 19/04/21 2436 0
36769 [스포츠] 매성근 노노노 다운 그레이드 류중일........ [4] 시메가네2579 19/04/21 2579 0
36768 [연예] NGT사태 관련 영상과 사진 모음 [19] 어강됴리2237 19/04/21 2237 0
36767 [연예] [NGT48] 본인이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했던 야마구치 마호.JPG(약 데이터) [4] 아라가키유이1499 19/04/21 1499 0
36766 [스포츠] [KBO] 이번주 부산 사직구장에서 8회 이후 난 점수.jpg [4] 홍승식1696 19/04/21 1696 0
36765 [연예] 이번주 배성재의 텐 생녹방 일정 [2] 강가딘642 19/04/21 642 0
36764 [스포츠] KBL 현대모비스 V7-END GAME [8] style634 19/04/21 634 0
36763 [연예] [아이즈원] 열린음악회 라비앙로즈, 비올레타 무대 영상 [3] LEOPARD1043 19/04/21 1043 0
36762 [스포츠] 승점 8점에서 모인 K리그 2팀들 [5] JUFAFA928 19/04/21 928 0
36761 [연예] 화전소녀 활동중인 우주소녀 미기,선의 근황 [20] TWICE쯔위2466 19/04/21 2466 0
36760 [스포츠] [KBO] 이닝 쪼개기에 의한 연투 결과 [12] 치열하게2406 19/04/21 2406 0
36759 [연예] ngt48 피해자 졸업 사건 야후 댓글 반응 jpg [15] TWICE쯔위2528 19/04/21 252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