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선거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7/05/12 18:30:13
Name   보통블빠
Subject   국정교과서가 폐지되었습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sec&oid=001&aid=0009261696&isYeonhapFlash=Y&rc=N
503호 정부의 최악의 억접중 하나인 국정교과서가 확실히 폐지되었습니다. 독재정권 미화와 더러운 비리로 얼룩진 막장 교과서이니 바로 바로 역사속으로 사라지는게 맞겠지만 임기 시작하자마자 바로 작업에 들어가는 놀라운 속도입니다...
우리세대에서 올바른 역사관을 지킬 수 있게 되었습니다.



주관적객관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32
게비스콘
PENTAX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33
정말 다행입니다. 다만 그동안 사용된 예산과 나무에게 미안합니다.
하와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33
503 슬프겠어요.
아빠에게 보내는 마지막 선물이 날라갔군요.
물론 지금 제코가 석자라 아빠 생각할 때가 아니긴 하겠죠.
분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33
올바른 역사보다는 보다 다양한 역사관을 배울 수 있게 된 거겠죠. 덤으로 국정이라는 혼종이 사라지게 된 것이겠구요.
블랙엔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35
한권은 503호에 보내주길
냥냥슈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37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421&aid=0002449710
우상호 "국정교과서 완전 폐기는 반대한다"
꿈꾸는사나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39
진짜 시대을 역행하는 발상이었죠.
빠르게 폐지되서 다행입니다.
치 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40
우상호 원내대표도 그런 취지의 발언을 했네요.
http://m.news1.kr/articles/?2857377
달달한고양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41
이렇게 쉬운 걸.....ㅠㅠㅠ
Credi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42
http://v.media.daum.net/v/20170512181840197
한국당, 文 국정교과서 폐지 "이게 통합?..일방적 결정에 깊은 우려"
이 와중에도 자유당 클라스는 어디 안가죠.
어묵사랑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44
배려심 돋네요
강배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45
국정교과서 폐지는 다행인데, 이 뻘짓을 하느라 들어간 예산이 진짜...
보통블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46
이쯤 되면 박정희고 503호도 다 버리고 세탁해야 될 시기인데도 저러는걸 보면 참 종교수준입니다..
치킨은진리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48
몇 백권정도는 남겨 유물로 보존해야죠. 대통령이 자기 아버지 독재를 미화하기 위해 국정교과서로 바꾸려 했다고
花樣年華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51
참 고마운게 선거 막판에 도로 친박당 이미지를 스스로 덮어써주셔서
쟤네들이 뭔 소리를 해도 TK에서도 꼴보수층이나 들썩거릴까 다른 지역, 다른 세대는 꿈쩍도 안하죠.
선거도 끝난 마당에 홍준표 찍은 분들이라 해도 상식이 있는 분들이면 얘들 얘기에 짜증을 낼 판국이니...

더 떠들라고 계속 이렇게 갔으면 싶어요. 어차피 쟤들도 결국 120석도 안되는 정당인데요 뭐 크크
The xia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51
이게 정말로 찬반이 갈리는 사항이라면 모르겠는데 그게 아닌데도 '사회적으로 다양한 의견이 있는 사안'어쩌구 하는 건 웃기는 노릇이지요.

국민 학부모 절대다수가 반대한 사안을 일방적으로 밀어붙여서 이 사단을 만든 게 자기들 아니었던가?
기억 리셋하고 슬슬 노무현 대통령 때처럼 2주도 안돼 탄핵 이야기 나오고 5년 내내 대통령 욕만 해대는 패턴 또 나오겠군요.
내일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51
한권은 너무 적소. 사권으로 합시다.
503호 근령 지만이하고 중앙도서관에 납본으로 보내야할 사권은 남겨야죠.
The xia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53
물론 법적으로 안 되겠지만 이럴 때 징벌적 손해배상이나 구상권 같은 건 청구 못 하나 싶은 생각이 들 정도입니다.

박정희, 친일미화 찬양 이딴 건 솔직히 말해 시끄러운 것에 비해 별 문제도 안 돼요. 국정교과서의 진짜 문제는 돈은 많이 들였는데 교과서로서 함량 미달인 교과서가 나온 것이죠. 집필료 등으로 다른 교과서보다 배 이상 비싼 돈을 들여서 헛짓거리를 한 것도 괘씸한 판에 최종판이 나와도 600여 건이나 오류가 나온, 함량 미달 교과서를 만들어 놓았으니 집필진부터 담당 공무원, 최종 책임자까지 다 징계 먹여도 시원찮을 판입니다.
소와소나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07
진심으로 한권정도는 남겨서 박제해야 한다고 봅니다.
이녜스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16
얘네는 그냥 반대를 위한 반대를 하는거죠.아직도 머리는 90년대 수준이에요.503은 503이고 딴지걸건 걸어야겠다!
동굴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17
시대의 대현자 최몽룡 교수님...
V.serum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18
치가 떨리네요 으........
설명충등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19
전원책이 오늘 SBS에서 패널로 나와 자한당 대변인도 아니고 저거랑 똑같은 소리하던데 열불터지는 줄...
Mr.Docto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30
새월호도 그렇고 대통령이 되면 해야 할 일을 철저히 준비한 티가 납니다.
GT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34
http://www.moe.go.kr/history/

소위 '올바른 역사교과서'의 페이지 주소는 아직 교육부 홈페이지에 멀쩡히 살아있네요.

교육부 공무원들은 뭐하니... 빨리빨리 눈치껏 저 페이지부터 날려버려야지 뭐하고 있는거니... 대통령이 폐기하라고 명령내린지가 언제인데, 왜 아직도 흔적이 남아있는거냐... 기업에서도 회장님 지시사항 떨어지면 실무진들은 빛의속도로 이행하는데...
Janzisuk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40
전시관에 하나 걸어놓고 제대로 설명했으면 좋겠어요.
6공화국 당시 부모님에 대한 사랑과 권력 그것을 위한 단 하나의 책!
및 관련 역사 자료가 꼭 남았으면 합니다.
수박이박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49
이렇게 되니까 국사편찬위원회가 손보기 전 버전이 정말 궁금하네요..
산양사육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52
흠 되려 급하게 날릴 이유는 없죠
산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9:53
잘했네요.
아직은 지시만 한거죠?
절차적으로도 빨리 진행이 돼서 폐지가 됐으면 좋겠네요.
Korea_Republic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20:17
그러고보니 올해가 부친 탄생 100주년이네요
Rapunze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21:55
정말 잘했네요. 여기에 들어간 피같은 세금은 진짜... ㅠㅠ
giant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22:39
반면교사로 삼을 박제용 한권은 필요합니다.
남광주보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23:58
윤전추, 유영하는 어서 영치금과 함께 저 교과서를 503호에게 전달해주시길. .

503호가 성경을 읽는 건 성경에 대한 모독이오, 국정교과서를 읽으면서 혼을 바로잡고 새사람으로 거듭나길. .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852
공지 임시공지 2017.5.5. release [1] 유스티스 17/03/23 5792
공지 선거 게시판의 글 삭제/벌점 처리에 대한 공지입니다. OrBef 16/03/27 12807
공지 댓글잠금 [공지] 선거 게시판을 엽니다. 항즐이 12/11/23 18097
공지 댓글잠금 [주의] 신문 기사는 링크만 가능 합니다. [2] 진성 12/12/11 19783
3859 도망 못간 사람과 잡힐 예정인 사람과 도망간 사람 [11] 만우4361 17/05/13 4361
3858 라면먹고갈래? [7] 로즈마리4354 17/05/13 4354
3857 친문 패권 근황 [28] 길갈6810 17/05/13 6810
3856 전남 . 경남 각 도지사의 마지막행보 . 마지막모습 [3] Croove3682 17/05/13 3682
3855 은수미 전 의원이 공약을 실행중입니다. [29] 김티모6994 17/05/13 6994
3854 다음 뉴스 리플에 댓댓글을 달은 문재인 대통령 [49] 어리버리8185 17/05/13 8185
3853 다당구도 어떻게 보셨습니까 [19] 사르트르3818 17/05/13 3818
3852 문재인, 이낙연 때문에 고생하는 가족들 [29] 냥냥슈퍼7148 17/05/13 7148
3851 현 중3부터 수능을 절대평가로 바꾼다고 합니다. [254] 채연8394 17/05/13 8394
3850 아닙니다. 여러분은 저를 지켜주셔야 합니다. [96] ArcanumToss8123 17/05/13 8123
3849 댓글잠금 퇴근을 했더니소환진이 열렸더라 [121] 지민9371 17/05/13 9371
3848 19대 대통령 선거 투표사무원 후기 [27] snobbism4603 17/05/13 4603
3847 문재인의 공약 행보 - 5.18 행진곡 제창 [16] Queie4930 17/05/12 4930
3845 정의당 유감.... [68] tannenbaum9236 17/05/12 9236
3844 문준용 채널A 단독 인터뷰 [71] 냥냥슈퍼10388 17/05/12 10388
3843 KBS공영방송 노조. 문재인 대통령 규탄 성명 [108] 냥냥슈퍼10938 17/05/12 10938
3842 국정교과서가 폐지되었습니다. [34] 보통블빠6080 17/05/12 6080
3841 전화회담에서 한일 정부가 밝힌 것이 다르다고 합니다. [16] 성수7046 17/05/12 704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