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7/07/17 22:34:13
Name   스타슈터
Subject   사진 6년차, 처음으로 공모전 입상을 했습니다
대학교 4학년 쯤의 일입니다. 어떤 지인이 DSLR 카메라 한대가 더이상 필요 없다고 중고로 넘길 제안을 해 주셨는데, 그때로써는 나름 전재산인 돈을 탈탈 털어서 어려운 형편에 중고 카메라 한대를 장만하게 되었습니다. 젊음의 패기가 있으니 괜찮을꺼라며 50mm 짜리 단렌즈 하나 물린 DSLR을 쥐어주셨는데, 그렇게 그걸 가지고 곳곳을 누비면서 사진생활을 시작했고 정신 차려보니 벌써 6년째 즐기고 있는 취미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50mm 렌즈 한개로는 패기만으로 어떻게 되는게 아니라는 것도 깨달았습니다...

그렇게 간간히 주변에 사진을 찍으러 출사를 다녔고, 그렇지 않은 날은 여유롭게 집에서 인터넷을 보던 도중, 사진 공모전 하나가 눈에 띄었습니다. 공모전의 주제는 "싱가폴의 공원 풍경"이었고 (지금 싱가폴에 거주하고 있습니다), 매번 나가서 찍었던 사진중에 공원사진이 꽤 있어서 몇장 골라 응모를 하였습니다. 그렇게 그 사실을 잊고 지내다가 최근에 운좋게도 입상을 하였다는 연락을 받았는데, 지난 주말에 그렇게 상품을 수령하러 갔다 오게 되었습니다.

일단 입상한 작품은 이것입니다:
zdt3hNs.jpg
[*혹시라도 걱정하실 분들을 위해: 공모전 주최측의 약관상 이걸 여기에 공유해도 문제는 없습니다. 다만 주최측이 홍보 목적으로 사용할 때 제가 저작권 청구를 할 수 없다는 게 공모전의 약관이라고 합니다.]

찍게 된 계기는 지인들과 싱가폴 맥리치 공원에서 산책을 하다가 재미있는 풍경이 보여서 셔터를 누르게 되었습니다. 인생샷까지는 아니지만 제가 찍었던 사진중, 운이 가장 좋았던 샷 중 하나로 꼽고 있습니다. 흐흐;

별 기대없이 응모한 사진이 입상해서 나름 들뜬 기분 덕에 이런 글을 올려보게 되었습니다! 이걸로 끝내면 좀 섭섭하니 그동안 찍었던 싱가폴 사진들 중 몇개들을 추려서 함께 올려봅니다!

zdt3hNs.jpg
공모전에 올렸던 것과 같은 공원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싱가폴에서 제가 가장 좋아하는 공원입니다.

zdt3hNs.jpg
같은 공원의 또 다른 한 구석입니다. 이것 역시 제가 도시국가에 살고 있는게 맞는가를 의심하게 만드는 풍경입니다.

zdt3hNs.jpg
이곳도 싱가폴의 또 다른 공원입니다. 싱가폴 보타닉가든(Singapore Botanic Garden) 인데, 공원에 갈때마다 멋진 색감에 매료됩니다.

zdt3hNs.jpg
이곳도 라브라도어 파크 (Labrador Park) 라고 나름 공원 (?) 인데, 저녁에 오면 색다른 풍경을 볼 수 있는 곳입니다. 항구도 멋질수 있다는 인식을 저에게 심어준 곳입니다.

zdt3hNs.jpg
싱가폴 센토사 섬 입니다. 일몰 때에 특히나 아름답습니다.

zdt3hNs.jpg
하지만 역시 싱가폴은 도시풍경이죠? 33층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제가 찍었던 사진 중 가장 싱가폴 도시의 전경을 잘 담은 사진 같습니다.

zdt3hNs.jpg
그리고 싱가폴의 야경을 논할 때 빼놓을 수 없는 마리나베이 샌즈 (Marina Bay Sands) 호텔입니다. 레이져 쇼를 할 때가 가장 아름답습니다.

zdt3hNs.jpg
그리고 그 옆에 위치한 헬릭스 교 (Helix Bridge) 입니다. DNA의 모양을 따라한 디자인입니다. 실제로 다리 위를 걷다 보면 A,T,G,C 마크가 바닥에 있습니다. 생물학을 기억하신다면 A, T, G, C가 무엇인지는 아실테죠?

zdt3hNs.jpg
그리고 싱가폴 야경을 논할 때 마리나베이 (Marina Bay) 다음으로 많이 거론되는 클락키 (Clarke Quay) 입니다. 맥주 한잔 하며 강변에 앉아 이 경치를 보는 것이 제가 싱가폴에 지내며 하기 좋아하는 것 탑3 안에 들 것 같습니다.

zdt3hNs.jpg
이것도 클락키 사진입니다. 불빛이 컬러풀하고 아름답습니다.

zdt3hNs.jpg
클락키에서 살짝 옆에 위치한 곳엔 바리나베이 샌즈 호텔과 싱가폴의 강물이 적절히 조화된 이런 곳도 있습니다.

zdt3hNs.jpg
싱가폴이라는 도시의 최고 장점은 때때로 이렇게 신기한 조형물들을 설치해서 방문객을 끌어들인다는 점 같습니다. 이건 I Light Marina Bay 라는 행사 때에 설치되었던 구조물입니다.

zdt3hNs.jpg
이것도 동일한 행사때 설치된 놀이기구 같은 건데, 어째 사진찍으러 온 사람들이 타려고 온 사람보다 많았던 것 같습니다...

싱가폴이라는 멋진 도시풍경이 있는 국가에서 지내다 보니 사진찍으러 다닐 때 참 다양한 재미가 있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 혹시라도 여행 오실 분들 있다면 사진에 장소들이 제가 나름 생각하는 명당들입니다. 크크;

한 이쯤에서 글을 마치겠습니다. 사실 남은 사진은 엄청 많은데 업로드해서 img 태그 붙히는게 쉽지가 않네요 ㅠㅠ
다음에도 종종 여행사진들 기회되면 올려 보겠습니다!



lou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2:35
축하드립니다!!!
이호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2:35
축하드립니다.
Janzisuk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2:39
축하드립니다!! 첫번째 사진 명암구도 좋아요 저런 느낌
타츠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2:39
축하 드립니다. 사진 멋져요~
닉 로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2:45
모든 사진이 좋지만 첫번째 사진은 정말...
축하해요.
매벌이와쩝쩝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2:52
저는 세번째 사진이 제일 좋아요..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2:57
사실 저도 세번째 사진이 더 좋았습니다. 흐흐...
공모에도 같이 제출했던 사진인데 역시 공모전같은 곳에서는 스토리가 있어보이는 사진이 통하나봐요...크크
방구쟁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2:58
호우..저도 3번째 늪지 사진이 좋군요
사진 멋지게 잘 찍으시네요. 축하드려요~
Neandertha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2:58
싱가폴도 한번 가보고 싶네요...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3:02
볼곳이 많은 곳은 아니지만 아기자기한 볼거리는 참 많은 곳입니다!
교통도 편하고 치안도 좋으니 한번쯤은 오실만 해요!
몽키.D.루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3:03
세번째 사진이야 다시 찍으려면 얼마든지 다시 비슷하게 찍으러 갈수 있지만 첫번째 사진은 아니죠. 실루엣으로 보이는 원숭이의 시선과 적절히 휘어진 나뭇가지, 배경 구름과 호수에 비치는 도시 풍경까지, 공모전 입상해서가 아니라 진짜 좋은 사진 같네요.
Neandertha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3:04
그런데 싱가포르는 영어가 공용어인가요?...일반인들도 다 영어를 사용하는 지 궁금하네요...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3:10
영어가 공용어 맞습니다! 하지만 중국어 사용 비중도 상당히 높은 편이고요. 다만 영어만 하셔도 별 문제는 없을 겁니다.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3:11
그렇죠... "저만"의 사진이였다는 점이 큰 것 같습니다!
공룡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3:25
축하합니다!
멋진 사진이네요. ^^
히오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3:32
마지막은 히오스~
입상 축하드립니다.
옥상 수영장 호텔은 언젠가 가보게 될 것 같네요.
Carruse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3:43
그리운 싱가폴이네요.. 입상 축하드리고 사진 잘 보고 갑니다!!
아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3:52
우아 그림 같아요. 멋지네요.
축하드리면서 상금은 얼마나? 크크
하얀소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0:20
축하드립니다!
rheqkfh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0:27
자연물 색감이 굉장히 제 취향이네요. 혹시 장비를 여쭤봐도 될까요?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0:55
앗 닉네임이... 크크
옥상 수영장은 저도 딱히 가보지는 못했습니다... 여행객이면 한번쯤 가겠는데 멀쩡한 거주지 냅두고 가서 하룻밤 지낼 엄두가 나질 않더라고요... 크크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0:56
장비는 소니 a7에 잡다한 렌즈들을 물려 씁니다. 주력은 SEL2470 렌즈이지만 70년대 미놀타 렌즈 등으로 어댑터 물려 찍은 사진도 꽤 있습니다!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0:58
상금은 그리 많지는 않습니다. 크크
최우수상이 아니고 장려상 정도라서요.. 친한 친구들 데리고 밥한끼 너그럽게 쏠 돈 정도는 됩니다!
VKRK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1:00
다른 사진들이 더 예쁜데!
공원 가서 원숭이 바나나라도 까주셔야겠네요 크크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1:04
참고로 저 공원에 가면 원숭이들이 사람들을 약탈합니다... 기세로 몰아내지 않으면 뭘 까주기는 커녕 뺏기더군요. 크크
정은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1:27
와 싱가폴 가보고 싶어지는 사진들이네요.
축하드립니다.
지구별냥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1:40
늦었지만
많이 많이 축하드립니다
이렇게 다양한 알굴을 가지고 있는지는 몰랐습니다.
밤의 화려함도 좋고
공원들의 고즈넉함이나 야생적 모습도 좋네요
결국
사진이 멋져서 그런거 아입니까?
rheqkfh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1:47
감사합니다. 사진이 너무 멋져서 축하 인사도 안 드리고 질문부터 달았네요. 축하드립니다. 상 받으실 만합니다.
phi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2:00
아니 이게 내가 살고 있는 그 도시가 맞는가...싶네요
hoho9n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8:24
축하드립니다. 한쪽에서 잊혀져가고 있는 제 DSLR을 꺼내봐야겠네요. 곰팡이 났으면 어쩌나...
방과후티타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8:28
싱가폴 최근에 여행가봐서 그런지 그때 생각나네요~
ShuR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8:39
싱가폴 2월 말에 갔었는데 생각 많이 나네요 더운 거 뺴고는 최고였는데 크크
청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8:47
와 축하드려요!! 첫번째 사진 정말 멋지네요 크크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9:06
사실 싱가폴이란 나라가 아기자기한 종합세트같은 느낌이 많이 납니다. 흐흐
작긴 하지만 뭐든 다 있는 곳 같아요! 그만큼 나라 측에서 노력도 많이 하는것 같고요!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9:06
싱가폴 동지셨군요! 반갑습니다! 흐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9:07
더운건 동남아 20년 살았는데도 적응 안되더군요... 크크
Eternit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9:43
재작년에 나홀로 싱가폴 여행 다녀왔었는데 이렇게 사진으로 보니 반갑네요.
잘 봤습니다^^
홍승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10:53
축하합니다.
첫 사진에 있는 원숭이는 저 나무에서 떨어지지는 않았겠죠? 크크크
물리쟁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11:03
와 축하드립니다!! 상받기에 충분할 정도로 잘 찓으시네요 너무나 부럽습니다
숙청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11:55
멋진사진 잘보고갑니다. 추천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13:05
나중에 제가 저곳 떠날때 쯤에 내려왔습니다. 크크
오히모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13:54
구도를 정말 잘 잡으시는 것 같습니다. 견고하면서도 다양한 공간감이 느껴진달까요. 공유해주셔서 감사합니다!
pooh~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15:25
우와..저는 언제 이렇게 찍어볼까요? 정말 잘 찍으시네요!! 축하드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https 도입 및 접속제한 주소안내 [51] 진성 17/07/10 7173 9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11384 1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61362 20
73059 김기춘 징역 3년, 조윤선 집행유예, 김종덕 징역 2년 [27] 어리버리1888 17/07/27 1888 0
73058 세금문제에 관한 몇가지 사실들 [39] 숨결1767 17/07/27 1767 4
73057 [번역] 중국 격투기단체, 고아 400명 격투전사로 만들어 '돈벌이' [23] 군디츠마라2040 17/07/27 2040 3
73056 원더우먼이 슈퍼맨의 콧수염에 미치는 영향... [30] Neanderthal3787 17/07/27 3787 1
73055 리얼미터 7월 4주차 결과, 문재인 정권 지지도 74.7% (2.3% 상승) [64] 어리버리5530 17/07/27 5530 3
73054 [독후감] 사피엔스를 반 정도 읽었습니다. 재미있네요. [29] OrBef2271 17/07/27 2271 9
73053 [짤평] <군함도> - 장단점이 분명하다 [59] 마스터충달4168 17/07/27 4168 8
73052 [뉴스 모음] 최순실 "코마 상태에 빠질 지경이다" 외 [23] The xian5999 17/07/27 5999 22
73051 청년 창업 신화 '총각네 야채가게'의 실상, 폭력-욕설-갑질 [109] 신불해13405 17/07/26 13405 31
73050 어디 가든 굶어죽지는 않는다!! [5] hjk863912 17/07/26 3912 0
73049 (스포무) 야심은 컸지만 싱거웠던 군함도 [8] 로빈2669 17/07/26 2669 1
73048 나무위키 자체에는 문제가 없다. [85] 고통은없나6270 17/07/26 6270 5
73047 중국이 위구르족에 감시 애플리케이션 설치를 의무화했다는군요 [33] 테이스터5707 17/07/26 5707 3
73046 김무성 사위의 마약사건이 "추적60분"에서 다시 한번 조명됩니다. [69] 어리버리6649 17/07/26 6649 3
73045 [스포없음]군함도 간단 감상평 [121] Manchester United10601 17/07/26 10601 11
73044 공론화 위원회 - 탈원전의 절차적 정당성에 대한 고민 [60] metaljet3007 17/07/26 3007 2
73043 최근의 한국인 난민신청 사유 추세 [22] 달과별6511 17/07/26 6511 3
73042 [아재글] 아들에게 장난감을 사주면서.. [20] 파란무테2788 17/07/26 2788 34
73040 세계를 정복한 최강의 제국, 여기에 맞서던 지상 최대의 장벽 [151] 신불해10605 17/07/26 10605 315
73036 [뉴스 모음] 휴대폰 보다 걸린 피고인 박근혜 외 [23] The xian7895 17/07/26 7895 2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