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7/05/19 16:18:48
Name   로즈마리
Link #1   http://m.news.naver.com/hotissue/read.nhn?sid1=102&cid=984650&iid=26027522&oid=001&aid=0009277366
Subject   세월호서 수습 치아 감정 결과 단원고 허다윤양 확인
세월호가 인양되고 수색하면서 유골이 발견되어 감식작업중인데요.
dna감정은 시간이 많이 걸리는데 앞서 치아감정을 했는데 다윤양의 치아로 확인되었다고 하네요.

팽목항에서,광화문에서 서너번 다윤양 어머니를 뵈었었는데,
뇌종양을 앓고 계시는데도 치료를 거부하시고 세월호 관련 일에 열의를 다하시는 모습을 보고
너무 속상하고 가슴아팠어요.
딸이 차가운 바닷속에 있고 부모가 되서 아무것도 못해주고 있는데 무슨 치료를 받냐며...오열하시던 모습을 잊을수가 없어요.

치아감식으로 빨리 알수있게 된건 하루라도 빨리 어머니께서 치료 받길 원하는 다윤양의 마음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이제 어머니께서도 본인 건강을 추스리셨으면 하구요.
나머지 미수습자도 모두 확인되길 간절히 바랍니다.



Jannaphi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1
ㅠ_ㅠ
푼수현은오하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1
어헝 ㅜㅜ
시케이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1
이렇게라도 가족품으로 다시 돌아오게 되서 다행이라고 해야될까요.
다윤양 어머님도 빨리 다시 치료받으셔서 건강한 모습 되찾으시길 바랍니다.
은솔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2
자식 잃은 슬픔은..하..잃어 본 사람만 알 수 있어요..유골 찾아서 다행이네요..편히 쉬시길..
키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4
휴우.... 어머니도 아프시다니 참...
어머니는 오래 사셔야..
Thursda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8
아이의 사라진 젖니마저도 아쉬워 눈물 지으셨을 분들.... 부디 마음의 평화를 얻으시길...
Emumu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0
늦었지만 다행입니다
자바칩프라푸치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1
어제도 오늘도 자꾸 눈물나려고 하네요 ㅠㅠ
별풍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2
어머니 지금부터라도 치료 받으시고 꼭 완쾌하시길....
Shak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5
어머니, 꼭 치료받으시고 꿋꿋하게 사셔야 합니다. ㅠㅠ
Secund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6
수순이 진행되고는 있었지만
대선 이후로 거짓말같이 하나둘 모두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고 계시네요.

정말 다행입니다.
찬양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9
다행입니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9
최근 발견된 분(신원확인X)까지 합하면 미수습자는 도합 6명이 되겠네요
모두 돌아오길 빌어봅니다
덕베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43
쇼셜라이브 보니까 상주하는 언론사는 JTBC뿐이라고 하던데
기자들과 의지하고 지내시던 모습이 짠했고
유해가 발견 될때마다 미수습자 가족들이 말도 못하고 서로 눈치만 보신다고 ...ㅜㅜ
그래도 다윤양이 돌아 왔네요 다행입니다
Tabloi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43
미수습자 관련 소식은 볼때마다 눈물이 터져나오네요. 너무 늦었지만 그래도 이제나마 모두 가족의 품으로 돌아왔으면 좋겠습니다.


갑자기 선체인양 소식을 접하자마자 아들과 부인 앞에서 체통없이 엉엉 울었던 생각이 나네요..
아이오아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54
http://tv.naver.com/v/1689342

22일에 방송될 휴먼다큐 예고편인데 이렇게 본방송전에 다윤이가 돌아왔네요.
또 한 명의 주인공인 은화도 얼른 돌아왔으면...
Crysta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03
강아지 교통사고도 마음이 아픈데 자식이 죽었니...
ArcanumTos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04
아....
다행이네요.
다른 분들에게도 위안이 되는 소식이 들려왔으면 합니다.
어랏노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11
멀리.. 아주 멀리 돌아.. 이제서야 돌아온 다윤양의 명복을 빕니다.. Rest In Peace..
harija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22
그냥 먹먹하네요.
Ahr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29
얼마전에 은화양으로 추정되는 유해도 수습이 된걸로 아는데, 그동안 어머니 둘이서 서로 혹여 기분이 상할까 말도 제대로 못건넸다고 하는데, 정말 다행이네요.
파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30
다윤아 잘왔다 이제 다윤엄마도 빨리 수술했으면 좋겠네요
쉼표한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36
부디 모든 실종자 분들의 유해가 수습되기를 바랍니다.
Scho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59
잘 돌아왔어요.. 온전한 수습을 기원합니다.
골드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02
정말 너무너무 슬프네요ㅜㅜ
돌아오기까지 너무 오래걸렸습니다
김블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10
아이고 ㅠㅠ
너무 오래 되서 돌아왔지만 그래도 온게 어디입니까
이제 진짜 푹 쉬었으면 좋겠네요

다른 미수습자분들도 얼른 찾았으면 합니다.
사르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15
눈물이 나네요..
Multivitam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23
7분 남았네요. 금요일에 돌아오렴 이란 책을 보고 울었는데, 남은 분들도 다 찾았으면 좋겠습니다.
진산월(陳山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40
아아 차디찬 물속에서 얼마나 고통스러웠니... 어여빨리 엄마품으로 돌아오렴... 눈물때문에 더이상...
비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42
정말 한 분 한 분씩 가족품으로 돌아갈 때마다
눈물이 나지만 정말 다행입니다.

걱정되는 것은 남은 가족들입니다.
자식 잃은 슬픔 알지 못해 어찌 말씀드릴 수 있겠습니다만
초조해하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모든 분들이 가족의 품으로 들어갔으면 합니다. 제발.
아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56
어서 돌아오길.
세월호 참사는 끝나지 않는 전쟁 같아요
네버스탑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9:08
잘 돌아왔습니다.. 가족들의 한이 조금이나마 덜해지기를 바랍니다
마제카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9:23
이제.. 두명째... 앞으로 7분 남았네요.. ㅠㅠ
J.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9:32
유치원때 그렸다는 아버지 어머니 그림보니 저도 모르게 눈물이...
다시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20:37
눈물납니다. 모두 돌아와 주세요.
설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23:21
저 분의 눈물을 보니 오늘 하루 웬종일 우울하고 짜증나했던 제 자신을 반성하게 되네요..
롤백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0:25
다행입니다 ㅠㅠ 모두 다 돌아오시길
사악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1 01:09
고인의 명복과 유족의 평안이 찾아오기를..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https 도입 및 접속제한 주소안내 [51] 진성 17/07/10 7106 9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11319 1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61306 20
73054 [독후감] 사피엔스를 반 정도 읽었습니다. 재미있네요. OrBef207 17/07/27 207 1
73053 [짤평] <군함도> - 장단점이 분명하다 [11] 마스터충달452 17/07/27 452 2
73052 [뉴스 모음] 최순실 "코마 상태에 빠질 지경이다" 외 [7] The xian1440 17/07/27 1440 9
73051 청년 창업 신화 '총각네 야채가게'의 실상, 폭력-욕설-갑질 [81] 신불해7182 17/07/26 7182 19
73050 어디 가든 굶어죽지는 않는다!! [5] hjk862846 17/07/26 2846 0
73049 (스포무) 야심은 컸지만 싱거웠던 군함도 [8] 로빈2020 17/07/26 2020 1
73048 나무위키 자체에는 문제가 없다. [77] 고통은없나5073 17/07/26 5073 4
73047 중국이 위구르족에 감시 애플리케이션 설치를 의무화했다는군요 [32] 테이스터5006 17/07/26 5006 3
73046 김무성 사위의 마약사건이 "추적60분"에서 다시 한번 조명됩니다. [69] 어리버리5936 17/07/26 5936 3
73045 [스포없음]군함도 간단 감상평 [119] Manchester United10139 17/07/26 10139 11
73044 공론화 위원회 - 탈원전의 절차적 정당성에 대한 고민 [58] metaljet2871 17/07/26 2871 2
73043 최근의 한국인 난민신청 사유 추세 [22] 달과별6067 17/07/26 6067 3
73042 [아재글] 아들에게 장난감을 사주면서.. [20] 파란무테2554 17/07/26 2554 32
73040 세계를 정복한 최강의 제국, 여기에 맞서던 지상 최대의 장벽 [145] 신불해10025 17/07/26 10025 301
73036 [뉴스 모음] 휴대폰 보다 걸린 피고인 박근혜 외 [23] The xian7700 17/07/26 7700 20
73035 우리는 증세에 대해 솔직해질 필요가 있습니다. [214] patio8929 17/07/25 8929 31
73034 위안부 할머니 장례식장에서 웃으면서 사진찍고 SNS에 올리는 국회의원들 [273] 김블쏜11900 17/07/25 11900 28
73032 자유당, 담뱃값 2000원 인하 법안 곧 발의. [229] 벨라도타11082 17/07/25 11082 3
73031 CGV에서 화가 났다가 현자타임 온 이야기 - 나는 진상 고객인가? [67] 이쥴레이7281 17/07/25 7281 11
73030 탁현민 이슈 재부활을 노리는 여성신문 기고 글을 보며 [205] 로빈5926 17/07/25 5926 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