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03/12/14 15:37:51
Name   박병하
Subject   [잡담] 인연...
밖으로 한 발자국만 내딛으면 많은 사람들이 보입니다.
그 사람들 하나하나가 어찌도 그리 다른 모습을 하고 있는지...
세상의 사람은 너무 많고 내 자신의 재량은 너무나 작기에
그들 반을 만나기도 힘듭니다.
그래서 사람이 사람을 만난다는 것을 인연,
혹은 필연이라 하는 겁니다.

사람이 사람을 만나면...
스치는 것이 사람이기에 그 만남이 소중한 지를 잊곤 합니다.
그 사람과 자신이 만나게 됨을 항상 감사하게 생각하고

그 사람이 곁에 없다면...
생각해 보세요, 쉽지 않은 만남입니다.

사람이 사람이 생각하게 되면...
그 사람을 위해서 무언가 하고 싶어집니다.
손수 만든 작은 선물을 그에게 주고 싶어지고
그 사람을 위해서 나를 변화시키고도 싶어집니다.
또한 그 사람을 위해서 나의 것을 포기하고도 싶어집니다.

사람이 사람을 미워하게 되면...
어떤 이가 너무나 미워지면 하루 정도 혼자 지내보세요.
자기 방에 콕 들어앉아서 그간 있었던 일들을 생각하세요.
사람이 큰 잘못을 하는 건 어렵지만 그동안 당신은
그 사람에게 작은 잘못들을 무수히 하고 있었을 겁니다.

사람이 사람을 자세히 알게 되면...
눈물을 흘리게 됩니다.
생각지도 못한 때 건네받게 되는 자그마한 선물에도.
생각지도 못한 때 전화벨이 울리고
"네가 생각나서..."
그 한마디에도,
그가 내가 생각한 사람이 아니었다는 걸 깨달을 때도...

사람이 사람을 사랑하게 되면...
그렇게 되면...
그 사람과의 만남을 감사히 여기게 되고.
하루하루 그 사람이 생각나지 않을 때가 없을 것이며,
때론 그 사람을 미워할 지도 모르고
그로 인해 눈물 흘릴지도 모릅니다.

어떤 사람을 만나게 되면 그에게 너무 많은 것을
바라지 마세요.
그 사람과 나 자신의 마음이 같아 서로 사랑하게 된다면
그보다 바랄 것이 없겠지만,
그렇지 못한다면...
조금만 참고 기다리세요.
그리고 믿어보세요.
사랑은...이뤄질 때보다 바랄 때가 더 행복하고 이쁜
것일지도 모르겠네요...

사람이 사람을 믿는다는 것...
그 이상 중요한 것이 없습니다..



조금더 생각해 보시는게 좋겠네요...
기다림이 그리 나쁜 것도 아니랍니다.



---------------------------------------------------------



그냥...^^;; 심란해서...



푸른별빛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03/12/14 16:36
멋진 글이네요. 사람이 사람을 알게된다면 눈물을 흘리게 된다는 말...왜 그 사람이 내 앞에서 눈물을 흘린건지 이해할 수 있을 것 같게 하는 말이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1827 [기타] (칼럼펌)배틀그라운드, 세계 pc게임 시장을 뒤흔들다 [18] 자전거도둑744 17/08/18 744 0
61826 [스타1] 스타크래프트 1.20.1 패치가 적용됐습니다 [20] Love.of.Tears.3216 17/08/18 3216 0
61825 [스타2] 협동전 피닉스 상향+신규 사령관 티저? (추가) [8] Aku1158 17/08/18 1158 0
61824 [LOL] 다이아 찍은 후기 [14] rnsr1792 17/08/18 1792 0
61821 [스타2] 결국 뜬 진정한 사실! 멀티 플레이어 대격변 패치! [95] 그룬가스트! 참!4908 17/08/18 4908 3
61820 [스타1] 리마스터 리콜 3회(송병구, 허영무-천지스톰) [17] 빵pro점쟁이4144 17/08/17 4144 0
61819 [오버워치] 하면 할수록 운빨게임이 되어가는 오버워치 [75] 브론즈테란7163 17/08/17 7163 10
61818 [스타2] 차기 패치 예고? 스타크래프트 공식 트위터가 수상하다! [47] 그룬가스트! 참!4546 17/08/17 4546 1
61817 [스타1] 저같이 인증오류 뜨시는 분 계신가요? (Error 5:0) [15] RookieKid2415 17/08/16 2415 1
61816 [기타] [펌]배틀그라운-카카오게임즈 논란에 대한 공식입장 [38] 자전거도둑6650 17/08/16 6650 0
61815 [하스스톤] 비셔스 승률표에 덱 아키타입이 추가되었습니다. [68] MirrorShield2920 17/08/16 2920 3
61814 [오버워치] 루나틱하이 서울팀 선정 및 C9 한국인 선수 모집. [29] 미네랄배달3964 17/08/16 3964 1
61813 [LOL] [챔피언 공략] 페이커의 핵폭발급 루시안! [35] aura5576 17/08/16 5576 3
61811 [LOL] 롤챔스 서머 정규 + 롤드컵 선발전 일정 정리 [25] Leeka3025 17/08/16 3025 1
61810 [LOL] 이번주의 후추통신(어흠! 어흠!) [9] 후추통2546 17/08/16 2546 3
61809 [스타1] e스포츠 역사상 최악의 감독은 누구일까요? [73] bigname7699 17/08/16 7699 0
61808 [LOL] 롤알못이 생각하는 SKT의 약점 [32] char5496 17/08/15 5496 0
61807 [LOL] 오늘 삼성 용병술의 근거를 찾아보려했습니다 [74] 갓럭시6075 17/08/15 6075 4
61806 [기타] (소전) 제조일지를 통해 환상종을 알아보자 [40] 길갈1754 17/08/15 1754 1
61805 [LOL] 돌아온 통신사 더비. 플레이오프 2라운드 프리뷰 [30] Leeka3149 17/08/15 3149 2
61804 [LOL] 롤드컵 경우의 수 (직행 및 선발전) [9] 바스테트2099 17/08/15 2099 1
61803 [LOL] 플레이오프 2라운드이후에는 일시적동맹관계 [49] 처음느낌3592 17/08/15 3592 0
61802 [LOL] 포스트시즌에 돌아온 슈퍼스타의 귀환. 플레이오프 후기 [101] Leeka5419 17/08/15 5419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