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7/07/17 16:49:22
Name   삭제됨
Subject   이상형.. 그리고 솔로
작성자가 본문을 삭제한 글입니다.



율리우스 카이사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6:52
PGR에 그런 남자분 넘칠것같은데!!!
대장햄토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6:53
흠흠 왠지 제 뒤로 전부 줄 서실 것 같은...흐흐
인연이란게 있지 않겠습니까??
언젠간 좋은 분 만나실 것 같아요..
이쥴레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6:54
게임회사 사람을 만나면 되겠네요. 하하하하..

얼굴 평범 피부 괜찮고 키 적당하고 자신이 떳떳히 다닐수있는 직장인들 많고
취미야 게임이니 말할것도 없고, 거기에 드라마나 요즘 영화들 좋아하는 사람들도 많죠. 주는 게임이겠지만요.
주말이나 근무시간이 길어도 이해해주는.. 왜냐하면 24시간 일하거든요. 삶이 없죠.

새로 소개팅 하실때 게임업계에서 일한다고 하면 한번 소개팅 해보세요. ㅠ_ㅠ
확실히 유부남이 적은 업계이기는 함니다. 흑..
밥잘먹는남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6:55
얼굴 평범 피부 괜찮고 키 적당하고 자신이 떳떳히 다닐수있는 직장인인 사람은 상위30%는 된다고 생각합니다ㅜㅜ취향까지 맞아야되면 더줄어들구요. 그래도 다인연이있고 짝이있다고생각합니다!
걸스데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6:57
피지알에서 찾아야지 다른 데서 찾으니까 못 찾죠
-안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6:58
얼마전에 소개팅 제안이 들어오면서, 주선자가 혹시 조건 있느냐고 묻길래,
"남자는 싫고, 유부녀도 좀 곤란해요."라고 했더니 괜찮은 분을 만났습니다.;;;
아직은 탐색단계긴 하지만... 인연이라는게 있다고 생각합니다.
자판기커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6:58
이 글 내가 썼나..그런데 왜 수정버튼이 없지..
제 꿈이 바쁜 남자 만나는거 였어요;; 제가 너무 체력이 안좋아서 일요일엔 진짜 쉬고 싶었거든요.
게다가 저도 술 담배 못하고 연예인 만화 게임 야구좋아하고..나가서 이야기 시작하면 분위기가 싸~~해지는게 ..
걸그룹 이야기로 3시간 떠들 수 있는데..쩝.
그냥 저도 혼자 알아서 살고 싶네요.
그래도 아직 소개팅 들어오는 나이시군요 .
그 나이 지나면 연락처 쌓일 일이 없습니다...흐..
집에서 치워야 할 물건취급을 받을 뿐..
파티원 모집하시면 알려주세요. 가입합니다.
천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00
여러분 여기예요, 먼데 가지마세요.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06
요즘 정말로 진지하게 혼자 나와서 결혼 안 할 파티원 모집해서 같이 살까 생각 중입니다.
동네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06
제가 연애상담을 어마어마하게 많이하면서 느낀건데

현실적으로 이성을 만나려면 원하는 옵션보다
허용이 안되는 옵션을 먼저 상세하게 나열하는게 좋습니다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07
그런데 아무래도 주변 소개팅에서 게임업계 사람은 단 한번도 본 적이 없긴합니다. 그런데 삶이 없으면 어쩌죠..? 슬프네요.
Cana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08
얼굴 평범 피부 괜찮고 키 적당하고 자신이 떳떳히 다닐수있는 직장인
...상위 10%?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09
맞아요. 공감합니다. 사람자체를 보고 사귄다는게 절대 쉬운일도 아니고 그래서 이상형은 이상형일 뿐이더라구요. 감사합니다.
이쥴레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0
남자는 싫고 유부녀는 곤란해..면 뭘까요. 소개팅을 안하겠다는건가요. -_-;;;;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1
나이들면서는 주변인을 찾게되더군요. 주변에 pgr하는건 저 뿐일거예요 크크.
술팬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2
남자분이니까 그렇게 말하신거 같네요. '그냥 유부녀아닌 여자면 된다' 라고 돌려말하신듯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2
이 이게 무슨 말인지 생각을 정리해봐야 할 것 같아요.. 어쨋든 인연이라며 확 잡으시긴 바래요.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4
와 여기 파티원 한 분 입성했습니다. 반갑네요. 제가 아마 커피님 보다 조오금 더 어린가봅니다. 집에서는 저도 마찬가지예요. 그냥 있는듯 없는 사람이죠.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5
농담은 농담일뿐 따라하지 맙시다 크크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6
그래서 비흡연을 가장 큰 옵션으로 걸고 만나봤는데 대부분 휴일에서 엇갈린게 함정이었어요. 연애상담 저도 할래요..,
대장햄토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7
뭐 요즘은 워낙 살기 팍팍하니 실제로도 결혼 안하시는 분들도 종종 보이고 그렇죠 뭐..흐흐
그래도 난 결혼 안할란다 마음 먹으시는것보다..
편하게 마음먹고 있으면 인연이 나타나지 않을까요..??
저도 친구들이 하나 둘씩 결혼하는 모습을보니 부럽기도하고 뭐 그렇더라구요...ㅠㅠ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8
그래서 이상형이죠. 그래서 솔로구요. 그래서 이렇게 매미소리 들으며 편하게 글쓰고 있습니다.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9
맞아요 인연이 있으면 만나는거구요. 햄토리님 댓글보니 격공 누르고 싶네요.
솔로몬의악몽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9
이제 6개월 후면 40이 되는데요...이상형이 미혼여성에서 미혼여성 및 전남편과 정리가 깨끗이 끝난 여성으로 바뀌었습니다
저도 언젠가는 좋은 인연이 나타나겠죠 하하하하
류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19
크크 접니다 저요!!저랑 비슷하시네요.
스타1 좋아하고 돌아다니는것보다 집에서 게임하는거 좋아하고요.
Briz03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1
쪽지 보내보고 싶은거 꾹 참고 댓글답니다
아직 연이 없으셔서 그렇지 꼭 좋은 분 만나실꺼에요! 화이팅입니다!
Cana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1
사귀는게 꼭 이상형이란 법은 없지만, 원래 교집합은 힘든거니까요.
이상형에 부합하는 사람 찾기 힘들다면 솔로도 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2
사실 소개팅 나갈때 취미 다 제쳐두고 비흡연과 직장인인가 이것만 보고 오케이하는데 아무래도 소재거리가 떨어지니까 쎄하더라구요 흑.
Darkmenta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3
이렇게 한명두명 평생솔로의 세계로 빠져드는군요...
저도 근무지가 북쪽끝이라 사람도 없고
나이드니 번화가 가는것도 소란스러워서 싫고
그냥 평생 겜이나 하다 죽을거 같네요.
매년 기대작은 나와주고 이제는 어느정도 평타쳐주는 겜들이 많아서
심심하지는 않습니다.
나이들면서 점점 시궁창으로 빠져드는 피지컬이 안습할뿐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4
반갑습니다 사신님. 데스노트의 그 분.. 맞으시죠? 헙...
이야기상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6
그냥 조건 안 따지고 만나셨다는거 아닐까요
남자 입장에서
남자가 싫고 유부녀가 곤란하다는 건 그냥
평범한 여자분 만난 다고 하신거니까요
그렇게 만나다 인연을 찾았다고 하신 것 같네요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6
댓글 감사합니다. 사실 별거 없는 성토글인데 역시 pgr은 저의 고향이예요. 공감대가 형성되는 유일하고 따뜻한 곳!!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7
저도 그래요. 앞으로 출시 될 게임 확인하는 재미로 삽니다. 피지컬 줄어드는건... 너무 슬픈일이네요.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8
제가 이해력이 딸려서 죄송합니다. 그런 의미 였군요.
동네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9
결혼적정기 성인남성의 흡연률이 50% 미만일건데.. 그래도 50% 아닌가요? 몇개 더 있으실꺼에요
Nooz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29
저 어떠세요?? 는 농담이고...

저도 하도 연애감정이 메말라가니.. 그냥 내려놓았습니다. 나이는 어느새 34살이고 결혼 생각은 없고
집에다가도 그냥 공지 해버렸어요. 축의금 받을 생각으로 지인들 결혼식 가지 마시라고. 흐흐

이러다가도 언제 어떻게 인연이란걸 만날지 모르겠지만 당분간은 그냥 쭉 이대로 살고 싶네요.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32
피드백 할 글도 아니지만 댓글로 같이 공감해주신 몇몇분들 덕에 힘이나네요. 잠깐 밖에 있다가 울적해서 갑자기 쓴 글인데 추..추천같은거 누르신분 조금 무서우니까 그런건 안눌러주셔도 될 것 같아요 크크 바람이 많이 불고 날씨가 뭔가 무서워서 잠시 폰을 끄고 갈 길을 가려합니다. 감사합니다!!
유리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34
싱글 여성이면 다 된다.. 죠.
[외계인만 아니면 됩니다] 수준..
푸르미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35
쪽지함 불나시는 것 아닙니까?
자판기커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37
저도 안그래도 어제 집에서 또 한바탕 ..듣고 오늘 내내 우울했는데 박지민님 글 보고 힘이 많이 나네요.
(댓글이 40개가 달리도록 여자동지는 저 하나뿐인가 싶어서 그건 또 우울하지만;; )
파티원 모으시면 꼭 저 불러주시구요 크크..글 감사합니다!
유리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40
추천을 요구하시는군요.
파워 추천 드렸습니다.
대장햄토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46
뭐 인연이란게 나 혼자 어거지로 만든다고 해서 만들어지겠습니까?? 흐흐
너무 압박감 갖지 마시고..
같이 몇십년을 산 부모님이나 동생하고도 마음 안 맞아서 투닥투닥 대는데,
몇십년을 따로 산 사람들이 쉽게 마음 맞을수가 없겠지..
하고 마음편히 생각하면서 지내다 보면 언젠간 마음맞는 사람도 있고 그러겠죠 뭐...
저도 이런 말 할 처지는 아니지만 같이 힘내요!
무무무무무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57
용기내셨으니 금방 쪽지가 갈겁니다 pgr 회원분들 지를 때는 또 과감하게 지르시더군요.
-안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7:57
아... 그러니까.. (돌싱 포함해서) 싱글이면 된다는 뜻이었어요;;;
괜히 이것저것 따져봐야 아무 소용없더라... 는 얘기를 하고 싶었던 건데,
제가 표현력이 부족했나 봅니다.;;
콘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8:05
쪽지가 도착하였습니다~ 확인해보세요
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8:11
전 그냥 연애의 공백을 자신을 채우는 데 사용하려고 합니다 오로지 자기만족을 위해 살도 빼고 머리도 하고 옷도 사고 책도 읽고 성격도 개선하다보면 좋은사람이 우연히 다가올거라고요 흐흐
깜디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8:20
게임회사 들어와서 솔로로 지낸 지 벌써 10년이 넘었네요.
이제는 포기했습니다.
게임이나 애니, 만화와 같은 취미생활을 같이 즐기는건 너무 큰 욕심이고 최소한 싫어하지 않는.... 이라는 조건을 달아도 힘들더군요.
네. 이쪽 취미를 가진 대다수 남자의 고충입니다.
여성분들은 오히려 메리트가 될 수도 있겠지만...
luvsic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8:28
일요일에는 집에서 쉬는여자 만나고싶어요...ㅜㅜ진짜 나가기힘들어
정예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8:57
원래 주로 조용히 눈팅만하는데 힘내시라고 적어봅니다. 저랑 정말 많이 비슷하시네요 깜짝놀랐어요 얼마전 절 보는거 같아서... 다만 다른건 전 일찍 20대때부터 독신 결혼안한다고 말하고 연애도 사람 만나는것도 나랑은 아니다라고 하고 살았답니다. 그러다 서른이 넘어가니까 슬슬 혼자놀기 심심해지고 평생 결혼은 안할껀데 남자친구나 게임얘기할 말동무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약간 바뀌더라고요. 그래서 저 솔로매칭도 신청했는데 결과는 꽝~ 그리고 주변 둘러봐도 유일하게 비흡연자 한가지만 보는데 사람이 없더라고요 정말... 눈도 높은거 아닌데 비흡연 그거 하나보고 만나겠다는데 대체 왜 내 주변은 다 담배를피는지... 나중에는 딱 한가지가 절대 타협안되고 포기못하는게 말그대로 눈이 높은거 아니냐는 소리도 들었어요. 흑... 그러다 인연을 만날려니까 특이하게 만나고 결혼할려니까 속전속결로 3개월만에 날짜잡고 바로 결혼식장까지 가더라고요. 신랑은 비흡연자는 맞았으나.....게임얘기는 전혀 모릅니다. 아이돌도 관심도 없어요. 신랑 나이보면 정말 딱인데!!! 제가 스타보러 전국을 다녔다라고 하면 그게 뭔소리인지 모르고.... 스타를 해본적도 없는 남자를 만나 결혼을 하게 될 줄이야;; 하하하하ㅠㅠ 주말근무는 너무 걱정마세요. 저도 주말에 일하는데 그걸 또 좋아하시는 분도 있더라요. 신랑은 주말 운동을 많이하는데 놀아달라 귀찮게 안해서 좋았다고합니다;; 솔로매칭할때에 저도 솔로였는데 올가을에 애기엄마라니 사람일은 정말 모르는거다 느끼고있네요. 인연이 언제 어디서 뿅하고 튀어올지 몰라요~ 꽁꽁 막지마시고 준비하고 계시면 됩니다~
Love&Hat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9:04
새로운 가족을 맞이하심을 축하드립니다.
자판기커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9:05
일요일날 안쉬면 다음주에 어떻게 일하는거죠..?? 기절할 것 같은데..
luvsic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9:10
제말이. 그겁니다크크 쥬글거같은데
전에만나던 여성분은 주말마다 여행을가고싶어서 매일졸라서 버틸수없어서 헤어졋습니다ㅜㅜ
파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9:14
여자친구 회사에 오래있으면 꿀인데 왜 그걸 모르지..
파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9:17
댓글에도 그렇고 비흡연이 선결조건인분들이 꽤있으신가보네요. 한번도 걸림돌이 된적이없어서 몰랐네요.
은하관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9:17
100%... 아니 90%라도 맞는 사람을 만나길 바래보지만 현실은 쉽지 않은거 같아요.
저보다는 훨씬 많은 노력을 하셨지만 잘 안되신 것도 있고, 현실적인 문제도 있으시고요.
그렇다고 해서 우울함이 너무 스스로를 잡아먹지 마시길만 바래봅니다. 결국 내가 버텨야 하는거니까요.
무어가 되었든. 마음에 드는 인연(피지알러인 확률은 높지 않겠지만요 흐흐)을 늦지 않은 시기에 만나시길 바래봅니다. 화이팅하자구요.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9:29
저도 집에다 공지해놨어요. 솔로인게 왠지 사귈때보다 너무 편해져서 더 깐깐해졌나 싶기도 하고 그러네요.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9:30
전혀요 쪽지함은 불에 타는게 아닙니다. (과한드립)
솔로12년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0:17
막상 전 비흡연자라서 까인 적이 있는데...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0:18
그런 의도로 올린글은 아닙니다. 크크. 과감하게 주변에 있는 좋은 분들 다 만나시길!
Nan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0:36
이글 내가 썼나??(2)
평소엔 언젠가 나타나겠지 요러고 있는데 가끔 한번씩 너무 외로워요. 그리고 제가 안만날라고 안만나는 것도 아닌데 주위에서 더 노력해라 적극적으로 알아봐라 이런이야기 하시면 급 우울해지고 그럽니다. 그런데 소개팅 , 선 같은거 보면 취미가 게임인 남자분은 거의 없더라구요 ㅠ
맥주귀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1:19
저도 주말에 하루종일 일합니다. 불금, 불토는 남 이야기지요. 주말에 일이 몰려있어서.
같은 직업 가진 주변 사람들 보면 오래 사귄 애인(평일에 쉬는 일반인)이 있는 경우는 그래도 상관이 없는데 막 정이 들어가려고 하는 단계라면 같이 쉬는 날이 없다는 게 참 크더군요. 저도 몇 번 그랬고.
저도 외롭기도 하면서 어느정도는 평일 혼자놀기가 많이 익숙해졌네요.
자판기커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1:34
정말요.. 제가 스타 보러 다녔다고 하면 다들 뭔가 식겁..하시는;;
거기 진짜 다니는 사람이 있구나.. 이러시더라는...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22:49
그런거 없으니 모두 안심하세요. 다 환상일 뿐입니다. 크크
장민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2:48
서로 취미 취향 맞는사람 찾기가 참 힘들죠

좋은 인연 만나시길 기원합니다~
이워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8:59
취미 성격 유머코드 다맞아서 연애하더라도 평생인연은 또 다른이야기같아요.
어느새나이가 33이 되고 여자친구랑 잘지내고있지만 오히려 평생인연을 찾은 사람들이 존경스러워지는거같아요.
세상을보고올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09:47
저기 드라군들이 많이 있는데
굳이 스팀팩 먹은 마매들이랑 싸우는
아드레날린 저글링들을 보는 기분이네요
지구와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10:27
이 분이 그 유명하신
매칭전문가?

한번 더 진행하실 생각없으신가요 크크
이선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11:29
저는 32살인데, 지금 어느정도 혼자살 생각으로지내고 있습니다.
최근에 컴퓨터도 새로 맞추고, 차도 샀고요.
혼자 지내면 편하고 여유있게 살 수 있는데 구태여 결혼을 '강제로' 해야 하나 싶네요.
당연히 결혼할 사람,인연 있으면 하겟지만 없는데 어떡합니까.
물론 거기에는 여자를 만나기에 모자른 제 스스로가 제일 큰 원인이고요. 눈이 낮지는 않다고 생각하는데 굳이 '낮추면서'까지 만나야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건 저 또는 상대방에 대한 예의가 아니니깐요.
저같은 사람도 그래도 어찌 어찌 하루하루 살아가는데, 글쓴이님께서도 너무 스트레스받지말고 '내려놓는'것에 대해 너무 심각하게 생각하지 마셨으면 좋겠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트와이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17:14
왜 삭제하셨나요.. ㅜㅜ
가끔 보면서 힐링하려고 했는데, 아쉬워요~
박지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8 20:47
개인적인 사정상 지우게 되었습니다.. 세상은 많이 좁은것 같아요..흑흑. 죄송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26272 2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82726 22
74659 <그것이 알고싶다> 안아키편 하이라이트 (데이터주의) [17] 토니토니쵸파1375 17/11/19 1375 5
74658 강아지 분양 받으실분 계실까요? [14] Janzisuka725 17/11/19 725 0
74657 여성망치 vs 장애인실드 [112] minyuhee5688 17/11/19 5688 3
74656 정사 삼국지 관련 인상적인 주요 대사들 '100선 모음' [42] 신불해4646 17/11/18 4646 27
74655 고 김영삼 대통령의 대굴욕. [88] 캬라10268 17/11/18 10268 17
74654 대학의 기능이 뭘까요? [43] 파니타4312 17/11/18 4312 4
74653 오늘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 합동추모식이 있었습니다 [7] 네버스탑1962 17/11/18 1962 20
74652 [암호화폐] 칩이 다 떨어지면 이 놀음도 끝이 나는게지. [25] 이밤이저물기전에5753 17/11/18 5753 13
74651 플랜DAS의 개? 계!!! - [46] ArcanumToss4442 17/11/18 4442 5
74647 2주 동안 생긴 일 [53] The xian5516 17/11/18 5516 48
74646 청탁금지법(김영란법) 조정은 이루어질 것인가? [42] 아유3710 17/11/18 3710 3
74645 잊고있던 그분들 망언이 역시나 튀어나왔습니다. [88] 피카츄백만볼트8634 17/11/18 8634 3
74644 전미 대학원생을 충격과 공포로 몰아넣은 세금개혁안 [121] Luxtau10226 17/11/18 10226 7
74643 호러물 이야기 (3): 재에서 재로, 먼지에서 먼지로 [31] TheLasid1409 17/11/18 1409 12
74642 내일 결혼합니다. [60] 파츠6763 17/11/17 6763 35
74641 1311. 잊힐 수 없는 네버엔딩 스토리 [9] Love.of.Tears.2400 17/11/17 2400 5
74640 [뉴스 모음] 최순실씨 3차 구속영장 발부 외 [24] The xian5300 17/11/17 5300 37
74639 불금, 야근, 잡설 [8] 글루타민산나룻터1337 17/11/17 1337 2
74637 호치민 여행중인데 핸드폰 날치기 당했네요. [52] LittleFinger7468 17/11/17 7468 4
74636 겸손해야겠어요. [39] 뀨뀨7943 17/11/17 7943 2
74635 가상화폐에 대한 투자를 접습니다. [67] 태연8749 17/11/17 8749 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