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9/04/16 09:32:09
Name 건강보험증
Subject 직관 전 롤 초심자를 빠르게 이해시키는 방법 있을까요?
오늘 승강전 직관하러 가는데... 저는 시즌 3부터 랭을 해왔고 롤 경기를 헤비하게 봐왔던 유저라 오늘 직관 가고싶다고 따라오는
친구한테 롤을 설명하려 했다가는 초보자 관점에서 이해 안 되는 말만 계속하게 될 것 같아서...
탑 미드 정글 바텀 개념과 넥서스 밀면 이긴다... 왜 바텀이 두명 가는지 정도는 알고 있는 친군데,
직관 처음 하는 초보자가 겜 이해하기 쉬울 만한 방법이나 글 같은게 있을까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미카엘
19/04/16 09:40
수정 아이콘
(수정됨) 그 정도면 재밌게 보실 수 있을 겁니다. 저도 와카전을 롤 아무것도 모르는 여자친구와 함께 직관했는데 챔프 체력 다 닳면 죽고, 탑 미드 바텀 정글 있고.. 라인 관리가 중요하고.. 드래곤과 바론이 게임 지배에 아주 중요하다? 끝으로 킬스코어와 글골이 절대적인 게 아니고 건물 깨는 게임이다! 정도 가르쳐 줬더니 잘 몰입해서 보더라고요. 이제는 스스로 궁금한거 경기 보면서 물어보는 레벨까지 왔습니다 크크.
19/04/16 09:43
수정 아이콘
그정도면은 그래도 큰 설명은 필요없을껄요. 용이랑 전령 정도만 물어보면 알려주면 될것같은데
PANDA X ReVeluv
19/04/16 09:44
수정 아이콘
킹각선의 법칙과 오브젝트(전령, 각 원소 용들)들의 효과와 영향력, 흐름 놓쳤을 때에는 그냥 글골 봐라, 밴픽에서 크게 봤을 때 초반엔 어느 팀이 좋고 후반가면 어디가 좋아보인다
이정도면 충분하지 않을까요. 더 깊은건 해설이 얘기할테고, 또 친구 분이 들어봐야 어렵기만 할거 같아요 흐흐
EPerShare
19/04/16 09:49
수정 아이콘
그정도면 대충은 알고계신 것 같고 저는 오히려 선수 소개해주는게 더 좋을 것 같아요~
cluefake
19/04/16 09:54
수정 아이콘
용 전령만 얘기해주면 그 다음부턴 해설이 얘기해줄거 같아서
스위치 메이커
19/04/16 09:56
수정 아이콘
지면 죽어. 라고 하시면 됩니다.
19/04/16 10:06
수정 아이콘
바텀에 듀오가 가는 이유는 되게 심오한데, 그거 아실 정도면 전혀 문제 없죠
cluefake
19/04/16 10:17
수정 아이콘
EU스타일의 이유를 이해하고 있다는 뜻이니까요.
가끔 랭에서 원딜제드 같은것 하겠다는 환장할 사람보다 훨씬 낫죠.
타카이
19/04/16 10:18
수정 아이콘
카오스를 알면 카오스랑 똑같다고...도타류 게임을 하나라도 알면 그거랑 비슷한 게임이라고 설명하는게 가장 쉽겠지만...
녹차김밥
19/04/16 10:30
수정 아이콘
저는 게임에 관심있고 스타중계는 아주 좋아했고, 카오스는 좀 해봤지만, 롤은 몇년 전에 20판 이하 정도 깨작거려 본 게 전부인 사람입니다. 가끔 채널 돌리다 보면 롤 중계를 하는데, 재미있게 못 봐서 참 아쉽습니다. 지금 어떤 챔프를 어떤 선수가 쓰고 어떻게 서로 견제하고 있는지, 어떤 기술을 어떻게 쓰려고 노리고 있는건지, 어떻게 피한 건지, 저 챔프가 지금 얼마나 위험한지, 지금 주의해서 봐야 할 포인트나 흐름이 뭔지를 모르니 보는 맛이 없습니다. 바둑 까막눈이 바둑방송 보는 것보다 눈요기는 약간 더 되는 수준이랄까.. 스타 중계 보면서 캐스터가 소리지르면 같이 몰입이 되는데, 롤은 흐름을 모르는데 목소리만 높아지면 오히려 피곤함이 가중되는 느낌도 듭니다. 그냥 게임을 해 봐야 아는 거겠지요? 이제와서 롤을 시작하기엔 어렵고, 가끔 중계나 보고 싶은 생각은 있지만 챔프도 너무 많고 알아야 할 것이 너무 많아요. ㅠㅠ
미야자키 사쿠라
19/04/16 10:37
수정 아이콘
근데 또 타워 패치로 명확해 진 부분도 있어서 그렇게 심오하게 이해하고 계시지 않을 수도 있겠네요.
그냥 바텀 타워가 더 약해서 둘이 간다...정도로 알고 계실지도...
타카이
19/04/16 10:43
수정 아이콘
대회 중계는 아는 만큼 보이고 재밌는 거라
실상 모르면 가서 눈 끔뻑이고 분위기 타는 것 외엔...다 그렇죠
FRONTIER SETTER
19/04/16 10:44
수정 아이콘
이럴 때는 킹무위키 추천합니다. 사실 안에 있는 디테일한 내용(이 챔피언이 뭐 정글은 사장되어 탑에 간다든지 무슨 템이 코어라든지)은 첨부터 틀린 것도 있고 시간이 지나서 틀리게 된 것도 있지만 기본적인 스킬셋이나 후반 캐리형 챔피언이다, 유통기한(초반에는 강력하나 뒤로 갈수록 힘이 떨어지는) 챔피언이다 정도만 알아도 괜찮지 않을까 싶네요. 롤 챔피언이 너무 많으니 스킬셋만 읽어도 전부 읽는 건 무리일 거고 밴픽 할 때 한 번 대충 훑어 보시는 정도면 되겠어요

그 외에는 오브젝트 바론을 먹으면 미니언이 세져서 타워 철거력이 높아지고 용 원소에 따라 버프가 다르고 그 정도만 아셔도 될 듯...
FRONTIER SETTER
19/04/16 10:46
수정 아이콘
밥값 좀 쏠 수도 있다는 요량 하고 승패 밥 내기를 하자, 대신 니가 먼저 팀 고르고 팀 정보 검색은 미리 해도 괜찮다 하시는 건 어떨까요

원래 돈이 걸리면 뭐든 몰입하게 되고 재미있게 보게 됩니다. 근데 돈 내기는 친구 사이에 좀 그러니 밥 내기 정도로...
19/04/16 11:49
수정 아이콘
어떤 다른 방법으로 간접경험을 한들, 직접 안해보고 생생한 느낌을 받긴 어려울 거라고 생각합니다.
19/04/16 11:56
수정 아이콘
대회 말고 개인방송같은거 보시다 보면 (왠만하면 정글이나 서폿쪽 추천..)
왜 그렇게 되는지 알게 되실겁니다. 말 조곤조곤하면서 잘 성명해주는 스트리머들 많으니까 유투브나 이런데 잘찾아보세요.
19/04/16 12:55
수정 아이콘
전 약 3년 동안은 롤을 안 하면서 경기만 봤는데 챔피언 스킬과 특성, 아이템은 어차피 봐도 모릅니다. 그래서 약간의 정보만 찾고 아주 단순화해서 경기를 봤어요. 글골, 킬수, CS, 드래곤이 많은 쪽이 유리하다, 바론은 제일 좋은 오브젝트, 라인은 3개가 있는데 한 쪽에 과투자하면 나머지에서 상대방이 반격할 수 있다 등등... 그리고 스킬은 모르긴 하지만 그래도 맞고 피하는 건 보이잖아요? 그래서 슈퍼플레이가 나오면 당연히 공감하고 와 했어요.
지금은 조금이라도 게임을 하니까 더 잘 보이는 면이 있는데 그래도 부족한 게 불판에서 어느 팀 조합이 후반에 더 좋은지 말씀들 하실 때 이해가 안 가는 면이 꽤 있어요. 그리고 이 챔피언은 후반에 유통기한이 있고 이 타이밍에 이 템은 별로고 이런 건 정말로 랭겜을 많이 해서 경험을 통해 습득해야 하는 것 같네요.
19/04/16 14:39
수정 아이콘
요즘 해설이 워낙 직관적이라 기본만 알아도 흐름은 알아들을 수 있을걸요. 재밌게 보고 오셔요.
건강보험증
19/04/16 14:41
수정 아이콘
다들 이렇게 정성스러운 답변을... 크게 걱정 안 하고 잘 보고 오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12752
공지 [질문]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20690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44974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68356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110271
134566 [질문] 축구 국가대표팀 마크는 FIFA 우승한 것만 별 다나요? 잰지흔95 19/06/18 95
134565 [질문] 사내 게임대회에서 대리문제 막을 방법이 있을까요? [16] 버스를잡자306 19/06/18 306
134564 [질문] TM업무는 왜이렇게 급여가 높은가요? [6] 교자만두251 19/06/18 251
134563 [질문] 메이저리그 한해 20승 투수는 몇명나오나요? [3] 냥멍빌런198 19/06/18 198
134562 [질문] [Lol]리라 저녁에하겠죠? [3] 곽철용446 19/06/18 446
134561 [질문] 소형 카메라 차이 (미러리스 / 컴팩트) [17] 시간356 19/06/18 356
134560 [질문] 팰리세이드 전륜 vs 4륜 [60] 몽키매직1609 19/06/18 1609
134559 [질문] 하드 전체에 있는 이미지파일들을 검색하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6] 修人事待天命452 19/06/18 452
134558 [질문] 하드디스크 속도 질문드려요. [3] monkeyD354 19/06/18 354
134557 [질문] 좋은 노래 추천 부탁드립니다 [12] 미나토자키사나314 19/06/18 314
134556 [질문] 랑그릿사 질문입니다. [8] 건이강이별이601 19/06/18 601
134555 [질문] 이게 어떤 자전거인가요? [3] 소야테734 19/06/18 734
134554 [질문] 파스타에 들어가는 향신료?조미료?인데 이름이 기억 안납니다. [10] 에밀리아클라크924 19/06/17 924
134553 [질문] 언니네이발관 노래 추천 부탁드려요. [22] 기억의습작483 19/06/17 483
134552 [질문] [LOL] 이번 사일러스 너프 너무 과하지 않나요? [7] 챔쁜이1358 19/06/17 1358
134551 [질문] 자유랭크와 솔로랭크의 상관관게 [14] 소주의탄생690 19/06/17 690
134550 [질문] 농알못의 농구 관련 여러 질문 [11] 설사왕618 19/06/17 618
134549 [질문] 혹시 조개껍질이나 홍합껍질을 삼켰을 경우 질문입니다. [4] GoThree758 19/06/17 75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