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9/08/14 08:42:14
Name 라다
Subject 본가로부터의 독립 관련 의견을 묻습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30중후반의 미혼 직장인으로써 여지껏 부모님과 본가에서 함께 지내다 올해 들어 갑자기 독립에 대한 충동이 들어 요 몇주일간 전셋집을 알아보다가 어제 조건에 맞는 오피스텔을 찾아 가계약금(200)까지 걸고 왔습니다.

근데 막상 가계약까지 하고 보니 미묘한 현타가 와서 다소 혼란스러운 상황입니다.

[ 장점 ]
(1) 출퇴근 시간 단축 (1시간 -> 30분)
(2) 자유와 심적 안정 (아버지와 아주 약간의 갈등 있음)

[ 단점 ]
(1) 추가적인 지출 (월 약 30 + a예상)
(2) 혹시 모를 상황(결혼 & 해외지사 파견) 발생 시 만기 전 집을 처분해야 하는 번거로움 -> 이 상황은 발생되지 않을수도 있음

계약을 파기한다면 가계약금은 돌려 받기 어려울 것 같고, 그 전에는 그렇게 독립을 원했었는데 막상 상황이 진행이 되니 약간의 우려도 생기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제 제 나이를 생각했을 때 그래도 독립하는게 맞지 않나 하는 생각이 동시에 들어 다소 복잡한 심경입니다.

사람 사는데 정답은 없겠으나, 어디 딱히 얘기할 데도 없어서 PGR분들의 고견을 여쭙는 바입니다.

즐거운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덴드로븀
19/08/14 08:45
수정 아이콘
여태까지 한번도 혼자살아본적 없다면 무조건 독립입니다.
19/08/14 08:49
수정 아이콘
단점이 그렇게 심한거 같지는 않아요. 저라면 독립합니다.
19/08/14 08:50
수정 아이콘
(수정됨) 네, 학생 때 해외 어학연수 시 약 1년 혼자 산 것 외에는 실질적인 첫 독립입니다. 말씀 정말 감사드립니다.
19/08/14 08:53
수정 아이콘
단점이 그리 크지도 않고 한 번쯤 혼자 살아보는 것도 괜찮습니다.
Alcohol bear
19/08/14 09:02
수정 아이콘
나중에 청약 넣을때도 도움 될거에요~
야부리 나코
19/08/14 09:04
수정 아이콘
이건 무조건 고죠...
3.141592
19/08/14 09:08
수정 아이콘
더 가까운데 가시지 하는 아까움이 있지만..
콩사탕
19/08/14 09:14
수정 아이콘
나이가 몇 갠데.. 나가세요.
19/08/14 09:17
수정 아이콘
네, 저도 단점이 그리 크지는 않다고 생각되는데 미묘하게 신경이 쓰이네요. 말씀 정말 감사드립니다.
19/08/14 09:19
수정 아이콘
혼자 살아보는 것도 경험이 되겠죠?
말씀 정말 감사드립니다.
19/08/14 09:20
수정 아이콘
아 제가 세대주가 되니깐 그런 부분도 있겠네요. 이건 미처 생각못했었네요. 말씀 정말 감사드립니다.
19/08/14 09:23
수정 아이콘
네, 지금의 제 우유부단한 모습에는 이런 강력한 추천이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말씀 정말 감사드립니다.
19/08/14 09:25
수정 아이콘
저도 더 가까이 잡을까 하다가 직장 위치가 애매한지라 제 개인적인 생활반경까지 감안해서 잡았네요. 말씀 정말 감사드립니다.
액츄어리
19/08/14 09:26
수정 아이콘
일단 나가세요. 독립해보고 단점이 크게느껴지면 다시들어와도됩니다.
19/08/14 09:26
수정 아이콘
맞습니다. 나이가 절대 적지 않습니다. 말씀 정말 감사드립니다.
19/08/14 09:28
수정 아이콘
네, 그런 방법도 있네요. 제가 너무 단편적으로만 생각했던 것 같기도 합니다. 말씀 정말 감사드립니다.
하우두유두
19/08/14 10:45
수정 아이콘
Go!
이쥴레이
19/08/14 11:22
수정 아이콘
혼자 살다보면 시야도 넓어지고 그동안 내가 몰랐던 공과금과 집 관련 여러 일들을 겪으면서 성장합니다!

25살때 독립하였고 이제 15년 다되었네요. 결혼은 7년전에 했었고요. 독립하고 가장 좋은일은 가족간에 갈등이 거의 사라진다는것이죠.
단점도 많고 장점도 많지만 한번 경험해보는것도 나쁘지 않습니다.
19/08/14 11:25
수정 아이콘
네, 짧지만 확실한 말씀 정말 감사드립니다.
19/08/14 11:31
수정 아이콘
제가 독립을 생각한 계기 중 하나가 환경의 변화와 성장 측면도 있었는데, 막상 현실을 마주치니 그 마음이 잠시 약해졌나봅니다. 조언 정말 감사드립니다.
파랑파랑
19/08/14 15:18
수정 아이콘
저는 20대 후반부터 독립했는데, 막상 나가살아보니 정신적, 육체적 독립된다는 게 좋더군요. 부모님하고 같이 산다고 불편한 건 아니지만, 완전한 나만의 공간은 또 다른 느낌이었습니다. 그리고 가족들 가끔 보니까 오히려 더 애틋해지는 것 같아요. 저는 독립추천합니다.
19/08/14 20:34
수정 아이콘
네, 이런 생생한 경험담들을 듣고 싶어 저도 이렇게 글을 쓴 것 같습니다. 좋은 말씀 정말 감사드립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질문]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699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20793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54424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78280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118666
140375 [질문] 상가건물 임대 및 거주에 대해 궁금한것들 여쭙니다. 유머게시판21 19/12/13 21
140374 [질문] 보금자리론 신청 문의 좀 드립니다 [1] 귀여운호랑이175 19/12/12 175
140372 [질문] 10여년 전에 미국 비자 신청 날짜를 알 수 있나요? [3] F.Nietzsche295 19/12/12 295
140371 [질문] 이동시간이나 남는 시간에 어떤 일 하시나요? [13] 노란코끼리554 19/12/12 554
140370 [질문] 몸이 왼쪽만 아픕니다. [12] 퀴즈노스770 19/12/12 770
140369 [질문] LOL 각 팀의 연습생 목록은 어디서 볼 수 있나요? [1] 조율의조유리221 19/12/12 221
140368 [질문] 호텔, 항공권 예약 [11] 어...423 19/12/12 423
140367 [질문] 로제파스타 잘하는 곳 추천부탁드립니다. [6] kogang2001344 19/12/12 344
140366 [질문] 아이폰 11을 선물받았습니다. [10] 스윗N사워643 19/12/12 643
140365 [질문] 서울에 멕시칸푸드 맛집 추천부탁드립니다 [16] 걸스데이민아611 19/12/12 611
140364 [질문] 차량 블랙박스 보조배터리 설치 vs 순정 배터리 교체 [9] 크루개445 19/12/12 445
140363 [질문] 가정용 공구세트 추천좀 해주세요. [3] possible195 19/12/12 195
140362 [질문] 컴퓨터 견적문의 드립니다 [4] 너희어머298 19/12/12 298
140361 [질문] 컴퓨터 견적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4] 바보탱이297 19/12/12 297
140360 [질문] 갑자기 용어가 생각이 안 납니다 [4] CastorPollux546 19/12/12 546
140359 [질문] 올해 고생한 나에게 선물할 [컴퓨터 견적] 문의 입니다. [20] April Sunday799 19/12/12 799
140358 [질문] 요즘 음원 다운받는 사이트가 있을까요? [7] Kaga541 19/12/12 541
140357 [질문] 프리시즌 정글러 운영질문입니다 [1] 숴비174 19/12/12 17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