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7/09/13 23:41:34
Name   어리버리
Link #1   유튜브
Subject   [KBO] 이정후 아버지가 인터뷰를 하셨군요. (스압)
오늘 있었던 방송이니 아니라 최다안타 갱신했을 때 한 방송이니 시간이 좀 지나긴 했겠군요.
앞으로도 꾸준히 활약해서 아버지의 기록을 넘어섰으면 좋겠네요.

이대로 쭉 가면 내년 아시안게임 선발도 따놓은 당상일테고...



20170913_233638.163 20170913_233645.729 20170913_233650.295 20170913_233656.752 20170913_233701.792 20170913_233728.153 20170913_233741.281 20170913_233750.641 20170913_233800.976 20170913_233826.075 20170913_233833.627 20170913_233841.579 20170913_233858.996 20170913_233922.028



설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3 23:50
제목의 '이정후 아버지' 보고

또 선수 가족이 괜히 쓸데없는 말 해서 아들 욕먹이고 어그로 끌었나 했다가
0.3 초쯤 후에 아 그게 아니지 하는 깨달음이 왔다는 ..
어리버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3 23:53
이제 이종범 아들 이정후가 아닌 이정후 아버지 이종범으로 넘어가고 있다는 증거가 되겠네요 크크.
pulso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0:12
빵형 형도 결혼 좀만 일찍했으면 됐잖어 ....ㅠㅠ
나이차도 세살밖에 안나는데...
어리버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0:23
박재홍보다 4살 많은 양준혁옹을 보면...
임시닉네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0:26
아시안게임이라도 국대 노리기엔 좀 많이 부족하지 않나요?
붉은벽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0:29
당장 아시안게임 엔트리 들기는 부족한 면이 있죠. 올 연말에 젊은 선수들 위주로 출전하는 국제대회가 신설되어서 거기에 국가대표로 나갈 것은 확실시 됩니다.
와룽놔와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0:53
크.. 아들 잘 둔 덕에 아버지가 방송도 타고 좋네요
마르키아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1:43
아버지를 넘어설 정도의 성적을 찍는다면 국내에선 보기 힘들게 되겠죠? 크크...
fishy bo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2:55
고졸 신인이 팀에 주전으로 뛰는 건 대단하긴 하지만,
솔직히 너무 똑딱이 아닌가요?
지금이야 나이가 깡패니까 띄워주는데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크죠.
나중에 피지컬을 키워서 장타율 높은 타자로 성장하지 못 하면 괜히 욕 먹지 않을까 걱정도 되네요.
카바라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4:40
고졸신인이 war가 3점대인데 똑딱이란 비하는 부당하죠. 다른신인들은 1점대만 기록해도 팀내 최고인데요. 가감없이 봐도 대형신인이고 띄워줄만하다고봅니다.
K.F.C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5:40
당장 고졸신인중 이렇게 치는 선수가 없습니다.
크보 신인중 단연 돋보이는 선수고 앞으로의 미래가 기대되는 선수죠.
그리고 장타력이 부족해서 똑딱이로만 커도 이정도 타율에 안타수면 부동의 리드오프가 될수 있고 그정도로만 커도 대박타자죠.
솔로12년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6:26
그래도 몇년은 보겠죠.
솔로12년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6:29
타자중 war 21위인데요.
이정도 성적만 유지해도, 국대 상비군 수준은 유지라고 봐야죠.
솔로12년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6:31
아시안게임은 미필 선수들이 좀 더 뽑히기 때문에 충분하죠.
WBC라면 어렵겠지만.
光海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7:09
똑딱이의 끝을 보여주는 박민우도 있습니다
선수들마다 스타일이 다른거죠
한국축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7:18
고졸신인이 역대 고졸 최다안타 기록에 이젠 A대표팀 발탁 얘기까지 거론될 정도면 아버지 넘어설 가능성 충분하네요
지니팅커벨여행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7:28
타격 좋은 젊은 중견수 중에 이정후 만한 선수도 별로 없어요.
수비력 최강이라는 박해민, 김호령 모두 군대행 예정이고 타격에선 뒤쳐지죠.
아마 내년에 2년차 징크스 안 보이고 타율 3할 정도에 평범한 수비 능력만 유지한다면 될 것 같아요.
지니팅커벨여행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7:39
저도 그럴 수 있다고 보는데 아직 이정후가 봉인하고 있는 도루가 있어서 일단 내년을 봐야 알 것 같아요.
고교시절 이미 아버지 기록 중 가장 도전하고 싶은 기록이 도루라고 할 정도로 자신있어 했거든요.
근데 만약 도루도 지금과 별로 다를 바가 없다면 장타력 부족하고 그걸 상쇄시킬 도루도 안 되는 똑딱이란 평이 뒤따르겠죠.
은솔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8:40
제 개인적 생각임을 밝혀 둡니다. 아시안게임 엔트리는 암묵적 팀 쿼터(구단 추천(미는) 미필 1명)가 있는 것 같더군요..지난 인천 아시안게임을 봤을 때..황재균이나 손아섭 정도는 군대 문제를 빼더라도 국대로 뽑히는데 이견이 없을 텐데..몇몇 논란의 선수들 말입니다..

기아는 안치홍과 나지완 중 나지완, 엘지는 오지환과 유원상 중 유원상..

냉정히 국대가 한명도 없어도 이상할 것 없는 한화에서 이태양..

넥센에서 내년에 김하성, 이정후, 최원태 중 하나를 (쿼터로) 선택해야 한다면 과연 누구일지..

한화는 내년에 김재영을 꾸준히 로테 돌리면서 기회를 아시안게임 엔트리 진입을 노리겠네요..옆구리나 언더 중 괜찮은 선수들 많은데 눈에 띄는 미필 자원이..심창민하고 경쟁할려나요..
퀵소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09:09
김하성은 유격수 골글급이라 팀 쿼터관계없이 1~2순위급이고, 최원태는 부상과 어깨보호로 제외해야하는 상황인지라 팀 쿼터 맞추는 용도라면 이정후가 1수위가 될겁니다.
GogoG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10:40
개인적으로는 정후 아버지가 가진 각종 기록 중에서도 가장 위엄 넘치는게 시즌 최다도루라고 생각하는데 크크크
로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11:26
똑딱이로 MLB명전에 오른사람도 있습니다.
장타력이 부족하면 단타 출루율에 맞게 테이블세터로 키우면 됩니다.
엘룬연금술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9/14 14:42
오비 팬 시절 이종범이 그렇게 미웠는데(너무 잘해서) 요즘 이정후와 함께 참 보기 좋더군요. 야구팬의 한 사람으로써 이런 스토리 정말 좋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2] 17/10/25 3323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1446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33410 0
13065 [스포츠] [해외축구] ???: 형 제발 그만해요.. (약 데이터) [7] 아라가키유이845 17/11/19 845 0
13064 [연예] 응원 피치가 다른 세 여아이돌의 인기가요 무대 [15] 유지애1239 17/11/19 1239 0
13063 [연예] [트와이스] likey 뮤비 코맨터리 [2] 강가딘409 17/11/19 409 0
13062 [연예] 같지만 다른 노래들 [6] 청운지몽692 17/11/19 692 0
13061 [연예] 어제 부터 시작된 빅뱅의 군입대전 마지막 투어 -LAST DANCE TOUR- [4] 비타에듀755 17/11/19 755 0
13060 [연예] [KARD]'You In Me'MV 티저 + 하이라이트 메들리 [2] 배유빈321 17/11/19 321 0
13059 [연예] 오늘 인기가요 방송사고.gif [5] 리콜한방2140 17/11/19 2140 0
13058 [연예] 프리스틴 클럽에서 찍은 인증샷 논란? [37] SNMA2215 17/11/19 2215 0
13057 [연예] 오늘 런닝맨 예고(김세정 나옴) [2] 강가딘696 17/11/19 696 0
13056 [연예] 어제자 게임쇼 유희낙락 클립(feat. 클템, 삼성) [2] pioren814 17/11/19 814 0
13055 [스포츠] [데이터주의] 해축 멋진 세레머니 모음 [6] swear683 17/11/19 683 0
13054 [스포츠] 덕배는 EPL 미드필더 신기록을 세웠다 [21] swear1846 17/11/19 1846 0
13052 [연예] [프로미스] 이뻐지는 이나경.gif (약 데이터) [9] 아라가키유이1713 17/11/19 1713 0
13050 [스포츠] [해외축구] 현재까지 프리메라리가 순위.JPG [25] 아라가키유이3288 17/11/19 3288 0
13049 [연예] 탈모때문에 상담받으러 갔던 김희철의 선택.jpg [16] 살인자들의섬4782 17/11/19 4782 0
13048 [스포츠] 부산 프로스포츠 올해는 좀 나아진듯요 [5] Korea_Republic2000 17/11/19 2000 0
13047 [스포츠]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 복귀 경기 시저스 킥.gif [18] FRONTIER SETTER4531 17/11/19 4531 0
13045 [연예] [러블리즈]빵-하(데이터주의) [9] 좋아요1082 17/11/19 1082 0
13044 [연예] 더 유닛 중간투표 순위 (남,여).jpg [21] LaLaLand3321 17/11/18 3321 0
13043 [스포츠] 국내 여자농구 15년을 책임질 수 있는 인재를 너무 굴리네요. [14] 신불해5868 17/11/18 586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