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7/08/13 01:18:53
Name   삭제됨
Subject   [일본야구] 제99회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 5일차
작성자가 본문을 삭제한 글입니다.



불굴의토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1:25
오사카에서는 토인 고교, 코난 고교 이렇게 2팀이 나온건가요?
세카이노오와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1:26
수정했습니다. 오카사 토인 고교, 오키나와 코난 고교로 수정했습니다. 잘못 적었습니다.
불굴의토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1:50
아 그렇군요. 도쿄 말고는 1팀씩만 나오는걸로 알고있어서 잘못알고 있는건가 혼동했네요.

토인 고교랑 치벤 와카야마 고교는 이름 좀 들어본것 같은데 단골손님인가보네요.
세카이노오와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1:59
기념대회가 5~10년마다 있는데 이때마다 규모가 큰 지역(오사카, 카나가와, 아이치, 효고 등)을 2개씩 나누어 출전하기도 합니다.
토인은 오사카의 대표 명문이자 2010년대 이후 우승 횟수만 4번이나 되는 마치 슬램덩크의 산왕 같은 강자이고, 치벤 와카야마도 2004년 우승 경험이 있는 지역 강팀입니다.
도망가지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2:02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미네랄배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2:54
재미있게 잘 읽었어요,
정보 감사합니다.
chem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9:18
딴지는 아닙니다만, 고시엔에 관심없거나 잘 모르는 사람들은 글 제목이 불편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는 제목만 보고, '요즘이 우리나라 고교 야구권 시즌이었나?' 라고 착각했거든요. 제목에 '일본'을 추가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세카이노오와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9:59
그렇네요! 제가 생각이 짧았습니다~ 수정하겠습니다
chem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1:13
괜한 지적질을 한 것 같아서 죄송합니다. 피드백도 감사하고요.
화려비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2:13
제가 딱 원래 글제목만 보고 우리나라 고교야구 이야기인줄 알았습니다.
딱히 불편하거나 한 건 아닌데, 저처럼 혼동하시는 분들 충분히 있었을 것 같은데요.


그래도 글 재밌게 잘 봤습니다. H2 같은 만화가 갑자기 땡기네요-
-안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2:20
저기 주쿄대학 부속고교가 학교 폭파 협박 받았다는 거기죠? 최다우승 기록을 가진 학교라면 왠지 그럴만도...;;
정성남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2:48
전력만 보면 오사카 토인이 단단하더라고요
steeler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4:10
정확히는 도쿄(동서)랑 훗카이도(남북)가 나뉘었습니다. 학교가 200개가 넘어가면 분리 되는것으로 알고 있어욬
steeler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4:16
4일 경기 보려고 코시엔 경기장 앞에서 노숙했습니다.
ComeAga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4:27
노숙해야 할 정도면 학교 선수 가족 같은 사람들은 어떻게 입장하나요?
학교마다 표가 할당되어서 나오겠죠...?
steeler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4 06:33
설마 홋카이도나 오키나와에서도 오는데 자리가 없을거 같진 않구요. 아마 지정된 자리가 나올겁니다. 알프스석이라고 1,3루부터 파울폴쪽의 자리가 응원석인데 학부모님들은 거기로 가시는거 같더군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46841 4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12680 23
77048 심심해서 써보는 미스테리 쇼퍼 알바 후기 [8] empty625 18/05/22 625 4
77047 16년 전, 어느날 책 구매리스트 (의외의 페미니즘 동화) [13] 102715 18/05/22 715 0
77046 연아를 보기위해 서울에 왔습니다. [3] 러브레터1114 18/05/21 1114 2
77045 컴플렉스 이야기 [16] 위버멘쉬1624 18/05/21 1624 9
77044 조던 피터슨 - 젊은 여성들을 위한 조언 [286] 삼성우승6197 18/05/21 6197 38
77043 이영도 작가님 신작 일정입니다 [9] Cand2296 18/05/21 2296 0
77041 초등생 고속道 휴게소 방치 교사 구체적 판결 내용. [123] Rorschach9648 18/05/21 9648 4
77040 본가에 내려가서 뒤적거린 추억 (사진있음) [43] 글곰3429 18/05/21 3429 4
77039 아이스크림과 회장님 이야기 [10] 지니팅커벨여행3931 18/05/21 3931 14
77037 모스크바에서 찾아볼 수 있는 소련의 흔적 [10] aurelius3764 18/05/21 3764 3
77036 남한과 북한의 언어차이 [19] 키무도도4684 18/05/21 4684 0
77035 올해 공무원 공부 끝낼 것 같네요. [45] 엄격근엄진지8426 18/05/21 8426 12
77034 요즘 얘들과 대화하면 나도 이제 아재라고 느끼는 옛날과 지금 이야기들 잡담. [13] 장바구니2701 18/05/21 2701 0
77033 (노스포)데드풀2: 히어로물에서 코메디로 이동 [24] 영원한초보4922 18/05/20 4922 1
77030 2019년 군인 처우개선 3종세트 [130] 껀후이9587 18/05/20 9587 25
77029 5.18과 나 (1) [10] 아즐1263 18/05/20 1263 5
77028 재미있는, 그러나 거시적이고 잠도 잘 오는 유튜브 채널들 추천. [13] Farce5641 18/05/20 5641 26
77027 (영화 버닝 스포 함유) 버닝 보고 왔어요! [16] 2483 18/05/19 2483 4
77025 운전 좋아하세요? [61] 장바구니6200 18/05/19 6200 3
77024 휴대폰 인증이 도입되었습니다. [520] 진성21757 18/03/11 21757 33
77023 Google Ledger [11] makka3856 18/05/19 3856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