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03/26 16:59:44
Name 빨간당근
File #1 CGV용산.jpg (130.2 KB), Download : 0
Subject CGV, 메가박스 직영점 40여개 영업중단


https://www.yna.co.kr/view/AKR20200325165251005?section=news

다른업종도 마찬가지겠지만 코로나19로 인해 관객이 급감해서 엄청난 타격을 받고있는 멀티플렉스들이 직영점 영업을 중단하는 방식으로 자구책을 마련하고 있는거 같습니다.

CGV는 오는 28일부터 전체 직영점의 30%에 해당하는 35개 극장([서울 대학로, 명동, 수유, 청담씨네시티, 피카디리1958, 하계], [경기 김포, 풍무, 의정부, 태흥, 파주문산, 평택소사, 연수역, 인천공항 등])의 영업을 중단 하겠다고 밝혔고 정상 영업을 하는 극장들도 용산 아이파크몰, 왕십리, 영등포점을 제외한 모든 극장에서 3회차로 축소 운영한다고 합니다. 상황이 장기화 된다면 전 극장 영업 중단도 고심중이라고 하네요.

메가박스도 44개 직영점 가운데 10개 지점([일산 킨텍스, 울산, 평택, 남포항, 대전중앙로, 구미 강동, 마산, 문경, 대구, 대구 신세계점])을 영업을 4월 한달간 중단하며 위탁점 가운데서 영업을 중단한 곳까지 포함하면 그 수가 더 많을거 같습니다.

롯데시네마는 극장 휴점에 관해서는 신중한 입장이며, 우선은 임원임금을 20% 자진 반납하고 희망자에 한해 무급휴가를 쓰는 방식을 선택한 상황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03/26 17:02
수정 아이콘
슬금슬금 극장에서 OTT로 넘어가고 있던 미디어 패러다임이 코로나 사태로 급격히 바뀌지 않을까 싶기도 하네요.
랜슬롯
20/03/26 17:05
수정 아이콘
외국도 영화관들 대부분 다 문 닫았는데 비슷한 현상이 일어나네요. 영화관 문닫는건 그렇다 치는데 직원들은 어찌될지
Liverpool FC
20/03/26 17:05
수정 아이콘
희망자에 한해 무급휴가..부럽다.
Jeanette Voerman
20/03/26 17:06
수정 아이콘
123자리 중 62자리 선택 가능하길래 와 다들 영화 잘 보는구나 했는데 자리배치 보니까 강제 띄우기로 우리 혼자
DownTeamisDown
20/03/26 17:06
수정 아이콘
사실 희망자라고 했지만 그게 희망자일지는... 봐야알겠죠..
20/03/26 17:09
수정 아이콘
영화 공짜표 한달에 3장정도 나와서 거의 반강제로 영화관 다닙니다
예전에 비해 시간에 따라 혼영하는 경우가 많아졌는데....이제 닫는 곳도 많네요
빨간당근
20/03/26 17:09
수정 아이콘
CGV: 대표 30%, 임원 20%, 조직장 10% 연말까지 월 급여반납, 근속기간 10년 이상 근무자 대상 희망퇴직, 희망자에 한해 무급휴가
메가박스: 임직원 절반 유급휴직, 나머지 절반은 주4일체제 근무
롯데시네마: 임직원 임금 20% 반납, 희망자에 한해 무급휴가

이렇게 한다고 합니다~
20/03/26 17:10
수정 아이콘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근데 저도 어차피 사람 없을 것 같아서 볼까 했는데 또 볼것도 없더군요... 다 개봉 안해가지고...
빨간당근
20/03/26 17:12
수정 아이콘
악순환인거 같아요;;;
Janzisuka
20/03/26 17:16
수정 아이콘
저희동네 cgv는 뭐 원래 사람이 워낙 없었지만..
지금 2시30분에 오픈하고 9회상영이더라구요
티모대위
20/03/26 17:17
수정 아이콘
무급휴가를 신청하겠습니까?
[예, 신청하겠습니다.], [나가기]
20/03/26 17:20
수정 아이콘
용산 한 번 갈까..
20/03/26 17:21
수정 아이콘
원래 돈 안 되서 cj그룹 골칫거리로 알고 있는데
조말론
20/03/26 17:23
수정 아이콘
???: 할아부지 어릴 땐 영화를 밖에 큰 실내에서 다같이 모여서 보는 극장이라는데가 있었단다..
???: 엥 공연도 아니고 영화를 밖에 나가서 사람들이랑 봤어요?

진짜 이렇게 바뀔 시대의 격변 속에 살고있나..
설레발일 가능성이 크겠지만요
말다했죠
20/03/26 17:29
수정 아이콘
아이고.. 다들 어렵네요
담배상품권
20/03/26 17:30
수정 아이콘
CGV가요?
피디빈
20/03/26 17:30
수정 아이콘
자산이 없고 부채는 많은 회사라 버티지 못할 수도 있을 것 같은데... 경제가 큰 일이네요.
조휴일
20/03/26 17:31
수정 아이콘
돈이 안된다기보단 국내 장사는 잘되는데
해외투자에서 쪽박을 너무쳐서
수익->투자->쪽박->수익->재투자
이게 안되는 상황으로 알고있습니다.
VictoryFood
20/03/26 17:33
수정 아이콘
여가 관련 업종은 거의 끝장나는 분위기군요.
쵸코하임
20/03/26 17:34
수정 아이콘
CGV 주5일에서 주3일 근무로 바뀌었고 그만큼 급여도 까입니다. 그리고 10년차 이상 근무자들 중에서 희망퇴직도 받고 있고요...
회사 내 눈치싸움이 시작 된거죠 ㅜㅠ
20/03/26 17:36
수정 아이콘
베트남에서 말아먹은게 크다고 알고 있긴 했는데 그정도였군요. cgv 매각고려한다길래 국내도 별 재미 못 보는 줄 알았네요.
20/03/26 17:48
수정 아이콘
업종 가릴거없이 사회전체가 얼어붙는거같아요. 아....
조휴일
20/03/26 17:51
수정 아이콘
cj특징중 하나가
국내 시장에서의 파이를 참 잘 먹는 반면에
해외투자는... 그야말로 안습이라
경영진에 대한 얘기가 많이나오는 대기업중 하나지요..
츠라빈스카야
20/03/26 17:52
수정 아이콘
메가박스는 사실상 영업축소지 인건비 절감은 안한 상태군요.
직원 입장에선 젤 고맙겠네... 뭐 각종 수당류는 못받겠지만..
DownTeamisDown
20/03/26 17:57
수정 아이콘
유급휴직하면 감봉하는 경우가 있어요 그래서... 절감이 될지도 모릅니다.
소울니
20/03/26 17:59
수정 아이콘
국내에서만큼은 씹대장인 씨지뷔가 한방에.....
하긴 지금 개봉하는 영화도 없으니.... ㅠㅠ
별이지는언덕
20/03/26 17:59
수정 아이콘
쓸데없이 공짜 영화표 많이 뿌리던데 볼 영화가 없어서 그냥 날리고 있네요.
근데 이제 아예 영화관 자체가 안 할 분위기네요.
20/03/26 18:01
수정 아이콘
슈카형 CGV 구조대 오래 걸리겠는데..
20/03/26 18:02
수정 아이콘
인생영화도 한두번이지
매번 틀던거라 다시 보러 가기도 뭐하고
신작도 안나오고

인생영화에 차라리 덩케르크나 뭐 이런거 아이맥스로 재개봉 이러면 보러가겠는데
제가 생각해도 흥할게 한번도 재상영 안되는걸 보면 어른들의 사정이 따로 있어보이고
바카스
20/03/26 18:06
수정 아이콘
둘 다 나가기 플래그 세울것 같은데요 크크
묘이 미나
20/03/26 18:12
수정 아이콘
터키 점유율 1위 업체 먹었다가 환율로 체했네요 .
20/03/26 18:13
수정 아이콘
아 베트남이 아니고 터키였네요 크크
과천댁임다
20/03/26 18:21
수정 아이콘
개학은 할 수 있을런지
파이몬
20/03/26 18:35
수정 아이콘
헐....
20/03/26 18:38
수정 아이콘
터키만 안갔어도 그냥저냥 살만했을텐데요..
20/03/26 18:42
수정 아이콘
용아맥에 아맥 덕후 놀란 작품만 걸어놔도 지금보단 많이 갈 것 같은데...

말씀하신대로 어른의 사정이 있어보입니다.
용아맥 리모델링 후 최고 작품이 덩케르크였을텐데 안 거는거 보면요.
곧미남
20/03/26 18:42
수정 아이콘
뭔가 이번 사태가 OTT로 확 넘어가는 계기가 될것 같기도 합니다.
조휴일
20/03/26 18:45
수정 아이콘
그게 리얼뺴박캔트죠..
좌종당
20/03/26 19:26
수정 아이콘
사람이 하나도 없지요.
ComeAgain
20/03/26 19:47
수정 아이콘
그래도 대뜸 처음 데이트로 넷플릭스 보자고 할 순 없으니...
어케 이번만 잘 버티면...
유유할때유
20/03/26 20:06
수정 아이콘
뭔가 이때다 싶어서 정리해고를 하는 기분이....
20/03/26 21:03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번주 토요일 피크타임때 1917을 봤는데..

저포함해서 관객이 3명 이더라구요..

티켓검사랑 청소등의 일하시는분들도 아르바이트나 파트타임이 아니라 정장 말끔히 입은 짬좀 있으신분들이 하시구..

내년 최저임금은 아마 동결내지 삭감 될것 같네요 ㅠㅠ

전 코로나.. 이런거에 좀 무던해서 혼영같은거 계속 하는데

이제 볼 영화가 없네요 ㅠㅠ
20/03/26 21:05
수정 아이콘
디비디방이 있어요~!
로즈 티코
20/03/26 21:08
수정 아이콘
재개봉으로 주성치 스페셜 깔아봅시다
Jeanette Voerman
20/03/26 21:15
수정 아이콘
와 공감
팝콘을 양복입은 분들이 퍼주고 계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코로나19 및 정치적 댓글 관련 자유게시판 운영 규칙 공지 [21] 오호 20/02/23 11455 26
공지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54205 6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14524 24
공지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27] Kaise 19/10/23 30168 13
공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8898 0
85459 자작곡 올립니다...[내 생애 가장 행복한 순간] 표절작곡가79 20/03/31 79 2
85458 [스연][로드투킹덤] 출연팀들의 퍼포먼스 미리보기 [5] 피디빈590 20/03/31 590 1
85457 n번방 사건 관련 피고인의 형사재판을 맡은 판사가 교체됐네요. [56] 감별사3220 20/03/30 3220 3
85456 [스연] 배성재의 텐 비참 만우절 특집에 나온 러블리즈 지애 [6] 강가딘1500 20/03/30 1500 1
85455 경기부양책으로 유류세 인하는 어떨까요? [42] 움하하3710 20/03/30 3710 0
85454 [스연] [해외축구] 리오넬 메시 및 바르셀로나 선수단 임금 70% 삭감 동의 [16] 아라가키유이3058 20/03/30 3058 3
85453 [스연]닉값 제대로 하는 래쉬포드 [12] 及時雨2736 20/03/30 2736 1
85452 [스연] 도쿄올림픽 일정 확정…2021년 7월 23일~8월 8일 [16] 강가딘3573 20/03/30 3573 0
85451 [스연] [cover] 여자친구 유주 - speechless (원곡 Naomi scott - speechless) [5] 메자이의 학점약탈자806 20/03/30 806 2
85450 약국입장에서의 공적마스크 5부제 운영 후기 [46] 탕웨이5804 20/03/30 5804 24
85449 (연예) 로이킴씨 미안.... [45] Janzisuka8262 20/03/30 8262 5
85448 이번 긴급재난지원금 산정 기준의 함정(?) [163] 로빈10715 20/03/30 10715 6
85447 신형 제네시스 G80이 공개되었습니다. [104] 산밑의왕7013 20/03/30 7013 0
85446 [토막글] 요시다 쇼인이 옥중에서 쓴 서신 [5] aurelius1920 20/03/30 1920 0
85445 주관적 해외드라마 베스트 추천드립니다. [44] 아돌2477 20/03/30 2477 2
85444 [스연][(여자)아이들] "I trust" Concept Preview / 4월 6일 컴백 관련 소식들 [2] 피디빈634 20/03/30 634 0
85443 제 PC,언제쯤 바꿔야 하나요? (현 시점에서의 포괄적 답변) [161] 토니파커5154 20/03/30 5154 3
85442 소득 하위 70% 1400만 가구에 4인가족 기준 100만원 지급 [323] 손금불산입12102 20/03/30 12102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