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7/07/16 22:51:40
Name   Leeka
Subject   [LOL] 전령! 더 강해져서 돌아와라! - 7/16일 후기

MVP VS ROX 1경기

- 잭스 + 타릭의 위엄으로 중반 이후부터 한타를 계속 이기면서 한타의 MVP를 보는듯 했으나.. 마지막에 장로 집착하면서 망함


MVP VS ROX 2경기

- 그냥 망함



KT VS EEW 1경기

- 그냥 이기긴 했는데 마지막에 기묘한 우물 다이브로 한타가 한번 더 열림


KT VS EEW 2경기

- 잭스가 멋지게 판을 만들면서 비비다가.. 억제기 2개 깨고 크게 유리해진 판을 기적의 바론 한타 포지셔닝으로 다시 날려먹음



KT VS EEW 3경기

- LCK에선 다신 안나올거 같은..  전령! 더 강해져서 돌아와라가 나온 경기..

- 그 이후에 기묘한 1~2차 사이 다이브로 말아먹을뻔 했으나 정신 차리고 바론 앞 한타에서 예술같은 CC기 연계를 통해 게임을 다시 되돌림




총평

MVP는 한타 집중력은 좋아지고 있는데.. 후반엔 오브젝트보다 한타가 더 중요하다는걸 알았으면.

ROX는 이제 안정권으로 올라오는거 같네요

EEW는 그래도 근성을 보여줬는데..   KT가 기본적으로 '삼성에게 극상성' 이라는걸 감안하면 삼성의 조합은 안꺼내는게 좋지 않았을까 -.-

KT는 잘할땐 잘하는데
1경기 기묘한 우물 다이브
2경기 기묘한 바론 포지션
3경기 기묘한 전령! 강해져서 돌아와라.. 같은 뭔가 -.-




- LCK 요약

이제 모든 팀이 12경기를 치뤘고. 6경기만 남았습니다.



1. 삼성 갤럭시 10승 2패 +13
2. 롱주 게이밍 9승 3패 +11
3. SKT T1 9승 3패 +9
4. KT 롤스터 9승 3패 +9
5. 아프리카 프릭스 7승 5패 +5
6. 진에어 그린윙스 5승 7패 -2
7. 락스 타이거즈 5승 7패 -2
8. bbq 올리버스 3승 9패 -12
9. MVP 2승 10패 -16
10. 에버8 위너스 1승 11패 -15


현재 1~4위까지가 아주 촘촘히 붙어있는 상태인 만큼.. 저 4팀의 최종 1~4위 경쟁이 섬머시즌의 꿀잼 포인트가 되지 않을까 싶고
5위의 경우 아프리카가 8부능선까진 오지 않았나 싶습니다.



덧붙이자면,  SKT와 KT는 정규시즌 1위를 할 경우.  포스트 시즌 결과와 관계없이 롤드컵 직행이 확정됩니다.



비역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6 22:55
SKT가 다음 주 진에어, 롱주와의 연전이 예정되어 있는데 여기에서 상위권 순위다툼에 큰 변수가 생길 것 같네요.
정말 SKT가 추스르지 못하고 4위까지 떨어질 수도 있는 상황이고 반대로 승점을 착실히 챙기면서 1위 탈환의 발판을 마련할 수도 있고.
사실 한 경기 한 경기만 보면 요새 어느 팀이 괜찮다, 혹은 기세가 좀 못하다 하는게 있지만
이번 시즌 상위 5팀의 경기는 정말 붙어봐야 결과를 알 수 있을것 같습니다. 롤드컵을 세 팀만 보내기가 너무 아쉬워요.
마이스타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6 22:56
SKT는 삼성전 패배, 아프리카전 패배, 그리고 이번에 롱주전인데
이번 롱주전마저도 패배하게 되면 결승 직행 경쟁에서 꽤나 멀어지겠네요
반니스텔루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6 22:56
위너스는 -15점입니다. 승강전은 거의 확실시 되가는것 같네요.ㅜ
Leek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6 22:58
수정했습니다 T_T)
아마존장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6 23:15
어느새 진에어와 락스가 동순위군요
초보저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6 23:27
어느 팀이든 조금만 삐끗하면 플옵에서 시작하는 위치가 드라마틱하게 바뀌겠네요.
YanJiShuK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6 23:49
저는 kt가 험난한 플옵을 걸어나가리라는 확신이 듭니다...

2위를 해서 조금이나마 편하게 갔으면 하는데 감독 코치 선수들이 안고쳐지네요.

뭐... 제가 응원한 팀들이 다 이렇죠...
초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6 23:52
kt 입장에서 최악의 그림이네요.
Skt랑 kt 둘다 순위가 떨어져서 플옵에서 만날 가능성이 높은...
플옵에서 귀신같이 폼회복하는 쪽이 누가 될지 관건이네요. 전례를 봐서는 skt일 가능성이 더 높아보입니다만..
웅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01:44
MVP 락스 1경기는 장로 집착도 문제인데 콜이 갈린게 정말 크죠.
한쪽은 장로 치고 한쪽은 이니시를 걸었으니....

암튼 오늘 경기는 죄다 물음표가 찍히더라고요.
도토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32
차라리 SKT는 플옵에서 만나는게 나을 수 있습니다.
결승전의 SKT는... 생각하기도 싫을만큼 강력하잖아요.
유소필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34
크크크 전령 헤프닝은 정말 재밌었습니다. 앞으로 두번 나올까 싶은 해프닝 이었죠 크크크
도토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42
왜 KT는 자꾸 게임에서 멋있게 이기려고 하는건지 모르겠네요.
최근 수 많은 역전패들이 피드백이 되질 않는건지...

충분히 매력있고 오버 플레이를 조금 줄이고 조금만 더 안정적으로 가져가면 더 좋을거라 생각되는데..
이게 고쳐질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ㅠ
Supervenienc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43
플옵은 졌을 때 끝나잖아요 크크 결승전에서 만난다는 건 최소 준우승 보장...
티모대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47
플옵에서 슼 만나 떨어지면 진짜 롤드컵 못갈 수도 있어서...
준우승이라도 하면 롤드컵 확률이 좀더 높아지지요.
도토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48
맞아요 맞습니다.
롤드컵에서의 SKT는 또 국내 리그와 다른 팀이 되는지라... 원천봉쇄하고 싶은 마음인데 흐흐.
그러다가 KT가 망해서 나락으로 떨어질수도 있겠지요.

그냥 이래저래 잘 안되니까 기대와 생각만 많아지고 있네요.
티모대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48
정교한 설계대로 움직일 때랑, 설계 없이 움직일 때랑 기량 차이가 너무 심각히 많이 납니다.
구락스는 기분 내며 플레이할 때도 기본을 잘 지키고 절제도 있었는데, 지금의 KT는 기분 내는 순간 뭔가 흐트러지기 시작하네요..
치밀한 설계와 계획대로 플레이할 때는 세상에서 이보다 더 강한 팀도 없을 것 같은데 말이죠..
도토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49
맞아요.
준우승이면 직행입니다.
티모대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50
아 확률이 문제가 아니라 직행이군요
도토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51
그런거 보면 본인들이 게임 전체적으로 설계해왔던 것에서 조금씩 틀어지면 복구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인 것 같기도 하네요.
잘될때야 언제나 초반에 압살하고 그 압살한 이점을 활용하여 게임을 쉽게 끝내왔지만...
초반에 이득보고 그것을 굴리다가 한번 삐끗하면 공황상태에 빠지는지 말도 안되는 한타나 판단을 자주 보여주곤 해요.

이런게 연습으로 단기간에 가능할지 잘 모르겠네요. ㅠ
도토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0:52
넵 다크템플러님이 글도 써주셨지만 준우승이면 포인트 + 섬머 혜택으로 무조건 직행입죠.
티모대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1:07
저는 KT가 초반만 강한 팀이 아니라고 봅니다. 설계가 강한 팀이죠.
근데 항상 초반에 주로 강점을 보이는 이유는... 중반/후반에는 변수가 너무 많아서 통제하기가 어렵고, 설계가 까다롭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근데 간혹 중반에도 좋은 설계능력을 보일 때가 있어요. 이것까지 보여준 KT는 진짜로 강력하지요.
변수가 많을 때의 설계를 항상 마타와 스코어가 해낸다면 좋겠지만... 이게 쉽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실시간 설계가 잘 되어야 한다는 건데,
뇌피셜 좀 섞자면 지금 KT는 오더 측면에서 각자의 역할이 너무 정해져 있어요.

스멥 : 개인형 (내가 무엇을 하겠다, 내가 누구를 도와주겠다/어디를 지원하겠다, 날 도와달라/보조해라 등)
스코어: 대응형 (너가 그것을 하겠다면 난 이것을 하겠다, 그 행동 보다는 이걸 하는게 낫지 않을까?)
폰 : 순응형 (알았어 그대로 하겠다, 내가 지금 이걸 해도 될까?)
데프트: 순종형 (알았어, 들어간다, 뺀다)
마타 : 지시형 (무엇을 해라, 그 다음엔 무엇을 해라, 누구를 포커싱해라)

이게 제가 지금까지 받은 KT의 스타일에 대한 인상입니다. 역할이 정해져 있는 팀은 이게 잘 맞아떨어지면 정말 강력하지만, 변수에 유연하게 대처하기가 쉽지 않죠. 이런 역할구도를 바꿔야 한다기보다는, 유지하면서도 팀의 유연성을 높이는 방향이 필요해 보입니다. 그 해답을 찾기 어려우니 아직도 문제점들이 보이는 거라고 생각하지만요..
초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1:24
제가 생각하는 kt 멤버들 인상과 거의 일치하네요. 중후반 막장 운영의 원인으로 지목되는 오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마타가 말을 줄여야한다 스코어가 말을 줄여야한다 말이 많은데, 저도 선수들이 정확히 어떤 스탠스인지 모르기 때문에... 자세히는 잘 모르겠네요.
도토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1:55
대체적으로 잘 보신것 같습니다.
1따봉 드립니다.
사과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2:59
제 생각과 정말 소름끼치게 비슷하네요. kt는 정글 서폿의 초반 설계가 치밀하고 시나리오 대로 상황이 돌아갈 때는 LCK에서 어느 팀도 못 말리는 팀이었죠. 하지만 강팀 상대로는 시나리오 주역들의 연기력에 문제가 발생해서 역으로 파훼되는 모습도 보여줬지만 본질적으로 이 팀이 라인전이 강해서 초반이 강한 팀은 아니었어요. 사실 이런 팀 컬러가 자리잡은 이유는 강팀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부족한 라이너 역량을 보완하기 위해 공격적 정글링과 시야 확보로 사전 설계가 필수적이었던 게 컸다고 봅니다. 미드라이너는 늘 kt의 고질적 문제였고 애로우도 라인전이 좋은 원딜은 결코 아니었고 썸데이도 특유의 기복이 문제였구요.

문제는 2017 시즌 들어서 라이너들 역량은 업그레이드가 되었는데 기존 kt 특유의 인게임 전략과 라이너의 업그레이드 된 역량이 별로 시너지가 안나는 것 같아요. 확실히 라인전 역량은 늘어났는데 여전히 게임내에 다이나믹하게 변하는 변수에 대응하는 식의 플레이를 하기 보단 예전처럼 초반 시나리오 위주로 게임 플레이를 해요. 게다가 예전 kt 멤버들은 라인전 역량은 떨어져도 인 게임 커뮤니케이션은 나름 일사분란한 느낌을 줬거든요. 흥해도 같이 흥하고 망해도 같이 망하는... 그리고 지면 역량이 부족해서 졌구나... 뭐 그런 느낌이었는데...

올해 kt는 개별 역량에 비해서 인 게임 소통이 좀 잘 안되는거 아닌가 하는 느낌을 받아요. 스프링때야 그러려니 하겠는데 벌써 2번째 시즌인데 아직도 이러면... 게다가 서브 멤버가 있는 것도 아니고 다섯이서 전 시즌을 다 뛰고 있는데도 이러면 어쩌자는 건지. 흥에 겨워서 우물 다이브를 해도 차라리 할꺼면 팀원 전체가 다 하던가... 아님 전부 쓸데없는 짓 안하고 포탑 치고 빠르게 겜을 끝내던가.
킷캣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7/17 19:42
제 생각과도 비슷하시네요
그래서 지금의 kt가 좀더 발전하려면 폰/데프트가 변화해야하고
팀원들도 그걸 적극적으로 받아들여야 한다고 봅니다
결국 후반엔 딜러 싸움이고 유연한 딜러를 가진 팀이 이 부분에서 강하죠
skt가 최강인 이유기도 하구요 (특히 15skt)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8121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35284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139364 6
62065 [오버워치] 리메이크 후 대회에서의 메르시 현황 [7] 손금불산입543 17/09/23 543 0
62064 [기타] (소녀전선) 군수지원, 제조 이야기 [14] Alchemist1486 17/09/22 486 1
62063 [스타2] 여러분들의 생각이 궁금해서 글을 올려봅니다. [59] 킷츠2505 17/09/22 2505 16
62062 [기타] [포켓몬] 지우피카츄+세레비 인증(스크롤X데이터) [9] 좋아요1031 17/09/22 1031 0
62061 진에어 SSL 프리미어 시즌2 - 우승자 예측 이벤트 [89] 진성542 17/09/22 542 0
62060 [LOL] 롤드컵 다크호스가 될 팀... [73] 스타여5303 17/09/22 5303 0
62059 [기타] 아웃라스트 무료배포 중입니다. [12] 케이틀린2775 17/09/22 2775 3
62058 [스타1] 블리자드 직원들은 스타를 안하나? [52] 앙큼 상큼 응큼6727 17/09/21 6727 13
62057 [스타1] 2017 KCM 종족최강전 ELO 랭킹 [6] 말코비치2884 17/09/21 2884 3
62056 [오버워치] 디바와 메르시가 본서버에 패치되었습니다. [64] 손금불산입4351 17/09/21 4351 2
62052 [하스스톤] 하스스톤 1등 찍었습니다. [29] Otherwise3736 17/09/21 3736 11
62051 [LOL] 역대 롤드컵 TOP 20 총정리 [19] Leeka2690 17/09/20 2690 0
62050 [LOL] 롤드컵 Top20이 한번에 떴습니다 [54] 다크템플러4470 17/09/20 4470 0
62049 [LOL] 트롤링도 즐겜?! [45] 1등급 저지방 우유4297 17/09/20 4297 3
62048 [기타] 배틀그라운드 멸망전과 스트리머들 잡담.... [38] 자전거도둑6049 17/09/20 6049 1
62047 [하스스톤] 노루너프 패치후 하스스톤 덱 추천 [144] Otherwise5452 17/09/19 5452 0
62046 [LOL] LCK 대표팀들의 서머~선발전 다전제 성적 [12] Leeka3345 17/09/19 3345 1
62045 [LOL] 사람이 문제다. [69] 쎌라비7177 17/09/19 7177 40
62044 [스타2] 방금전 'MakaPrime' 곽한얼 전 선수와 게임을 같이 했습니다. [16] 그룬가스트! 참!4225 17/09/18 4225 2
62043 [스타2] SSL 방식 괜찮았나요? [27] 스타여2739 17/09/18 2739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