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7/04/21 14:39:37
Name   상계동 신선
Subject   칼 빈슨함은 어디에?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70420_0014843120&cID=10101&pID=10100

하루 늦은 소식입니다만...

15일 김모모씨 생일을 기념해서 윗동네 애들이 뻘짓할까봐 미 태평양사령부가 9일 칼 빈슨 함을 한반도를 포함하는 서태평양 수역으로 배치한다고 했습니다. 연달아 12일에 트럼프 대통령도 '우리는 대함대(ARMADA)를 보내고 있다.' 라고 인터뷰도 했고요. 그래서 이거 전쟁 나는거 아니냐 하고 한바탕 온 나라가 시끄러웠는데 15일은 비교적 조용히 지나갔습니다. 그런데 서태평양으로 간다던 함대가 서태평양으로 가는 게 아니라 인도양 수역에서 있다가 호주해군과 연합훈련도 실시했던 게 알려지면서 논란이 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백악관 발표로는 '시간을 못박은 적이 없다.' 고 하고 해당 함대도 지금은 서태평양으로 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만 '이거 왜?' 하는 의문이 드네요. 굳이 이유를 생각하자면

1. 뻥카 : 니들도 가끔 터뜨리잖아, 우리도 함 해봤어 데헷.
2. 오해 : 해군이 보고한 배치일정을 트럼프 대통령이 잘못 이해함
3. 항명 : 트럼프 대통령은 바로 보내라고 했는데 해군이 쿨하게 씹고 지 할거 다하고 감.

이유가 어찌되었던 참 당황스럽습니다. 함대의 진로가 논란거리가 되는 것은 레이테 해전시 '구리타 회항' 이후 참 오래간만이군요.



글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4:43
의사소통 오류라고 생각합니다. 1번은 의미가 없고, 3번은 미국 군 조직 전체가 발칵 뒤집힐 일이죠.
말년행보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4:44
항모전단이라는 세력이 통통배라 가라고해서 바로가는것도아니고.. 검토중 기각됬나보죠.
아이지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4:47
저렇게 해도 미 항모의 위치를 탐지할 수 있는 나라가 없으니깐요
복타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4:47
중국과 회담+첩보 등을 통해 15일 뭔짓을 저지를 가능성은 없다고 판단했지만,
그렇다고 아무 행동도 안하면 미친녀석이 진짜로 뭔짓을 저지를지 모르니 뻥카를 지른거라 생각됩니다.
유리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4:55
뻥카가 제일 합리적인 판단이죠 크크
타마노코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4:55
철저한 계산하에 이루어진 1번이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천조국의 모습이겠지만 지금 최고존엄이 트럼프라 우발적인 1번이나 진지한 2번일 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법돌법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4:55
어제 YTN에서 모 기자가 분석하기로는 한반도를 항로를 튼 건 맞았는데, 시진핑과의 회담 후 모종의 약속이나 배려에 따라 한반도 진입을 늦추거나 회항한거라고 보더군요. 그리고 다시 도발예정시기에 맞추어 올라는거라고.

그리고 어제 다른 기사에서는 호주랑 연합훈련을 한 것 자체도 의심스럽다고 합니다. 항로 자체가 미궁이죠..
앙큼 상큼 응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5:01
이렇게 혼란스러워지면 이득보는건 미국이죠.
무슨 짓을 할지 모르거든요.
윤가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5:03
중국의 정보수집 능력을 확인하려 한 것은 아닐까 싶더라고요
순수한 비전문가의 생각이긴 합니다만.. --;;
닭, Chicken, 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5:03
1, 2, 3 무엇 하나라고 해도 정말이지 그걸 탐지할 나라가 어디 있을지(...)
설령 중국이나 러시아가 감지해서 여기 없네, 뻥이었잖아 그래도 "아니, 지금 갔는데?"하면서 금방 대한해협, 동해에 뜰 수도-0-;
치열하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5:11
뒤늦게 알려진거면 그게 더 무섭죠. 북한의 입장에선 평소 말하고 와서 나름 대비태세하고 그랬는데 이젠 말없이 근처에 와서 대비할 틈도 없이 때릴거라는 메세지니까요.
블랙숄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5:29
아이디에 이지스가 포함돼있어서 여쭤봅니다..
항모에 스텔스 기능이 있지는 않을텐데 다른 나라에서 탐지를 못하나요??
아이지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5:36
기본적으로 원양에서 작전 가능한 해군을 갖춘 나라가 몇 안됩니다. 그런데 미 해군의 작전 범위는 전세계다보니 무선 침묵을 지키는 항모의 위치를 파악할 수 없습니다. 관련 기고문을 소개드리겠습니다. http://www.navweaps.com/index_tech/tech-031.htm
d5kzu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5:56
저는 뭐가 됐든 크게 문제는 없는 상황이라 봅니다.
우리도 불안한 상태(본문에서는 혼란 상태)가 되긴 했으나, 어찌됐건 북에게 경고 메시지로 어느 정도 동작은 했다고 생각해서요.
정리하면, 1. 뻥카긴 한데 부연 설명의 느낌은 좀 다르게 되겠네요.
무무무무무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6:00
일정을 밝히지 않았으면 뭐라고 할 말 없는거죠. 오히려 미국이 하나부터 열까지 다 알려주지 않으면 파악 자체가 안된다는 거 아닌가요?
블랙숄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6:23
황급히 창을 닫았습니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6:38
Forbidden 에러 페이지인줄 알았네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6:58
항모전단이 그리 큰데 알려주지 않으면 위치를 모른다니 신기방기
Lainwork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7:03
미국이 진짜 무서운 나라긴 하네요
보통블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7:25
천조국 밸런스 패치좀...
Supervenienc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7:30
아 전 또 얼마나 좋은 사진이 있나 싶어서 열어봤네요... 크크
아이고배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7:39
데헷

아주 똑똑한 사람이거나..생각이 없거나..
arq.Gsta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7:44
낚시하기 있긔없긔
포프의대모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7:59
부칸이야 까막눈이지만 위성띄운 나라들이 항모전단을 놓칠수가 있나요?
상계동 신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8:05
알았어도 자기 카드를 까는 바보짓은 안했겠죠.
아이지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8:08
제가 위에 올린 글에 이렇게 설명되어 있습니다. "위성시스템은 궤도가 알려져 있어 예측가능하고, 탐지능력도 알려져 있다. 그러므로 위성이 탐지중인 곳을 회피하거나, 아니면 해상교통로에 섞어들어간다.(물론 다른 배들의 시각적 탐지영역 안에 들어가지 않을 정도로)"
참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8:08
흠 지구 전 면적에 대해 정지 위성을 띄워놓진 않았을테니, 항모전단을 일시적으로는 얼마든지 놓칠수야 있지 않을까요?
상계동 신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8:18
구 소련같은 경우 미국 항모전단이 뜨면 상선으로 위장한 정보수집선으로 계속 미행했다고 들었는데 지금도 러시아나 중국이 그러고 있는지궁금합니다.
방향성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07
거의 지구 전면적에 있을걸요.정찰위성이 수천개일텐데요.
한국화약주식회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20
러시아나 중국은 그 정도는 아닙니다. 러시아는 90년대 날려먹은거 복구 못하고 있고 중국도 아직 전 지역 커버가 안됩니다.

위성중에 제일 비싸고 작전 때문에 수명이 매우 짧은게 군사 위성이라 미국빼곤 커버가 힘든 편이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14320 1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65226 20
73340 이번달의 만족스러웠던것들 [5] 진나라683 17/08/17 683 0
73339 당분간 야근세상에서 살아갈 생각을 하니 슬픈 하루입니다. [24] info21c2508 17/08/17 2508 1
73338 일본이 위안부 재협상 받아줄 가능성 0%죠. [28] 메티스2531 17/08/17 2531 1
73337 만약에 내가 돈이 아주 많다면 [39] 유유히1821 17/08/17 1821 3
73336 8온스 글러브...누구에게 더 이익인가?... [66] Neanderthal4919 17/08/17 4919 3
73335 박근혜 정권, 출범 100일의 모습 [52] 어리버리7334 17/08/17 7334 5
73334 머리식히는 코메디 팟캐스트 추천드립니다. '김생민의 영수증' [16] Secundo2753 17/08/17 2753 1
73333 문재인 대통령 취임100일'국민과 함께 달려온 100일' [11] 손나이쁜손나은2936 17/08/17 2936 13
73332 17일 새벽 5시 기준 살충제 계란 코드번호 31개 [36] 어리버리4854 17/08/17 4854 7
73331 대통령 기자회견에서 NBC PD의 질문. [31] 벨라도타8080 17/08/17 8080 0
73330 오늘자 재미있는 취임100일 여론조사 결과 [48] 치 드6850 17/08/17 6850 3
73329 한고조 유방이 '알지도 못하는' 한신을 대장군으로 임명하다 [69] 신불해9053 17/08/17 9053 37
73328 [리뷰]제인 도 - 공포가 이성을 지배할 때 [19] VKRKO2701 17/08/16 2701 1
73327 자작곡 - 나만큼 미쳐봐 外 [10] 개념치킨1284 17/08/16 1284 8
73326 생애 첫 '깨끗한 집' 갖고 감격해 울먹이는 독립유공자 후손 [39] 김수영9244 17/08/16 9244 34
73325 중국 인터넷 국내만 연결 ‘인트라넷’ 전락... 대학까지 해외정보 입수 제한 [121] 테이스터10496 17/08/16 10496 4
73324 대만 정전 [85] Red_alert10519 17/08/16 10519 5
73322 29세 신입 영업 사원, 1년 만에 퇴사합니다. [76] 뀨뀨10828 17/08/16 10828 19
73321 건국절 논란에 대한 짧은 의견 [80] 경성아재4751 17/08/16 4751 5
73320 YTN 문재인 대통령 100일 국정지지도 84% + 여러 조사기관들 100일 지지도 조사 [111] Lv38257 17/08/16 8257 23
73319 레고에 입문할 것 같습니다. [34] possible4321 17/08/16 4321 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