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7/06/19 21:06:34
Name   Rocket
Subject   신축 오피스텔 세입자를 구하고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약 18개월전 제가 투자 목적으로 분양받았던 오피스텔이 드디어 이달말 입주를 앞두고 있습니다. 저도 예전에 오피스텔에서 잠시 살았던적이 있고 그때는 마음에 드는 오피스텔의 1층에 있는 부동산에서 매물을 손쉽게 찾았던 기억이 있는데, 막상 제가 300여개에 가까운 세대가 동시에 세입자를 찾게 되는 상황에 처하게 되니 입주일이 다가올수록 공실기간에 대한 걱정이 조금씩 생기네요.. 아직 상가입주전이라 해당건물에 부동산이 들어오지는 못하여 일단 맞은편에 위치한 부동산에 2주전에 방문하여 세입자를 찾는다고 문의는 하였으나 연락은 없는 상태입니다.

일단 제가 생각하고 있는 방법은 이미 직방이나 네이버부동산등의 사이트에서 오피스텔매물을 찾을수 있어서 해당 공인중개사들에게 의뢰를 추가로 할까 하는데 이럴 경우 혹여나 여러 부동산에 내놓아서 그들 나름의 상도덕(?)을 상하게 하는건 아닌지 걱정이 되기도 하구요.. (부동산쪽이 어떻게 일을 하는지는 사실 잘 모릅니다)

혹시 신축 원룸이나 오피스텔의 세입자를 구해보신 분이나 좋은 아이디어가 있으시면 추천 부탁 드립니다 ^^



파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14
근데 어차피 요샌 부동산에서 직방에 올릴걸요? 오피스텔 구할 정도 연령대면 직방이나 다방 같은거 필수로 보고 가지 않나요? 그냥 기다리시는 수밖에..ㅠㅠ 혹시 오피스텔 위치가 어디세요?
여자친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39
피터팬이라는 네이바카페도 추천드려요
미뉴잇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43
근처 부동산 돌아다니며 다 내놓으시구요. 피터팬에도 지속적으로 글 올리시구요.
초기에는 물량이 많아 약간 저렴하게 내놓아야 할겁니다.
Rocke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57
검색해서 들어가보니 아주 큰 사이트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Rocke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58
네.. 최대한 빨리 홍보하도록 해야겠습니다.
입주일이 다가오기만 기다려왔는데 어째 점점 조마조마하기만 하네요 ㅜㅜ
Rocke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00
확인해보니 제가 의뢰한 부동산에서는 다방이나 직장에 올리지 않았더라구요.. 단순히 가장 가까운 부동산에 의뢰하면 되겠지 생각한게 착오가 아니었나 싶어요. 말씀하신데로 아무래도 가장 접근성이 좋은 수단이 요즘은 가까운 부동산보다는 스마트폰앱이라는 것까지는 생각을 못했네요. 위치는 경기도 부천입니다.
파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00:12
부동산 가보시면 직방 다방 이런데 회원업체는 부동산앞에 광고판넬같은게 있을거에요. 그리고 사실 부동산끼리는 어지간한 매물은 네트워킹 되는거 같더라구요. 일단 직방이나 다방 가맹점 찾아서 내놓으시고 따로 기름값이라도좀 챙겨드릴테니 잘좀 부탁한다고 얘기잘해두세요.
쪼아저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10:51
여러군데 내놔도 전혀 상관없습니다.
단골 부동산으로 서로 안면있고, 싸게 해주는 사이라면 모를까.
전혀 상관 없어요.
오피스텔은 1년 계약이니까, 입주자 없다 싶으면 주변시세보다 3~5만원 정도 싸게 내놓는것도 생각해 보세요.
공실돼서 관리비 나가는 거도 생각하셔야 하니까.
1년 금방 지나갑니다.
경험상, 1년 안채우고 나가는 경우도 많구요. (복비는 당연히 세입자 부담)
보증금을 까주는 것도 방법이긴 한데, 이건 좀 위험 합니다. 월세 안내고 버티는 세입자들이 간혹 있어요.
이럴때 보증금이 너무 낮으면 주인 입장에서는 애타죠. (월세+관리비 까지 생각해야 함)
두번 정도 애 먹고 나서, 지금은 월세는 10 내리고, 대신 보증금을 2000 높였습니다. 정신건강에 이로워요. 크크.
그리고, 경험상 보증금 낼 돈이 부족한 세입자는 월세 밀릴 확률도 큽니다. 그만큼 넉넉지 않다는 뜻이니까요.
암튼, 축하드립니다. ^^
Rocke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19:48
늦게나마 소중한 답변에 감사드립니다.
오늘 회사 연차를 내고 주변 부동산 네군데에 의뢰를 하고 막 집에 돌아왔네요. 어째 처음 방문했던 부동산이 규모가 가장 작았고, 오늘 방문한 부동산들은 거의 소규모기업(?) 정도의 규모인걸 보고 늦었지만 오늘이라도 다시 찾아가 의뢰한게 다행이지 않았다 싶었습니다.

대댓글을 바로 달지는 못했지만 넘어가는길에 달아주신 댓글을 본 덕분에, 단순히 융자가 없다는 이유로 보증금이 낮더라도 최대한 월세를 많이 받는게 낫겠다고 생각했던 것에 대해 다시 생각해보고 부동산에서 이야기를 할 수 있었네요. 말씀하신것처럼 어떤 종류의 세입자도 있을수 있기 때문에 개인적으로도 월세를 조금 낮추더라도 보증금을 더 높이는것이 보다 안정적이고 확실한 세입자를 구할수 있는 방법일 수 있다는데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얼른 좋은 세입자를 받을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4432
공지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23135
공지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45811
공지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91646
107663 스타 리마스터 리플레이 파일 정리 프로그램이 있을까요? 미운털파카50 17/08/22 50
107662 Ca(mmol/L)는 (mg/dL)로 어떻게 환산되나요? [3] impact65 17/08/21 65
107661 특정 경로에서 저가 주유소를 찾는 방법이 있나요? [5] 키르아176 17/08/21 176
107660 헬스복 재질은 보통 뭐 쓰나요? [3] wook98156 17/08/21 156
107659 새집증후군 없애는 좋은 방법 있을까요? [5] 유니꽃151 17/08/21 151
107658 홍대 소개팅 장소 추천좀 해주세요. [6] lux211 17/08/21 211
107657 컴퓨터용 의자 추천 부탁드립니다. 도시의미학84 17/08/21 84
107656 [의료] 뒷목이 저릿한데 어느 과를 가야하나요? [7] 인생은서른부터351 17/08/21 351
107655 왕좌의게임 시즌7 저만 별론가요..? [24] 가렌966 17/08/21 966
107654 (카메라) 캐논 100D 지금 사면 별로일까요? [4] Googlo289 17/08/21 289
107653 치과 과잉치료 어떻게 알아낼수 있을까요???? [4] 모어모어564 17/08/21 564
107652 핸드폰 싸게 사려면 어디로 가야할까요? 파랑파랑73 17/08/21 73
107651 강아지가 갑자기 너무 힘이없어요. [2] 럼블309 17/08/21 309
107650 시골에 애완고양이가 나타났는데 어찌 해야할지 조언 구합니다. [16] 정예인576 17/08/21 576
107649 우리나라의 인터넷 지도 기능이 미비한 이유? [5] 스핔스핔836 17/08/21 836
107648 예능프로 질문드립니다. [8] 교자만두342 17/08/21 342
107647 대출상환 관련하여 고견을 부탁드립니다ㅡㅜ;;;(삭제예정) [6] 강희최고640 17/08/21 640
107646 경차중에 스마트차 궁금증 [3] 늅늅이508 17/08/21 508
107645 출근시간 단축시키는 헤어스타일(단정한) 추천부탁드립니다. [8] Secundo762 17/08/21 76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