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11/18 00:18:04
Name 감별사
File #1 5877e9582c0d0117c461d44e6a6f6b61.jpeg (30.0 KB), Download : 3
Subject [LOL] [단독]불공정 계약 진행 중인데… ‘카나비’ 에이전트는 손놓고 있었다 (수정됨)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005&aid=0001260009


키앤파트너스와 사실상 동일 회사인 법무법인 비트는 최근 그리핀과 JDG 간 이적 합의서를 작성하는 데 관여했다. 서군의 이적 계약 추진 상황을 알고 있었던 셈이다. 그런데도 키앤파트너스는 서군에게 계약 관련 진행 상황 등을 알려주거나 자문을 해주겠다는 의사를 표하지 않았다. 에이전트가 관여하지 않은 가운데 그리핀은 서군과 직접 계약을 논의했다.

키앤파트너스는 그리핀과 그 소속 선수인 서군을 동시에 대리해 불법 소지가 있는 ‘쌍방대리’ 의혹을 받고 있다. 이해가 충돌하는 상황에서 팀의 입장을 더 고려해 서군이 결과적으로 피해를 본 것 아니냐는 시각도 있다. 한 업계 관계자는 “에이전트는 기본적으로 선수의 가치를 대변하는 대리인”이라며 “키앤파트너스는 에이전트의 역할보다는 철저히 팀 입장에서 움직인 것 같다”고 지적했다.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은 “그리핀은 에이전트를 통하지 않고 미성년자인 서군과 직접 계약을 논의했다”며 “서군은 정해진 각본처럼 준비된 계약에 끌려다녔다. 후진적 계약 시스템이 자리 잡지 못하도록 정부 차원의 실태 조사와 대책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국민일보와 하태경 의원이 열일 중이네요.(E스포츠에서는 국민일보가 정론지인듯...)
이런 건 진짜 많이 많이 응원합니다.
그보다 키앤파트너스하고 법무법인 비트...
얘네들 그 성공적인 사례라면서 사진 올렸다가 그 사진 뒤늦게 내린 그 곳 아닌가요?
운타라, 고릴라, 도인비 선수도 이곳 키앤파트너스 소속 선수네요.


*추가






송도영 파트너 변호사를 뺀 네 명의 변호사 이름이 일치합니다.
그리고 강남구 영동대로 735 9층(청담동, 골프존타워)
사무실 위치도 똑같습니다.

키엔파트너스와 법무법인 비트는 거의 동일회사라고 봐도 무방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다크템플러
19/11/18 00:29
수정 아이콘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502&aid=0000000277
여기네요. 나름 인터뷰도 하고 기대한곳인데 흠..
이정재
19/11/18 00:30
수정 아이콘
에이전트가 있었군요... 몰랐습니다
저격수
19/11/18 00:31
수정 아이콘
선수 에이전트가 법무법인 비트고 팀측 에이전트랑 같은 곳이라고요....?
차은우
19/11/18 00:34
수정 아이콘
와 여기 기사도 봤었는데....제가 에어전시 기사본게 이렇게 두개있네요..

http://naver.me/5YJlklCt (키앤파트너스)

http://www.naver.name/bbs/link.php?bo_table=site&wr_id=49366&no=1 (이앤프로스포츠)
興盡悲來
19/11/18 00:40
수정 아이콘
뭐 일단은 '죄다 한통속 악당놈들이네'라고 생각하기보다는 로펌에서 에이전트 업무를 겸하는 경우가 많은데 국내에는 e스포츠 관련 업무를 하는 로펌이나 에이전트 자체가 별로 없다보니 이런 일이 생기는게 아닐까 쪽으로 생각해야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힘든일상
19/11/18 00:57
수정 아이콘
원래 에이전트라는게 자기 배제하고 구단이랑 선수랑 알아서 계약 체결하면 가만히 있으면 되는건가보네요.
19/11/18 01:10
수정 아이콘
그럼 이바닥이 꽤나 희안하다는 얘기네요. 특이한 사례가 아니라.. 파다보면 별 얘기 다 나올수도 있겠네요.
캬옹쉬바나
19/11/18 01:13
수정 아이콘
돈만 받고 일은 제대로 안 했다는 거네요
19/11/18 01:30
수정 아이콘
더 빨리 펑펑 다 폭로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미성년자 데리고 뭐하는짓들인지 진짜...
라이엇 조치는 언제 이루어지나요. 시즌 시작전엔 반드시 헬퍼엔딩 말고 정의9현 엔딩 나왔으면 하네요.
하태경의원 열일22
꼬마군자
19/11/18 02:23
수정 아이콘
이야.. 이런 것도 있군요. 대처가 이상한 것 같더니..
한통속이 맞지 않나요? 굳이 사정봐줄 필요가?
대패삼겹두루치기
19/11/18 02:43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론 하태경 의원이 사건 초반부터 진정성 있게 잘 해주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런게 숟가락 얹기면 제대로 일 하는건 도대체 뭘지 궁금하네요.
보라도리
19/11/18 03:02
수정 아이콘
다른 스포츠 에이전시로 들면 말이 안되긴 하죠.. 에이전트가 결국 선수 이적과정시 떨어지는 페이로 먹고사는 동네 인데 무슨 연습생도 아니고 팀대팀 정식 계약 하는데 방관을 한다? 몰랐다? 말이 안되는 소리..
Knightmare
19/11/18 03:15
수정 아이콘
다음 총선에는 진지하게 표를 줄려고 합니다.
19/11/18 04:57
수정 아이콘
이쯤에서 다시 떠올려보는 라코 조사 중간발표

웃.음.벨
공원소년
19/11/18 04:59
수정 아이콘
라코는 그거지요.
라이엇은 모든 계약에 있어서 라이엇이 중간에 항상 확인하고 파악해야 할 의무가 있습니다. 이건 라이엇에서 밝힌 이적관련 약관에도 존재하지요.
헌데 만약 이번 사건이 밝혀진 대로라고 하면 라코도 책임을 모면할 수 없지요. 알고도 묵인했다는 소리니까요. 그러니 어떻게든 덮으려고 애를 쓸 수 밖에요.
노련한곰탱이
19/11/18 05:22
수정 아이콘
에이전트가 있었어???????
Jeanette Voerman
19/11/18 07:04
수정 아이콘
가마니가 될 거면 장사 왜하냐 아그들아
제이홉
19/11/18 07:11
수정 아이콘
에이전트가 있었다는게 어이가 없네요.
감별사
19/11/18 07:13
수정 아이콘
로펌 비트와 키앤파트너스는 사실상 같은 곳이라고 봐야 합니다.
예전에 글삭튀했던 비트 글에서, 두곳은 사무실을 같이 사용하고 있으며 변호사 목록 5명 중 4명이 일치함이 나타났습니다.(...)
청춘시대
19/11/18 07:31
수정 아이콘
법이 무서워서 말은 아끼겠습니다.
감별사
19/11/18 07:36
수정 아이콘
http://www.dailyesports.com/view.php?ud=201808130333178827e90a5ea104_27

게임을 사랑하는 변호사들이 뭉쳤다…e스포츠 전문 에이전시 키앤파트너스 / 이들은 법무법인 비트 소속의 변호사 4인방(최성호, 백승철, 안일운, 안형서)으로 최근 키앤파트너스라는 e스포츠 전문 에이전시를 설립한 주인공들이다.
야근싫어
19/11/18 07:43
수정 아이콘
킹 갓 일 보
興盡悲來
19/11/18 07:59
수정 아이콘
네 같은곳이 아니라는게 아니라 이바닥이 좁다보니 겹친게 아닐까 하는 얘기였습니다
19/11/18 08:32
수정 아이콘
음 좀 일을 똑바로 했으면 거의 과점시장으로 클수도있었을텐데..
여긴 지금 계약되어있는 선수들말고 안들어가겠네요
19/11/18 09:01
수정 아이콘
그러니까 잘하고 못하고를 떠나서 선수와 팀 입장을 모두 대변하는거 자체가 불법일수 있다는거죠?
상식적으로 말이 안되는 일이긴 하니.
카미트리아
19/11/18 09:13
수정 아이콘
[키앤파트너스는 “법무법인 비트가 서군의 임대, 이적 계약서를 검토한 사실은 있다”면서도 “에이전시의 특성상 선수 측에서 도움을 요청해야 관련 업무를 진행할 수 있다. 서군이 도움을 요청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키앤파트너스는 e스포츠에 대한 풍부한 업무 경험을 바탕으로 선수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겠다는 취지로 설립된 회사”라며 “선수들의 의사를 최우선적으로 존중해 업무를 처리하고 있다”고 전했다.]

에이전시가 임대 , 이적 계약 업무를 안하면 무슨 일은 한다는 건가요?
걍 놀고 먹다가 돈 때먹겠다는 소리 아니에요?
19/11/18 09:23
수정 아이콘
게임을 사랑하는에서 웃으면되나요?
소독용 에탄올
19/11/18 09:52
수정 아이콘
라코가 책임을 진다고 해봐야 민사상책임 정도 질려나요.
프로게이머는 노동자가 아닐거고, 불공정 거래관행 관련 조치들이 그렇게 빡빡하진 않을거라....
바람의바람
19/11/18 09:56
수정 아이콘
어메이징 하군요... 갈아엎어야 되는게 왜이리 많은지...
도라지
19/11/18 09:57
수정 아이콘
카나비 선수 경우를 생각하지 않고 봤을 땐, 선수가 직접 하겠다고 하면 어쩔 수 없는거 아닐까요?
19/11/18 10:02
수정 아이콘
선수가 개입하지말라고 하지않는이상 계약했으면 일을 해야되는거 아닌가요?
계약하는거 자체를 몰랏으면 모를까.. 이정도면 배임아닌가?
19/11/18 10:21
수정 아이콘
그러니까 그리핀쪽 법인이 카나비 에이전트 역할까지 했다는거죠?? 미쳤네 이거
허저비
19/11/18 10:21
수정 아이콘
류현진이 보라스랑 에이전트 계약했는데 계약 추진해 달라고 명시적으로 말 안하면 나도 모르는 사이에 텍사스에서 1년 1000만에 뛰어도 할말이 없다는 논리네요.
오퍼가 오면 그거 잘 조율해서 선수한테 의사타진 하고 최종 처리하는게 에이전트 인줄 알았는데 오늘 새로운 개념을 배워갑니다.
ioi(아이오아이)
19/11/18 10:25
수정 아이콘
카나비가 도와달라고 했으면 도와주었을 텐데 말을 안하니 우리는 그냥 카나비가 우리 필요 없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이번 일에서 손 안 댔다.

전문 에이전트가 아니고, 계약에 대한 법적 자문을 대신 해준다는 의미에서의 에이전트라고 봐야겠네요.
윤지호
19/11/18 10:43
수정 아이콘
이건 계약된 에이전시가 아니라 그냥 법률자문 정도의 느낌인것 같은데요
명색이 변호사인데 에이전트 계약 맺고 저런식으로 일처리를 하진 않았겠죠
예킨야
19/11/18 10:53
수정 아이콘
본사도 손 놓고 있는지.. 일 좀 해라
저격수
19/11/18 11:12
수정 아이콘
계약서만 보면 법적 자문에 그치는 게 아니라 계약 대행에 대한 권한을 얻은 정도의 에이전트같은데, (선수가 거부하지 않으면 대행 가능으로 보이거든요) 지금 드러나는 사실로 보면 계약 불이행이거나 사측 계약을 우선시한 거네요.
카미트리아
19/11/18 12:36
수정 아이콘
계약서에는 독점 에이전트 계약으로 되어있고
선수가 거부하는 계약을 할수 없다는 항목도 있는 걸로 봐서는
법률 자문으로 보기는 어렵지않나 싶네요
카미트리아
19/11/18 12:38
수정 아이콘
계약서 보면 독점 에이전트 계약으로 되어 있어서요.
바로 아래에 선수의 의사에 반하는 계약을 할수 없다는 항목이 있고요

법률 자문으로 보긴 힘들듯 합니다.
19/11/18 13:03
수정 아이콘
중간발표가 딱 그거였죠
교묘히 제3자인척 발빼려고한거
근데 국회의원까지 낀 마당에 그건 어려울겁니다
천만다행
윤지호
19/11/18 13:16
수정 아이콘
... 그럼 직무유기 아닌가요 이거
azCiento
19/11/18 13:28
수정 아이콘
게임하느라 선수 혼자하도록?
19/11/18 14:43
수정 아이콘
에이전시 직무유기. 하태경 의원 최고. 제 표를 드릴게요.
19/11/18 16:10
수정 아이콘
추악한 어른들,,
19/11/18 16:26
수정 아이콘
제 표 가져가십쇼
Lord Be Goja
19/11/18 18:57
수정 아이콘
단순히 돈받고 일을 안한건지, 복잡하게 돈을 받아서 일을 안한건지 궁금하군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48457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120289 4
공지 [LOL] 아직 무엇이 중헌지 모르는 라이엇코리아, 다시 받아적으세요 [64] 스니스니 19/12/11 50776 288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240926 9
68848 [콘솔] 원신 파이널 테스트 1차 후기 [16] 레드로키1176 20/07/07 1176 1
68847 [LOL] LCK 3주차까지의 경기별 시청자 수 정리 [9] Leeka1752 20/07/07 1752 1
68846 [기타] 윤상현 의원 "프로게이머 군문제, 상무 e스포츠팀 만들자" [48] 及時雨3287 20/07/07 3287 0
68845 [LOL] ESPN 파워 랭킹 (~7월 6일) [39] 감별사3174 20/07/07 3174 0
68844 [모바일] 폰게임들 여러가지 주저리(+추천) [30] 천사1932 20/07/07 1932 1
68843 [오버워치] OWL 서머 쇼다운 리뷰 [11] Riina629 20/07/07 629 2
68842 [모바일] 들으면 기분이 좋아지는 프리코네 ost [13] 라쇼835 20/07/07 835 2
68841 [LOL] 극대노하는 북미 해설진 모음 (feat. 이게 챔프냐) [12] 미원4614 20/07/07 4614 0
68840 [콘솔] 라스트 오브 어스 2 후기 [스포일러 다수 포함] [25] 고블린점퍼케이블2143 20/07/06 2143 8
68839 [LOL] LCK 서머, DPM / 15분 CS 도르 잠시 살펴보기. [22] Leeka2530 20/07/06 2530 1
68838 [모바일] 너와 웃고 너와 우는 배드 엔드의 그 끝에서, 프린세스 커넥트! Re:dive! [83] 라쇼2109 20/07/06 2109 6
68837 [LOL] 지표 이야기가 나와서 올려보는 한화의 라인별 지표 [28] 프테라양날박치기2690 20/07/06 2690 0
68836 [LOL] lpl지표 dpg를 보고 구해본 이번 서머시즌 lck dpg [25] 차은우2250 20/07/06 2250 3
68835 [LOL] MSC에 다녀온 네 명 미드라이너의 상대적인 지표를 알아보자. [81] 감별사5545 20/07/06 5545 2
68834 [LOL] 클템이 이야기하는 댕겅파와 비댕겅파. [229] 감별사9918 20/07/06 9918 3
68832 [콘솔] 뒤늦은 라오어2 리뷰(스포많음) [184] 불쌍한오빠6142 20/07/06 6142 3
68831 [모바일] 여지껏 해 본 모바일 게임들에 대한 짧은 이야기들 [105] Cand4888 20/07/05 4888 1
68830 [LOL] 빅4? No. 이젠 빅 파이브다. - LCK 15일차 후기 [45] Leeka7039 20/07/05 7039 0
68829 [LOL] LEC 서머 1라운드 종료 - 매드 라이언스 & 로그 공동 1위 [24] 비역슨2929 20/07/05 2929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