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12/08 13:13:20
Name 손금불산입
File #1 삼국지14_순욱.jpg (76.1 KB), Download : 2
Subject [기타] [삼국지 14] 시리즈 지력 Top 10 장수 공개


1위 제갈량 100
2위 곽가 98
3위 가후, 방통 97
5위 주유, 사마의 96
7위 순욱, 육손 95
9위 순유, 법정 94



이 밖에 별도로 공개한 장수들

강유 : 90
진궁 : 89
여몽 : 89
손권 : 80
이전 : 79
원소 : 70
타사대왕 : 70
채화 : 1
올돌골 : 1



유게에 순욱 글을 쓸 때는 일러스트가 안나온줄 알았는데 공개가 되었더군요. 첨부해봅니다.

곽가의 지력이 다시 상향되었습니다. 왜인지는 모르겠고... 중드 사마의에서 곽가도 좋게 표현이 되었던건지? 사마의는 통솔을 퍼주다보니 지력 쪽에서 살짝 깎은 것도 같네요.

나머지 장수들은 이전작과 대부분 비슷합니다. 원소가 전체 시리즈 로우 수치를 받았던 지력 70이 그대로 넘어오는게 문제이긴 한데... 코에이가 굳이 누군가를 재평가하고 싶다면 사마의나 진나라 쪽이 아니라 원소 쪽을 재평가하는게 나을텐데 말이죠. 현실은 타사대왕급.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9/12/08 13:21
수정 아이콘
곽푸치노가 또?
코우사카 호노카
19/12/08 13:26
수정 아이콘
곽푸치노 거품이 흘러넘친다..
11회 글쓰기 수상자꿀꿀꾸잉
19/12/08 13:32
수정 아이콘
조조를 죽일뻔한 가후보다 곽가가 더 높다니
19/12/08 13:45
수정 아이콘
문약형님이 위에서 4등이라니
Liberalist
19/12/08 13:48
수정 아이콘
곽가를 너프하고 노숙을 버프줘야 하는데...
강미나
19/12/08 14:06
수정 아이콘
중드 사마의 봤으면 순욱 더 올려줄만한데....
클로로루실후르
19/12/08 14:31
수정 아이콘
능력치 글 계속 보기만 해도 넘나 기대되는데
이번에는 재밌게 좀 잘 내줬으면 좋겠네요.

삼탈워가 그렇게 만들어도 잘 팔린다는 걸
보여줬으니 코에이도 분발 했으면.
피를마시는새
19/12/08 14:50
수정 아이콘
222222222222222
잠만보스키
19/12/08 14:57
수정 아이콘
올돌골은 인간이 아님니까?
청순래퍼혜니
19/12/08 14:58
수정 아이콘
지력 1이면 인간의 말은 할수 있나요?
치토스
19/12/08 15:12
수정 아이콘
지력부분을 전투계략,내정 이렇게 두가지로 세분화 하면 좋을텐데
닉네임을바꾸다
19/12/08 15:23
수정 아이콘
원소를 좋게 만들면 원소가 미쳐 날뛰나???(그럴 인공지능은 넣고?)
19/12/08 15:37
수정 아이콘
지력1이면 돌대가리아입니꽈?
아따 제갈량 느끼한거보소.,
19/12/08 15:44
수정 아이콘
거품 아닙니돠. 역시 근본게임답네요.
스덕선생
19/12/08 15:47
수정 아이콘
그놈의 사마의 사랑은 끝이 없군요
하긴 사마의 좋다고 진나라도 겸사검사 밀어주던데 이정돈 당연한건가.
조말론
19/12/08 15:56
수정 아이콘
제갈량 사진이 없습니다..
에바 그린
19/12/08 16:02
수정 아이콘
중드 사마의에서 곽가는 조조의 제1심복 같은 느낌으로 나오죠. 순욱과는 다르게 철저한 조조의 사람이라 비밀감찰조직(이름이 기억이...)을 맡기도 하고요. 딱히 뭐 엄청난 두뇌 이런 묘사는.. 머리좋기로는 양수가 제일로 나오는데 양수가 떡상했으려나
R.Oswalt
19/12/08 16:15
수정 아이콘
곽가코인 손절한 흑우 없제?~ 특기도 달달한 거 달고 나올 게 뻔하죠 크크
미카엘
19/12/08 16:35
수정 아이콘
올돌골 1은 짐승만도 못한 IQ인가요 크크크.
원소 평가절하는 진짜 어이 없는 수준..
도뿔이
19/12/08 16:41
수정 아이콘
지력이란게 좀 에매하죠..
전체적인 큰 그림을 그릴줄 알았던 인물(ex:노숙)
모략에 특히 능했던 인물(ex:가후)
군략에 특히 능했던 인물(ex:육손)
이런 인물들을 다 하나로 묶어서 지력으로 놓으니..
도뿔이
19/12/08 16:44
수정 아이콘
실제로도 각각 다른 생각으로 모였던 조조의 모사진중에
조조와 가장 뜻이 잘 맞았고 총애를 받았던게 곽가였다고 하죠..
곽가의 가장 유명한 에피소드인 손책요절예상도
곽가가 점쟁이였다가 아니면 걍 운좋게 때려맞췄다가 아니고
곽가가 조조 휘하의 정보 조직의 장이 아니었겠냐부터
손책 암살을 배후에서 조정했다는 과격한 의견까지 있으니깐요
VictoryFood
19/12/08 17:11
수정 아이콘
곽가가 저렇다면 법정이라도 더 높여주던가!!
귤마법사
19/12/08 17:49
수정 아이콘
기존의 지력하고 정치 부분을 바꿨으면 좋겠어요.
정세를 파악하고 큰 그림을 그리는 능력=>정치
모략&군략=>지략
기존 정치=>내정
이렇게 하면 바뀌는 정치 부분이 게임 안에 녹아내리는 부분이 어려워보이긴한데
군주한테 조언을 내리는 정확도라던가 정치 능력에 따라 적대 세력 내부 상황을 알 수 있게 한다던가 삼6에 나왔던 파벌 시스템에서 가장 큰 파벌을 형성하다던가 하는 부분으로 나오면 좋겠네요.
또한 매력이란 능력을 덕이나 카리스마로 이름을 바뀌었으면 합니다.
유비 조조 장각 이런 애들이 가진 매력하고 초선이 가진 매력이 동일 선상에 있는 게 이상하거든요
강미나
19/12/08 18:12
수정 아이콘
제가 손책암살 배후에 곽가가 있지 않겠냐 생각하는 쪽이긴 한데 딱히 근거가 없긴 하죠 흐흐
StayAway
19/12/08 18:14
수정 아이콘
(수정됨) 어차피 명 짧아서 오래 쓰지도 못하는데..
개인적으로는 가후의 꾸준한 고평가가 눈에 띄는군요. 강유사랑이야 예전부터 알아줬고
.. 근데 이유가 없네요?
도뿔이
19/12/08 19:21
수정 아이콘
(수정됨) 가후야 뭐 삼덕들 사이에서도 실제로 삼국지 최고 모사가 아니었겠냐는 이야기가 나오는 인물이니..
살아서 실행한걸로 알려진 계략중에 실패한게 없다고 하죠..
그것도 꾸준히 좋은 상황에서만 한게 아니고..
망하기 직전인 이각을 수행해서 여포,왕윤을 이기고
장수 수행해서 조조한번 박살내고
그 조조 한번 죽일뻔 하고..
솔직히 조조 아들중 맏이라는 것 말고 별다른 장점이 없던
조비 수행해서 황제 만들고..
생각해보면 조비에게 최고 은인이네요..
결국 가후의 계략으로 조앙이 죽은거니..
도뿔이
19/12/08 19:23
수정 아이콘
유비의 매력과 초선의 매력은 사실 같은 것이었다는게 학계의 정설...
좌종당
19/12/08 23:59
수정 아이콘
아니 크크
신류진
19/12/09 09:48
수정 아이콘
가후는 인정이죠 진짜

게다가 주인을 몇번 바꿨는데도, 말년까지 자기관리 빡세게 하면서 숙청당하지않고 조심조심 끝까지 살았다고하니,

사내정치(?)력도 최상이었지 않나 싶습니다.
Liberalist
19/12/09 10:32
수정 아이콘
가후, 강유는 행적을 보면 해당 능력치 받을만한 양반들이라 뭐... 근데 강유는 코에이 양아들 라인에서 밀려난지가 꽤 오래됐습니다. 요즘 코에이 양아들은 조시류와 쓰마이라 봐야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7741 [LOL] 중후반 베인의 엄청난 승률 [14] 이는엠씨투1842 20/01/28 1842 0
67740 [기타] 파이널판타지6 클리어 후기 [17] 짱구863 20/01/28 863 2
67739 [LOL] 상윤과 명예의 전당, 그리고 기준 [16] 차은우2148 20/01/28 2148 1
67738 [LOL] LCS 1주차 요약 - 올해도 똑같다? [13] 비오는풍경1107 20/01/28 1107 1
67737 [LOL] 상윤이 2부리그에 복귀했습니다. [38] Leeka3302 20/01/28 3302 0
67736 [LOL] 아무도 궁금해하지않는 LC뭐시기 리그 후기 [12] 암드맨1550 20/01/28 1550 5
67735 [LOL] LCS 선수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18] 라면4770 20/01/27 4770 1
67734 [기타] [논단] '그리핀' 사태를 보며 [12] manymaster3654 20/01/27 3654 4
67733 [LOL] LEC 1주차 간단 감상 [13] 비역슨2705 20/01/26 2705 3
67732 [기타] [DJMAX] 디제이맥스 리스펙트V 지금까지의 플레이 소감 [34] 은하관제2339 20/01/25 2339 0
67731 [LOL] 2020 우르프 체험기 [15] 초동역학4457 20/01/24 4457 0
67730 [LOL] 집 나간 엄마는 어디로 갔나? [60] 윤정12019 20/01/23 12019 2
67729 [스타1] 1.23 정전록 10주년 타임머신 (스압) [29] ELESIS2956 20/01/23 2956 5
67728 [LOL] 아프리카에서 lec/lcs중계를 진행합니다 [31] 차은우3812 20/01/23 3812 0
67727 [LOL] 테디를 의식한 적 없다는 룰러, 그리고 엠비션의 반박. [50] 삭제됨6561 20/01/23 6561 0
67726 [LOL] 나의 제재 기록 뒤돌아 보기 [44] 배두나3607 20/01/23 3607 0
67725 [기타] 파판영식레이드 2층에서 엄청 많이 걸러질것 같습니다 [12] 이츠키쇼난1957 20/01/23 1957 0
67724 [LOL] LCK 연봉순위 1~7위 (feat inven 추정) [68] Leeka6420 20/01/23 6420 0
67723 [기타] 김철학씨, 김영만씨, 사퇴하시죠. [32] manymaster7026 20/01/23 7026 183
67722 [LOL] 댄디와 야스오 장인 '프제짱' 을 영입한 LPL 팀 이스타 [26] 신불해4577 20/01/22 4577 1
67721 [LOL] 올해는 스크림도르 없다 [55] 차은우7802 20/01/22 7802 1
67720 [LOL] 브라질 CBLOL도 프랜차이즈 도입을 공식화 했습니다. [23] 마빠이2468 20/01/22 2468 0
67719 [LOL] LCS, LEC. 북미와 유럽리그의 롤드컵 선발전이 폐지되었습니다. [32] Leeka2936 20/01/22 2936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