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2/24 15:17:20
Name 라이언 덕후
Subject [일반] [세계][인구]2100년 세계 인구 예측치
2100년은 현재 우리에게는 너무 멀지만 그래도 언젠가는 다가올 미래입니다.

한국의 저출산이 역대 최고를 매년 갱신해서 작년에 데드 크로스가 일어났다고 하는데 세계는 과연 어떨까요?

기사를 매년 찾아본 건 아니지만 이것도 매년마다 또는 예측하는 기관마다 자기만의 팩터가 따로 있는지 어느정도 차이가 있기는 합니다.

2019년에 UN 경제사회국에서는 2100년까지의 세계 인구 추계를 다음과 같이 예상했습니다.

https://news.v.daum.net/v/20190618183532814?f=m

2019년에 세계인구 77억
2030년에 세계인구 85억
2050년에 세계인구 94억
2100년에 세계인구 109억

세계인구는 2100년까지 지속 증가하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인구 증가의 견인국은 미국,인도,인도네시아,나이지리아등의 9개국으로
예측하였습니다.

또 여기서 예측 시점에서 9프로인 65세 인구가 2050년에는 16%로  지구 전체가 고령사회 기준을 넘는 것으로 예측하였습니다.

고령화는 지구적으로 보면 대세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2020년에 미국 워싱턴대학 의과대학 산하 보건계랑분석연구소는 위 예측치와는 조금 다른 예측을 내놓았습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32&aid=0003020936

2064년에 97억으로 정점을 찍고

2100년에는 88억으로 오히려 지구 전체적으로도 인구 증가는 64년에서 끝나고 그 이후로는 줄어든다는 이야기입니다.

또 UN연구에서는 2050년의 65세 이상 인구가 16%라는 예측치였는데 여기 예측치에서는 2100년에 65에 이상 인구가 25%가 된다고 합니다.

지구 전체가 초고령화 된다고 예측하는 것 같습니다.

각 국가별 예측치로는

인도
13억 8천만 -> 10억 9000만

나이지리아
2억 -> 7억 9천만

미국
3억 3천 5백만 ->3억 3천 6백만 (다른 조사로는 4억 이상으로 늘어난다는 조사도 있었는데 이건 자료를 찾지를 못했네요)

파키스탄
약 2억 2천만 -> 약 2억 5천

민주콩고
약 9천만 ->약 2억 5천만

중국
14억 7천만 -> 7억 3100만

일본
1억 2천만 -> 6천만

한국
5천100만 -> 2천 9백만

한중일은 같이 가는 걸까요 대체적으로 한중일은 반토막 정도의 인구 감소를 예측하고 있습니다.


과연 유엔 추정이 맞을지 워싱턴대학 보건계랑분석연구소가 맞을지요.

유엔은 전세계 출산율 1.8을 가정하고 보건계량연구소는 1.5를 가정하고

예측을 했다고 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2/24 15:21
수정 아이콘
한국은 노령화 급격히 진행되는 2020~2100정도 까지 과도기가 좀 혼란스러울거 같은데 이시기 넘어가서 노인들이 어느정도 정리(?)되면 대충 벨런스 맞을거 같네요. 이땅덩어리에 3000만도 많아 보이고.. 어거지로 인구 유지시키겠다고 억지부리다 생기는 부작용만 더 클겁니다.
내맘대로만듦
21/02/24 15:26
수정 아이콘
서울에 인프라 몽땅 몰빵하고 평야에는 기계로 광작하고 그렇게 살아야죠뭐. 지방은 다 소멸시키고..
아리쑤리랑
21/02/24 15:32
수정 아이콘
한중일은 반토막나면 다행일정도로 감소세가 심합니다. 최근 서울대에서 나온 추계에 따르면 한국 인구는 2천만대는 커녕 1000만대로 감소고 중국은 작년 출생아가 15% 단위 감소로 1003만명 출생 1061만명 사망으로 작년부터 인구감소 시작했다는 설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라이언 덕후
21/02/24 15:34
수정 아이콘
아무리 봐도 중국이 미국을 넘는 미래는 없거나 있더라도 극극극히 짧은 시간이 될거라 보이네요.
아리쑤리랑
21/02/24 15:40
수정 아이콘
지금 중국 60세 이상 인구가 3억인데 또 싱글 인구가 3억으로 5억까지 증가할거라고 전망되고 있을정도로 중국인들도 아이를 지독히 안낳을려 하고 있습니다.

가장 심한 동북지방은 일부지역은 3자녀를 허용함에도 불구 0.7 즉 한국보다 심각한 아이 1명도 안낳는 수준으로 전락했으며 작년 혼인율이 14.1% 감소 해서 중국에서 태어나는 아이는 매해 급감할 예정입니다. 실제로 중국 위건위나 베이징대 인구학 교수들은 이미 출산 제한 완화 내지 폐지는 의미가 없다고 하고 있으며 인구감소에 대비해야 된다고 하고 있죠.

24일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칭화대 연구팀 자료를 인용해 지난 2020년 중국내 혼인 건수가 813만건에 그쳤다고 보도했다. 이는 2019년 947만건에서 14.1%가 하락한 것이다.

앞서 지난 2013년 혼인 건수가 1,347만건이었는데 2020년까지 7년동안 연간 평균 5.7%씩 감소한 셈이다. 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파장을 감안하더라도 작년의 감소율이 특히 심했던 셈이다

중국은 최근 인구 문제가 가장 심각한 동북3성(만주)에서부터 산아 제한 정책의 전면완화를 추진하고 있다. 동북3성에서부터 제한을 완전히 푼다는 것이다.

하지만 산아제한 해소와 상관 없이 중국 인구는 이미 감소가 임박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중국내 인구전문가들조차 2020년대 중반쯤에서 중국 총인구 증가세가 아예 감소로 돌아설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중국 인구학학회 부회장인 루제화 베이징대 교수는 베이징일보 인터뷰에서 “ 산아제한 전면 완화도 실질적인 의미는 크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인구 문제에 정통한 베이징 소식통이 16일 최근의 통계를 인용해 전한 바에 따르면 2019년 중국의 성인 독신 남녀는 2억8000만명 전후인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이는 전년보다 15% 정도인 4000만명 가량 늘어난 것이다. 추세에 비춰볼 때 지난해에는 3억명을 넘어선 것으로 추산된다. 독신 남녀의 수가 미국 인구보다 많은 것이다.
라이언 덕후
21/02/24 15:43
수정 아이콘
중국의 연평균 경제 성장률은 2010~2020년 7.1%의 성장률을 기록했지만 2040~2050년엔 1.5%로 급감할 전망이다.
같은 기간 인도의 3.7%, 미국의 2.0%보다 훨씬 낮다
인구 구조상 중국이 미국보다 더 빨리 늙고 있다. 중국이 미국을 추월하는 것은 영원히 불가능할 수 있다

중국 내부 전망인데 중국 고위층들은 앞으로 영원히 못따라잡을 가능성도 있다고 보는군요
아리쑤리랑
21/02/24 15:49
수정 아이콘
(수정됨) 좀 보수적으로 바라보는 곳에서도 2020년대 중후반 3% 대 성장율 진입한다고 하고 있습니다. 왜냐면 이미 노동 인구가 2012년도부터 감소해서 9년째로 현재까지 거의 5-6 천만 이상 감소했는데 이제 2억 이렇게 억 단위로 감소할 예정이거든요.

London-based consultancy forecasts that China's economic clout will not increase steadily relative to the U.S. through time, due in part to its workforce declining by more than 0.5 percent a year by 2030. Meanwhile, the U.S. workforce will expand over the next 30 years, supported by higher fertility than in China and immigration, it said.

"The most likely scenario is that slowing productivity growth and a shrinking workforce prevent China ever passing the U.S.," the analysis said.

The firm's forecast said the pace of economic convergence between the countries depended on what happens to productivity, as well as inflation and the exchange rate. It said that if China does not overtake the U.S. by the mid-2030s "it probably never will."

This is possible since average real GDP growth in China could well hover around 2.5 percent in 2035 and onwards, which will mean that China would stop converging with the U.S. and maybe even diverging," she told Newsweek.

https://www.newsweek.com/china-u-s-economy-gdp-capital-economics-1570558

실제로 이런 보고서까지 나왔죠. 2% 대로 하락. 사실 2010년도 10.6% 에서 2019년 6.1% 내년 5.6% 로 10년사이에 약 5% 하락한거 생각하면 이상할것도 아니고요.
AaronJudge99
21/02/24 15:42
수정 아이콘
안보 문제가 좀 걱정되네요....아무리 첨단 기술이 발달했다지만 아예 스타워즈마냥 로봇들이 나서서 전쟁하지 않는 이상에야 결국은 쪽수도 중요한데
덴드로븀
21/02/24 15:47
수정 아이콘
나이지리아는 무슨일이 벌어지길래 인구가 저렇게 되는거죠? 기본 출산율이 높아서 그런가...
라이언 덕후
21/02/24 15:48
수정 아이콘
기본 출산율이 예전에는 7~8쯤 되었고 지금도 5는 넘는다고 합니다
21/02/24 15:55
수정 아이콘
동아시아는 지금이 전성기로군요.
두렵네요.
이런이런이런
21/02/24 16:02
수정 아이콘
2천 9백만명은 커녕 1천 5백만명이 안될까봐 두렵네요...
21/02/24 16:13
수정 아이콘
북한은 어찌될런지 자연소멸 할까요?
antidote
21/02/24 16:32
수정 아이콘
작년 기준 북한 출생자가 한국 출생자보다 많을 수 있다는 추정이 있습니다.
21/02/24 16:17
수정 아이콘
출산율이 지금 추세대로 가면 2천 9백만도 행복회로일거같은데...
감전주의
21/02/24 16:38
수정 아이콘
2015년 이후 태어나는 아이들은 140년을 넘게 살 수 있다고 하는데 앞으로 100세 이하는 장년으로 분류합시다
연금도 100세 부터...
21/02/24 17:05
수정 아이콘
미국이 앞으로도 계속 해먹겠네요
제랄드
21/02/24 17:20
수정 아이콘
여기에 저출산을 타개할 비법이 있네요. '통일'하면 됩니다!

나이지리아랑.
옥동이
21/02/24 18:19
수정 아이콘
2100년 100억이라니
지구야 x간이 미안해 흑흑
21/02/24 18:22
수정 아이콘
지내보면 한 이천만정도가 척박한 한반도에 맞는 인구같아요
더치커피
21/02/24 21:47
수정 아이콘
나이지리아 덜덜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1236 [일반] 결혼이라는 비현실적인 일에 대하여 [57] 아타락시아18038 21/04/08 8038 7
91235 [일반] IMF 세계 GDP 순위 전망 떴네요 [129] elaborate13024 21/04/08 13024 5
91233 [일반] [13]예전에 갔었던 적멸보궁 여행기 -2- [15] noname111431 21/04/08 1431 12
91232 [일반] 열살 서연이 사건. [20] 진산월(陳山月)5639 21/04/08 5639 0
91231 [일반] 영화 헝거게임과 혁명주의적 세계괸 [10] 서랏2100 21/04/08 2100 0
91229 [일반] 인텔 11400F와 B560의 가성비는 과연 좋을까? [19] SAS Tony Parker 2411 21/04/08 2411 0
91228 [일반] 유럽의약품청(EMA)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매우 드문 혈전 관련 브리핑 요약 [46] 여왕의심복6113 21/04/07 6113 40
91227 [일반] 가끔은 소름이 돋는 서태지의 곡들 - (1) [29] 라울리스타3153 21/04/07 3153 11
91226 [일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60세 미만접종 잠정 보류 [46] 맥스훼인7771 21/04/07 7771 3
91225 [일반] 도서관의 중립적 위치를 포기한 서울도서관 [67] 자정9571 21/04/07 9571 16
91224 [일반] <더 파더> 후기 - 비극을 바라보는 자세(스포) [2] aDayInTheLife1376 21/04/07 1376 1
91223 [일반] 압구정 현대 80억 돌파, 반년새 13억 급등 [128] Rumpelschu9829 21/04/07 9829 1
91221 [일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후 발생하는 뇌정맥동 혈전(CVST) 관련 정보 및 의견 [62] 여왕의심복7517 21/04/07 7517 53
91220 [일반] [13]예전에 갔었던 적멸보궁 여행기-1 [14] noname111761 21/04/07 1761 10
91218 [일반] 중국군, 가스관 보호 명목으로 미얀마 진입 [13] 삭제됨7076 21/04/07 7076 5
91217 [일반] 자영업자의 한숨 [33] 그림속동화6947 21/04/07 6947 34
91216 [일반] 독일, 60세 미만은 AZ 후 2차 접종은 다른 백신 권고 [23] lightstone4111 21/04/07 4111 3
91215 [일반] 국내 생산 백신 수출 제한?…"모든 대안 검토" [41] 어강됴리5416 21/04/06 5416 2
91214 [일반] 유럽의약품 고위 관계자가 아스트라 제네카와 혈전의 관계를 인정했습니다. [94] patio10786 21/04/06 10786 12
91213 [일반] [외교] 日·中 외무장관 통화, 위구르-홍콩 문제 거론 [40] aurelius5800 21/04/06 5800 7
91212 [일반] 4차 유행이 목전입니다. 한번 더 양치기 소년이 되려고합니다. [100] 여왕의심복9851 21/04/06 9851 101
91211 [일반] 네덜란드 Booking.com에 56만불 벌금 부과 [1] 타카이3469 21/04/06 3469 2
91210 [일반] 중국 민병대 어선이 정박한 필리핀 EEZ에 구조물 발견 [14] 아롱이다롱이3599 21/04/06 3599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