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04/16 14:30:57
Name pony
Subject [LOL] 승강전과 챌코팀들에 대한 간략한 이야기
ESS

ESS에서 가장 팬분들의 눈에 들어올 선수는 미드라이너 Kuzan 입니다. 안정적인 미드라인전이 CK 스프링의 1-2라운드 초반을
순항하게 해준 원동력이였고 개인적으로는 미드에 대한 의존도가 너무 높은게 아닌가 하는 생각도 했지만 후반부에 들어서는
원딜러인 Light 선수의 기량이 바짝 눈에 띄면서 미드-원딜의 일반적인 2캐리라인 구성이 완성된게 높게 평가할만한 부분입니다.
정글러인 Catch가 팀이 요구하는 플레이를 소화하는 느낌이 강하기 때문에 이 2캐리라인에 더 무게감이 실리는 면도 있어보입니다.

탑솔러인 Jisu 선수의 경우 게임을 보는 시간이 꽤나 독특한 선수입니다. 대표적으로는 공식경기에서 탑 볼리베어 선택과
마법공학 총검 Ap케넨 등의 선택을 예로 들 수 있습니다. 브루저를 선호하는 개인 성향이 있다고 생각하는데 탑 볼리베어를
선보인 2라운드 경기 이후로는 팀에 요구되는 스타일에 맞추고 있는 느낌을 개인적으로 받아서 승강전에서 엄청 독특한 무언가가
탑에서 기용될 가능성은 낮다고 생각합니다. 

서포터인 Guger선수는 분명히 잔실수가 잦은 모습이 보입니다. 최근 마타/조커등의 잔질수 이상의 한타력을 보여준 선수들처럼
한타나 합류전이 대표적인 팀과의 호흡으로 매꿔주는 모습을 보여줘야 합니다.

하지만 선수들의 개인 기량 보다도 이팀이 '승강전' 에서 가지는 가장 큰 강점은 미드라이너인 쿠잔선수를 필두한 게임내에서의
콜들이 굉장히 적극적인 부분입니다. 흔히들 결승전에서 선수들의 개인기량과 잠재력, 이 선수가 보여준 슈퍼플레이(최고점)이 뭐였는가?
등을 고려한다면 승강전의 무대인 만큼 경기내에서의 멘탈관리가 제1순위 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고 이부분은 대척점(?)에 있다고 생각되는
결승전과는 확실히 차이가 있는 부분입니다.

특히나 미드라이너 Kuzan은 경기의 흐름과 별개로 말이 많은 선수입니다. CK를 진행하는 관계자 분들중에서도 
Kuzan선수가 경기 내에서 팀을 이끌어가는 콜들에 대해 놀라신 분들이 있었습니다.  이 선수가 1부리그에서 활동한 시간에 
비해 보여준것이 적은것을 지적하시는 의견들도 커뮤니티나 경기중의 채팅등에서 봐왔지만 확실하게 ESS의 기둥 역할인 선수입니다
필연적으로 다전제를 거쳐야하는 승강전에서 경기 내에서의 멘탈관리와 체력이 좋은 선수가 있는것은 무시할 수 없는 요소입니다.
다시 한번 강조하지만 여기는 승강전입니다.

개인적으로 ESS는 흔히들 얘기하는 기복이 적은 팀에 속한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어디까지나 기복이 적은것이지 여기서
더 폭발적인 경기력을 보여주는 것과는 거리가 먼 성향이기도 합니다. 이번 스프링부터 여러 팀들의 경기에서 언급되는 
화끈하게 지르는 플레이와는 거리가 먼 팀입니다.

1/2부의 서로 다른 4팀이 모이는 것이기에 직접적인 경기력의 비교는 결국 붙어봐야 아는게 맞습니다. 하지만 경기가 길어지거나
지저분해질 경우에는 ESS가 살아남을 확률이 높아보입니다.


VSG

선수가 무려 라인별로 2명이며 이 선수들을 최근 CK플레이오프 에서도 번갈아 기용했기 때문에 선수들에 대한 이야기를 길게
적진 않겠습니다. 개인적으로는 Soar/Ryan/Ruby/Veritas/Pure가 포지션별 주력이고 이 멤버를 우선으로 경기를 하는게 
좋아보이긴 하지만 최근에도 5인 포지션 교체/개별 포지션 교체등의 전략을 계속 사용했기 때문에 경기를 열어봐야 압니다.

좀 다른의미? 로 진에어와 비슷한 느낌이 드실수도 있습니다.

 핵심은 원딜러인 Veritas가 과연 얼마나 폭발력이 있을까?의 문제가 과제라고 생각합니다. 이선수는 개인 커리어에서
무려 승강전을 3번이나 도전해본 승강전의 베테랑이지만 동시에 원딜러 특유의 끗발/폭발력이 아쉬운게 매번 승강전의 문턱에서
공통적으로 지적받은 부분입니다. 다만 이제는 경력도 쌓였고 APK를 잡으면서 올라온 플레이오프 경기에서 보여준 체력과 
캐리력은 이제 슬슬 감이 온건가? 싶은 기대가 됩니다.

웃기게 들리겠지만 승강전에서 이 팀의 강점은 내구도의 측면도 봐야합니다. 스프링 기간동안 계속해서 교체기용을 반복했고 실제로
그것을 통해서 성적은 거둔 팀이기 때문에 RPG게임에서 장비 1과 장비2를 번갈아 끼듯이 선수를 기용해서 멘탈관리나 체력적인
면에서는 의외의 마법같은 면모가 있기는 한것 같습니다.

솔직히 말해서 교체 기용의 정도가 전성기의 한화(?)이상 이기에 여기에 1/2부간의 대결이라는 점을 추가하면

정말로 경기를 열어봐야 아는 팀입니다.

지도진에서는 익숙한 얼굴로 국대라이즈 김남훈 감독님 및 winged 박태진 코치가 있습니다.


  2018년을 백수로 지내고 2019년 챌린저스 스프링을 중계하게 되면서 직접 중계한 팀들이 승강 여부와는 별개로
좋은 경기력, 멋진 경기력 얘기가 나올 수 있는 모습을 보여줬으면 합니다. 

경기 재미있게들 보세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9/04/16 14:39
수정 아이콘
챌코를 안봐서 잘 모르던 팀들이었는데, 정보 감사합니다~경기를 더 재밌게 볼 수 있을 것 같네요.
그와 별개로, 방송하시는 포니님이신가요?
19/04/16 14:40
수정 아이콘
챌코 해설하시는 분 맞으실거에요.
19/04/16 14:42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루데온배틀마스터
19/04/16 14:43
수정 아이콘
베리타스는 예전 스페이스 느낌입니다. 딱히 못하지도, 그렇다고 특출난 폭발력이 있는 것도 아닌 그런 느낌.
Bemanner
19/04/16 14:49
수정 아이콘
게임이 일단 비벼지면 챌스팀이 올라갈 거 같은데 롤챔스팀이 비빌 여지를 안주는 구도도 충분히 가능한 거 같고.. 어떻게 흘러갈지 궁금하네요
박찬호
19/04/16 14:54
수정 아이콘
총검케넨은 해외에서도 꽤 나올걸요 블라디나 갱플같은거 상대할때...
Concentrate
19/04/16 14:59
수정 아이콘
이번 챌코팀은 글담처럼 압도적으로 보이진 않아 승강전 뚫을수 있을런지는 모르겠지만 선전해서 좋은 경기력 보여주길 바랍니다
고타마 싯다르타
19/04/16 15:00
수정 아이콘
KT는 그렇다쳐도 진에어는 선수구성면에서 2부리그팀에게앞서는 부분 없지않나요? 생각보다 진에어 잔류를 예상하는 분들이 많아서 의아하네요.
19/04/16 15:04
수정 아이콘
승강전은 원딜의 폭발력이 중요한데 지금 구성되어있는 4팀중에서 루트가 가장 폭발력이 강해보여서 그렇습니다. 탑솔 서브인 타나선수도 스맵기준으로 보면은 약간 못미친다 싶기는하지만 LCK에서도 폭발력을 보여준 선수이기도 하고요.
LCK에서 보여준것만 보여준다면은 진에어가 쉽게 떨어질것같지 않은것도 사실이죠.
kt가 불안하다고 하는건 결국 멘탈싸움인데 이 문제에 불안요소가 많은것도 있고요
19/04/16 15:17
수정 아이콘
제 기억으로는 LEC와 LCS 플레이오프에서도 나왔습니다 선수는 기억이 안나네요.
작별의온도
19/04/16 15:19
수정 아이콘
얼마 전에 임팩트가 한 걸 본 기억이 나네요
작별의온도
19/04/16 15:21
수정 아이콘
상체의 kt와 하체의 진에어!?...
야부리 나코
19/04/16 15:24
수정 아이콘
시즌 막바지에 보여준 경기력이 진에어>kt였으니까요
다리기
19/04/16 15:24
수정 아이콘
KT 상체랑 진에어 봇듀오면 승강전은 안가죠 훠훠
cluefake
19/04/16 15:26
수정 아이콘
글쎄 크트는 그냥 코치진만 갈았어도 안 갔을 거 같아서..
진에어 봇듀오라도 안 갔다고 확신이 안 들어요..
다리기
19/04/16 15:27
수정 아이콘
눈꽃만 아니었어도... or 제니트(+강고)가 2cm만 잘했어도 1~2승은 더 챙겼을 상황이라고 봐서
저는 꽤 확신하는 부분입니다. 코치진이 암만 애써도 선수가 따라줘야(?) 승강전도 가고 하는거죠.
크림샴푸
19/04/16 15:58
수정 아이콘
ESS, 진에어 가 lck
KT, VSG 챌코 로 보고 있습니다.

단기전 이며 패배가 주는 압박감이 엄청난 경기들입니다.
압도적으로 감코친의 역량이 중용하고
그 다음은 리더쉽있는 선수보유 여부, 최근의 기세 입니다.

미드가 누구고, 탑이 짱세고, 바텀이 안정적이고~ 그래도 그 선수는 한차원 위 아니냐~~~ 등등 따위 여부보다는
감코가 얼마나 밴픽 준비를 철저히 했나 상대팀의 연구를 철저히 해서 최선의 벤을 하고
우리 선수의 역량을 120% 이끌어내줄 픽을 쥐어주느냐와

어떠한 순간에도 멘탈이 나가지 않고
다른 선수들을 잘 다독이며 이끌어줄 수 있는
때에 따라서는 자기도 캐리도 좀 해주고

그리고 최근의 기세입니다. 반등? 그딴거 없습니다. 거의 그 기세 그대로 갑니다.
이건 결승전이 아니라 승강전이니까요.

솔직히 KT가 체급이 다른 선수가 몇몇 있지만 전 힘들다고 봅니다.
감독 코치 쓰레기... 오더선수 부재, 멘탈케어선수 부재..최근기세 최악.. 어떤 요소도 웃어주는게 없네요..
19/04/16 16:01
수정 아이콘
진에어는 슼이랑 스크림 했다는 썰도 있으니, 좀 영감(?)이라고 표현하면 그러려나... 여튼 어떤 힌트를 얻지 않았으려나요. 승강전에서 활용할만한 전략이라든가, 운영의 맥같은 부분에서 좀 보고 배운 측면이 없잖아 있을지도 모릅니다. 타나-시즈-그레이스-루트-켈린 이 조합이면 다른 승강전 팀들과 비교해도 종합적인 체급은 괜찮다고 보거든요. 특히 탑과 원딜이 돋보이죠. 그레이스가 버텨주면서 중심을 잡아주고 시즈가 초반 메이킹을 담당해서 탑, 원딜을 키운다면 충분히 승강전 탈출 가능하다고 봅니다. 무엇보다 승강전 탈출을 위해서 감코가 챌코 경기장에 갈만큼 절실함도 보여준걸 봐서는 준비도 철저하게 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또 이런 표현이 적절하진 않지만 아직 잃을게 없다는 느낌이 드는 젊은 선수들로 구성된 라인업이라 멘탈면에서 오히려 가장 부담이 적은 팀이 아닐까 싶기도 하구요.
19/04/16 16:15
수정 아이콘
그리고 귀신같이 린다랑이 등판하는데
19/04/16 16:25
수정 아이콘
저와 거의 같은 생각이시네요!
테크닉션풍
19/04/16 16:36
수정 아이콘
승강전은 생각보다 질질끄는 형태의 소극적인겜이나온적이많아서 그런거같기도하네요
테장군님없지만 장기전의 진에어!!
스덕선생
19/04/16 16:46
수정 아이콘
전 이러나저러나 해도 KT는 무조건 잔류할거라고 봅니다. 정상적으로 라인전하면 체급이 너무 큽니다. 이번 2부에서 올라오는 두 팀들도 운영이 장점이 아닌 것 같고, 진에어는 운영이 KT만도 못합니다.

반면 진에어는 린다랑, 루트 정도 제외하면 1부리그서 경쟁력있는 선수가 거의 없죠. 부족한 판단력과 라인전 약세탓에 손해보고 시작하는데, 이러면 승강전의 부담감이 겹쳐서 아무것도 못 할 가능성이 농후하고요.
우르갓
19/04/16 16:48
수정 아이콘
스타일은 비슷하지만 같이 두기엔 스페이스가 많이 억울할것같네요 크크
우르갓
19/04/16 16:59
수정 아이콘
챌코 결승이랑 플옵정도만 챙겨봤는데 딱 예전 위너스 콩두 cj 스베누 승강전 가던 시절 느낌을 많이 받았네요. 선수들도 결국 예전 1부 2부 오가던 트위너거나 서브출신들이 대다수고요. 물론 선수폼이 요동치는 롤판이고 챌코에서도 턱걸이하던 샌드박스가 승격 후 어떤 모습을 보여줬는지를 생각하면 이번 기회는 반드시 잡아야겠죠.
고라니
19/04/16 18:51
수정 아이콘
스페이스 너무 저평가하시는거같은데

당시 원딜 다 프레이한테 뚝배기 쪼개지던 시절에 맞파밍 가능한 몇 안되는 원딜이었는데요
기도씨
19/04/16 18:58
수정 아이콘
타나도 라인전 자체는 잘하는 것 같았어요.
카르타고
19/04/16 19:10
수정 아이콘
우주최강 발냄새 아마시절 명성에 비해 cj팀의 기대치에 비해 못한거지 아무리 낮게 잡아도 4~8강권의 준수한 원딜러였습니다.
카르타고
19/04/16 19:17
수정 아이콘
Kt가 보여주네요
티모대위
19/04/16 19:50
수정 아이콘
포니님 반갑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The Special One
19/04/16 19:55
수정 아이콘
걍 상대가 안되는 느낌이네요. 더 봐야겠지만요.
19/04/16 20:48
수정 아이콘
알찬 분석글 감사합니다 포니님~ 개인방송 해설 중계 예정은 없으신지요
라이츄백만볼트
19/04/16 21:37
수정 아이콘
뭔가 오늘 기준으론 걍 상대가 전혀 안되버렸네요.
19/04/16 21:40
수정 아이콘
개인방송은 트위치에서 하고 있습니다 아마 게시판 규정상 주소적는게 안되는걸로 알아서 따로 적진 않을게요.
19/04/16 21:43
수정 아이콘
오늘 경기보니 상대가 안되네요. 노오잼..
너에게닿고은
19/04/16 21:43
수정 아이콘
전 진에어는 무조건 잔류, KT는 상당히 위험하다고 봤는데 두 팀 다 잔류할듯...
스덕선생
19/04/16 21:55
수정 아이콘
오늘 보니 기본기부터 LCK가 넘사벽이더군요.
이정도 차이면 소위 날빌도 소용없다고 봐야...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36524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61274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172387 9
65978 [LOL] 바텀차이! 진짜 바텀차이. - 3주 2일차 후기 [38] Leeka2881 19/06/20 2881 0
65977 [LOL] 롤 꼴라시코, 여러분들은 어떻게 보십니까 [87] roqur2821 19/06/20 2821 0
65976 [LOL] 19 유럽 롤드컵 일정이 공개되었습니다. [12] Leeka1402 19/06/20 1402 0
65975 [스타1] 두 가지 투표가 공홈 토론장에 올라왔습니다. [16] 유자농원1803 19/06/20 1803 2
65974 [LOL] 진에어와 KT에 대한 잡담 [19] Leeka2003 19/06/20 2003 0
65973 [스타2] 2019 GSL 시즌2 결승전 - 우승자 예측 이벤트 [121] 진성917 19/06/20 917 1
65972 [LOL] 주목 할만한 경기가 많은 앞으로의 일주일 기간 [19] 신불해4018 19/06/20 4018 21
65971 [LOL] 센고쿠게이밍 개막전 승리! 블랭크 하이라이트+인터뷰 [16] 서린언니3412 19/06/20 3412 3
65970 [LOL] 상체는 진짜다! 담원! - 3주 1일차 후기 [18] Leeka3016 19/06/19 3016 1
65969 [LOL] 팬들과 함께하는 인터뷰 [9] eunviho2031 19/06/19 2031 1
65968 [LOL] 진짜 위기?. 9위를 달성한 SKT [71] Leeka8079 19/06/19 8079 5
65967 [LOL] SKT는 서브멤버를 적극적으로 써야합니다 [48] 내일은해가뜬다4312 19/06/19 4312 2
65966 [LOL] 기복이 심한 skt [36] 오안오취온사성제3732 19/06/19 3732 1
65965 [기타] 삼탈워 추천 공략 [2] 겨울삼각형1312 19/06/19 1312 0
65964 [LOL] '보는 재미'가 없으면 팬이 안티가 될 수도 있습니다. [213] 카스떼라7148 19/06/19 7148 11
65963 [LOL] 6월 18일 ESPN 글로벌 파워 랭킹 & 번역과 코멘트 [21] 다크템플러3412 19/06/19 3412 1
65962 [LOL] 해외에 가서 오히려 클래스를 올린, 불타는 승부욕으로 똘똘 뭉친 선수 [35] 신불해6513 19/06/18 6513 10
65961 [LOL] 롤 파크 레전드홀 16명 선정기준은? [77] Dango4175 19/06/18 4175 3
65960 [LOL] 역대 롤챔스 우승/준우승 선수들 [6] Dango1486 19/06/18 1486 0
65959 [기타] (랑그릿사) 타노스가 일할 확업이 시작됩니다. [91] 길갈3219 19/06/18 3219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