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7/12 00:20:29
Name 삭제됨
Subject [일반] 왜 MMA 선수들의 다리만 부러지는가?(MMA식 레그킥의 위험성) (수정됨)
작성자가 본문을 삭제한 글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비밀친구
21/07/12 01:25
수정 아이콘
와우... 좋은 글 감사합니다.
이자크
21/07/12 01:28
수정 아이콘
어후 실제로 다리 부러지는 경기 봤다가 다시는 못보고 있습니다 저한텐 호러에요
실제상황입니다
21/07/12 01:35
수정 아이콘
저도 오늘 경기 보고 약간 흠칫하게 되더라구요. 격알못에다가 비위도 약하지만 그래도 재밌는 매치 있으면 꾸역꾸역 보긴 할 듯합니다.
이자크
21/07/12 01:39
수정 아이콘
전 입식경기는 좋아해서 자주 챙겨보는데 입식경기에서도 골절이 없진 않지만 mma는 너무 드라마틱하게 부러지는거같아요 도저히 못보겠어요 흑흑
어디쯤에
21/07/12 01:31
수정 아이콘
어후 좋은 설명 감사합니다만 보기만해도 x알이 쪼그라드는게 격투같은 건 역시 배우지 말아야겠다 싶습니다

실전에 가장 가까운 MMA 파이팅 룰로 기술이 발전하다보니 니오는게 결국 저런 다리 부러지는 킥이라니.. 그냥 호신을 위해선 총기류 (테이저건이라도) 을 들고 다니거나 러닝을 꾸준히 하는게 가장 좋을 듯 합니다
방구차야
21/07/12 03:23
수정 아이콘
일반인에게 최고의 기술은 선빵을 피할수 있는 동체시력과 36계의 빠르고 지치지않는 달리기 기술인것 같습니다.
벌점받는사람바보
21/07/12 05:08
수정 아이콘
맥그리거 복싱 하더니
상대편 킥때문에 지고 자기 킥때문에 또지는군요 -.-..
터치터치
21/07/12 05:51
수정 아이콘
라이브로 보다가 자꾸 리플레이 나오길래 채널 돌렸네요
넘 끔찍 ㅜ
iPhoneXX
21/07/12 08:47
수정 아이콘
언젠가는 파훼법이 나오기야 하겠지만...지금은 진짜 위험하긴 하네요. 입식에서 어떻게 해답을 찾아야 되나..
담배상품권
21/07/12 10:51
수정 아이콘
파훼법은 있는데, MMA는 너무 할게 많다보니 숙련도 올리기가 어렵다...는게 맞는거같아요.
진짜진짜라면
21/07/12 09:23
수정 아이콘
이것도 데미지였지만 헤드킥 방어가 결정타였다는 이야기도 있더군요..
리자몽
21/07/12 10:00
수정 아이콘
저쪽 세계도 효율을 중시하다보니 흉악한 기술들이 나오는군요

MMA 출전 선수들은 체급도 높다보니 저런 기술에 잘못 걸리면 강제 은퇴도 가능하겠네요 @_@...
21/07/12 10:53
수정 아이콘
킥 좀 금지했으면 좋겠어요 ㅠㅠ
아휴 ㅠㅠ 맥그리거 정도면 약한 편인데도 실시간으로 봤는데도 잔상이 안 잊혀질 정도로 정말 못 보겠어요 ㅠㅠ
크낙새
21/07/12 11:08
수정 아이콘
포이리에도 하빕과 경기중에 킥찼다가 하빕의 팔꿈치 가드에 정강이 부상입고 결국 초크당해서 졌죠.
제가 본 UFC경기중 최악의 다리골절사고는 와이드먼VS실바 2차전입니다. 심장약한분들은 안보시는게 좋습니다.
닉네임이뭐냐
21/07/12 11:10
수정 아이콘
으어어어.... 다리가 동강....
21/07/12 11:20
수정 아이콘
우와.. 너무 잼있는 글 감사합니다!
꺄르르뭥미
21/07/12 11:34
수정 아이콘
정강이 보호구 착용이나 무릎 아래 킥 금지 같은 규칙이 추가될까요?
21/07/12 11:55
수정 아이콘
예전 모 커뮤니티에 닉이 코리힐정강이던 사람이 있었는데...
점점 유명한 선수들도 사고가 나면서 코리 힐은 잊혀지는군요.
mma가 선수들 대우에 비해 요구하는 재능과 훈련량이 너무 많다 싶긴 하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3294 [정치] 정부에서 30대 1인가구에 청약의 길을 열었습니다. [44] Leeka8331 21/09/08 8331 0
93293 [일반] 카카오 주식 근황.jpg [166] 아지매15148 21/09/08 15148 4
93292 [일반] 우울증3 (ADHD) [22] purpleonline3793 21/09/08 3793 4
93291 [일반] 실크로드에서 불어오는 바람. 이방인 쿠보타 사키의 가요들 [15] 라쇼3059 21/09/07 3059 3
93290 [일반] 한국형 경항모 논쟁 2부와 밀리 관련 이런 저런 얘기 [59] 가라한4590 21/09/07 4590 11
93289 [일반] 위메프, 11번가 등 오픈마켓들의 머지포인트 환불 [8] 烏鳳6516 21/09/07 6516 8
93288 [정치] 지붕뚫고 하이킥? 작업대에서 니킥, 택배노조 간부는 조폭인가 [28] 나주꿀5804 21/09/07 5804 0
93287 [일반] 주요 나라 코로나 그래프 근황 [41] 길갈8709 21/09/07 8709 27
93286 [일반] 굳이 한국에 신재생 에너지를 해야 되나? [269] iPhoneXX11768 21/09/07 11768 21
93285 [정치] 가점 확대 '청약제도'···30대 '패닉바잉' 불렀다 [161] Leeka11786 21/09/07 11786 0
93284 [일반] 판지시르 재탈환에 나선 저항군. [37] 한국화약주식회사7564 21/09/07 7564 15
93283 [일반] (스포없음) 샹치 보고 왔습니다 [49] 거짓말쟁이5589 21/09/07 5589 5
93282 [정치] 진격의 홍준표 데일리안여론조사 홍준표 46.4% vs 이재명 37.7% [296] 카루오스18053 21/09/07 18053 0
93281 [일반] 요즘 자주 보는 유튜브 일상 라디오(?) 컨텐츠 [2] 비후간휴3242 21/09/07 3242 0
93280 [일반] [역사] 몇명이나 죽었을까 / 복어 식용의 역사 [48] Its_all_light5262 21/09/07 5262 24
93279 [일반] 그동안 즐거웠습니다. [26] 초갼7613 21/09/07 7613 31
93278 [일반] 노란 물이든 철원평야가 보이는 소이산에서 만나요(짤주의) [9] 판을흔들어라2438 21/09/07 2438 8
93277 [정치] 뉴스버스, 손준성이 김웅에게 전달했다고 의심되는 고발장을 공개 [57] 개미먹이6952 21/09/07 6952 0
93276 [일반] 내 마지막 끼니 [2] bettersuweet3314 21/09/06 3314 21
93275 [일반] 올드타입 누나들의 우주세기 건담 주제가 라이브 [33] 라쇼4232 21/09/06 4232 3
93274 [일반] 9월 모의평가 유출 사실로 [72] 추천8960 21/09/06 8960 1
93273 [정치] 4대은행의 마통 한도가 모두 5,000만원이 되었습니다. [21] Leeka9872 21/09/06 9872 0
93272 [일반] 위드 코로나에 숨겨진 숫자 [149] 여왕의심복10909 21/09/06 10909 7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