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6/23 16:18:14
Name 밀리어
Subject [정치] 윤석열 장모 의혹 무혐의라고 기사가 떴네요 (수정됨)
https://news.v.daum.net/v/20210623125800841

경찰이 윤석열의 장모인 최모씨의 사문서 위조 및 사기 혐의 고발 사건에 대하여 11일 불송치결정을 했다합니다.

경찰은 작년 1월에 관련 고발장을 접수한뒤 수사에 들어갔고 같은해 12월에 불기소의견으로 사건을 검찰에 넘겼습니다.

그랬는데 검찰의 보완수사요청을 받고 경찰이 재수사를 한결과 사문서위조 혐의의 경우 의정부지법에서 재판이 진행 중인 만큼 공소권이 없고 다른사안은 무혐의로 판단했나 봅니다.

(검경 수사권 조정으로 경찰은 올해부터 불기소 의견일 경우 사건을 불송치한다고 합니다)

앞으로 윤석열에게 남은 가시밭길은 장모의 사문서위조랑 윤석열 x파일같은데 후자의 경우 장모의혹보다 임팩트가 크진 않을거같네요. 주시해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SSGSS vegeta
21/06/23 16:22
수정 아이콘
나중에 대통령 된다 해도 저 장모가 엄청나게 설칠거 같습니다..그냥 다른 사람 찾아봐야 할듯..그 감사원장도 나온다고 하는데...어찌될지...
21/06/23 16:23
수정 아이콘
[경찰은 무혐의 판단을 다시 내린 것에 대해 사문서위조 혐의는 재판이 진행되고 있는 만큼 공소권이 없고, 다른 의혹들도 수사에서 혐의점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사문서 위조는 이미 기소돼서 재판 중입니다. 죄가 없고 혐의가 없어서 무혐의가 아니라, 이미 재판 중인 사건이라 공소권이 없는 거죠.
최씨는 현재 사문서 위조 유죄 혐의로 기소돼서 형사재판 받고 있는 겁니다. 아예 다른 건인 요양병원 23억 부정수급 혐의는 다른 재판에서 검찰 구형 3년 나왔죠.
리자몽
21/06/23 16:26
수정 아이콘
기사 제목이 참...
밀리어
21/06/23 16:29
수정 아이콘
그럼 결과가 나온것이 아니므로 제가 무혐의라고 얘기할게 아니라 재판진행중이라고 했어야 됬네요. 실수했습니다.
21/06/23 16:32
수정 아이콘
JTBC 기사 제목을 거의 그대로 옮기신 거라, 밀리어님이 잘못하신 게 아니라 JTBC가 기사 제목을 좀 이상하게 단 거 같습니다. 저런 제목을 대충 보면 최씨가 죄가 없는 걸로 밝혀졌다고 이해하게 되잖아요.
실제로는 사문서 위조 건으로 이미 재판을 받고 있다는 게 주 내용이어야 하는데 저런 식으로 제목을 달면 오해하는 사람이 생길 수밖에 없죠.
리자몽
21/06/23 16:33
수정 아이콘
기자가 그렇게 오해하고 실수하도록 제목을 일부러 저렇게 달았다고 봅니다

법을 잘 모르는 사람이 보면 속을 수 밖에 없으니까요
타마노코시
21/06/23 16:44
수정 아이콘
제목은 글의 내용을 함축해서 담아야하는데 [너무 많이] 함축을 하는 경우가 많죠.
아보카도피자
21/06/23 16:30
수정 아이콘
기사 제목이 웃기긴 하네요. 어쨌든 장모 관련은 당사자가 협력한게 아니라면 좀 모호하다고 봅니다.
StayAway
21/06/23 16:39
수정 아이콘
김동연 전 총리나 좀 떡상했으면 좋겠네요. 야권으로 간다는거 같던데..
척척석사
21/06/23 16:47
수정 아이콘
누군지도 모르겠는 인원은 떡상가능성이 별로.. 없지않을까요
21/06/23 18:09
수정 아이콘
그 분 대단한 분인건 맞지만 정치인으로서 좋든 나쁘든 어그로 끌린만한게 없죠. 둘다 정부한테 밉보여서 나왔지만 한쪽은 스포트라이트 쭉 끌고 나왔다면 한쪽은 조용히 물러난 것만 봐도 야권으로 가서 국회의원해도 자기 할 일만 할 사람이라서
The Seeker
21/06/24 08:56
수정 아이콘
제가 진짜 좋아하는 분인데... 뭐 안 하실 것 같아요... 좋은 사람은 보통 정치 잘 안 하더라고요... 해도 힘들고
21/06/23 16:52
수정 아이콘
별개로 무혐의 나온다고 해도 의미가 있을까요? 이준석도 10년전에 똑같은 문제가 완전 무혐의 나온 걸 지금와서도 물고 늘어지는 거 보면 대선 앞둔 상황에서 지금 수사, 재판중인 장모 건이 진짜로 다 무혐의, 무죄 나온다 하더라도 의혹제기와 물고 늘어지기는 끝나지 않을겁니다. 마찬가지로 이재명도 경선 승리하고 대선후보가 된다면 똑같은 일 겪겠죠
21/06/23 17:08
수정 아이콘
그런 의미에선 이재명이 진짜 폭탄이긴 합니다. 여긴 의혹이 아니라 사실로 판명난 건만 해도 폭탄덩어리라...
트루할러데이
21/06/23 17:16
수정 아이콘
무혐의가 나온다면 의미가 있을 것 같습니다. 아직 윤석열 전 총장에게 물음표를 드리고 있는 중도층들이 있고
의혹들이 해소가 된다면 의혹을 제기한 측에게는 역풍이, 윤전총장에게는 호재가 될 수 있겠죠.
저도 굳이 따지면 불호에 가깝지만, 사문서 위조라던지 사기 건이 무혐의 나온다면 윤 전 총장을 바라보는 시선이 훨씬 더 가벼워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avatar2004
21/06/23 17:38
수정 아이콘
(수정됨) 무혐의면 의미가 있죠. 하지만 장모는 사문서 위조 재판중. 요양병원 부정수급 구형 3년. 주식관련해서도 의혹 수사중.

심각한 상태죠. 물론 다 무죄받으면야 오케이지만 과연..

근데 차라리 징역 5년 받고 윤석열 임기중에 감옥에 있으면 그게 윤석열이 대통령되는데는 훨씬 이익 같기도 하네요.
21/06/23 17:58
수정 아이콘
사고치는걸 원천 방지 크크크크크


그런데 진짜 윤석열이 직접 관계된 건만 없으면 넘어가줄사람 많을거라 새로운 사고 방지용으로 감옥가있으면 유리할것같긴하네요(...)
로드바이크
21/06/23 20:26
수정 아이콘
저희 장모님은 뭐하시고 계시나... 다들 아세요? 장모님이 무슨 일을 하고 계시는지? 장모가 마약 밀매 하고 있으면 어떻하죠?
21/06/23 21:26
수정 아이콘
그러면 님이 대통령은 못하시겠죠.
두부빵
21/06/23 18:33
수정 아이콘
조중동이 윤석열을 위해서 힘쓴다는게 이 기사에서도 느껴지네요.
21/06/23 18:58
수정 아이콘
X파일이 어떻게 공개될지 궁금하네요.
근데 사문서 위조는 형사고발 당해서 재판 중입니다.
밀리어
21/06/23 19:21
수정 아이콘
방제를 수정하고 싶지만 재판진행중이라고 쓸수도 없으니 뭐라고 써야될지 저도 모르겠어서 댓글로 그냥 지적을 받는게 맞다고 생각되네요.
21/06/23 21:40
수정 아이콘
수정 하는게 맞죠.
오히려 기사제목이 잘못 되었다고 제목 하셔야..
21/06/23 22:04
수정 아이콘
결과는 봐야겠지만 진행형만봐도 pgr에서 극혐하는 모 사건에 비하자면 주변피해가 ×10배 이상이라고 봅니다.
지켜보는 재미가있네요. 특히 이 사건은 우리 사이트는 타 사이트와는 틀린 중립이고 진실이야, 라는 각 커뮤니티에 중독된 사람들을 비웃던 과대망상적인 인식을 과연 바꿔낼수 있을지 관망중입니다.
괴물군
21/06/24 00:49
수정 아이콘
재판받는 부분도 있으니 기다려 봐야겠죠

결혼전의 일이라 윤석열 지지자들에게는 딱히 마이너스가 될일도 아니긴 할거 같습니다.
Augustiner_Hell
21/06/24 08:20
수정 아이콘
저 장모는 양아치 사기꾼 부자이고
굳이 검사 사위를 본 이유는 뭐 대충들 짐작하실거고
장모의 기대에 윤석열이 소시적부터 지금까지 유형무형으로 얼마나 부응했는지가 핵심이겠죠
뭐 그쪽 분들은 이런쪽으로 한없이 자애로우시니 중도층에서 좀 마이너스가 있겠지만 지지자 분들에겐 별 영향 없을듯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2973 [정치] 경기도의 매관매직 [70] 코지코지12205 21/08/16 12205 0
92972 [일반] 반려동물 알러지. 이런 경우도 있네요 [23] 검정머리외국인4983 21/08/16 4983 6
92971 [일반] 갤럭시 폴드2 1년간 사용기 및 개인적 장단점 [32] 지포스26728 21/08/16 6728 6
92970 [일반] 나름 믿고 있던 테크유튜버에게 뒤통수를 쎄게 맞은 어제 [100] 나주꿀13134 21/08/16 13134 14
92969 [일반] 이공계 기피와 성장동력 [89] 정암7696 21/08/16 7696 3
92968 [일반] 아프가니스탄 친구에게서 온 DM [31] 이교도약제사9627 21/08/16 9627 30
92967 [정치] 안철수 합당 결렬선언 [116] jc10949 21/08/16 10949 0
92966 [일반] 코로나와의 공존은 어떻게 가능한가? [118] 여왕의심복10422 21/08/16 10422 133
92965 [일반] 다른 세대는 외계인이 아닐까? [78] 깃털달린뱀9599 21/08/15 9599 50
92964 [일반] 주말에 체감한 PC방의 방역 [44] Croove12051 21/08/15 12051 12
92963 [일반] 갤럭시 폴드3 질렀습니다. [37] 이혜리7339 21/08/15 7339 2
92962 [일반] LTCM, 아이비리그 박사들의 불유쾌한 실패 [18] 모찌피치모찌피치6012 21/08/15 6012 20
92961 [정치] 전모씨 혈액암으로 긴급 입원 [98] 카미트리아11803 21/08/15 11803 0
92960 [일반] 매직오일 효용에 관하여 [11] 태양연어3944 21/08/15 3944 2
92959 [일반] 곧 미국의 장대한 삽질의 끝을 보게 될 것 같습니다 [124] 나주꿀13594 21/08/15 13594 4
92958 [정치] [단독]가출여고생 ‘성매매’ 시도한 남성…민주당 대선특보 출신 [75] 빵시혁14599 21/08/15 14599 0
92957 비밀글입니다 toheaven1576 21/08/15 1576 0
92956 [일반] 만화가 열전(4) XYZ 시티헌터와 만나다. 호조 츠카사 [33] 라쇼5284 21/08/15 5284 15
92955 [일반] 선선히 바람이 부는 오늘 같은 날엔 동산에 올라가는 것도 좋습니다. [10] 판을흔들어라4802 21/08/14 4802 13
92954 [일반] 광마회귀가 완결 됐습니다. [34] seotaiji9859 21/08/14 9859 5
92953 [일반] Z플립3 투고 서비스 받아왔습니다. (사진) [55] k`9159 21/08/14 9159 6
92952 [정치] 정부 대표단, 모더나 백신 공급차질 논의 위해 미국 출국 [157] 빵시혁12038 21/08/14 12038 0
92951 [일반] 빨리 볼 수 있는 웹툰4개 소개합니다 [10] lasd2415215 21/08/14 5215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