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8/04 11:00:12
Name WOD
Subject [일반] 하... 정말 힘드네요 (수정됨)
전에도 몇 번 글을 올렸지만
코로나 전담병원에서
입원환자를 보고 있는 내과 의사입니다

7월 들어 환자가 늘면서 요즘은 죽을 맛입니다
처음으로 아 병원 그만두고 싶다... 라는 생각이 문득 떠오르곤 합니다

일단 담당해야 할 입원환자가 2배 늘었습니다
이전에는 폐렴이 심하거나 중증 환자 비율이 10~20%였다면
최근에는 40% 이상 되는 것 같네요
덕분에 렘데시비르, 렉키로나주 원 없이 처방하고 있네요
6월까지는 한달에 몇 번 처방할 케이스가 없었는데 말이죠...

병동에 있는 시간이 길어지니
에어컨을 틀어도 방호복 벗으면 땀이 장난이 아닙니다... 체력적으로도 힘이 부치네요

우려하는 점은 20대 30대 환자들도 이전과는 다르게
입원 당시부터 심한 폐렴을 보이는 경우가 흔해졌습니다
이전에는 대부분 무증상이거나 가벼운 감기 정도였고
폐렴이 발생한 경우는 드물었거든요
더구나 폐렴이 심한 분들은 퇴원 후에도 손상받은 폐에 섬유화가 진행되어
영구적으로 후유증이 남을 수도 있습니다
이건 장기적인 데이터가 있어야 하겠지만요

축구 K 리그 하부팀 감독님이 입원한 적이 있었는데
퇴원 후에도 호흡곤란이 남아있어 선수 지도하는데 힘들다는 말을 전해 들었습니다

오늘 아침에 회진을 도는데
60대 중반 여자 환자분이 펑펑 울고 계시더군요
같이 확진된 남편이 타병원 중환자실에서 임종 직전이라 연락받으셨다고...
얼굴 한번 못보고 보내게 되었다고....

체감상으로
요즘은 이 질병에 대해 점점 두려움이 커지고 있습니다

부디 본인과 가족들, 동료들을 위해
더욱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해는 지고 몸은 지치는데
오르막길이 끝없이 남은 기분이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패스파인더
21/08/04 11:02
수정 아이콘
고생하십니다...
포크mk2
21/08/04 11:03
수정 아이콘
고생 많으십니다. 저도 좀 더 조심해야겠네요
나주꿀
21/08/04 11:03
수정 아이콘
나는 젊으니까 괜찮을거야, 라고 생각해도 가족한테 코로나를 전염시킨 책임이 본인에게 있다면 죄책감에 버티기 힘들것 같습니다. 마스크랑 손씻기 잊지 맙시다
달과별
21/08/04 11:17
수정 아이콘
손씻기는 모든 질병을 막는데 탁월하니 당연히 해야하는 것이지만 코로나 전파와는 연관이 크지 않다는 결과들이 나오고 있지 않나요?
Navigator
21/08/04 17:30
수정 아이콘
코로나 감염자가 재채기를 실수로 손으로 막음 -> 문 손잡이를 잡고 나감 -> 누군가 그 손잡이 잡고나서 코딱지 후비적 .....
제가 코를 잘 파곤 해서..... 흐흐...
울산현대
21/08/04 11:03
수정 아이콘
...WOD님도 정말 힘드시겠지만 마지막에 남편분 떠나는 것도 못 보는 아주머니 보니까 정말 마음 아프네요.
21/08/04 11:05
수정 아이콘
정말 고생이 많으십니다. 힘내세요!
Respublica
21/08/04 11:06
수정 아이콘
고생이 많으십니다. 음...... 어째 상황이 개선될 것 같지 않아 참으로 암담하실 듯 합니다. 그래도 접종 끝난 9월에는 한시름 놓으시리라고 예상합니다.
에... 선생님의 노고에 감사하고, 또 감사합니다.
21/08/04 11:07
수정 아이콘
거리두기 풀어서 확진자 늘어나면 더 감당이 안 되겠네요. 고생 많으십니다.
21/08/04 11:09
수정 아이콘
고생 많으십니다...
네오크로우
21/08/04 11:11
수정 아이콘
고생 많으십니다. 항상 응원합니다. 늘 감사합니다.
CastorPollux
21/08/04 11:13
수정 아이콘
코로나 사망률 낮은데 너무 조이는 거 아니냐는 사람 보면 이해하기 힘들어요
고생 많으십니다
건이건이
21/08/04 11:14
수정 아이콘
코로나는 독감이 아니라는 파우치 소장말이 생각나는군요.
히히힣
21/08/04 11:16
수정 아이콘
정말 무서운 질병이네요.. 고생 많으십니다.
어디쯤에
21/08/04 11:18
수정 아이콘
고생 많으십니다 응원합니다 멘탈 & 몸 둘 다 잘 추스리시구요

흘리신 땀방울 헛되지 않게 방역이 잘 되면 좋겠습니다
21/08/04 11:19
수정 아이콘
너무 긴 시간때문에 경각심이 없어지는거 같아 아쉽네요ㅠㅠ 힘내세요!
알카드
21/08/04 11:19
수정 아이콘
고생 많으십니다...!!!!
진산월(陳山月)
21/08/04 11:21
수정 아이콘
정말 고생이 많으십니다.
메디락스
21/08/04 11:21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그런데 중증환자가 늘고 있다니 어찌된 건지....
짬뽕순두부
21/08/04 11:29
수정 아이콘
확진환자수가 한달째 천명을 넘은 상태로 오래지속되니 어쩔 수 없지요... 아직 일간 사망자수가 한자릿수라는 것이 작성자님 같은 분들이 얼마나 고생하고 계신지에 대한 반증 같습니다.
계층방정
21/08/04 17:41
수정 아이콘
여왕의심복님 꾸준히 올려주시는 글 간간히 보는데, 사망률은 떨어지고 있지만 중증이 될 확률은 잘 안 낮아진다고 합니다. 그래서 거리두기도 섣불리 풀 수 없다는 의견이시더군요. 안 풀면 자영업자가 죽어나지만 풀면 병원이 터져나갈 상황이죠. 그러면 코로나 아닌 다른 질병에 걸린 사람들도 제때 치료가 되지 않을 위험이 현실이 될 겁니다.
양말발효학석사
21/08/04 11:24
수정 아이콘
수고 덕분에 많은 사람들이 안전하게 지낼 수 있습니다.

청해부대건만 봐도 청년 감염자들도 순식간에 입원치료를 받아야할만큼 나빠진다는걸 알 수 있죠.

경제 사회적인 문제 때문인지 청년들의 위험성에 대한 이야기가 많지 않던데요.

어서 종식되고 노고에 대한 보답 꼭 받으셨으면 합니다.
레스토랑스
21/08/04 11:24
수정 아이콘
고생많으십니다
생선가게 고양이
21/08/04 11:25
수정 아이콘
고생 너무 많으십니다.
르크르크
21/08/04 11:28
수정 아이콘
고생 많으십니다 백신도 백신이지만 돌파감염이 큰 문제네요
21/08/04 11:33
수정 아이콘
고생많으시고, 감사합니다.
캬캬쿄쿄
21/08/04 11:33
수정 아이콘
고생많으십니다. 중증환자가 많이 줄어들었는지 알았는데 아니었군요
자취방
21/08/04 11:34
수정 아이콘
ICU 케이스는 늘어나면 정말 어려운데..
작년 초에 확진자 주치의 했었는데 준비된 병원에서도 HFNC 50% 쓰는 환자 생기니 다들 힘들어하더라구요
의협에서도 경기남부쪽 병원에서 구인한다고 문자 계속 오는데 마음이 안좋습니다..
멀리에서나마 마음으로 응원합니다 선생님
하루사리
21/08/04 11:37
수정 아이콘
고생 많으시고 너무너무너무 감사드립니다.
선생님도 다른 선생님들도 모두 건강하시길 응원합니다.
21/08/04 11:39
수정 아이콘
저런 근무환경과 상황에서 일하시는거 정말 존경스럽고 감사드립니다
글보고 안이했던 생각이 확 깨네요
BERSERK_KHAN
21/08/04 11:40
수정 아이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마리아 호아키나
21/08/04 11:50
수정 아이콘
고생이 많으시네요. 감사합니다.
Cafe_Seokguram
21/08/04 11:51
수정 아이콘
하...정말 수고 많으십니다...

이런 글 보면...'한국 사람들 많이 참았는데, 이제 좀 밖에 돌아다니게 풀어줘도 되지 않을까..."하는 생각이 쏙 들어갑니다...

우리가 개인 차원에서 할 수 있는 건, 사람들 덜 만나는 거 아니겠습니까...
21/08/04 11:52
수정 아이콘
이래도 뭐 코로나는 감기라느니 하시는 분들이 있으니 문제입니다. 그 뒤에는 이런 글쓴분같은 의사들의 헌신이 있기때문인데.
깃털달린뱀
21/08/04 11:53
수정 아이콘
정말 수고 많으십니다. 그리고 감사합니다.
하 잔여백신 진짜 손 놓고 싶은데 놓을 수가 없군요...
고등어자반
21/08/04 11:54
수정 아이콘
노고가 많으십니다. 연말 쯤에는 좀 나아지겠거니 하고 희망을 가져봅니다.
방구차야
21/08/04 11:54
수정 아이콘
수고많으십니다!
toheaven
21/08/04 12:09
수정 아이콘
움 우리 선생님 힘드셔서 어떻게; 선생님 힘내주세요!
-
힘써주셔서 고맙습니다.
마음만은 기꺼이 도와드리면 좋을텐데 하며 안타까운 말을 전해봅니다.
그리고 선생님 건강도 잘 챙기시구요~화이팅!
할 수 있다! 곧 지나갈 것이다! 스마일:) 웃을 수 없는 상황일지라도 미소를 잃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대한민국인의 저력을 믿어보아요.
저도 선생님 말씀 듣고, 꼭! 조심 조심 할게요.
kartagra
21/08/04 12:11
수정 아이콘
고생 많으십니다..
터치터치
21/08/04 12:12
수정 아이콘
첫 세 문장보고 바로 추천 누릅니다

감사합니다
죽력고
21/08/04 12:51
수정 아이콘
예전에 프린터 토너 연구하는 곳에서 알바하면서 마지막에 토너에 코팅작업? 할때 전신 방호복 입고 햇었는데 그 잠깐도 엄청 더웠거든요. 근데 그거 내내 입고 일하신다니 얼마나 힘드실지 상상도 잘 안됩니다. 힘내시기 바랍니다.
21/08/04 13:05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둠피잡는바스
21/08/04 13:10
수정 아이콘
선생님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별거아닌데어려움
21/08/04 13:15
수정 아이콘
수고많으십니다. 참 좁디좁은 땅 안인데 배우자 임종이 가깝다고 전화연락을 받고 나서도 가볼 수 없는 분 사연이 참 안타깝네요.
자유형다람쥐
21/08/04 13:51
수정 아이콘
저는 내과도 아닌 타과로 경증 코로나환자 일부 보는 정도로만 업무지원 중이지만 중증 코로나 환자 폐 xray를 보면 정말... 무섭습니다. 두렵더라고요. 기존에 기저질환 있던 분들은 코로나 감염 시 악화될 여지가 일반인보다 꽤 높은듯하니 항상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애써주시는 의료진과 방역 동참해주시는 모든분께 감사합니다.
21/08/04 13:54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21/08/04 14:14
수정 아이콘
저도 역시 요즘 이 질병에 대한 두려움이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과연 1년 2년 뒤에 우리는 어떻게 살고 있을지... 정말 독한 놈입니다.
내이랄줄알았다
21/08/04 14:22
수정 아이콘
이것이 K방역.. 수고많으십니다.
조미운
21/08/04 14:27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고생 많으십니다. 힘내세요!
ArcanumToss
21/08/04 14:54
수정 아이콘
델타 변이가 무섭긴 무섭군요.
전파력도 높은데 치명률도 높으니...
그나마 다행인 건 백신 접종을 하면 감염은 되어도 치명률과 중증화율이 극적으로 낮아진다는 것이긴 한데 이것도 다른 변이에 의해 무력화될 경우에는 백신의 '개발 -> 임상 1,2,3차 -> 긴급 승인 -> 생산 -> 배포 -> 접종'이라는 과정을 다시 겪어야 한다는 것인데 이 과정이 짧아도 2년은 될 거라는 것.
mRNA와 벡터 방식이 신속대응플랫폼이라서 바이러스의 유전자 정보를 파악하면 2주면 개발이 가능하다고는 하지만 개발 이후의 과정을 완수하는 데에 걸리는 시간이 길다는 게 문제죠.
예전에 이런 사실을 몰랐을 때에는 개발하면 된다고 생각했지만 개발 이후의 과정이 더 길고 험난하다는 걸 알게 된 지금은 암담할 뿐입니다.
지금도 부유한 나라들만 백신을 맞고 있지 후진국들은 백신의 맛도 제대로 보지 못한 상황이죠.
게다가 mRNA를 보관/운송/접종하기 위한 역량이 안 되는 국가들이 태반이라서 AZ같은 벡터방식 백신이 인류를 구하는 백신일 수밖에 없는데 벡터방식의 백신도 인도가 무너져서 제대로 공급을 못 하고 있으니...

게다가 선진국들이 아무리 백신을 잘 맞아도 백신 접종을 하지 못한 후진국들에서 변종이 계속 나타날 것이기 때문에 그나마 답은 전인류의 70~80%가 백신을 접종하는 것인데 재생산률이 최대 8까지로 보이는 델타변이가 이미 나타났으니 백신 접종률이 80~90%는 되어야 하는 상황이 되어 버렸죠.
백신이 치명률과 중증화율은 극적으로 낮춰줘서 독감 수준으로 관리가 가능한 질병이 될 것 같다는 희망은 있지만 문제는 감염 자체는 막지 못하는 비율이 높기 때문에 인간의 몸 속에서 변이를 일으키다 보면 결국 기존의 백신으로 치명률과 중증화율 관리가 안 될 바이러스가 출현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러면 그 바이러스에 대응하기 위한 백신을 개발하고 접종하기까지 또 최소 2년은 걸릴텐데... 이게 반복되다 보면 경제적으로 무너지는 사람들과 국가들의 수가 늘어나서 지금과는 비교가 되지 않는 사회문제와 국제문제가 발생할테죠. ㅠ.ㅠ
제가 의학 지식이 없는 일반인이라서 이런 생각을 하는 것이길 빕니다.....
지니팅커벨여행
21/08/04 18:58
수정 아이콘
고맙습니다. 항상 응원하고 있습니다.
VictoryFood
21/08/04 20:12
수정 아이콘
감사의 마음만 전하는 것으로도 미안할 정도로 감사합니다.
아니그게아니고
21/08/05 10:19
수정 아이콘
고생많으십니다...
1등급 저지방 우유
21/08/05 12:01
수정 아이콘
일반 시민으로서
힘내세요 라는 말 외엔 달리 드릴말이 없네요
감사합니다
후에라도 인연이 닿는다면 커피라도 한잔 사드리고 싶네요
그냥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3400 [일반] 영화 1622편을 보고 난 후, 추천하는 숨겨진 수작들 [6] 최적화524 21/09/17 524 4
93399 [일반] 버트런드 러셀의 노벨상 수상 수락 연설에서 발췌 [1] 아난575 21/09/17 575 8
93398 [일반] 나 더치커피 좋아하네. [18] Red Key2402 21/09/17 2402 35
93397 [정치] 올해 늘어난 가계대출, 사실 50% 이상이 전세대출이였다. [64] Leeka5754 21/09/17 5754 0
93396 [일반] 추석 때 볼만한 영화 / 드라마 / 다큐멘터리 / 책 / 웹소설 등을 추천합니다 [22] 리자몽3011 21/09/17 3011 6
93395 [정치] 토론회에서 조국 언급했다고 도망가는 국회의원 [129] Alan_Baxter9130 21/09/17 9130 0
93394 [일반] ??? : 야, 이 트럼프 같은 놈들아! / ??? : 꼬우면 앵글로색슨족 하시든가 [33] 나주꿀4122 21/09/17 4122 3
93393 [정치] 백신에 대한 언론의 논조 비판 [115] SkyClouD5464 21/09/17 5464 0
93392 [일반] 네이버 시리즈에서 호소다 마모루 감독 제작 애니메이션 무료 이벤트 진행중입니다. [29] lasd2413129 21/09/17 3129 10
93391 [정치] 화천대유 사건을 정치적으로 몰고 가면 안될듯 합니다 [110] 강변빌라1호8398 21/09/17 8398 0
93390 [일반] 아재들의 추억소환을 위한 옛날 게임브금 - 신세계악곡잡기단 [29] 아스라이2261 21/09/16 2261 4
93389 [일반] 어제 발표 된 한국 미사일 관련 이런 저런 얘기들 [45] 가라한5421 21/09/16 5421 24
93388 [일반] 삼성, '240조' 투자 및 7만명 추가 고용한다.. "단일기업 사상 최대 규모" [115] 준벙이10368 21/09/16 10368 17
93387 [정치] 이재명 측 "곽상도, 화천대유와 무슨 관계냐… 취업청탁 뇌물 의심" 역공 [162] 시니스터7621 21/09/16 7621 0
93386 [정치] 우병우 총 1년형 확정, 300만원가량 보상 받을듯 [68] PUM7905 21/09/16 7905 0
93385 [일반] 아이언맨을 죽일뻔한 물질, 왜 그렇게 비싸진 걸까 [28] 나주꿀6306 21/09/16 6306 8
93384 [일반] 적당한 수준의 실거주 1주택을 추천하는 이유 [165] Leeka9821 21/09/16 9821 13
93383 [정치] 이른바 '월간 김종인'으로 불리고 있는 김종인 인터뷰 오늘자 내용... [24] 하얀마녀6569 21/09/16 6569 0
93382 [일반] 앞으로 오래된 아파트는 정말 피하고 싶네요. (넋두리) [73] K59435 21/09/16 9435 8
93381 [일반] [책이야기] 서울 선언 [10] 라울리스타2665 21/09/15 2665 10
93380 [일반] 탈레반은 뭐하는 조직인가? [22] 이븐할둔5725 21/09/15 5725 52
93379 [정치] 윤석열의 조용기 장례식 방명록 [61] antidote10510 21/09/15 10510 0
93378 [정치] 윤석열 손발노동 아프리카 발언. [191] 아프락사스 13776 21/09/15 13776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