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5/25 09:55:48
Name 어강됴리
Subject [일반] 미 국무부, 일본 여행금지 권고 level4로 격상 (수정됨)
2WPV84Q.png


오늘자로 국무부의 여행유의 리스트에서 일본은 레벨4 여행금지 권고로 격하되었습니다. 

https://travel.state.gov/content/travel/en/traveladvisories/traveladvisories.html/


강제력이 없는 권고리스트라고하지만 그동안 레벨3에서 잘버티고 있었는데 무슨기준인건지 오늘 레벨4로 분류했다고 하더군요 


cAKUnWw.png


미국 국무부의 여행주의 리스트는 매일매일 업데이트 되는지라 계속변하던데 

지난번까지 존재했던 레벨1 그룹에 속하는 나라들은 아예 전부 사라졌습니다. 일상적 유의수준이 없다는거죠 

그나마 남아있는게 최상위 그룹 레벨2인데 

대략 싱가포르, 한국, 베트남, 라이베리아, 짐바브웨 부탄 가나 잠비아 등이 이에 속합니다.

의외인건 생각보다 아프리카 국가들이 많네요 




SoXi1Eu.png

근래 감염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한 타이완은 레벨1에서 레벨3 여행재고국이 되었습니다. 




BvS3ULf.png
b6fjR9Y.png


?????

레벨1에 있었던 뉴질랜드가 레벨3
레벨2에 있었던 호주가 레벨3가 되었습니다.

요 근래 놓친이슈가 있나싶어서 월도미터를 확인했으나 어제기준으로 뉴질랜드의 확진자수는 3명 사망자는 없습니다...


도대체 뭔기준인지 모르겠네요 
미국 맘에 드는 기준으로 했다기에는 얘네들은 파이브아이즈 인데???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배고픈유학생
21/05/25 09:58
수정 아이콘
레벨4 면 "Do Not Travel" 입니다.
일본 올림픽 어떻게 하니..
뽀롱뽀롱
21/05/25 09:59
수정 아이콘
뉴질랜드 호주는 해당국에서 요청한게 아닐까 하는 생각까지 드네요

이제 니들 여행다닐건데 우리도 백신 맞을때까지 안보내면 안되겠니?
21/05/25 10:00
수정 아이콘
대만이 확진자 급증했다는 얘기는 들었는데,
일본이 최근에 감염자 수 급증했다는 뉴스가 있나요?
갑자기 레벨을 올림?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길갈
21/05/25 10:03
수정 아이콘
2월까지 평균 1000명 찍다가 4월부터 꾸준히 올라서 일일 평균 5000명 정도가 나오고 있긴한데
올릴 거면 5월 초에 올리지 지금 왜 바꾼 건진 모르겠습니다. -_-;
21/05/25 10:48
수정 아이콘
로비 돈 값을 해야하니 한 달은 버텨줬다? 생색내기 용?
담배상품권
21/05/25 11:04
수정 아이콘
웃긴건 긴급선포를 또 했다는겁니다.
탈탄산황
21/05/25 10:02
수정 아이콘
일본은 상황이 심각하다기 보다는, 불투명한게 문제입니다. 사망자수가 몇 배로 늘어도, 검사수는 그대로이고, 검사수가 그대로니 발표되는 감염자수도 믿을 수가 없구요. 봉쇄를 한다면서 봉쇄하지 않는 이상한 행정을 하고 있어서 향후 전망을 알 수가 없습니다. 게다가 변이바이러스가 이미 우세종으로 바뀌어 있고, 아직도 무증상자 에 대한 대대적인 검사를 하지 않고 있구요. 게다가 노년층이 많고, 백신 접종률이 매우 낮기 때문에 변이 바이러스가 쉽게 생기는 조건인데다가, 워낙 미국과 왕래가 많죠.
자두삶아
21/05/25 10:06
수정 아이콘
렙4가 변이 때문에 백신 접종자도 감염될수있다고 보는거라던데, 그럼 올림픽도...
아라온
21/05/25 10:08
수정 아이콘
일본은 꾸준히 신뢰할 수 없는 데이터와 좋지 않은 징후들이 나오는 것의 대가죠.
뉴질랜드, 호주 같은 경우도, 상호주의 관점에서 보면 이해 못할건 아니라고 봅니다.
츠라빈스카야
21/05/25 10:08
수정 아이콘
미국은 아직 올림픽 참가여부도 확정짓지 않은 상태죠. 미국 선수단 빠지면 뭐...
올림픽마다 미국 메달 갯수가 전체의 몇퍼센트더라...
여수낮바다
21/05/25 10:17
수정 아이콘
엇 이럴 때 빈집 털이하면 올림픽 메달 많이 탈 기회네요
아라나
21/05/25 12:46
수정 아이콘
그거 대부분은 중국이랑 유럽거죠 흑흑
여수낮바다
21/05/25 13:28
수정 아이콘
빈집이 보이는데 털지 못하는 것도 아쉽네요 ㅠㅠ 하긴 미국은 육상 수영 등... 우리가 좀 어렵네요
닉네임을바꾸다
21/05/25 10:09
수정 아이콘
뉴질랜드만 밑의 내용이 뭔가 다른거보면...코로나 외의 무언가인가...
21/05/25 10:10
수정 아이콘
내용보면 뉴질랜드에서 요청했다고 봐야 하지 싶네요.
플라톤
21/05/25 10:12
수정 아이콘
미국인들 놀러오지 못하게 해주세요! 였으려나요..
21/05/25 12:44
수정 아이콘
내용 봐도 뉴질랜드에서 요청했다고 볼만한건 없습니다. 뒤에 나온 입국 제한은 뉴질랜드에서 본격적으로 코로나 퍼지기 시작한 작년 3월 중순부터 계속 적용되던 건데요....;;;
21/05/25 12:36
수정 아이콘
밑의 내용은 코로나 전파를 차단하기위해 뉴질랜드 입국 제한이 적용 되어있다는 이야기 입니다.
40년모솔탈출
21/05/25 10:11
수정 아이콘
호주랑 뉴질랜드에서 방역차원으로 여행객 보내지 말라고 요청했을거 같네요.
스토리북
21/05/25 10:14
수정 아이콘
일본 발생 그래프는 5월 초에 피크 찍고 내려오는 중인데, 이걸 올림픽 때문에 덮고 있는 걸로 판단하는 걸까요?
닉네임을바꾸다
21/05/25 10:22
수정 아이콘
뭐 피크 찍고 내려오더라도 백신없이는 내려올 선이란게 좀 뻔해서...
탈탄산황
21/05/25 10:28
수정 아이콘
(수정됨) https://news.yahoo.co.jp/pages/article/20200813 일본 자료가 이해가 안가는게 양성률이 높은데는 15% 낮은데는 2% 정도 되고 경로불명은 50%가 넘는데도, 신규 감염자수가 줄고 있거든요. 그러니까 신규감염되서 오는 사람들은 대개 무작위로 오는 사람들이고(경로불명), 검사하면 10명중 1명정도는 양성(양성률)인데, 그러면 검사에서 누락된 감염자들이 아주 많다는 이야기거든요. 게다가 이미 한달째 비상사태 중이라서, 봉쇄초기라고 하기도 어렵구요. 날씨 영향으로 감소하고 있을 수야 있겠지만, 그냥 검사를 제대로 못하고 있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https://www.mhlw.go.jp/stf/covid-19/kokunainohasseijoukyou.html 실제로 어제 검사수가 35000건인데, 이것도실제보다 과대 집계되었을 수 있다고 (중앙 전산화가 안되서) 밝히고 있구요. 하루 확진자가 5000명인데, 검사수가 35000이면 아주 이상하긴 하죠.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길갈
21/05/25 10:38
수정 아이콘
500~600명 나오는 우리랑 검사수가 비슷하군요. -_-;
깃털달린뱀
21/05/25 10:28
수정 아이콘
좀 딴 얘깁니다만 이 경우는 격상이 맞을까요 격하가 맞을까요?
여행 권고 리스트면 격하가 맞겠고 여행 유의 리스트면 격상이 맞겠고...
스토리북
21/05/25 10:34
수정 아이콘
경고레벨이 4로 오른 거니 격상이 맞다고 봅니다.
서쪽으로가자
21/05/25 10:43
수정 아이콘
저도 처음 제목보고, 좀 더 허용하는 방향인가 했어요.
어강됴리
21/05/25 10:44
수정 아이콘
격상이 더 맞겠네요
유니언스
21/05/25 10:45
수정 아이콘
저도 격하라길래 반대로 생각했습니다;;
우리는 하나의 빛
21/05/25 11:21
수정 아이콘
제목에서는 격상이지만 본문에서는 아직 격하..
아밀다
21/05/25 11:22
수정 아이콘
단순히 단계의 숫자만 보는 게 맞을 것 같아요. 일단 숫자만 놓고 격상, 격하를 나눈 뒤 그 격상, 격하가 좋은 의미인지 나쁜 의미인지는 해석에 맡기는 쪽으로.
이선화
21/05/25 16:56
수정 아이콘
데프콘 같은 건 또 격상이라고 하지 않나요? 애매하네요.
Liberalist
21/05/25 10:41
수정 아이콘
일본이야 미국에서 저런 판단 내리는게 전혀 이상한 일이 아니죠. 일본 내부적으로도 스가의 코로나 방역에 대해서는 의구심의 단계를 넘어서서 불만이 어마어마합니다. 오죽했으면 저번 재보궐에서 자민당이 박살났을까요. 심지어는 여권 강세 지역인 히로시마에서도 졌으니 뭐...
바밥밥바
21/05/25 10:46
수정 아이콘
아프리카는 의외로 방역 시스템이 괜찮은 곳들이 많습니다.
에볼라의 과거가 있기 때문에....
리자몽
21/05/25 11:22
수정 아이콘
에볼라 땜에 역으로 방역 시스템이 잘 작동하는 거네요 ㅠ
21/05/25 10:51
수정 아이콘
뉴질랜드는 진짜 의문이네요. 상호주의라 하기에는 뉴질랜드는 작년부터 특별 케이스 아니면 외국인 입국금지를 계속 유지하고 있었는데 이제서야 상호주의로 막는것도 이상하고 뉴질랜드 요청이라고 하기에는 뉴질랜드는 국가 제 1산업이 관광업이라서 관광업 살리려고 호주, 쿡 제도를 시작으로 점점 트래블 버블을 키우려 하고 있으니까요.
모쿠카카
21/05/25 11:19
수정 아이콘
뉴질랜드가 요청할 가능성이 있는게 아직도
미국은 제대로 마스크도 안쓰고 가짜 백신 접종 증서
들고다니는 사람도 많아서..
21/05/25 12:22
수정 아이콘
(수정됨) 가짜 백신 증서 이야기 보면 미국 못 믿겠는건 맞는데 미국인은 어차피 작년 3월 중순부터 특별 허가 없이는 뉴질랜드에 못오는게 기본이라 (특별 허가로 들어온 대표적인 케이스가 영화 찍으러 온 제임스 카메론 및 아바타 2 팀이죠) 굳이 요청을 더 해야 하는가 하는게 의문이라서요....
쿠키고기
21/05/25 11:36
수정 아이콘
뉴질랜드가 아무리 관광업이 제1산업이라고 하더라도 미국인이 오는것을 반길리는 없을겁니다.
미국은 현재 전문가들이 안티백서들이 때문에 집단면역이 불가능하다고 보고 있는 상황이고
그리고 백신증서도 위조/구매 하는 경우가 많아서 미국인은 가능하면 받고 싶지 않을겁니다.
21/05/25 12:24
수정 아이콘
미국인에 대해서 못 믿는건 어느정도 이해가 가는데 현 상황에서 미국인이 뉴질랜드에 들어오려면 특별 허가를 받아야 해서 평범한 미국인은 못 들어오는게 현실인데 굳이 요청까지 해야 하는가 싶어서 하는 말입니다.
21/05/25 11:56
수정 아이콘
- 백신 접종이 느리다는 것 : 현재 1차접종 비율이 한국하고 같습니다
- 뉴질랜드같은 지역감염 제로 국가는 뚫렸을때 치뤄야할 비용이 더 크다는 것 : 대만이 그렇게 되고 있고요
- 변이로 인해 뚫렸을때 리스크가 훨씬 커졌다는 점 정도인거 같습니다. 저도 정확한 내막은 모르겠지만, 대만 보면 뉴질랜드가 더 강력한 쇄국을 선택하는게 이해가 되요.
21/05/25 12:28
수정 아이콘
- 백신 접종이 느리다는것 : 뉴질랜드는 전국민 화이자 접종이라 2차 접종이 빠릅니다.
- 뉴질랜드같은 지역감염 제로 국가는 뚫렸을때 치뤄야할 비용이 더 크다는 것, 변이로 인해 뚫렸을때 리스크가 훨씬 커졌다는 점: 이건 어느정도 동의합니다.
그런데 뉴질랜드가 더 강한 쇄국을 추진한다고 하긴 힘든게 호주와 쿡 제도뿐이긴 하지만 (호주는 뉴질랜드와 여행 및 거주 제한이 거의 없는 동네고 쿡 제도는 뉴질랜드 달러를 쓸 정도로 뉴질랜드와 가깝죠) 트래블 버블은 점진적으로 열리고 있거든요. 그리고 미국인은 미국에서 레벨을 어떻게 지정하던 비자 없이는 못 들어오는게 현실이구요.
특이점은 온다
21/05/25 10:53
수정 아이콘
뉴질랜드를 보아 미국에 요청하면 여행금지권고도 가능한가 보군요.
지르콘
21/05/25 10:53
수정 아이콘
지금 일본보면 확진자는 느는데 백신도 없고 접종도 안되고 그러는 상황이죠.
21/05/25 12:25
수정 아이콘
잘못 알고 계시는 부분이 있는데
화이자만 따져도 수천만회 분을 창고에 쌓아놓은 상황입니다. 백신만 잔뜩 사놓고 어쩌질 못하는 상황인지라 더 한심하죠..
자두삶아
21/05/25 12:33
수정 아이콘
진짠가요.
그럼 더 문제인게 화이자가 보관 기간이 6개월 밖에 안된다는데 그거 어쩌지 못하고 어영부영거리다간 버려야할판인데...
제가 듣기론 화이자 초기 확보는 우리보다 한 달 늦었고,
실 도입은 1주 반 정도 더 빨랐지만 약속한 도입 기한이 올해 말까지인걸로 알고 있거든요.
그 상황에서 추가로 더 확보 하긴 했는데 도입 일정이 그렇게 빠르지는 못했던걸로 알고 있습니다.
지르콘
21/05/25 12:34
수정 아이콘
(수정됨) 그거 어디서 나온 이야기입니까?
https://www.docdocdoc.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09193
물량 나온 기사가 최근 이거 하나인데요.
4.1일 확보한게 [일본 현지에 들어온 화이자 백신 물량은 275만명분 정도]라고합니다. 그리고 유럽에서 수출제한을걸어서 계약한 물량은 일주일에 30-70만정도만 분할로 받았고 이후로 물량이 늘었다는 소리도 없고 축소될전망이 있다고 나오죠.

괜히 스가가 미국 갔을때 화이자 회장이랑 만나서 확보했다고 입턴게 아닙니다. 실제로 물량 자체가 없었습니다.

그리고 스가가 미일회담에서 확보했다는 것도
https://news.v.daum.net/v/20210524180001445

당시에는 계약 자체가 안됫던거고 5/14일경에 알려진것의 절반정도만 공급하기로 계약했다고 나왔죠.

창고에 수천만회분을쌓아두고있다는 소리는 대체 어디서 나온 이야기에요?
스프링
21/05/25 12:47
수정 아이콘
https://www.japantimes.co.jp/news/2021/05/08/national/coronavirus-rollout-bottleneck-japan/
5/8일자 기산데 4월기준 천만이상? 꽤 쌓아두고 있다는듯 하네요
지르콘
21/05/25 12:54
수정 아이콘
네 확인해 보니 4월이후에 공급이 늘긴 했네요..
21/05/25 12:50
수정 아이콘
https://www.reuters.com/world/asia-pacific/unused-covid-shots-piling-up-japan-amid-slow-rollout-2021-05-07/

Japan imported 28 million doses of Pfizer Inc.’s COVID-19 vaccine through late April, but has so far used only 15% of the stockpile, with the remaining 24 million doses sitting in freezers.

이거 말고도 추가도입돼 창고에 쌓인 물량이 제법 많은 걸로 알고 있네요
지르콘
21/05/25 12:57
수정 아이콘
그렇네요 4월이전에는 물량이 없었고 지금은 어느정도 확보를 한 상태군요.
21/05/25 13:26
수정 아이콘
https://ec.europa.eu/commission/presscorner/detail/en/SPEECH_21_2284 

Our dear British friends have received a total of 28 million doses from the continent so far. Even 72 million doses have been shipped to Japan. And also many millions to our friends in Singapore, in Mexico or Columbia – just to name a few

유럽연합 집행위원장 오피셜로
EU에서만 수천만회 분을 일본에 수출했다고 합니다.
코로나로 까발려지는 일본의 민낯인 셈이죠
ArcanumToss
21/05/25 13:25
수정 아이콘
일본은 행정력이 엉망이라 접종을 못 하는 거 보면 정말 한심합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도 개도국에 보내겠다는데 그 이유가 있어도 못 맞히고 있고 오래돼서 못 쓰게 될까봐 그런 것 같다더군요.
물론 다른 핑계를 대고는 있지만요.
21/05/25 11:05
수정 아이콘
일본이제 자위대까지 동원해서 접종을 늘린다고 하는데
이추세로라면 올림픽 못하나요...
리자몽
21/05/25 11:06
수정 아이콘
코로나는 마스크 착용 잘하면 크게 위험하지 않다고 생각했는데

오늘 일본 소식 뜬걸 보면 마스크만 잘 낀다고 확진자가 눈에 띄게 줄어드는게 아닌거 같네요

마스크 착용은 일본 사람들도 잘 하는데도 계속 퍼지니까요
김은동
21/05/25 11:11
수정 아이콘
(수정됨) 변이 바이러스가 퍼지면 마스크 착용만으로는 억제가 불가능한거라고 봅니다.
마스크 착용이 국가적으로 재생산지수를 낮춰주는 효과가 있다면
변이 바이러스는 재생산지수를 높혀주는 효과가 있으니깐요.

기존에는 마스크만 써도 재생산지수가 낮게 유지된다면, 변이 바이러스가 돌면 재생산지수가 1을 넘어가서 단순히 마스크 착용만으로는 확산세가 잡히질 않는거죠.
기존에 일본이 방역을 대충대충 함에도 크게 확산세가 퍼지지 않았던게 국민들의 마스크 착용율이 높다는 덕을 본것이었다면,
최근의 확산세는 감염력이 더 높은 영국변이등이 주류종이 된것의 영향이 크지 않을까 싶습니다.
리자몽
21/05/25 11:19
수정 아이콘
그렇군요... 이젠 백신의 중요성이 더더욱 강조되겠군요

만약에 백신 개발이 반년만 더 늦어졌어도 전세계가 정말로 뒤집힐 뻔 했네요

그리고 아직 백신 보급은 커녕 도입 계획도 제대로 잡히지 않은 국가들은 변이 바이러스가 자국으로 퍼지면 마스크 만으론 더이상 못막는 상황이니 무척 걱정됩니다
러브어clock
21/05/25 11:26
수정 아이콘
돗토리에서 일하는 지인이 교통사고가 나서 병원을 갔더니, 의료붕괴로 병원에 자리가 없다고 그냥 진통제 줄테니 그냥 집에 가라고.

그래서 수술하려고 한국 들어오려고 한다고 하더군요.

일본의 현실은 더 끔찍한데 잘 알려지지 않고 있다는 점이 문제고, 미국은 그걸 알고 있는 거겠죠.
리자몽
21/05/25 11:37
수정 아이콘
유튜버 박가네가 지금 일본 의료 시스템 위험하다고 얘기했을 때도 실감이 잘 안났는데 이 말씀을 들으니 일본 진짜 큰일났네요 -_-;;
패트와매트
21/05/25 11:31
수정 아이콘
다시 한국이 선녀였다는 흐름으로...
아우구스투스
21/05/25 11:36
수정 아이콘
일본과 비교했을땐 언제나 선녀였었죠 뭐
다크 나이트
21/05/25 12:37
수정 아이콘
다시라고 할게 거의없죠. 왠만하면 선녀였어요.
ArcanumToss
21/05/25 13:28
수정 아이콘
우리야 항상 좋은쪽으로 상위권이었고 지금도 상위권이죠.
Cafe_Seokguram
21/05/25 14:16
수정 아이콘
올 초만 해도...일본은 올 봄에 벗꽃놀이 할 거라고 부러워하는 분들 많았죠...
내년엔아마독수리
21/05/25 11:34
수정 아이콘
일본은 이미 대부분의 바이러스가 변이종으로 대체된 게 영향을 미치지 않았나 싶습니다.
김은동
21/05/25 11:42
수정 아이콘
그래도 일본이 요즘은 좀 백신 접종 속도가 꽤 많이 올라왔던데 빨리빨리들 백신좀 맞아서 다들 좀 이 시국에서 빨리들 탈출하면 좋겠네요
대체 있는 백신을 왜 못맞추고 있는것인지... 답답합니다 참..
21/05/25 12:27
수정 아이콘
창고에 5,000만회 분은 족히 있다는데 참 한심한 노릇이죠
모쿠카카
21/05/25 11:43
수정 아이콘
이번에 올림픽을 안열었다면 좀 상황이 나았을까요
김은동
21/05/25 11:44
수정 아이콘
아직 올림픽은 상관없지 않을까요?
오히려 올림픽때문에 평소라면 더 느리고 더 안구할 백신을 빠르게 구하지 않았을까? 라는 생각도 들어서
아직가지는 올림픽이 일본에 부정적인 영향을 주진 않았을꺼 같습니다.
자두삶아
21/05/25 12:22
수정 아이콘
올림픽 아니었으면 초반에 숨기려고 검사를 일부러 안 하거나 하는 일이 적었을 것 같긴 합니다.
김은동
21/05/25 12:29
수정 아이콘
아하! 그럴수도 있겠군요.
그렇다면 부정적인 영향이 더 클수도...
21/05/25 12:28
수정 아이콘
일본은 진짜 정부가 욕 많이 먹어야하죠. 초창기 유람선때부터 대처 드럽게 못해요. 그나마 잘한게 백신 구한거였는데 이것도 창고에 쌓아놓고 정작 국내 임상이다뭐다하면서 방치되고 있죠. 섬나라에 의료강국에 돈도 많고 위생도 좋은데 저렇게 못할수가 있나싶어요
이라세오날
21/05/25 12:50
수정 아이콘
네이버에서 검색하는데 일본에서 창고에 쌓아놓았다는 내용은 어디서 찾을 수 있나요?

스가가 방미때 화이자와 5천만개 약속했다는 이야기만 보이는데요.
이라세오날
21/05/25 12:54
수정 아이콘
윗 댓글에서 문의드린 내용을 찾았습니다!
김은동
21/05/25 12:56
수정 아이콘
https://www.reuters.com/world/asia-pacific/unused-covid-shots-piling-up-japan-amid-slow-rollout-2021-05-07/

좀 된 기사이긴 한데, 4월까지 2800만개의 화이자를 수령해서 오직 15%만 쓰고 2400만개는 냉동고에 쌓여있다는 내용입니다.
일본은 5월 23일까지 총 878만개의 백신을 투여했으니 아직도 2000만개 + 5월 수령분 정도는 남아있겠네요.
5월 수령분이 얼마인지가 핵심 문제인데
https://www.reuters.com/business/healthcare-pharmaceuticals/japan-vaccine-czar-kono-says-inoculation-pace-accelerate-may-2021-03-29/
5월이 되면 매주 천만개씩 수령할 예정이라고 예전에 말한게 있으니
저 말한대로 수령을 못했더라도 아마 지금은 최소한 3천만개.. 정도는 쌓여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많으면 5천만개구요
모데나
21/05/25 18:29
수정 아이콘
그건 우리나라도 만만찮죠. 2월 한달동안 우리국민들 마스크 못구해서 난리난 상황에서도 중국으로의 수출을 안 막았고, 중국여행객들도 체온만 체크하고 그냥 다 입국시켰죠.
Lord Be Goja
21/05/25 12:37
수정 아이콘
일본하면 재난에 강할거 같은 이미지였는데, 코로나에서는 영..
닉네임을바꾸다
21/05/25 12:46
수정 아이콘
뭐 현대도시문명 자체가 사실 예상을 넘어서면 취약한편인거같기도하고...
이라세오날
21/05/25 12:55
수정 아이콘
얼마되지 않은 후쿠시마 케이스도 있지요
이른취침
21/05/25 13:04
수정 아이콘
오히려 책임지지않으려는 분권적인 자세가 강해서 아주 시급을 요하는 사태에 능동적으로 대처를 잘 못하는 것 같습니다.
군국주의를 거쳤던 트라우마 때문인지...
리자몽
21/05/25 13:31
수정 아이콘
군국주의 이전부터 일본 문화가 책임지는 것을 병적으로 싫어하는 문화입니다

지금 스가 총리도 성골 출신 아베 대신 욕먹는 사람이죠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길갈
21/05/25 13:04
수정 아이콘
관료제 특성상 '준비된' 위기 앞엔 참 강하죠.
그리고 그 관료제의 끝판왕이 일본이고..
노다메
21/05/25 13:26
수정 아이콘
XXXX: 백신확보한 日 연말 풍경
김은동
21/05/25 13:3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이 기사는 지금 보면 웃음벨이 되긴했는데요 크크크
이 기자도 백신이 있으면서 못맞출꺼라고는 상상도 못하지 않았을까요?
만약 화이자 5천만회분을 지금 들고있는게 맞다면, 이거만 다맞춰도 전체 인구의 40% 이상을 1차 접종 할수있는거니. 캐나다랑 비교해도 (전체인구의 50% 1차 접종) 아주 큰 차이는 아니긴 합니다.

뭐 이 기자야 정치적으로 이용하려고 이렇게 쓴거같긴 하지만
상황이 좀 웃기긴 합니다.
21/05/25 14:41
수정 아이콘
사실 그때 일본찬양을 회의적으로 보던 사람도 "과연 백신을 제때 받겠느냐 or 한국이 일본에 그렇게밀릴거같진 않는데? " 였지 일본이 받아놓고 못맞출거라 예상하진않았죠 크크크 그야말로 제3의 가능성(...)
김은동
21/05/25 14:50
수정 아이콘
전 지금도 가끔. 아무리 일본이라고 해도 어떻게 있는 백신을 못맞추지? 백신이 실은 없는거 아냐? 라는 의심이 드는데
저 위에보니까 유럽에서 공식적으로 7200만 도스를 보냈다고 5월 6일에 연설한거 보니까 이젠 정말 부정할수 없어보여서 정신이 아득해지네요...
AaronJudge99
21/05/25 17:31
수정 아이콘
진짜...무슨 행정력 떨어지는 나라도 아니고 나름 선진국인데....상상도 못했습니다
kartagra
21/05/25 18:05
수정 아이콘
백신 있어도 빨리 못맞출거라고 말하던 일본 현지에 계신 분 얘기를 pgr에서 본것같기도 합니다 크크

우편으로 일처리 하는데 이래서 어느세월에 접종하냐 어쩌냐 얘기하셨던걸로..
그랜드파일날
21/05/25 21:11
수정 아이콘
생각해보면 백신 엄청난 속도로 맞춘 영미라고 대단한 디지털 행정 시스템을 구축한 건 아니에요. 행정력으로 따지면 일본이 두 나라보다 부족할 거란 생각은 안들었는데, 지금은 팩스좌의 문제가 아닌듯한... 진짜 일본은 특이한 나라입니다.
21/05/26 21:08
수정 아이콘
pgr등 커뮤니티가 그 두개 가능성 놓고 보혁 갈려서 개싸움날때 유튜버 박가네가 매우 시니컬하게 '너네가 먼저 맞을걸?'이라고 해서 설마설마 했었는데 설마가 사실이었죠 ㅡㅡ
21/05/25 14:47
수정 아이콘
(수정됨) 4월 미일 정상회담이 끝나고 6월말까지 누적 1억도스 들어오는게 결정되서 이 데이터를 근거로 6월말까지 지자체에 노령자용 총 약 8천만도스 배부 끝내고 7월말에 노령자접종끝낸다는 소리가 나온거더라고요
이선화
21/05/25 16:59
수정 아이콘
크크 그러게요 진짜 일본이 백신은 있는데 행정력 부족으로 못 맞출거라고 누가 생각했겠어요. 아무리 그래도 한국보다 훨씬 앞서 있는 선진국인데...
리자몽
21/05/25 13:31
수정 아이콘
그 언론사에 그 기자...

그 누구보다 일본을 사랑하죠
ArcanumToss
21/05/25 13:3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올림픽은 아웃되는 분위기군요.
리자몽
21/05/25 13:32
수정 아이콘
IOC만 올림픽 개최 취소 가능하다고 합니다

일본정부가 취소시키고 싶어도 IOC 협상 못하면 취소 못하는 걸로 압니다
ArcanumToss
21/05/25 13:34
수정 아이콘
서로 눈치싸움 중인 거 아닌가요?
먼저 말한 쪽이 배상하게 될까봐.
리자몽
21/05/25 15:19
수정 아이콘
https://www.bbc.com/korean/international-57140785

~~ 올림픽 취소 가능성

IOC와 도쿄 간의 계약은 간단하다. 올림픽 취소에 관한 조항은 단 하나. IOC에게만 취소 권한을 주고 개최 도시에는 주지 않는다. ~~

공식적으로 올림픽 취소 권한은 IOC만 가지고 있습니다

일방적으로 취소하면 패널티 및 매몰비용, 보험금 지급 여부 다툼 등 답이 안나올 껍니다
김은동
21/05/25 13:34
수정 아이콘
올림픽만 보고 준비해온 선수들도 있어서
선수들은 백신 접종하고 격리해서 무관중으로 진행하는게 맞지 않을까요?
만약 취소되서 다음 올림픽을 기다려야되면
그때는 자신의 전성기가 끝날수도 있으니 선수들에게는 인생이 달린 문제긴 합니다.

뭐 올림픽 수익이야, 중계권료등으로도 충분히 챙길수 있을거구요.
ArcanumToss
21/05/25 13:37
수정 아이콘
(수정됨) 선수들이야 당연히 무관중으로라도 하고 싶겠죠.
그것만 보고 달려왔을테니 이해가 되고도 남죠.
근데 미국이 이런 조치를 하면 선수단을 보내는 것도 이상할 것 같고...
미국 선수단이 빠지면 뭔가 분위기가 팥 없는 팥빵 느낌이 될 것 같네요.
김은동
21/05/25 13:46
수정 아이콘
저는 이 조치는 큰 의미는 없다고 봅니다.
필수적이지 않은 여행을 비권장하는거지 애초에 올림픽 참가정도면 선수단 보낼꺼에요.
그렇게 엄청 강제적인 조항이 아닙니다.
ArcanumToss
21/05/25 14:11
수정 아이콘
근데 우려스러운 점이, 국내 스포츠의 경우는 통제된 환경에서 할 수 있고 충분히 가능하다고 생각하는데 올림픽은 전세계 선수들이 한 자리에 모여서 경기를 하게 되고 일본의 방역 능력도 엉망이고라 이게 가능한가 하는 생각이 안 들 수가 없다는 것이죠.
특히 일본의 방역 능력이 별로라서 올림픽을 계기로 변이 바이러스까지 퍼지기 시작할 위험성이 상당히 높은데 그러면 일본이 코로나 양식장이 되지 않을까 걱정하는 게 당연하죠.
이런 걱정을 불식시키려면 일본이 확실한 통제력을 가지고 있다는 신뢰감을 줘야 하는데 그러기는 커녕 반대 여론 때문에 우왕좌왕하고 있고, 있는 백신도 접종을 제대로 못 하는 걸 보면 한심해서 불신감만 심어주고 있고요.
저는 올림픽에 선수들이 참가하는 건 선수들의 입장이 이해되기 때문에 찬성인 입장이긴 하지만 일본의 능력을 못 믿기 때문에 걱정이 많이 됩니다.
양말발효학석사
21/05/25 14:31
수정 아이콘
우리나라도 그렇고 일본도 그렇고 이제부터 날씨가 도와주는데도 작년 만큼 못 잡고 있죠.

방역 피로감 때문 같습니다.
취준공룡죠르디
21/05/25 15:04
수정 아이콘
아베님 부산에서 올림픽 안 하게 해주셔서 감사함미다

근데 스가는 진짜 똥만 푸드득이네
리자몽
21/05/25 15:20
수정 아이콘
부산 사람으로써 천만 다행입니다

그리고 스가는 애초에 일본 성골 아베 대신 욕받이로 나온 인물이라...
티모대위
21/05/25 15:09
수정 아이콘
제대로된 감염 현황을 파악하기 힘든 국가들을 레벨을 올린듯 한데...
MissNothing
21/05/25 16:09
수정 아이콘
미사일 날아다니는 이스라엘이 3레벨...
닉네임을바꾸다
21/05/25 16:30
수정 아이콘
미사일이 날아오지만 다 격추되서?
이니그마
21/05/25 21:21
수정 아이콘
올림픽 선수단은 상관없다는 멘트를 하긴 한 모양입니다만.
일단 이 조치 자체가 일본에 보내는 시그널인거 같습니다.

솔직히 지금이라도 올림픽 포기하고 리소스를 방역에 집중하면 비교적 고레벨의 성과를 얻을텐데 말이죠.. 거참...
이라세오날
21/05/25 21:55
수정 아이콘
방미한지 며칠 지났다고 이러면 스가도 뒤통수 얼얼하겠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2351 [정치] 2000년대생의 정치 성향을 자료로 분석해보기 [13] 데브레첸3660 21/07/01 3660 0
92350 수정잠금 댓글잠금 [일반] 왜 구미는 중국 공산당을 이해하는데 압도적인 실패를 해왔나 (마틴 자크) [167] 아난9034 21/07/01 9034 0
92349 [정치] AZ 백신 접종 연령 50세 이상으로 상향 [140] 찬공기8866 21/07/01 8866 0
92348 [일반] 넷플릭스 영화 언컷젬스 스포일러 리뷰 [12] Yureka3329 21/07/01 3329 12
92347 [일반] 중국 공산당 창당 100주년 기념식 [181] 맥스훼인7268 21/07/01 7268 4
92346 [일반] AU테크 개인형이동장치 사용 및 수리 일지 [3] 포스2079 21/07/01 2079 1
92345 [정치] 결국 시노팜, 시노백이 격리면제에 포함됐네요 [174] IllI12813 21/07/01 12813 0
92344 [정치] 펌글)20대 남자의 악마화 작업은 중단되어야 한다 [188] 나주꿀13772 21/06/30 13772 0
92343 [정치] 국민의힘 대변인선발 토론배들 8강전이 끝났습니다. [30] 40년모솔탈출7107 21/06/30 7107 0
92342 [정치] 최근 이슈가 되었던 "나쁜 이대남" 그래프에 관하여 [58] ann3097612 21/06/30 7612 0
92341 [일반] 웹소설 추천 : 패왕의 별 ( 약간의 스포성 내용주의! ) [34] 가브라멜렉3095 21/06/30 3095 3
92340 [일반] 오디오 이야기 [26] 카페알파2787 21/06/30 2787 8
92339 [정치] 왜 윤석열 대통령인가? [141] 개미먹이11639 21/06/30 11639 0
92338 [일반] 삼국지연의 때문에 저평가되는 유비느님!! [48] 검은곰발바닥4842 21/06/30 4842 10
92337 [일반] 내일부터 1차 이상 접종자는 실외에서 마스크 없이 산책·운동 가능? [102] Tedious9446 21/06/30 9446 0
92336 [일반] 전여자친구에게 새로운 남자가 생겼네요.. [43] 너무춰8285 21/06/30 8285 1
92335 [일반] 오타니의 성공 비결 - 목표 관리 기법 만다라트 [43] 2021반드시합격5461 21/06/30 5461 9
92334 [일반] 문화와 제도에 대한 단상 [43] In The Long Run4546 21/06/30 4546 7
92333 [일반] 사무실 여직원한테 무섭다는 소리들은 썰 푼다.TXT [82] 비타에듀10842 21/06/30 10842 12
92332 [일반] [14]PGR21과 함께 회귀한 프로게이머 [38]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기사조련가5524 21/06/30 5524 43
92330 [정치] 결국 확정된 GTX-D 이야기.. [82] Restar8739 21/06/30 8739 0
92329 [정치] 방역 위반 고발된 백기완 영결식… 경찰 “무혐의, 이유 못밝혀” [26]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판을흔들어라7422 21/06/29 7422 0
92327 [일반] 뮤지컬 "어쌔신": 이들과 어떻게 살 것인가? [8] Farce2362 21/06/29 2362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