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19/07/20 20:12:08
Name 카루오스
출처 fmkorea
Subject 가오갤2 연기와 cg


cg팀 열일하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하얀 로냐프 강
19/07/20 20:16
수정 아이콘
저 끈끈이 액체도 cg였군요
은솔율
19/07/20 20:24
수정 아이콘
연기자와 감독도 대단하죠..결과물이 어떻게 나올지는 확신할 수 없는 상황인데 연기하고 오케이 컷 해야하고,,물론 CG팀을 갈아야겠지만..전에 여기서 봤는데 CG가 장면별로 외주라고 들었던 것 같기도 한데,,암턴 연기자도 어떻게 될 지 모르니 대충할 수는 없을겁니다.
19/07/20 20:24
수정 아이콘
저러니까 맥프로가 뻗어버린다고 하는구나...
담배상품권
19/07/20 20:28
수정 아이콘
이건 배우가 더 열일한거죠..
감전주의
19/07/20 20:39
수정 아이콘
중간에 연기하는 진짜 너구리...
캡틴아메리카
19/07/20 20:46
수정 아이콘
배우들이야 말로 열일한거죠.
비익조
19/07/20 20:54
수정 아이콘
바티스타가 원래 배우가 아닌걸로 알고 있는데 참 캐릭터랑 잘맞게 연기를 하는 것 같아요.
강미나
19/07/20 21:05
수정 아이콘
완전 폭망한 바티스타 데뷔작 봤었는데 의외로 연기가 좋더라고요. 다른 레슬러처럼 액션연기 위주일 줄 알았는데 되게 우유부단하고 심리적으로 불안한 역할 연기여서... 그런 영화다보니 정말 재미없었지만 바티스타 연기만큼은 기억에 남았습니다.
구라쟁이
19/07/20 21:30
수정 아이콘
헐리웃의경우 cg감독이 따로 있어요.
cg감독이 총괄 감독과 함께 옆에서 cg로 이렇게 구현 될꺼란걸 알려주고 총괄 감독이 이렇게 하고싶다거나 요구사항 이야기하면 그거 가능한지 안한지 판단하고 가능하면 사전에 어떻게 해야하는지등을 미리 준비합니다.
루시드레인
19/07/20 21:44
수정 아이콘
엥 WWE 로우때 트리플에이치 밑에 그 스파인버스터? 그 친구가 드랙스라구요????????????
남광주보라
19/07/20 22:14
수정 아이콘
배우들이 연기에 몰입하기도 쉽지 않은 환경인데 참
은솔율
19/07/20 22:26
수정 아이콘
그랬군요..그래도 말로만 듣고 상상력을 발휘해야하니 연기자들이 대단한 것 같아요..CG가 범벅된 영화에도 아카데미 남우주조연상이 나와도 된다는게 제 생각입니다.
미나사나모모
19/07/20 22:34
수정 아이콘
네 더 비스트 바티스타가 드렉스 맞습니다 크크크크크
스타나라
19/07/20 23:20
수정 아이콘
스맥다운의 헤비웨잇 챔피언 바티스타가 이 바티스타입니다 크크크
레이미스테리오와 태그팀 챔피언도 먹었던, 알고계신 그 선수가 맞습니다.
19/07/21 02:08
수정 아이콘
이런거 볼때마다 배우들 대단하다고 생각합니다
상상해가면서 감정몰입하는게 쉽지 않을뿐더러 현타올듯
그런면에서 방방뛰는 톰홀랜드는 그나마 연기할 맛이 날것도 같습니다
19/07/21 05:10
수정 아이콘
근데 프로레슬러 특히 미국식 프로레슬러들은 대체적으로 연기실력이 좋을 수 밖에 없어요

어쨌든 마이크워크도 각본에 많이 따라가기도 하고

대표적인 예로 예전에 로먼 레인즈가 존시나와 링에서 마이크웍을 하는데 대사를 아마 까먹었을 겁니다. 그걸 놓치는 바람에 엄청난 야유를 먹었죠

물론 A급 선수들은 마이크웍에 어느정도 자유가 보장되긴 하지만 그래도 어느정도 대본에는 따라야 하기 때문에 그 상황과 분위기에 맞게 대본을 연기하는 능력이 있으니 많은 레슬러들이 영화계에 진출하기도 하는거죠

이젠 A급 배우로 성장한 드웨인 존슨부터해서 존 시나, 데이브 바티스타, 심지어 트리플H도 과거에 블레이드2에 등장하기도 했고

아예 프로레슬러들이 단체로 영화에 출연하기도 한 레디 투 럼블이란 영화도 있듯이

미국 프로레슬러들이 어느정도 연기력 보장된 건 뭐...당연한 일입니다.
구라쟁이
19/07/21 12:50
수정 아이콘
물론 자본이 모자르면 말로만 듣고 상상력을 발휘해야하지만 헐리웃의 경우 아바타에서 이미 촬영과 동시에 어떻게 보일지를 알수있게 해주는 시스템이 개발되서....
연기한번하고 카메라로가서 보면 어느정도의 형태를 알수있어서 연기자가 말로만 듣고 상상력을 발휘한다기보단 한번 연기후 이렇게 나오는 구나를 알수 있습니다. 물론 영상이 cg가 이미 다 처리된것처럼 보이는건 아니고 그 형태만 나와주는 거지만 그런것만 있더라도 연기에는 큰 도움이 되겠죠 ^^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371659 [유머] 위기의 지주택을 구원할 유일한 인물.jpg [22] 불굴의토스9292 19/12/14 9292
371658 [유머] 의외로 현실적이었던 고전 게임 [19] 길갈7694 19/12/14 7694
371657 [유머] 세포계의 대테러 작전.jpg [17] 쾌변7904 19/12/13 7904
371656 [유머] [리빙 포인트] 가스레인지 점화가 안될 때 [11] 짱구5511 19/12/13 5511
371655 [기타] 왕 답답하다 [21] 치열하게7320 19/12/13 7320
371654 [LOL] 드디어 만난 작골 형제 [8] 묻고 더블로 가!6016 19/12/13 6016
371653 [LOL] 에코의 정신적 고통이 명확하므로 곧 제재 당하실분 [19] TAEYEON4904 19/12/13 4904
371652 [LOL] T1 신임전력분석팀장이 T1으로 온 이유 [20] 그채7026 19/12/13 7026
371651 [기타] 가난하다고 놀림받은.manhwa [55] 꿀꿀꾸잉7561 19/12/13 7561
371650 [유머] 1남 5녀의 장단점.jpg [18] 손금불산입9691 19/12/13 9691
371649 [동물&귀욤] 기린 vs 사자 [9] 길갈4269 19/12/13 4269
371648 [유머] 냉혹한 게임점검의 세계.jpg [25] gooner7972 19/12/13 7972
371647 [유머] 골목식당 제작진들한테 제일 이갈고 있는 사람들 [15] TWICE쯔위10199 19/12/13 10199
371646 [유머] 열도의 미쳐돌아가는 유희왕 예능 [8] TWICE쯔위5559 19/12/13 5559
371645 [기타] 출산율.. 낮은 이유..jpg [55] 꿀꿀꾸잉9430 19/12/13 9430
371644 [서브컬쳐] 드래곤볼 진주인공 [22] 키류4962 19/12/13 4962
371642 [스포츠] 메시가 올림픽 금메달 딸 수 밖에 없었던 이유.jpg [18] 살인자들의섬5263 19/12/13 5263
371641 [LOL] 탑이 상남자들의 라인이라고? 훗.. [26] 달달합니다5560 19/12/13 5560
371640 [LOL] 김동준 페북 글 반응...jpg [30] 가스불을깜빡했다8259 19/12/13 8259
371638 [방송] 무한도전의 또 하나 레전드편 업로드 [14] 예니치카7511 19/12/13 7511
371637 [유머] 이번 달의 우수 사원 [9] 파랑파랑7073 19/12/13 7073
371636 [LOL] 놀랍게도 또다시 챌린저스 무대 노크하는 말리스.jpg [28] 신불해5274 19/12/13 5274
371635 [기타] 제가 스케이트 보드를 안 타는 이유 [10] BTS4600 19/12/13 460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