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09/12/09 16:55:18
Name 히로요
Subject Ob-La-Di, Ob-La-Da 첫 라이브가 12월 2일에 있었네요...




The very first time the song was performed live by one of the Beatles was on 2 December 2009, as McCartney played the song in Hamburg, Germany on the first night of a European tour.

위키의 오브라디 오브라다에 대한 설명에 이렇게 추가가 됐군요..

비틀즈 시절은 물론이고, 윙스 시절 그리고 최근에 이르기까지, 매카트니옹이 이 노래를 라이브 무대에서 부른 적은 단 한 번도 없습니다..

그런데, 12월 2일 '굿이브닝 유럽투어' 첫 번째 공연인 함부르크에서 폴 매카트니가 드디어 이 노래를 불렀네요..

얼마전 무한도전에서도 쓰일 정도로 널리 알려진 곡입니다만, 이 곡에 대한 평은 그리 좋지 못합니다...

영국의 모 잡지에서 있었던 영국 역대 최악의 곡이라는 조사에서 1위라는 불명예를 안기도 했었고, 팝 전문가인 전영혁씨는 이 노래를 가리켜, 화이트 앨범에서 가장 처지는 곡으로 느껴진다고 평했을 정도였죠..
(개인적으로는 전혀 동의하지 않는 의견입니다...ㅠㅠ)

전문가들이 뭐라하든간에, 저는 이 곡이 좋습니다...

비틀즈 노래 중에 가장 좋아하는 곡은 아닙니다만, 이 노래를 듣고 있으면 기분이 좋아지거든요...

이렇게 라이브로 듣게 되니 더 좋네요...

제발 우리나라에서 매카트니옹의 공연이 이루어져서, 제 귀로 직접 들으면 소원이 없겠습니다...ㅠ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닥터페퍼
09/12/09 17:05
수정 아이콘
이 노래 평가가 그렇게 좋지 못했나요ㅠ 갠적으로 엄청 좋아하는 노래 중에 하나였는데..

어쨌든 매카트니옹.ㅠ 한국에 좀..
화이트푸
09/12/09 17:09
수정 아이콘
저도 좋아하는 노래입니다만... 왜이리 평가가 좋지 못하죠?
전문가들 의견은 이미 귀닫아 버린지 오래라... 큰 신경은 안쓰지만...

예전 라이프 까페같은데 가니 라이브가수가 이 노랠 불렀는데.. 괜찮더라구요..
09/12/09 17:13
수정 아이콘
오브라디 오브라다가 울랄라로 보이는걸 보니 저는 중증이군요.. 개인적으로 상당히 좋아하는 곡입니다. 들으면 기분이 좋아지는 곡!
09/12/09 17:15
수정 아이콘
저도 사실 이 노래 별로 안좋아합니다... 아마도 비틀즈 노래 중에 제가 가장 좋아하는 while my guitar gently weeps 다음 트랙이라 더욱 그런 걸 수도... CD로 들을 땐 넘기는 일이 허다하죠..
pErsOnA_Inter.™
09/12/09 17:27
수정 아이콘
비틀즈 본인들도 이노래는 좋아하지 않았던 걸로 알고 있습니다.
09/12/09 17:50
수정 아이콘
평론가들이란게 원래 그런 사람들이죠.
가벼운 분위기의 catchy 한 후렴을 가진 곡을 까면 있어보이니까요.
그냥 최고일것도 최악일것도 없는 가벼운 로큰롤이고 초기 비틀즈 느낌이 나긴하지만 그리 새로운 시도도 아닌데 말이죠.
09/12/09 17:57
수정 아이콘
흠. 비틀즈 노래중에 거의 손가락에 둘 정도로 좋아하는 노래인데 전문가의 귀와 다른가봅니다.
나두미키
09/12/09 18:20
수정 아이콘
노래는 참 좋은것 같은데 말이죠..
유유히
09/12/09 18:20
수정 아이콘
I wanna hold your hand 와 그다지 다를것도 없어보이는데 말이죠.
켈로그김
09/12/09 19:56
수정 아이콘
롱다리송 원곡이죠.
롱다리 롱다리 롱~롱~
정테란
09/12/09 20:49
수정 아이콘
이렇게 신나는데 뭐가 더 필요한거죠?
이 노래가 그렇게 후졌으면 이 곡보다 못한 노래 지천에 깔렸는데 말입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2475 [일반] [펌]에반게리온의 세계관 및 설정 파해치기 VOL1(스압) [5] 히로요8315 11/10/20 8315 0
30516 [일반] 메이저 리그에서도 희귀한 3루수 라인드라이브 아웃... [24] 히로요9113 11/07/25 9113 0
22454 [일반] [펌]민주주의와 선거에 관한 여러 옛 말들.. [7] 히로요3792 10/06/01 3792 0
21297 [일반] [펌]사람을 쏜적이 없거나 부상자의 비명을 듣지 못한 자만이 피와 더많은 복수와 파괴를 외친다.. [7] 히로요3963 10/04/21 3963 0
18164 [일반] Ob-La-Di, Ob-La-Da 첫 라이브가 12월 2일에 있었네요... [11] 히로요4168 09/12/09 4168 0
15812 [일반] 배철수 음악캠프에서 조사한 가장 좋아하는 비틀즈 노래 1위만 남았네요.. [36] 히로요5637 09/09/08 5637 0
15750 [일반] 비틀즈 팬이라면 아주 반가울만한 TV 광고가 나왔네요.. [22] 히로요4441 09/09/05 4441 0
15637 [일반] 어제 방송했던 배철수의 음악캠프에서의 간접적인 지 드래곤 표절 언급.. [174] 히로요9693 09/09/01 9693 2
15390 [일반] G 드래곤의 표절 논란에 대한 소니ATV뮤직퍼블리싱 한국지사 입장 전문 [47] 히로요7954 09/08/21 7954 1
15214 [일반] YG, G드래곤은 진퇴양난의 위기네요.. [63] 히로요10078 09/08/14 10078 1
15132 [일반] 비틀즈 좋아하시면 한 번 도전해 보세요..방송에 나왔던 매니아 퀴즈입니다... [6] 히로요4237 09/08/11 4237 0
5326 [일반] [퍼온글]시골 의사가 본 의료보험 제도 논쟁.. [26] 히로요5963 08/04/16 5963 3
1760 [일반] 지구 방위대 드림팀 놀이 재밌네요:) [12] 히로4044 07/07/03 4044 0
1307 [일반] 부대복귀를 30분 남기고 [14] 히또끼리4342 07/05/14 4342 0
78342 [일반] 로마의 전설, 비밀의 이름 [20] 히나즈키 카요6397 18/09/24 6397 15
77140 [일반] 파르마의 레전드, 루카렐리 은퇴선언 [29] 히나즈키 카요7374 18/05/29 7374 9
77093 [일반] 미국이 밝힌 북한이 어긴 약속들 [94] 히나즈키 카요13160 18/05/25 13160 23
77022 [일반] 파르마의 세리에A 복귀, 그야말로 영화와 같은 일이 벌어졌네요. [32] 히나즈키 카요10011 18/05/19 10011 17
76925 [일반] 1차 세계대전에 참가했던 유대계 독일인들 [20] 히나즈키 카요6715 18/05/10 6715 6
76884 [일반] 통일 뒤에 국방비를 줄일 수 있을까? 중국의 도련선 전략. [85] 히나즈키 카요10981 18/05/05 10981 16
76449 댓글잠금 [일반] (칼럼 번역)House of 1000 manga-강철의 연금술사 [302] 히나즈키 카요7629 18/04/02 7629 22
76282 [일반] 문통의 사과메시지 제안에 난색을 표한 베트남 정부 [43] 히나즈키 카요14000 18/03/24 14000 5
35446 [일반] 프로야구 10구단, 전북지역 기업이 공개가 되었네요. [63] 7303 12/02/20 7303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