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7/06/19 21:25:59
Name   푼수현은오하용
Subject   야밤에 혼자 있는 아이를 본다면?
뭐 보통 상황에서는 애한테 이름 물어보고 경찰을 부르던지 할텐데요... 상황 하나가 더해지니 안절부절못하게 되더라구요.

독서실에서 공부하다 에어컨이 너무 세서 집에서 좀 보자 하고 오는 길이었어요.

아파트 단지 놀이터를 지나는데 (몇몇 아이가 놀고 있음) 놀이터 출구(?)쪽에 여자아이 하나가 서 있더라구요.

음 우리 조카만 하군... 귀엽네.. 하는데 애가 바지를 벗고 있습니다?!?!

어두워서 제대로 못보기도 했는데 머리 속으로 각종 안좋은 생각이 들고....
애한테 이름을 물어보니 대답 못하고, 엄마 어딨냐고 물어보니 없다고 그러고...
이것이 아동학대인가 하면서 옷을 올려주고 경비실에 델꾸가야겠다 했는데 또 움찔하게 되더라구요.
괜히 여자아이인데 건드렸다 오해받는거 아닌가 하구요.

몇번 고민하다 애기한테 잠깐 기다리라고 하고 경비아저씨 델꾸 온다고 하고 움직이니 애가 웁니다. 아 순간 미치는줄...
근데 뒤에 아버지로 추청되는 사람이 오더라구요. 순간 머리가 하얘져서 그냥 왔는데... 여러분이라면 어쩌시겠습니까?



영혼의 귀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29
그냥 바로 경찰 전화해야죠
키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30
그냥 접근하지말고 애를 시야안에 둘수있는 일정거리유지하고 경찰올때까지 보고만 있어야죠.
푼수현은오하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32
사실 폰을 두고 나간거라 ㅜㅜ
호박머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33
바지벗고 있는여자애 가까이가니깐 울고 아버지로 추정되는 사람이 왔다니.. 진짜 나쁘게 생각하면 글쓴이분 진짜 뭐댓을수도 있었을 상황이네요
푼수현은오하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34
아이가 울고 있음 도와줘야 되는게 맞는데.. 세상이 흉흉하다 보니 ㅜㅜ
북극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34
솔직히 귀신얘기보다 더 섬뜩한데요 본문글..
저 상황에서 오해를 당하는것도 무서운일이지만,
저 상황자체가 일부러 만들어진 상황이라면?
푼수현은오하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38
진짜 머릿속에 수많은 경우의 수가....
불같은 강속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50
비슷한 경우는 아니지만 매즈 미켈슨 주연 영화 더 헌트가 생각나네요.
파랑파랑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03
허 무섭습니다.
카루오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15
아... 보는 사람 멘탈을 헌트하는...
아이오아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15
본문의 상황이라면 아파트 경비실을 찾아가서 경비에게 말하는걸로 턴을 마칠것같습니다. 최악의 상황들이 여러개 떠올라서 섬뜩하네요.
푼수현은오하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23
경비실이 아파트 동 하나 지나서 있고... 애를 두고 가려니 또 뭔가 애매한거 같더라구요. 참으로 고민스런 순간이었습니다.
푼수현은오하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23
몰라서 찾아봤는데...... 왜 이런 영화를 ㅜㅜ
푼수현은오하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23
돌이켜 생각해보니 식은땀이 납니다...
Marcio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31
"음 우리 조카만 하군... 귀엽네.. 하는데 애가 바지를 벗고 있습니다?!?!"

이 시점에서 바로 경찰 불렀어야지요.
애한테 이름 물어보는 건 경찰이 하면 될 일이고요.
예외적으로 근처에 CCTV가 있는 상황(작동중이어야 함)이면 본문 같은 행동을 취해도 되겠지만요.
푼수현은오하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36
폰이 없었으요 ㅜㅜ 나름 아파트 단지 놀이터라 CCTV도 있습니다. (엣헴)
함초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3:46
정신 나간 그 녀석 때문에...
Hysteresi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01:05
역시 이럴땐 무조건 경찰이죠
치토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01:09
어떤 상황이던지 "내가 여기서 뭘 어떻게 해야하지?" 라는 생각은 드는데 아무 답도 안떠오르면 112,119가 제일 좋은 답이라고 생각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4432
공지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23135
공지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45811
공지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91646
107663 스타 리마스터 리플레이 파일 정리 프로그램이 있을까요? 미운털파카49 17/08/22 49
107662 Ca(mmol/L)는 (mg/dL)로 어떻게 환산되나요? [3] impact65 17/08/21 65
107661 특정 경로에서 저가 주유소를 찾는 방법이 있나요? [5] 키르아176 17/08/21 176
107660 헬스복 재질은 보통 뭐 쓰나요? [3] wook98155 17/08/21 155
107659 새집증후군 없애는 좋은 방법 있을까요? [5] 유니꽃149 17/08/21 149
107658 홍대 소개팅 장소 추천좀 해주세요. [6] lux211 17/08/21 211
107657 컴퓨터용 의자 추천 부탁드립니다. 도시의미학84 17/08/21 84
107656 [의료] 뒷목이 저릿한데 어느 과를 가야하나요? [7] 인생은서른부터350 17/08/21 350
107655 왕좌의게임 시즌7 저만 별론가요..? [24] 가렌965 17/08/21 965
107654 (카메라) 캐논 100D 지금 사면 별로일까요? [4] Googlo289 17/08/21 289
107653 치과 과잉치료 어떻게 알아낼수 있을까요???? [4] 모어모어564 17/08/21 564
107652 핸드폰 싸게 사려면 어디로 가야할까요? 파랑파랑73 17/08/21 73
107651 강아지가 갑자기 너무 힘이없어요. [2] 럼블309 17/08/21 309
107650 시골에 애완고양이가 나타났는데 어찌 해야할지 조언 구합니다. [16] 정예인576 17/08/21 576
107649 우리나라의 인터넷 지도 기능이 미비한 이유? [5] 스핔스핔835 17/08/21 835
107648 예능프로 질문드립니다. [8] 교자만두342 17/08/21 342
107647 대출상환 관련하여 고견을 부탁드립니다ㅡㅜ;;;(삭제예정) [6] 강희최고640 17/08/21 640
107646 경차중에 스마트차 궁금증 [3] 늅늅이508 17/08/21 508
107645 출근시간 단축시키는 헤어스타일(단정한) 추천부탁드립니다. [8] Secundo762 17/08/21 76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