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10/08 22:45:11
Name 주본좌
Subject (주식글)저의 투자론


1.실력체크
트레이더는 계좌로 SAY

편하게도 본인의 실력을 쉽게 파악할 수가 있습니다 싹다~~ 기록하십시요
한글프로그램이든 엑셀로든 표를 만들어서 본인의 일별수익 & 매매종목 싹다 옮겨서 적고
3~6개월정도 통계를 내어서 확인을 해보면
본인의 그동안의 투자성적이 어떤지 알 수 있습니다

왠만하면 대부분 하고 계시지 않을까 싶지만 이런 기본적인 것도 안하는 분들이 많은것 또한 사실이니까요



2.매매일지 & 복기
승률을 체크해보라고 한 이유는 빨간색의 함정에 빠지지 마시라는 점에서입니다
매매종목을 보면 손실본 경우가 더 많은데 한두종목의 대박으로 수익으로 마감하는 경우가 적지 않을거기 때문이죠
일별승률과 매매승률이 다른게 10%이상 차이납니다

그렇기 때문에 수익마감한 일별수익만 보고
자신의 매매가 괜찮다고 착각하면 안된다는거죠
매매승률이 별로 좋지 않다면 위험합니다
제가 했던 실수기도 합니다
계좌의 빨간색 수익에 기분 좋아서 취해있는 순간 위기가 찾아옵니다

그리고 매매일지를 쓰고 복기를 해야하는 가장 중요한 이유는
자신의 잘못된점을 고치기 위해서입니다
손실과 수익의 비율이 비슷하다거나 손실이 더 많다면 무언가 매매가 어긋난겁니다
이걸 인정하는것도 어렵고, 그 잘못된점을 찾는것도 어렵습니다
그렇기에 끊임없이 복기를 해야하는 이유기도 하죠
전에는 깨닫지 못했던것을 이후에 깨닫는 경우가 많습니다
당연히 기록을 안해두고 넘어가면 같은 실수를 되풀이 하게되죠

저같은경우 초기에 쓴 매매일지는 최소 몇십번씩은 봤네요




2-2.올바른 매매일지 작성
사람마다 다양하겠지만 제 기준으로 써보겠습니다

A) 시세를 준 종목들
자신의 기준과 원칙에 맞는 종목들만입니다.
아시겠지만 주식시장엔 몇천종목이 있으며 시세가 나오는 종목들도 그만큼 많습니다
모든 고기를 잡을 수 없습니다
이유없이 오르는 놈들도 있는데 이런놈들은 위험합니다
그 종목을 보고있고 원칙에 맞게 움직였을때 자신이 노릴 수 있는 것만을 노려야 합니다
평균적으로 10~20개가 나옵니다

B) 매매한 종목들
자신이 그날 매매했던 종목들입니다
그리고 중요한건 '샀던 이유'입니다, 시간대도 적구요
재료가 있는지, 최근 시세가 있었는지, 차트가 좋았는지, 돌파인지, 등등등
그리고 분류를 해서 통계를 냅니다
자신에게 맞는 매매를 찾는 방법이죠

C)원칙노트
과학이 발전하면 할수록 기존의 공식이 깨지는것과 비슷합니다

실력이 발전하면 할수록 기존에 알던것이 깨집니다
전에는 A라고 생각했는데 알고보니 그것이 B라던지
전에는 이유를 몰랐는데 이젠 알겠다던지요


AB는 필수입니다
그리고 아마 수십번이상 보게될겁니다.
저같은경우 B를 쓴지가 몇개월 안됬는데 제 실수였습니다
작년부터 썼다면 몇개월은 빠르게 성장할 수 있었다 생각합니다



3.환상을 찾지 않기

주식하는 사람들의 실수중 하나가
환상을 찾는다는 겁니다
주식시장에서 환상은 없습니다
오아시스만 있을뿐

자기는 남들과 다를거라는 환상?
지금은 물려있지만 시간이 지나면 오를거라는 환상?
절대불패의 기법이 있을거라는 환상?
내가 사면 오를거라는 환상?
네버네버네버


기본이 중요합니다
매매일지&복기         많은 고수들이 지키는 원칙이기도 합니다
시장중심주하기        정말정말 중요합니다, 잡주 OUT!!!
손절매하기              정말 중요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손절을 포기하고 보유하는 것을 택하는데 절대절대절대 위험합니다
                            오르는경우 있죠 물론,, 하지만 반대의 경우가 훨씬 많습니다. 비트코인 생각하시길
원칙지키기              수익나는 원칙을 만들었을 경우입니다
뇌동매매X               뇌동매매를 아예 안할수는 없습니다, 안하기보단 그 횟수를 줄이는데 더 중점을 둬야하고 했을경우 바로 파는걸
                            추천합니다. 개인적으로 뇌동매매를 했을경우 손실확률이 90%가 넘었습니다



뭐 몇가지만 썼는데
주식에 관심있는 분이라면 이미 대부분 알고있는 겁니다.
그리고 개인적으로 좀더 써보자면

손실보는 이유가 자신이 실력이 없기 때문이라고 착각하는 경우가 많은데 아닙니다
종목선정과 원칙이 완성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두개는 별개입니다
종목선정이 아주 좋아야 되고, 원칙또한 아주 좋아야 됩니다
하나만 완성되어서는 안됩니다
고수들도 잘못된 원칙과 종목으로 매매를 하면 손해봅니다

손해를 보는건 실력이 없어서 -> 그렇기 때문에 더 많은 매매를 하면 실력이 늘것이다       X
손해를 보는건 원칙이 완성되지 않아서 -> 손해나는 이유를 분석해 그걸 없앤다               O

종목을 선택하는건 자신이지만 주가를 올리는건 세력의 힘이 있어야 합니다
원칙을 차에 빗댄 비유가 있는데 좋은 비유입니다
운전실력이 좋아도 차가 부품한쪽이 빠져있고 바퀴가 터져있고 그러면 리타이어 하지만
운전실력이 안좋아도 차가 멀쩡하면 완주할 수 있죠




그럼 결론 나왔죠
수익의 핵심은
수익나는 원칙 + 시장중심주가 잘 어우러져야 한다는것
중심주는 변동이 심해서 무섭다~~~
-> 변동이 심하다는건 가격이 오르는 폭도 크다는 겁니다
내리는 변동폭도 크잖아~~~
-> 손절매를 하면 됩니다
손절매를 못해요~~~
-> 할 수 있을때까지 얻어터지셔야 합니다. 그것밖에 없습니다. 수없이 얻어터진 저도 안될때 있습니다
    


시장중심주란?
간단하게 최근 시장에서 가장 핫한 종목을 말합니다
여기서 트레이더의 내공이 필요하죠
종목분석을 통해 시장중심주를 선정하는게 트레이더의 몫이니까요




주저리주저리 길게 썼지만 정리하면 짧아요

1.종목선정 (시장중심주!!! = 시장에서 가장 핫하고 시세가 강한 종목)
장이 끝나면 그날의 장과 최근 몇일간의 장을 분석해서 내일 매매할 종목을 고를것
완성된 원칙을 적용할때 승률이 좋은 종목들이어야 함

2.수익나는 원칙 만들기
매매일지와 복기를 통해 원칙을 완성시켜 나가기
시장중심주들을 바탕으로 낮은 승률 버리고 높은 승률 취하기

3.선정해둔 종목들로 본인의 원칙에 맞을시만 매매하기
말그대로입니다. 원칙을 지키는거죠. 시장중심주 위주로!!!







마지막으로,,,,, 제가 느낀 손실줄이는 습관들을 몇가지 공유해봅니다



1.뇌동매매
시장중심주 + 원칙을 안따랐을때
잡주 + 원칙을 안따랐을때
멘탈나가서 기도매매할때
원칙을 따랐다고 생각했지만 아니었을때 등등등
승률이 10%가 안됩니다


2.잡주&개별주
원칙을 따라도 소용없습니다
잡주는 잡주입니다
복기를 통해 직접 눈으로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3.장초반
~9:05 승률이 엄청 낮습니다
당연합니다 수많은 종목들이 가장 활발한 시간대니까요


4.공시매매
따라붙었다가 패대기 당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론 오르는 경우도 있지만 패대기치는 경우가 훨씬 많습니다


5.당일 오르는 종목
몇일간 시세를 줬던 중심주가 아닌 당일에 시세가 나오는 종목, 승률 낮습니다
중심주가 아니면서 시세가 이미 나왔기 때문에 확률이 떨어지죠
시장중심주가 될놈도 포함되는데 가려내기 힘듭니다
복기를 통해 직접 눈으로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6.개별주 상한가
상한가면 시세 강한종목 아니야?? 싶겠지만
테마&그룹일 경우와 아닐경우의 승률이 엄청 차이납니다,,,,,
복기를 통해 직접 눈으로 확인하시길


7.저항대가 있는 종목
전고점에 물려있는 물량이 있기 때문에
당연히 확률이 떨어집니다





제가 매매를 해오면서 경험하고 느낀 것들입니다
대부분 기법에 관한 것들인 이유는
심법과 멘탈관리는 스스로 느끼고 체득해야 하기 때문이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매일푸쉬업
19/10/08 22:51
수정 아이콘
음.. 확실히 이런글 읽으면 읽을 수록 해당업계(금융,증권) 취업이나 전업할거 아니면

맘편하게 ETF지수 장기투자 적금 넣듯이 넣고 현생 사는게 속편한것 같군요.
공도리도리
19/10/08 22:51
수정 아이콘
좋은 글 감사합니다. 추천 박고, 스크랩하고, 잘 보겠습니다
주본좌
19/10/08 22:55
수정 아이콘
현명하십니다

한국에서 사기꾼들이 가장 많고 사기가 활발한곳이 주식시장이니까요 크크크
매일매일 세력들의 장난질을 보면서 소름돋는경우가 참 많습니다
주본좌
19/10/08 22:55
수정 아이콘
도움된다면 좋겠네요
매일푸쉬업
19/10/08 22:58
수정 아이콘
사실 수십년지기 지인의 추천으로 풀매수했다가 망해서 살자 하신분이랑
주식으로 안정적인 수입 수년간 벌며 남들의 부러움을 살다가 어느날 쪽박차고 온 집에 빨간딱지 붙고 이혼당하고 피보신분 등등 수많은 피해 사례자를 많이봐서

아.. 주식은 진짜 함부로 손대면 안 되겠구나 라고 예전부터 조심하고 있거든요. 크크
도박도 아니고 주식이라는 건전 재테크인데도 저지경이니..
설사왕
19/10/08 23:05
수정 아이콘
저는 그냥 평상시에는 안전하게 굴리다가 대선때만 올라타려구요.
개인적으로 대선은 국가에서 5년마다 판 별려주는 도박판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주식 자체보다 정치면을 자주 보게 된다는...
19/10/08 23:06
수정 아이콘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19/10/08 23:23
수정 아이콘
저는 아직 계좌는 있고... 한두번 해 본 적이 있지만, 그 때 마다 누군가가 이거 일주일만 가지고 있으면 확실히 오른다 라는 소스를 줬었는데요...(이런 얘기 하면 안되는건가요) 그 때 마다 확실히 먹긴 했습니다. 간땡이가 작아서 많이 못 들어간게 아쉽기도 하고 뭐 그런건 있습니다만 현재는 아예 안합니다.

안하는 이유가... 제게 소스를 준 그 하찮은 정보원마저도 알고, 그마저도 저한테 옮겨와서 저도 아는 정보라면 주식판에 그 정보를 모르는 사람이 대체 있긴 한걸까? 라는 생각이 들어서 못하겠더라구요.
19/10/08 23:53
수정 아이콘
궁금한데 전체순 자산의 대략 몇퍼센트정도나 주식이신 건가요?
베네딕도
19/10/09 00:01
수정 아이콘
아주 가까운 지인이 주식계좌에 7억 넘게 있었는데 1년만에 1억으로 떨어지는거 보면서 주식은 하는게 아니라고 결심했습니다.
19/10/09 00:05
수정 아이콘
좋은글이네요.
주본좌
19/10/09 00:12
수정 아이콘
생활비를 제외하고 전부인데 500이 좀 넘는정도에요
주본좌
19/10/09 00:24
수정 아이콘
오호 좀 신기하네요
실력이었을지 운이었을지

저도 마찬가진게 정보나 소스 이런걸로 주식 안합니다
눈에 보이지도 않고 그 소스가 언제 터질지도 모르며 소스가 있다고 해서 꼭 오르는것도 아니니까요
파랑파랑
19/10/09 01:55
수정 아이콘
맘편한 미국주식 추천합니다
피디빈
19/10/09 02:20
수정 아이콘
투자에 있어 가장 선행되어야 할 부분은 본인의 성향을 파악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모멘텀 투자자인지, 가치 투자자인지. 기술적 분석이 맞는지, 기본적 분석이 맞는지. 어떤 투자철학을 갖고 있느냐에 따라 시장을 바라보는 시각이나 대응방식, 투자전략이 완전히 달라집니다. 초보자 분이라면 우선 소액으로 실전경험을 쌓으며 자신에게 적합한 투자 스타일을 찾아가기를 권해드립니다.
Bulbasaur
19/10/09 10:53
수정 아이콘
다음달에 온라인은행에 넣어둔 적금이 만기되는데 현재 20% 주식에서 100% 주식으로 몰빵할 생각입니다. 대부분의 전문가가 불황이 다가온다고 하고 많은 사람들이 현금을 들고 있는 지금 큰맘먹고 투자해볼 생각입니다. 양적완화도 곧 다시 시작한다던데 다시 주식이 오르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안군-
19/10/09 18:21
수정 아이콘
주식이란건 오를수도 있고 떨어질 수도 있는데, 내가 사면 100% 망하는 양자역학같은 물건이라 이젠 쳐다도 안봅니다. 크크크...
전업투자 할거 아니라면 그냥 펀드에 넣어놓고 다달이 오는 현황보고나 보는게 제일 맘편한거 같아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공지] 자게에 정치 카테고리가 15일 오전 9시 부터 적용됩니다. [50] Camomile 19/06/14 13901 13
공지 [일반] 정치카테고리의 상호 비하/비아냥 표현 제재 관련 공지 [53] 오호 19/07/18 11922 8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25745 5
공지 [일반]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98377 7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85596 24
83202 [일반] [단상] 한국과 일본이 바라보는 미국/서구 [79] aurelius4883 19/10/22 4883 24
83201 [일반] 아들과 놀기! 이런저런 로보트 장난감 평가 [36] 하나둘셋2650 19/10/22 2650 6
83200 [일반] (삼국지) 두기, 윗사람에게 아부하지 않는 당당함 [20] 글곰1811 19/10/22 1811 30
83199 [정치] [단독] 도넘은 공기업 정규직화…이번엔 건보 1600명 [397] 미뉴잇11276 19/10/22 11276 0
83198 [일반] [역사] 메이지 유신을 만든 4명의 영국인 [13] aurelius1466 19/10/22 1466 8
83197 [일반] 쓰레기 대학원에서 정승처럼 졸업하기 2 [3] 방과후계약직1849 19/10/22 1849 3
83196 [일반] 한국 학교와 그에 대한 폭력성에 대해서 [64] ikabula4800 19/10/21 4800 4
83195 [정치] 이준석이 말하는 주류 정치인들이 홍콩 시위에 침묵하는 이유 [226] 나디아 연대기12227 19/10/21 12227 0
83194 [일반] 골프 백돌이를 왠만큼 벗어났음을 느끼며 [41] 목화씨내놔2730 19/10/21 2730 4
83193 [일반] 나는야 러익점. 중증 게이머에게 러블리즈를 전파하다. [57] 트린3603 19/10/21 3603 2
83192 [일반] [단상] 왜 갑신정변은 실패할수밖에 없었나? [28] aurelius3669 19/10/21 3669 10
83191 [정치] 일반적인 형사재판의 절차 [25] 烏鳳4364 19/10/21 4364 0
83190 [정치] 검찰이 조국 부인 정경심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72] 덴드로븀9396 19/10/21 9396 0
83189 [일반] 내 몸에 생긴 불청객을 내보내며(feat.요로결석) [37] 길갈2884 19/10/21 2884 5
83188 [일반] [역사] 러일전쟁에 대한 짧은 이야기 [12] aurelius1982 19/10/21 1982 18
83187 [일반] (삼국지) 서서, 밑바닥에서 출발한 자의 노력 [36] 글곰3131 19/10/21 3131 36
83186 [일반] (스포)브레이킹 배드 엘 카미노(브레이킹 배드 그 이후 이야기) 후기 [33] 그때가언제라도3412 19/10/20 3412 0
83185 [정치] 與지지율 떨어져도 한국당 지지율은 그대로 [120] 나디아 연대기11079 19/10/20 11079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