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01/16 16:24:21
Name 유럽마니아
Subject 유명한 일본의 세습정치가들 목록 (수정됨)
300px-%EC%9E%90%EC%9C%A0%EB%AF%BC%EC%A3%BC%EB%8B%B9_%28%EC%9D%BC%EB%B3%B8%29.svg.png

자유민주당 계

Shinz
이미지 출처:
아베 신조 현 일본 총리

Shintar Nobusuke Kishi
아베 신타로(아버지), 기시 노부스케(아베의 외할아버지), 모두 일본의 유명한 정치인들이었다.

Junichiro Koizumi 20010426 Shinjiro Koizumi
고이즈미 준이치로 전 총리와 그의 아들 고이즈미 신지로(4선의원)

Y Secretary Pompeo Participates in a Joint Press Availability

고노 요헤이 전 관방장관과 그의 아들 고노 다로 전 일본 외무대신이자 현 방위대신
※이 부자도 경력이 너무 많아 생략했습니다. (부총리, 외무상, 관방장관 등..)

Shigeru Yoshida suit Taro Aso cropped 1 Taro Aso 20080924
아소 다로의 외조부 요시다 시게루 전 총리와 아소 다로 부총리 겸 재무상

Keizo Obuchi cropped 1 Keizo Obuchi 19980730 Yuko Obuchi croppwd 2 Caroline Kennedy and Yuko Obuchi 20141014 1
헤이세이 연호 발표로 유명한 오부치 게이조 전 총리(12선)와 딸 오부치 유코 (7선)

220px-Shintaro_Ishihara%2C_2006-Sep-1_Rev.jpg Nobuteru Ishihara cropped 2 Ishihara Nobuteru 2012 200px-%E8%87%AA%E7%94%B1%E6%B0%91%E4%B8%BB%E5%85%9A%E8%A1%86%E8%AD%B0%E9%99%A2%E8%AD%B0%E5%93%A1%E7%9F%B3%E5%8E%9F%E5%AE%8F%E9%AB%98%E8%AB%87%E4%B8%AD%E6%9D%B1%E5%92%8C%E5%B%20id=
이시하라 신타로 전 도쿄도지사, 현재 자민당은 아니지만 자민당 출신으로 일본유신회에 있다가
현재는 일본의 마음당日本のこころ党 소속
그리고 그의 아들들인 장남 이시하라 노부테루(10선)와 차남 이시하라 히로타카(4선), 신타로는 9선
두 아들 모두 현 자민당 소속입니다.

Zirou Ishiba 02 Shigeru Ishiba in Yamanashi City September 2017
이시바 지로 전 돗토리 현 지사와 그의 아들 이시바 시게루(11선), 이시바는 자민당 내의 거물정치인입니다.

humitake.jpg Fumio Kishida October 2017
기시다 노부타케(5선), 기시다 후미오 전 일본 외무상의 아버지와 후미오(11선)

33076138.jpg Yasuhisa Shiozaki cropped 2 Caroline Kennedy Penny Pritzker and Yasuhisa Shiozaki 20141020
시오자키 준(8선)과 아들 시오자키 야스히사(8선), 마찬가지로 자민당 유력정치인

Yasuo Fukuda 20070926 fukuda-tasuo.jpg
후쿠다 야스오 전 총리(7선)와 아들 후쿠다 타츠오(3선)

Zenko Suzuki cropped 1 Zenko Suzuki 19800717 Shunichi Suzuki cropped 2 Shunichi Suzuki and Yukiya Amano 20130701
현 올림픽 담당상 스즈키 준이치의 아버지 스즈키 젠코 전 총리와 아들 준이치(9선)

Democratic Party of Japan Logo
민주당 계
52 HatoyamaI 200px-Yukio_Hatoyama_cropped_1_Yukio_Hatoyama_20090916.jpg
하토야마 이치로 전 총리와 전 일본 민주당 소속이자 현 무소속 정치인인 하토야마 유키오 전 총리
특히 이치로 전 총리는 52,53,54대 무려 3대 총리를 지냈다.
※하토야마 전 총리도 자민당 소속이었으나 범 민주당계(야당)로 분류됨.
일본 야당 의원들 중에서는 자민당 소속이었던 의원들이 꽤 됩니다.

662cbf725b2fa6b05b86aa407ec678de.jpg?random=85ccae678492b596979bc3d52c1b51cd Koichiro Gemba cropped 1 Hillary Rodham Clinton and Koichiro Gemba 20110919 1 
겐바 에이사쿠(1선)와 그의 아들 겐바 고이치로(9선), 자민당 소속이었으나 탈당, 민주당 소속이었다가 또 탈당해 현재 무소속

200px-Kakuei_Tanaka_19720707.jpg Makiko Tanaka in Hawaii cropped Naoki Tanaka-1
민주당 내 거물이었던 다나카 가쿠에이 전 총리(16선), 이 정치인은 민주당 계였다가 자민당으로 정치경력 마감
그의 딸 다나카 마키코(6선, 현 민주당)와 사위 다나카 나오키(중,참의원 각각 3선, 현 무소속), 
사위인 나오키는 원래 스즈키 나오토라는 또다른 정치인 아버지를 두었으나
마키코와 결혼하면서 성을 다나카로 바꿈.

SSI_20180620182058_V.jpg

0b56e6ff16e2961523f27d445a04638f.jpg
<뉴스위크, 이건 몇년 전 자료입니다.>

00318680HDK?n=13&s=nc
이미지 출처: www.fnn.jp/posts/00318680HDK
아버지가 총리였거나 정치인이었던 세습정치인들
(実父が総理大臣経験者だったのは、鈴木俊一五輪相(父は鈴木善幸氏)、橋本岳元厚労副大臣(父は橋本龍太郎氏)、小渕優子元経産相(父は小渕恵三氏)、小泉進次郎自民党筆頭副幹事長(父は小泉進一郎氏)、福田達夫防衛政務官(父は福田康夫氏)の5人だ。)

Shinjiro_Koizumi.jpg

['정치는 섹시하게 하는 것이다앗!!!!!!']

가장 압권이었던 세습정치인이었지요... 앞으로 일본은 이분께서 이끌어가 주셨으면..흐흐흐흫
어디 비주얼 노벨에서 나오실 법한 귀공자 외모와 배경에.. 완벽한 중2병 대사까지..

122320116138_20081006.JPG
이미지 출처: 한겨례, " alt="Tanzan Ishibashi" />

일본의 역대 98대 총리대신 가운데 거의 유일한 비세습총리, 55대 이시바시 단잔石橋 湛山
그러나 이 총리도 불과 2달만에 사임했습니다. (1956년)
즉 극소수를 제외하면 일본의 정치, 일본이란 나라는 거의 세습정치인들이 좌지우지하고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혹시 다른 비세습총리가 있다면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일본의 세습정치인 목록

위 링크를 참조하시면 훨씬 많은 세습정치인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링크를 들어가보시면 아시겠지만 문서에 등재된 세습정치인들이 어마어마한데,
차마 다 소개해드리지 못하는 것이 아쉽습니다.

;; http 링크가 많아서 또 짤리네요; 수정 빨리 하겠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파란마늘
20/01/16 16:34
수정 아이콘
일본에서는 성으로 사람을 지칭하는데요, 정치면에서는 50년 전과 지금 등장인물이 바뀌지 않는 듯한 착시도 느껴집니다.
20/01/16 16:39
수정 아이콘
일본 만화 정치 9단 보면 잘 나오죠. 아버지가 의원이고 장남이 보좌관 겸 후계자 였는데 사고로 두사람이 죽자 차남이 회사 그만두고 내려와서 선거구 물려받는 내용이지요. 우리나라가 그동안 특이한거지 사실 민주주의 원조인 영미도 세습 많이 하니까요. 인간 원초적 욕구라 어쩔수 없다고 봅니다. 국민이 거르는 수밖에 함량 미달인 후계자들을요.
파이몬
20/01/16 16:43
수정 아이콘
민주당 이번 문희상 아들 어떻게 하나 잘 볼겁니다.
담배상품권
20/01/16 16:43
수정 아이콘
고이즈미 신지로는 이번에 육아휴직 한다고 또 난리던데 이슈 하나는 제대로 몰고다녀요.
20/01/16 17:04
수정 아이콘
일단 전략공천한다는 걸로 결정이 났는데요.
문희상 아드님을 전략공천을 할지는 모르겠네요.
DownTeamisDown
20/01/16 17:07
수정 아이콘
전략공천 이라고 한다음에 심사해서 다시 경선으로 갈 수도 있다고 하니까 좀 더 봐야죠
문희상 아드님을 공천할 생각이 있으면 경선돌려서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강합니다.
대놓고 전략공천하면 욕먹을테니까 경선에서 이겼으니 당원과 유권자의 선택이라고 퉁치겠죠...
(그선거구에 홍문종의원이 옮겨간다고 하는데 참 뭐라고 하기가 그렇네요...)
醉翁之意不在酒
20/01/16 17:07
수정 아이콘
이 건은 잘한게 맞죠.
20/01/16 17:10
수정 아이콘
그렇겠죠. 근데 현역의원이 불출마하는 지역구에는 전략공천한다고 천명했는데 그걸 빼주는 건 빼박이라고 봐서 뭐 그렇게 하면 욕도 먹고 총선에 영향도 주겠죠. 얼마나 줄지는 모르겠지만요.
DownTeamisDown
20/01/16 17:15
수정 아이콘
그리고 현역이 선거구 옮기는게 가끔 속이 너무 보이는 사람 있고... 전 국회의원중에 이번에 선거구 옮기는사람 있는데 옮기는 목적이 너무 눈에 보여서 좀 그런사람 있네요.
자신의 지역에 신도시 들어서서 표밭이 나빠지니까 바로 옆 선거구로 바꾸는 케이스인데 좀 안좋게 보이기도 합니다.
위에 홍문종 의원이 대표적인 케이스...
20/01/16 17:38
수정 아이콘
우리공화당이야 비례로 자신을 넣어도 누가 신경 쓸까요?
그런 홍문종 의원을 다시 보지 않으려면 민주당도 생각을 해봐야 하겠죠.
홍문종 의원보다는 저는 이언주의원이 부산을 갈지가 궁금하긴 하네요.
담배상품권
20/01/16 18:00
수정 아이콘
가겠죠. 안가면 지금까지 나팔수짓 한거 아무 보람없잖아요.
설마 서울에서 공천->당선까지 될거라는 헛꿈을 꾸고있지 않겠죠.
솔로15년차
20/01/16 18:03
수정 아이콘
세습 자체는 문제가 아니라 생각합니다. 다른 문제가 있으니까 저렇게 비율이 높은 것이지만요.
DownTeamisDown
20/01/16 19:01
수정 아이콘
그렇다고 강남을 주지는 않겠죠... 강남간다고 당선된다는 보장도 없기는 하지만...
사실 부산 안내려가면 왜 저랬는지 하는 생각도 드네요.
20/01/16 19:05
수정 아이콘
봉건제의 잔재(?)일려나요...
20/01/16 19:09
수정 아이콘
정무직이나 선출직 공무원의 경우에도 잘한게 맞는 걸까요? 애매하네요.
극단적으로 대통령이 늦둥이 낳으면 육아휴직해도 될런지...
짐승먹이
20/01/16 21:56
수정 아이콘
박근혜가 해먹고(?) 말아먹은게 5인분쯤될려나요. 김무성 유승민 하는꼴보면 우리나라도 청정국이라하긴 좀 그렇고 그냥 평타인듯 싶습니다
도연초
20/01/16 22:41
수정 아이콘
「에도시대로부터 10대째 내려오는 소바집」 「아들이 대기업을 그만두고 3대째 내려오는 목수인 아버지의 뒤를 이었다」
요즈음은 이시국... 인지라 거의 찾아보기 힘들지만, 예전에는 일본의 저런 모습들을두고, "전통에 대한 존중" "장인정신" 으로 칭송했었죠.

가끔, 왜 정치는 예외인가? 하는 의문이 들곤합니다.
집안의 가업을 잇는다는 점에서는 동일하죠. 더군다나 가장 흔한 케이스인 지역구 세습의 경우, 소바집이나 목공소와는 달리 지역구 주민들에게 선택을 받아야하는 선출직이기도 하고요.
하늘을보면
20/01/16 22:43
수정 아이콘
(수정됨) 일본의 세습정치가 가능한 토양이 있다고 들었습니다.
우리와는 상황이 많이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어떤분의 석사논문자료입니다.
일본의 세습적 정치문화 연구 - 고려대학교 정책대학원 최용규 -
아래는 논문의 내용중 일부입니다.

일본의 선거운동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것이 후원회이다
후원회는 후보자 개인이 가지고 있는 선거운동 조직으로 정당과는 직접적 관련이 없지만 사실상 정당의 하부조직으로 기능하고 있다.
원래 후원회란 유권자들이 후보자의 당선을 돕기 위해 금전적 지원을 하거나 선거운동을 돕기 위해 자발적으로 조직된 단체를 말한다.
그러나 일본의 경우 유권자의 자발적 후원회란 명분에 불과하고 실제로는 후보자 자신이 출신지 현주소 친척 동창회 직장 등의 인맥을 이용하여 조직하는 집표조직 이다.
현직 국회의원은 물론이고 국회의원을 지망하는 대부분의 후보자들이 이 후원회 조직을 가지고 있으며 때로는 회원 수만 명을 거느리고 있는 후원회도 있다.
후원회는 후보자 자신이 조직하여 운영하기 때문에 막대한 자금이 필요하다 즉 후보자는 후원회 회원의 관혼상제에 참석해야 되고 각종 회식 운동회 단체여행 등을 주선해야 하며 입학이나 취직 융자 각종 사고수습 등까지 맡아야 하기 때문인데이를 위해 몇 명의 비서관이 선거구에 상주는 것이 보통이다.
이것이 정치가들로 하여금 부정부패를 저지르게 되는 가장 큰 원인이 되는 것이다.
일본은 정치행정이 중앙집권적으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공공사업이나 보조금 등도 국회의원을 통해 확보하는 것이 유리하다.
때문에 후원회에 소속된 유권자들은 의원이 은퇴하거나 사망한 뒤에도 이러한 이권을 승계하기 위하여 2세 의원을 옹립하는데 일본에서 2.3세 의원수 가 많은 것은 이러한 이유 때문이다.


다른분의 논문 자료입니다.
일본 정치문화와 정치부패 - 파벌·족·후원회을 중심으로 -
김종식(성균관대 동아시아학술원)


제3장 후원회 문화와 정치부패
1. 후원회의 기본적 성격
자민당에는 당비를 납부하는 많은 당원과 당우(黨友)가 있다. 1989년의 시점으로 당원이
500만명, 당우가 80만명이다. 그러나 이러한 숫자는 임시적인 것이고 서류상의 것에 지나
지 않는다. 또한 후원회는 중의원 의원 이외에도 참의원의원, 지방자치단체장, 지방의원이
각각 후원회를 가지고 있다. 조직의 규모, 결집력, 활동력에서 다른 후원회가 2차적인 조
직이라면 중의원의원의 후원회가 1차적인 조직으로, 선거는 당(자민당)에 의존하지 않고,
당원에 의존하지 않고 후원회가 독자적으로 싸우고 있다. 자민당은 각종의 선거 중에서 특
히 중의원선거에서 가장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데, 당 자체를 「총선거를 싸우기 위한
의원 후원회의 집합체」35라는 지적까지 나오고 있다.
정치가의 후원회는 지역에 공공투자와 보조금을 끌어들이는 로비기능만이 아니라 회원의
관혼상제에서 오락까지 주관하는 생활공동체적인 성격도 지니고 있다. 후원회의 구성원은
이 공동체의 내부에 안주하고 있으면 실리와 함께 양호한 인간관계를 가질 수 있으며 매우
쾌적하게 지낼 수 있다. 그러나 전체 사회의 일부에 지나지 않는 이 조그만 닫혀진 소우주
가 구성원들에게는 우주 전체로 보이므로 의원이 아무리 반사회적이며 비도덕적인 행동을
해도 따라가게 마련이며, 오직사건에 개입된 인사도 선거를 거치면서 정치적으로 면죄부를
받게 된다. 사회전체의 동향과는 상관없이 후원회라는 소우주만 제대로 관리하고 있으면
정치가로서의 활동기반을 유지할 수 있다. 일본에서 국회의원이 전국민의 대표가 아니라
지역과 업계의 대표로 인식되고 있으며 선거에서 국가 전체의 문제에 대한 식견을 말하는
정치가는 당선되기 어렵다. 따라서 일본의 민주주의는 「지역구 민주주의」에 불과하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36. 이것은 자민당의 지지기반이 공식적인 당조직이 아니라 의원 개인의
사적인 후원회라는 사실에 기인하는 것이다.
말다했죠
20/01/17 02:55
수정 아이콘
일알못 정알못이지만 료마가 간다는 아는데 저번에 어른이랑 이야기하다가 아베 총리 지역구가 조슈 번이고 인맥도 다 그쪽이라고 들으니 진짜 띠용하더군요 고여도 너무 고인 것 아닌가 생각이 들었습니다
두부빵
20/01/17 04:57
수정 아이콘
현재 일본 우경화 하는 정치 세력의 내력을 살펴보면
조슈번,사슈마번 출신들이 손잡은거나 다름없죠
20/01/17 12:02
수정 아이콘
희한하네요 세습한다고 선거 안하는것도 아니고 저걸 다 뽑아주는게
六穴砲山猫
20/01/17 12:10
수정 아이콘
우리나라도 은근히 의원직 세습하는 집안 좀 있죠. 남경필도 아버지 지역구 세습한 케이스고 김세연도 그렇고 최근 시끄러운 문희상 아들도 그렇고요.
강미나
20/01/17 12:22
수정 아이콘
저는 비슷한 시각에서 목사세습이 왜 문제가 되는지에 대한 의문이 있습니다.
심지어 이쪽은 일반 가게처럼 전문지식이나 오랜 기간 경력도 요구되고, 정치처럼 구성원들의 투표도 거쳐야하죠.
강미나
20/01/17 12:24
수정 아이콘
6개월 1년씩 쓰는 것도 아니고 2주 육아휴직인데 애매할 거 없이 잘한 일이라고 봅니다.
어차피 대통령도 연가 병가 다 쓰죠.
20/01/17 12:35
수정 아이콘
중국같은 공산당은 말할것도 없고 미국, 영국 뿐아니라 유럽은 더 심합니다. 우리나라만 굉장히 특이한거죠.
아들 세습은 인간은 본성이라서 시대와 나라를 가리지 않습니다.
피지알그만해
20/01/17 15:56
수정 아이콘
일본은 고착화된 계급사회인거고 우리도 개천용은 사라지고 금수저론이 나온지 몇 년 지났으니 한세대만 지나도 딱 저 모습이겠네요.
20/01/17 16:10
수정 아이콘
아 2주였군요.
저는 몇개월씩 쓴다는 건줄 알고... 흐흐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46960 6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08804 24
공지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27] Kaise 19/10/23 22900 13
공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9543 0
84429 대학원생 독립문제... [13] 시계깎는노인921 20/02/18 921 0
84428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 유행 관련 최신 정보 및 개인적 의견(2020.02. 18. 12:00) [29] 여왕의심복1991 20/02/18 1991 28
84427 한국(KOREA)형 음식모델(13) 성상우266 20/02/18 266 0
84426 공짜로 구글 G 스위트 서비스 이용하기 [7] 아난2339 20/02/18 2339 1
84425 대구 코로나19 31번째 확진자 발생...대구의료원 이송 [145] 로즈마리11279 20/02/18 11279 0
84424 피지알 스연게 관찰 보고서 및 제안 [96] 손금불산입5837 20/02/18 5837 19
84423 한국(KOREA)형 제품모델(5) 성상우460 20/02/17 460 0
84422 펭수카드출시, 진라면/진짬뽕 100원 삼성앱카드 [15] style4151 20/02/17 4151 0
84421 서울 강서구PC방 살인사건의 최종결과가 나왔습니다. [54] 시원한녹차7876 20/02/17 7876 5
84420 궁예와 도선의 대사를 통해 본 태조왕건 (대충 망한 리뷰) [13] TAEYEON2040 20/02/17 2040 6
84419 [도서소개] 영국인이 쓴 한중일 삼국지 [11] aurelius3427 20/02/17 3427 10
84418 웹툰 하나 소개합니다. [17] 카페알파3918 20/02/17 3918 4
84417 [스압] 전세계 '왕국들의 왕좌' [11] 유럽마니아3222 20/02/17 3222 13
84416 지극히 주관적인 블루투스 이어폰&헤드폰 선택 가이드-1탄 [110] 담배상품권4702 20/02/17 4702 4
84415 일본의 또다른 유람선에서 11명 집단 감염이 확인됐네요 [41] 유랑6849 20/02/17 6849 0
84414 [코로나]데이터로 보는 신종 코로나 및 개인적 분석 [51] lihlcnkr5164 20/02/17 5164 11
84386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 유행 관련 최신 정보 및 FAQ(2020.02. 16. 23:00) [183] 여왕의심복26234 20/02/02 26234 61
84413 (이공계층) 하버드 화학과 찰스 리버 교수, 중국의 인재영입에 몰래 협조하다가 체포... [57] OrBef8629 20/02/17 8629 2
84411 남극 기상 관측 사상 최초로 기온이 영상 20도를 넘었답니다 [38] VictoryFood11321 20/02/16 11321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