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02/12 08:30:05
Name   Davi4ever
Link #1   네이버
Subject   [해축] [오피셜] 아론 램지, 시즌 종료 후 유벤투스행 확정 (수정됨)
z5LauBm.jpg

https://sports.news.naver.com/wfootball/news/read.nhn?oid=139&aid=0002104191

계속 이야기가 나왔는데 결국 오피셜이 떴네요.
유벤투스가 이번 시즌이 끝나면 아스날과의 계약이 끝나는 아론 램지와
4년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BBC에서는 램지가 주급 40만 파운드를 받을 것이라는 보도가 있었지만
스카이스포츠는 32만 5천 파운드,
이탈리아 언론에서는 25만 파운드 정도를 이야기하고 있네요.
(스카이스포츠 또는 이탈리아 언론 쪽이 정확할 것이라는 견해가 많습니다)

램지가 약 10년 정도 아스날에서 뛴 것으로 알고 있는데
오랫동안 램지를 봐 왔던 아스날 팬들의 마음이 복잡할 것 같습니다.



리니지M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8:32
(수정됨) 복잡하네요 저 주급이라니...
잡고싶지만 잡을 수가 흠.. 없었엉~
딱총새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8:36
이러면 피아니치는 다른 팀 알아봐야하나요?
JKa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8:36
BBC 말대로라면 지금 5.5억 주급을 주고 램지를 쓰는건데;; 아무리 생각해도 말도 안되는거 같은데요....
v.Serum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8:46
bbc: 유밴투스 리버풀 살라에 £175m 준비중

이건뭐..?
아우구스투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8:49
우아
Lahmpar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8:55
이번시즌 내지는 다음시즌에 호날두와 함께 무조건 우승을 하겠다는 의지군요

그런 팀이 램지를..?
LucasTorreira_11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8:56
옥챔이 그렇게 터지듯...램지도 설마..
김피곤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9:03
올해 좀 부진해도 피아니치가 램지 보다는 한 클래스는 위에 있는 선수죠
캬옹쉬바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9:03
BBC 말대로라면 외질보다 많이 받네요.. 이적료 프리라곤 하지만;;
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9:08
몇번 경기 볼때마다 진짜 너무 잘해서 그냥 존재 자체로 변수 창출이 되는 특급 재능이라고 생각했는데 아스날 팬들은 그저 욕하기 바쁘고 객관적인 선수 평도 별로 안 좋아서 대체 내가 안볼땐 얼마나 못하는지가 궁금하던 선수 램지...
딱총새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9:25
제가 계산해보니 램지 주급이 피야니치보다 대략 2배 더 많은대요. 사실 전 램지가 한클래스까지 피야니치 보다 뒤진다고 생각안하는데 유베도 그생각에 저주급으로 램지 데려오나 싶네요.
쿼터파운더치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9:45
근데 유베 중원 보강이 딱히 필요한 건지 잘 모르겠네요 지금도 충분한데..
김피곤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9:48
(수정됨) 주급이 피아니치보다 훨씬 많은건 맞지만 몇년간 세리에 탑 클럽(로마, 유벤투스)에서 핵심으로 평가 받는 선수와
탑급 클럽이지만 우승에 도전 못하는 클럽에서 (부상 여파도 있지만) 풀 주전으로 한 시즌을 못 치뤄본 선수랑은 차이가 있죠..
게다가 피아니치는 지금 레지스타 위치에서 뛰는 선수고 램지는 전형적인 많이 뛰는 박투박인데
램지가 온다고 피아니치가 다른팀을 알아봐야 한다는건 더더욱 말도 안 되는 얘기구요
게다가 피아니치는 포포투선정 2018년 월드베스트 21위였습니다. 램지는 순위권에도 없구요.
히샬리송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9:49
아무리 프리여도 저 금액을...
유베가 미드 보강 절실하긴 하지만 램지같은 유형이 필요한게 아닐텐데
타디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9:51
영연방 선수가 다른 리그로 이적하는거 간만에 보네요.
마무리가 아쉬워서 그렇지 침투 하나는 끝내주고 팀에 헌신하는 선수니 유베가서 트로피 많이 들기를..
Scho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9:54
스쿼드를 좀 어리게 만들 필요가 있는 유베에서는 잘한 선택이라 봅니다
모조나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0:35
개인적으로 한국에서 많이 저평가당하는 선수라고 생각합니다. 그놈의 '나는 미드필더니까' 밈 때문인데 실제로 작년에도 아스날 최고의 선수였고 제가 가장 좋아하는 선수라 많이 아쉽네요. 벵거가 떠난 이후 유일하게 애정을 가진 선수였는데 이렇게 떠나네요. 아스날은 좋아하지만 예전같은 느낌도 아니고 아스날팬들의 히스테리컬한 선수 비난 때문에라도 램지가 꼭 잘하는 모습 보여줬으면 합니다.
patagoni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1:07
프리 계약 볼때마다 드는 생각인데, 사실 일년 쓰고 팔아도 400~500억 아닌가요? 그렇다고 파는 경우도 또 못보긴 했습니다만..
아라가키유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1:12
챔스 8회나 결승가서 2회우승 6회 준우승이죠.
엄청 억울할만 함 심지어 알레시절에는 3연속 결승이란 대기록도 가지고있었는데 첫 시즌 빼곤 다 준우승..
Dear Aga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1:19
주급 때문에 선수가 이적 동의 안 할 확률이 높죠.. 주급 맞춰주는 경우가 아주 가끔 밖에 없어서..
WOGUS88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1:42
선수가 안가는게 이상한 주급이군요.. 잘가라
손금불산입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2:21
주급이 지나치게 높아지면 오히려 이적시장에서 선수의 가치는 급락합니다. 대표적인 사례가 산체스와 외질이죠.
손금불산입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2:22
이게 유벤투스야 레알 마드리드야 덜덜덜
불굴의토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2:32
이젠 돈도없고 주급도없는데..bbc면 헛소리는 아니고 의문이네요..
Gunner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4:27
애증의 램지.. 이적료나 주고가던가 -_-;;;

윌콧-윌셔-램지.. 아스날의 브리튼코어는 이렇게 끝이나네요

그래도 램지덕에 FA컵이라도 먹었으니 ㅠ
Cazorla 19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6:07
주급보소.. 안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7:08
깜짝 놀라 BBC 들어가보니 원 소스가 Sky Arabia 라... 잘 모르겠네요.

그 와중에 재미있는 얘기들이 꽤 있네요.

사리의 운명은 2주 정도안에 결정될 것 같다.
바르셀로나가 조비치 영입에 합의했다.
맨유가 파리의 라비오 영입전에 뛰어들었다.
디발라가 이번 여름에 레알로 갈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Lazymin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17:14
그거 원소스가 돈발롱...메노스에 맞서는 캡틴호우를 만들고싶었다는게 정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2] 17/10/25 49795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49845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112208 0
33542 [연예] 놀토 받쓰 극악의 난이도를 자랑하는 노레 강가딘475 19/02/17 475 0
33541 [스포츠] 챔스 맞상대 리버풀을 향한 뮌헨의 도발 시전.jpg [7] LOVELYZ81302 19/02/17 1302 0
33540 [스포츠] 개인적으로 꼽는 크보 최고의 수비진 [11] 니시노 나나세1153 19/02/17 1153 0
33539 [스포츠] [해축] FA컵 첫 골을 기록한 안흔한 선수.gfy [5] 손금불산입1562 19/02/17 1562 0
33538 [연예] 어제자 장원영의 그 발언 [16] 마로4422 19/02/17 4422 0
33537 [연예] 기무라 타쿠야를 최정상에 올려놓은 드라마 [17] MBAPE2306 19/02/16 2306 0
33536 [연예] [아는 형님] 아직도 춤은 독보적인 비 [37] 아라가키유이4305 19/02/16 4305 0
33535 [연예] 미야와키 사쿠라와 SHINee가 함께 출연했던 음악방송 [7] MBAPE1467 19/02/16 1467 0
33534 [스포츠] jtbc가 3년만에 k리그 중계 다시 시작하네요 [5] 강가딘1602 19/02/16 1602 0
33533 [연예] 소사이어티 게임2 취업준비생 취업성공! [9] 빨간당근2533 19/02/16 2533 0
33532 [연예] [걸그룹] 데뷔 3일과 데뷔 3년이 과자 가져가는 자세 [12] 홍승식2810 19/02/16 2810 0
33531 [연예] 드디어 라면 광고를 찍은 노승혜, 차민혁 [27] 강가딘4408 19/02/16 4408 0
33530 [연예] 새로운 고정이 들어온 도시어부 근황.jpg [9] 손금불산입5565 19/02/16 5565 0
33529 [연예] 더팬 준우승자 비비(김형서) [4] 절름발이이리1726 19/02/16 1726 0
33528 [연예] 미추리로 원정간 전소민.jpg [7] 손금불산입3952 19/02/16 3952 0
33527 [연예] 알바천국 새 모델이 된 전소미 [2] 강가딘2889 19/02/16 2889 0
33526 [연예] 여가부 가이드라인에 직격탄 맞을 프로그램 [12] 카루오스5072 19/02/16 5072 0
33525 [연예] 이성미가 김밥 안 먹는 이유 [37] swear5839 19/02/16 5839 0
33524 [연예] [아이즈원] 하이터치회 전경.jpg [16] 마로3100 19/02/16 3100 0
33523 [연예] 라송 + I Do + 깡 무대 [31] 나와 같다면3712 19/02/16 3712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