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8/22 12:21:39
Name 여기
Subject [일반] 루마니아 백신에 대해서 (수정됨)
몇일전 루마니아한테 백신을 받기로 한다는 뉴스를 봤는데

루마니아도 EU회원국이라 백신수급이 잘되서 맞을사람 다 맞아서 뿌리는거구나 생각을 했습니다

7vc91Bg.png

EU가 구입해 회원국들에게 분배를 하는 시스템이기 때문에 당연히 수급은 잘됐을거란 생각떄문이조

접종률을 검색해 보니 이게 왠걸

UGhaVIh.png

20%대입니다

그래프만봐도 1차접종자랑 2차접종자 숫자가 차이가 거의 없는 전형적인 더이상 신규접종자가 없는 그래프죠

xXd8XGD.png

5월달에 분명 20% 1차접종을 한나라인데

uwCUXK0.png

3달이 넘는 기간동안 1차접종이 7% 늘었습니다

다시 말하지만 루마니아는 백신은 EU한테 분배받기 때문에 수급은 차고 넘치는데 국민들이 안맞는다고 봐야 겠죠

아마 종교적이유가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사람들이 아맞기 떄문에 보관중인 일찍 수급받은 백신중에 이제 유통기한임박 백신이 나왔을테고

이걸 버리기보단 방역용품의 빚도 있어 한국한테 돌린게 아닐까 생각됩니다 이게 나라면도 살고요

ZZoUkxk.png

이런 낮은 백신접종률에도 코로나확진율은 아직 치솟진 않고 있는데

근처나라들이 많이 맞아 방파제 역활을 하고있어 아직 버티고 있는거 같은데

바람앞의 등불 느낌이 나는건 왜일까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리얼월드
21/08/22 12:23
수정 아이콘
궁금한게 화이자 단점이 보관/이동이 어렵다 였는데
이렇게 여기저기 왔다갔다 해도 괜찮은건가요? ㅡㅡ;;
21/08/22 12:24
수정 아이콘
저쪽 나라에서도 -80도에서 보관하고 있을테고 콜드체인으로 이동해서 이상없습니다 보통
21/08/22 16:26
수정 아이콘
루마니아에서 한국에 보내는 백신은 모더나입니다
나주꿀
21/08/22 12:25
수정 아이콘
https://www.fmkorea.com/3851561418
루마니아는 왜 백신을 타국에게 뿌릴까?

1. 루마니아가 한국한테 백신을 준 이유는 우리 '남는거'있는데 가져가라가 아니라 망했으니깐 템뿌립니다 에 가깝다
2. 망한 이유는 결국은 루마니아의 돈과 행정력 부족때문
3. 세부적으로는 너무 많은 시골인구, 그에비해 너무 큰 땅덩어리, 인프라와 인력부족, 교회를 중심으로한 음모론, 그리고 접종에 있어서 무능한 정부 때문

생각보다 놀란 점은 루마니아가 대한민국보다 2배는 더 크고 넓은 나라라는 점.
루마니아의 확진자는 현재 108만명이고(총인구 1900만), 사망자는 3만5천명이라는 것
라파엘 소렐
21/08/22 12:27
수정 아이콘
아 웃으면 안되는데, '망했으니까 템뿌립니다'...
21/08/22 12:29
수정 아이콘
루마니아보다 열악한 남미들도 인구밀도 낮고 GDP도 낮은데 잘 맞추는거보면 국민들이 그냥 의지가 없는거 같아요
더블에스
21/08/22 13:02
수정 아이콘
유럽은 진짜 대재앙이군요... 확진자랑 사망수가 다들.....ㅠ
21/08/22 13:42
수정 아이콘
혹시 교회를 중심으로한 음모론이 우리나라에도 해당되나요?
제 주변에 교회다니는 사람들은 성별관계없이 다 백신을 안맞겠다고 하더라구요.
21/08/22 13:51
수정 아이콘
(수정됨) 한국은 이미 성인의 88%가 예약해서 크게 상관없는 얘기 인거 같습니다 백신 희망률자체가 높아요 이건 총인구의 72%구요

어자피 100%는 무리라서요
감전주의
21/08/22 14:49
수정 아이콘
주위 분들이 다니는 교회가 이상한 곳이 아닐까요?
부모님하고 와이프는 이미 맞았고 제 주위 분들도 예약 다 했거든요.
지니팅커벨여행
21/08/22 14:55
수정 아이콘
코로나 초창기에 신천지가 크게 얻어 맞는 바람에 교회 중심의 백신 기피는 덜해진 게 아닌가 싶네요.
21/08/22 22:36
수정 아이콘
진짜 이런 이유라면 부족한 행정력, 인프라, 돈 때문에 보관은 잘 했을까요. 아예 손 안 댔으니까 괜찮으려나
뽀롱뽀롱
21/08/22 12:38
수정 아이콘
백신은 EU에서 구해서 나눠줬는데 스왑은 루마니아에서 자체 결정가능한 상황인건가요? 이럴수 있다는 생각은 못해봤어서 열심히 모은걸 나눠준거다고 생각했었네요

그럼 운영자가 나눠준 이벤트 포션 창고에서 사라지기 전에 뿌린다 라고 봐도 되려나요
만수르
21/08/22 12:43
수정 아이콘
9월 접종 예정이라 저 모더나 어쩐지 제가 맞을 것 같습니다 크크크
준다니 고맙긴 한데 예전 미국 얀센도 그렇고 루마니아 모더나도 그렇고 준다니 땡큐지만, 유통기한임박 백신 짬처리 하는 것 같아 고맙기도 하고 서글프기도 하고 심정이 복잡하네요.
21/08/22 12:48
수정 아이콘
유통기한임박 딱지 쇼핑은 현명한 소비인겁니다???
BlazePsyki
21/08/22 12:49
수정 아이콘
유통기한을 넘은거면 진짜로 '짬처리'지만 넘기 전이면 정상적으로 쓰는거니까요.
콜드체인 제대로 거쳐서 사용될테니 그리 복잡하게 생각하진 않으셔도 될 것 같습니다.
21/08/22 12:51
수정 아이콘
유통기한 임박 백신 빠르게 받아서 맞출수 있는 나라도 한국정도 밖에 없어보이긴 해요

얀센때 받는거 결정나고(공항도착아님) 접종해서 소진할때까지 20일정도 걸렸는데
아이군
21/08/22 12:54
수정 아이콘
백신이 뭐 우유도 아니고 갖 만든 백신이 신선해요... 같은 건 아닐테니깐 너무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어즈버
21/08/22 18:27
수정 아이콘
유통기한 임박했다고 유해하지는 않겠지만 갓 만든 백신과 숙성된(?) 백신에 별다른 차이가 없다는 말은 좀 이상한 것 같네요. 유통기한을 둔 의미가 없다는 이야기와 다름 없으니.

모더나 백신은 유통기한 전날까지 품질 유지하다 d-day에 맞춰서 갑자기 품질 저하되는 특이한 성질을 가진 것도 아닐텐데.
21/08/22 22:56
수정 아이콘
보통 의약품 유통기한은 기간 내 사용시 효능의 99%를 보장한다... 이후는 보장할 수 없다 뭐 이런식이라서요 기간 지나서도 99%일수 있지만 그건 알수없다는 거죠
21/08/22 13:24
수정 아이콘
백신은 유제품이 아니죠. 이미 루마니아는 덴마크 등 여러 국가에 유통기한 임박한 백신을 판매하고 기부했습니다. 뭘 이런걸로 서글픔을 느끼는지...
AaronJudge99
21/08/22 14:23
수정 아이콘
임박이지 유통기한을 넘진 않았으니까요 크크
번개크리퍼
21/08/22 21:25
수정 아이콘
지금이 8월이고 온다는 모더나유통기한 11월까지라는데 그게 임박일까요?
라프텔
21/08/22 13:09
수정 아이콘
일단 정부 발표 상으론 백신 스와프라고 하네요. 이거든 저거든 백신 확보는 좋은 일입니다.
21/08/22 13:44
수정 아이콘
eu내 국가들한테 안 돌리고 한국으로 돌리는 건 신기하네요.
그나저나 착불이겠죠?
브루투스
21/08/22 13:52
수정 아이콘
아 무료배송인 줄...
21/08/22 13:49
수정 아이콘
백신 구입 예산은 부족하지 않을텐데 왜 유통기한 임박 백신 얻어 온다는 소식이 많은건지 시작은 국제백신 구호협회에서 받어(이건 g8회의때 그 협회에 대금납부) 미국 대규모투자로 얀센받어 이스라엘 유통기한 임박받어(이건 나중에 이스라엘무기라도 사줘야하는건가) 루마니아는 또 뭘 줘야 하는건지
척척석사
21/08/22 13:52
수정 아이콘
백신 스와프라는게 저기서 지금 못 쓰는 거 먼저 우리가 쓰고 나중에 우리 몫의 백신을 그만큼 주면 되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이스라엘이나 루마니아는 거기 해당될 거라 "뭘 줘야되나" "무기 사줘야되나" 같은 생각은 안 하셔도 될 것 같습니다.
21/08/22 13:55
수정 아이콘
스와프란 단어를 몰라서 하는 소리가 아닙니다 우리 관점일뿐이죠
루마니아나 이스라엘이 나중에 그거 없어서 못구할 환경도 아니구요
척척석사
21/08/22 13:57
수정 아이콘
우리는 그렇게 얘기하고 있지만 뭔가 뒤로 다른 걸 줘야 할 거라는 의심이신 거로군요;
21/08/22 14:02
수정 아이콘
보답은 해야 하죠
척척석사
21/08/22 14:03
수정 아이콘
나중에 유통기한 갱신된 걸로 주는게 보답 아닐까요?
21/08/22 14:08
수정 아이콘
그러면 너무 좋은 결과죠 하지만 그것도 내년에 더 비싼 백신값을 지불하는것이나 다른 신형 백신으로 주는거라 그정도는 현재 정부는 감내 할만하죠
척척석사
21/08/22 13:50
수정 아이콘
정부 "루마니아와 '백신 스와프' 협의 중···무상 공여 보도는 사실 아냐" http://a.msn.com/01/ko-kr/AANAnHI?ocid=st
무상보단 이게 그림도 좀 더 낫긴 하네요-..-
지구돌기
21/08/22 13:58
수정 아이콘
기사를 보니, 유통의 문제때문에 나눠주지도 못하고 쌓여있는 백신들이 꽤 되었던 것 같습니다.
유통이 좀 더 용이한 AZ를 더 선호한다는 말도 있는 거 같고요.
사실 예전보다 많이 완화되긴 했지만, 그래도 화이자/모더나가 유통 난이도가 많이 높긴 해서 선진국 아니면 소화가 힘들 거 같기도 합니다.
21/08/22 14:23
수정 아이콘
똑같이 잉여백신이라고 하더라도 미국이랑 스와프를 하면 뭔가 외교를 했다는 폼이라도 날텐데
루마니아라고 하니까 이게 뭔가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을 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미국은 접종도 할만큼 한거 같은데 왜 더 안 나눠주지..
21/08/22 16:04
수정 아이콘
미국이랑 스와츠 하기에는 거기가 원산지여서….

한국이랑 d램 스와프하는 느낌이죠..
해달사랑
21/08/22 14:29
수정 아이콘
기자와 이런 정치인이 문제죠. 제대로 알아보지도 않고.

홍준표, 루마니아 백신에 "우리가 백신 거지냐...동냥 받듯 구해"

http://naver.me/GjRjtONY
Cafe_Seokguram
21/08/22 15:45
수정 아이콘
홍준표 정도 되는 정치인이 정보나 지식이 부족해서 이런 소리하는 거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다 알면서 정치적 이익을 위해 이런 포지션을 선택하고, 목소리를 내는 거라고 봅니다.
이라세오날
21/08/22 19:05
수정 아이콘
알고 해서 더 문제입니다.
21/08/22 22:05
수정 아이콘
다 알고 이야기하는 거죠. 모르면 진짜 심각한 거고. 언론부터 정치인들까지 백신 가지고 비과학적 소리하거나 이상한 소리하는 거 진짜 심각한 문젠데 참..
벙커속에 다크
21/08/22 22:20
수정 아이콘
제대로 알아보지 않았다고 하시는데 어떤 걸 제대로 알아보지 않았다는 건가요?
암스테르담
21/08/22 15:03
수정 아이콘
해외의 안아키+종교 음모론에 심취하신 분들 덕분에 한국이 이득을 보는군요.
이걸 고맙다고 해야 하나?
아비니시오
21/08/22 18:13
수정 아이콘
정권이 밉다고 덮어놓고 까는거 너무 마음 아프네요.
백신이 부족한데 어디서 줬다는게 뭐가 그렇게 중요한지 모르겠어요
북한만 아니면 베네수엘라가 준다 그래도 받아 와야죠. 물백신도 아니고 모더나인데..
avatar2004
21/08/22 19:25
수정 아이콘
모더나 추가로 들여온다 그러던데 솔직히 지난번에 항의하러 간게 효과가 있어서 일리는 없지만 그래도 뭔가해볼려고 간거를 그리 조롱하는거 보고 뭔가 싶었는데 말이죠. 아무리 정부가 미워도 뭔가 해볼려고 하는거는 그리 조롱안했으면 하는데 말이져
유료도로당
21/08/22 21:21
수정 아이콘
http://ncov.mohw.go.kr/tcmBoardView.do?brdId=&brdGubun=&dataGubun=&ncvContSeq=366956&contSeq=366956&board_id=&gubun=ALL

[□ 지난 8월 6일(금) 모더나 사는 제조소 실험실 문제로 공급 차질이 발생함에 따라 당초 계획한 8월 850만 회분의 절반 이하인 물량을 한국에 공급할 것임을 통보하였다.
○ 이에 따라 8월 13일(금) 보건복지부 강도태 제2차관을 대표로 하는 한국 대표단이 모더나 본사(미국 케임브리지)를 방문하여 모더나 측 국제 판매 책임자와 백신 공급 차질 및 공급 안정화 방안에 대해 논의하였으며,
○ 모더나 사는 공급 차질에 대해 사과하고, 한국에 이번 주말까지 공급 계획을 재통보하겠다고 한 바 있다.

□ 모더나 사는 원활한 예방접종을 위해 9월 초까지 공급 시기를 앞당기고 물량을 확대해 달라는 우리 측 요청을 수용하여 8월 21일(토) 701만 회분을 9월 첫째 주(8월 마지막 주)까지 공급하겠다고 통보하였다.
○ 이로써 8월 7일 도입된 130만 회분을 포함하여 8월 1일부터 9월 첫째 주(8월 마지막 주)까지 총 831만 회분*이 공급되게 되며, 이는 8월 6일 통보된 절반 이하보다 크게 증가한 물량이다.]

---
당초 계획이 850만건 공급이었는데 모더나에서 절반 이하 공급이라고 펑크냈던거였는데, 가서 조지니까 831만건 나오네요....

한편 루마니아건 관련해서는... 기부받는것도 아니고 스와프를 협의중이라고 하네요. 확정되면 발표할거라고...
[□ 정부는 전 세계적으로 백신이 부족한 상황에서 백신의 효율적 활용을 위해 미국의 얀센 백신 공여, 이스라엘과의 화이자 백신 교환 등 주요국들과의 백신 협력을 추진해오고 있다.
○ 코로나19 발생 초기인 작년 3월 우리나라가 루마니아에 진단키트 등 방역장비를 지원하면서 양국은 신뢰를 쌓아왔다.
○ 현재 루마니아와 상호 간에 필요한 방역 분야를 협력하는 목적에서 백신과 의료기기 상호 공여 등 백신 스와프(교환) 차원의 협의를 진행하고 있으며 루마니아 정부의 모더나 백신 기부는 사실이 아니다.
○ 또한, 협의가 진행되고 있는 모더나 백신의 유효기간은 11월 이후로 아직 여유가 있는 물량으로 폐기가 임박한 백신이 아니다.
○ 정부는 루마니아와의 협의 내용이 구체적으로 확정되는 대로 신속하게 공유할 계획이다.]
벙커속에 다크
21/08/22 22:30
수정 아이콘
(수정됨) "가서 조졌다"고 하시는데 "조지는 증거"가 있을까요? 설령 있다고 한들 내놓기도 어려운 상황을 "조졌다"는 표현을 쓰며 자위하는건 좀 그렇습니다. 처음에 얘기했던 것 보다 더 많은 물량을 공급해준다고 했으니 이건 조진거댜?라고 해석을 하는 건 좀 과한게 아닐까 싶습니다.

물론 가서 조질수도 있긴 하지만,
돈을 지불하는 한국이 굳이 수백키로미터를 날아 미국엘 가서 모더나를 조졌다고 하는게 잘 이해가 안 갑니다.
한국이 모더나를 조질만한 우월한 위치에 있다고 하면 한국으로 모더나 실무진을 부르는게 순서가 아니었을까요?
직접 오는게 어렵다면, 그토록 중요한 모더나 계약도 화상으로 한 만큼, 화상으로라도 먼저 조지고 나서 실무진이 미국으로 날아가는게 순서가 아닐까요? 보여주기를 잘 하는 정부인만큼 이런 일이 사전에 있었다면 분명히 알렸을텐데 전 들어보질 못했습니다. 먼저 한국에서 조지고, 미국에 실무진이 뒤이어 갔다면 모를까 그렇지 않고서 조졌다는 표현을 쓰는 건 좀 낯간지럽긴 합니다.
마치 얼마까지 알아보고 오셨어요라며 한국 정부의 바짓가랑이를 붙잡고 있는 백신회사들의 그림을 보는 듯한 느낌입니다.

그리고, 8/20 일자 루마니아발 기사를 보시면 다음과 같이 써 있습니다.
Romania’s Government approved on Thursday, August 19, a decision for donating 450,000 COVID-19 vaccines produced by Moderna to South Korea, Agerpres reported. The donation was presented as humanitarian aid.
- https://www.romania-insider.com/index.php/romania-donates-vaccines-south-korea

명백하게 donating이고, humanitarian aid 라고 써 놓았습니다.
이에 반해 이후에 나오고 있는 한국 기사들은 donation이 아닌 swap라고 하고 있군요.
둘 중 한 곳은 거짓말이거나 제대로 모르고 기사를 쓴 것이겠죠.
한쪽의 기사만 일방적으로 믿는 것 보다는 둘 중 누구의 말이 진실에 좀 더 가까운지 기다려보는게 어떨까 싶습니다.
척척석사
21/08/23 01:43
수정 아이콘
조졌는지 간청했는지 싹싹 빌었는지 어쨌는지 저는 알 수가 없고 의견을 내지 않겠습니다만, 조졌다고 해도 그 증거라는 걸 누가 내놓을 수 있는 성질은 아닌 것 같습니다.. 두 번째 문단에 말씀하신 내용들은 그냥 이렇게도 할 수 있지 않았을까 수준이지 그걸 가지고 반대로 이렇게 안 했기 때문에 뭐뭐뭐.. 라고 얘기할만한 내용은 아닌 것 같습니다.

그 아래 말씀하신 내용과 같이 1) 8/20일자 루마니아 기사가 돌고 있어서 → 2) 우리 정부가 [그게 아니다] 라고 반박브리핑 같은 걸 한 건데, 다시 원 기사를 들고 오셔서 "얘네가 명백히 기부라고 했다고" 라고 하시는 건 순서에도 안 맞는 것 같습니다. 한 쪽의 기사만 일방적으로 믿지 않는 거랑 기다려보는 것은 아주 좋은 건데, 그러려면 이미 "그게 아니라" 로 반박한 원 기사보다는 루마니아의 새로운 기사라든가 혹은 제3자 혹은 당사자가 발표하는 다른 내용이 나와야 하는 것 아닐까요?
벙커속에 다크
21/08/23 10:0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첫문단에서 얘기를 했놨는데요. ["조지는 증거"가 있을까요? 설령 있다고 한들 내놓기도 어려운 상황을]
증거라는 걸 내놓을 수 없으니 조졌다느니 하는 말은 안 쓰는게 좋겠다는 얘기를 하고 있는 것입니다.
두번째 문단에 나온 행동이라도 했으면 유료도로당님이 조졌다는 얘기를 하더라도 그러려니 하겠는데, 그런 행위도 없었으면서 미국으로 건너가 조졌다는 표현을 쓰는 건 더 납득이 안된다는 의미이지요.

세번째 문단의 내용에 대해 말씀을 해주셨는데, 세번째 문단의 내용으을 보면
- 루마니아기사에선 기부, 인도적 지원이라고했는데
- 한국은 루마니아 기사와 전혀 다른 내용으로 발표를 했고,
- "유료도로당"님을 포함한 댓글을 다신 분들이 한국 발표 기사"만" 가지고 왔고,
- 아직 어느쪽 말이 맞는기 기사가 안 났으니 기다려보자고 썼습니다. .

루마니아의 원기사를 다시 가지고 온게 순서에 안 맞다고 하셨는데,
여기에 올라온 댓글 중에 루마니아 기사를 소개해 준 댓글이 있었나요?
한국의 입장"만" 일방적으로 얘기하고 있는 기사"만" 가지고 와서 소개하는게 순서에도 맞지 않을 뿐더러 왜곡된 정보 제공이라고 생각합니다. .
[루마니아의 새로운 기사라든가 혹은 제3자 혹은 당사자가 발표하는 다른 내용이 나와야 하는 것 아닐까요?] --> 이 내용은 제가 하고 있는 말의 요지이니 저한테 다시 할 필요는 없고, 정부 발표만 소개하고 있는 다른 댓글에 다시는게 적절할 듯 싶습니다.
척척석사
21/08/23 10:50
수정 아이콘
[몇일전 루마니아한테 백신을 받기로 한다는 뉴스를 봤는데] [맞을사람 다 맞아서 뿌리는거구나] 라는 본문 첫 내용과 아래 댓글 내용들은 저게 [기부다] 는 전제 하에 얘기하고 있는 걸로 알아들었습니다. 유통기한 백신 얻어온다 같은 댓글들이 달린 것도 그렇고요.

본문에 정확히 내용이 있는 게 아니니 원 기사도 같이 소개하고 누구 말이 맞는지 알아보자는 목적이시라면 그럴 수 있을 것 같은데요, 모르겠습니다 댓글 다신 분들도 벙커다크님도 이미 기부라는 내용의 원기사가 있다는 건 다 알아들으신 것 같은데..
척척석사
21/08/23 11:05
수정 아이콘
그리고 좀 다른 얘기지만, "저 언론기사가 잘못됐다 공여가 아니라 스와프 협의다" 는 얘기가 외교부 명의로 나갔는데 그게 아니라 원 기사가 맞을 수 있다는 가능성 자체가 개인적으로는 전혀 높아보이지는 않습니다. 거기서 공여 제안했다가 스와프로 하자 라고 했을 수는 있겠죠. 근데 어쨌든 스와프 협의하고 있다는데 왜 뭘 기다려야 하는지 거짓말할 이유가 있을지.. 잘 이해는 안 되네요.
벙커속에 다크
21/08/23 12:23
수정 아이콘
기부라는 기사가 어디서 나왔느냐에 따라 해석이 매우 달라질 수 있으니, 출처는 확인을 해봐야한다고 봅니다.

루마니아 기사를 보면 "Romania’s Government approved"로 시작하고 있으니 저쪽도 정부발 기사인가 봅니다.
척척석사님의 생각처럼 루마니아에서 기부 -> 스와프로 하자고 했을 수도 있고,
그 반대로, 한국에서 기부로 받겠다고 했다가 스와프로 하자고 했을 수 있습니다.
거짓말할 이유는 확실한게 있잖아요. 백신 계약때문에 계속 욕 먹고 있는데, 루마니아에서 기부받고 있다는 얘길 들으면 무슨 소릴 들을진 뻔하잖아요.
어느쪽에서 잘못된 정보를 주고 있는진 모르겠습니다.
다만,한국 기사를 보니 "루마니아 정부의 백신 무상 공여는 사실이 아니며"라고 루마니아 정부의 발표를 일순간에 신뢰할 수 없는 것으로 쓴 것을 보니 "기부가 아닌 스와프"라는 정부의 주장을 알리는 것이 매우 중요하긴 한가봅니다.
척척석사
21/08/23 14:09
수정 아이콘
가만히 앉아서 공여받았다고 비난하는 사람들에게 통수맞는 것보다야 해명하는 게 낫지 않을까 싶습니다.. 받아와도 난리네요
다람쥐룰루
21/08/23 09:19
수정 아이콘
전략물자를 국내 정치용으로 써버리는걸 보며 욕해야 하는건지 암튼 우리한테 토스했으니 잘했다 해야하는건지...
초록물고기
21/08/23 13:43
수정 아이콘
레딧에서 읽기로는 행정력보다는 음모론때문이라고 하더군요. 지금도 루마니아에서 백신맞고 싶으면 어디서든 맞을 수 있다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3442 [일반] 여러분 사진 잘 찍으세요 [69] 검정머리외국인11708 21/09/22 11708 3
93441 [일반] 성매매와 AV 시청은 무엇이 다른가, 성매매와 AV가 불법인 이유는 무엇인가? [116] 비온날흙비린내11417 21/09/21 11417 20
93440 [일반] [웹소설]추석이 끝나가는 이 시점에 웹소설 추천 [33] 헤후4483 21/09/21 4483 3
93439 [일반] [역사] 가장 오래된 인간의 친구 / 개의 역사 [12] Its_all_light3344 21/09/21 3344 13
93438 [일반] 5G 데이터 사용량이 4G보다 많아서 4G로 갈래 [41] 체온7264 21/09/21 7264 7
93437 [일반] 마지막 최후의 한명까지 끌려가게 생긴 대한민국 군대 [348] 비온날흙비린내15017 21/09/21 15017 14
93436 [일반] 카불 공항 자살 폭탄 공격 - 잘 안 알려져 있는 소식 두개 [61] 아난7744 21/09/21 7744 0
93435 [일반] 백신 접종증명 정책 in 캐나다 [21] 이교도약제사5639 21/09/21 5639 7
93434 [일반] 대중의 평가와 평론의 평가는 왜 달라지는가? [49] 김유라4704 21/09/21 4704 26
93433 [일반] 나혼자만 모르고 있던 웹툰계의 변화 [61] 엔타이어11069 21/09/21 11069 9
93432 [일반] <북학의>: 기술 학문 예찬 [7] SimpleCollege2117 21/09/21 2117 5
93431 [일반] 호주의 국방 정책 [24] 아난5092 21/09/21 5092 3
93430 [일반] 격돌! 낙서왕국과 얼추 네 명의 용사들 감상문(본작+기타 짱구극장판 스포주의) [8] 말랑2479 21/09/20 2479 0
93429 [일반] 군대있을때 제일 이해안가는거 두가지 [126] 허스키8993 21/09/20 8993 5
93428 [일반] 어제 운동하다가 본 달 [8] 판을흔들어라5141 21/09/20 5141 6
93427 [일반] 주식 시장에서 돈 버는 방법 (Regime & Frame) [16] 방과후계약직6791 21/09/20 6791 3
93426 [일반] [노스포] 오징어게임을 보고나서 간략한 평 [91] 김유라9830 21/09/20 9830 5
93425 [일반] 탈모약 살때는 종로5가 [78] 여기10468 21/09/20 10468 19
93424 [일반] [토막글]의외로 인종별 차이가 없다는 근거들이 나온 것. [39] kien.7925 21/09/20 7925 2
93423 [일반] [팝송] 레이니 새 앨범 "gg bb xx" 김치찌개1633 21/09/20 1633 0
93422 [일반] 3,4천번대 그래픽카드는 같이 판매될것 [18] SAS Tony Parker 5413 21/09/20 5413 0
93421 [일반] 출산율을 올릴만한 "혁명적 방법"에는 어떤 게 있을까? [240] 트린다미어9986 21/09/19 9986 24
93420 [일반] 어라? 다반 다시 장사하는가요? [11] 공기청정기5767 21/09/19 5767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