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11/17 18:03:37
Name 루데온배틀마스터
Subject [스타2] 초갓 정명훈 스타2 프로게이머 은퇴
한 20분 전 쯤 정명훈 선수가 은퇴를 발표했습니다.
개인방송을 통해서 발표를 진행했고 게이머로서 아쉬움이 남아서 복귀했었는데
그 아쉬움을 다 떨쳐내서 은퇴한다고 하는군요

제대 후 본선에 GSL 본선에 올라가면서 녹슬지 않은 기량을 보여주기도 했고
극한까지 치달은 멀탯 싸움에서는 밀리는 모습과 프로토스전이 발목을 잡는 모습도 보여주기도 했는데요
어찌됐든 군 전역 후 어느정도 할 수 있다는 걸 보여준 사례로
박수호 조중혁 등 스타2 프로게이머들에게 나름 희망이 되지 않았나 싶습니다

방송 말미에 조만간 볼 수 있지 않을까 싶다 라는 뉘앙스의 말을 남겼는데
다른 종목의 코치나 조금은 가능성 낮아보이지만 스타1로의 변경 등을 예상해 볼 수 있겠네요

정명훈 선수 그동안 수고하셨습니다



정명훈 선수가 준비한 선물이라고 한 브이로그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9/11/17 18:05
수정 아이콘
은퇴군요. 아프리카 스1대회에서도 보고싶었는데... 들리는 루머엔 롤 코치로 간다는 말도 있던데..
닉네임을바꾸다
19/11/17 18:08
수정 아이콘
BJ멸망전을 마지막으로...결승전에선 좀 아쉬웠지만...
그래도 올킬도 하고 그랬는데...
제라스궁5발
19/11/17 18:09
수정 아이콘
샌박 코치 썰 뜨던데
강박관념
19/11/17 18:13
수정 아이콘
진짜 아쉽네요. 할만했던것 같은데.. 패치로 테란에 좀더 힘 주게 변경된다면 더 할수 있을것 같기도 했는데...
19/11/17 18:17
수정 아이콘
t1 테란의 마지막 불꽃...
야근싫어
19/11/17 18:20
수정 아이콘
초갓님 수고하셨습니다 ㅠㅠ
NORTHWARD
19/11/17 18:27
수정 아이콘
마지막까지 불꽃을 태워주셔서 감사합니다
피해망상
19/11/17 18:28
수정 아이콘
인쿠르트 8강 박성균선수와의 3세트, 4강 김준영 선수와의 다전제에서 팬이 되었는데 수고많으셨습니다.
19/11/17 18:38
수정 아이콘
아이고... 수고하셨습니다...
라라 안티포바
19/11/17 18:50
수정 아이콘
티빙 스타리그 봤을때가 눈에 선하네요. 아무쪼록 은퇴 후에도 좋은 일 있길 바랍니다.
졸린주술사
19/11/17 18:50
수정 아이콘
코치보단 스1복귀가 돈은 훨씬 더 될텐데.. 코치하다가 안풀리면 이영호 입대쯤 들어와도 되긴 하겠네요.
잉여신 아쿠아
19/11/17 19:19
수정 아이콘
진짜 프로라는 말이 어울리는 선수였네요..
저는 전역하고 아프리카로 갈 줄 알았는데
다시 스타2 프로게이머할 때 얼마나 놀라웠는지..
가루맨
19/11/17 19:24
수정 아이콘
그간의 정황을 보면 롤 코치로 갈 가능성이 높아 보이고 아마도 좋은 조건을 제의받은 것 같네요.
실력뿐 아니라 인성, 프로 의식 등 모든 면에서 프로게이머로서의 본보기를 보여준 선수였으니, 다른 분야로 가더라도 잘해낼 것이라고 확신하고 응원합니다.

아쉬운 건 초갓이 선수로서는 많은 나이에도 불구하고 조금씩 계속 실력이 향상되고 있었다는 거.
군 전역자 중에서는 가장 좋은 성적을 거두기도 했지만, 올해는 테란이 군심 모점추 이후 밸런스 면에서 가장 안 좋았던 해였고 그 결과로 테란 버프 패치가 예정되어 있죠.
거기다 올해 말부터 내년까지 정상급 선수들이 여럿 군 입대할 예정이어서 더 좋은 성적을 낼 수 있었을 거라는 것까지 감안하면 팬으로서 아쉬운 마음이 드는 건 어쩔 수 없는 사실이네요.

아무튼 그동안 정말 고마웠고, 덕분에 참 즐거웠습니다.
루머대로 초갓이 롤 코치로 가게 된다면, 해당 팀 경기만이라도 종종 찾아볼까 하네요.
습관처럼게임
19/11/17 19:37
수정 아이콘
스1하게될수도 있겠네요.
19/11/17 19:42
수정 아이콘
아프리카 코치로 간다는 얘기가 있던데...
19/11/17 20:17
수정 아이콘
티원 테란의 적자여서 정말 응원많이했었는데...
이렇게 은퇴를하네요 그동안 고생많았습니다
19/11/17 20:33
수정 아이콘
정명훈이 성공적으로 복귀해서 군제대후 된다는 신화를 보여줬으면 했는데 역시 군대가면 실력 녹스나봐요 ㅠ
바카스
19/11/17 20:36
수정 아이콘
스1 마지막 이영호에게 3대0을 안겼던 선수가..
비상의꿈
19/11/17 20:36
수정 아이콘
진짜 프로의 마인드가 무엇인지 보여준 선수
동생이지만 존경한다고 말하게 해준 선수
그동안 고생 많았습니다 정명훈 선수
부디 그 앞길에 행복만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바다표범
19/11/17 20:41
수정 아이콘
모든 종목 포함에서 이렇게 모범적인 프로게이머 선수는 드물다고 봐요. 스1 출신이라고 롤 코치 오는 거 반대하거나 걱정하는 분들 많던데 전 괜찮다고 봅니다.

마인드와 프로의식이 워낙 좋은 선수라 코치로 가서도 선수들한테 좋은 멘토와 멘탈 코치가 될 수 있을거라고 봐요. 그리고 롤 인게임 부분은 뚜껑 열어봐야 아는거구요.
Jeanette Voerman
19/11/17 20:55
수정 아이콘
프로의식 20
진산월(陳山月)
19/11/17 21:11
수정 아이콘
명훈아~!! 고생했다. 잊지 않을거야... ㅠㅠ
노랑풍선
19/11/17 21:1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전역하고 1년반동안 정말 엄청나게 노력하던 선수였죠. 그리고 불과 2주전에 블컨우승자를 두번씩이나 꺾었던 실력자이기도 하죠. 정명훈선수의 미래를 응원합니다. 어디서든 성공할거라고 믿습니다.
잠이온다
19/11/17 21:23
수정 아이콘
국방부마저 극복한 진정한 초인....

어떤 길을 가든 응원합니다.
19/11/17 21:24
수정 아이콘
국ㅡ본 정명훈 화이팅!
이정재
19/11/17 21:26
수정 아이콘
헬로우 애너하임 한번 더보고싶었는데
삼겹돌이
19/11/17 21:26
수정 아이콘
정명훈 수고하셨습니다
GjCKetaHi
19/11/17 21:41
수정 아이콘
롤 그마라는 소리가 있던데 사실인가요? 사실이면 그게 시간상 가능한가
비오는풍경
19/11/17 22:12
수정 아이콘
그동안 고생했고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겠습니다.
19/11/17 22:50
수정 아이콘
정명훈 선수 스타1때는 좋아하던 선수는 아니였는데 이후의 행보를 보면 인정할수밖에 없네요 멋있습니다
及時雨
19/11/17 23:19
수정 아이콘
너무 고마워요 끝까지 노력해줘서.
은퇴하기 전에 GSL 무대에서 다시 만날 수 있어서, 계속 도전해줘서 고맙다고 전해줄 수 있어서 다행이었습니다.
동갑내기 프로게이머들이 하나둘 떠나가는 와중에도 늘 응원하던 선수라 더 헛헛하지만, 앞으로도 이스포츠 판에서 멋진 모습으로 계속 만날 수 있을거라 믿고 응원하겠습니다.
대성당늑돌
19/11/17 23:46
수정 아이콘
임요환 최연성 정명훈으로 이어지는 라인이 이렇게 끝나나..
커티삭
19/11/18 00:47
수정 아이콘
정말 고생 많이하셨습니다.

혹시 KT로 오실생각은 없으신지..
암드맨
19/11/18 02:22
수정 아이콘
고생하셨습니다.
들쾡이
19/11/18 09:04
수정 아이콘
그동안 고생하셨습니다 국본
랜슬롯
19/11/18 10:47
수정 아이콘
스타2 더이상 안한지 몇년이 넘었는데도 정명훈 선수 경기는 찾아봤었는데... 너무 아쉽지만 또 끝까지 노력해줘서 너무 감사합니다.
종합백과
19/11/18 12:04
수정 아이콘
국본! 스1으로 한번 봤으면 좋겠습니다. 물론 본인이 그다지 안원하는 것 같긴 합니다만은
바다코끼리
19/11/18 13:26
수정 아이콘
10년 이상 최애 프로게이머였는데 은퇴한다니 아쉽네요. 앞으로 다른 일들도 잘 해내리라 믿습니다.
잡동산이
19/11/18 19:02
수정 아이콘
나이가 있음에도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고 감명받았습니다. 입대전 블리즈컨 진출때도 그랬구요. 어딜가든 잘 됐으면 좋겠네요.
19/11/19 06:55
수정 아이콘
테러리스트!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48458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120292 4
공지 [LOL] 아직 무엇이 중헌지 모르는 라이엇코리아, 다시 받아적으세요 [64] 스니스니 19/12/11 50779 288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240928 9
68848 [콘솔] 원신 파이널 테스트 1차 후기 [17] 레드로키1240 20/07/07 1240 1
68847 [LOL] LCK 3주차까지의 경기별 시청자 수 정리 [9] Leeka1828 20/07/07 1828 1
68846 [기타] 윤상현 의원 "프로게이머 군문제, 상무 e스포츠팀 만들자" [51] 及時雨3408 20/07/07 3408 0
68845 [LOL] ESPN 파워 랭킹 (~7월 6일) [40] 감별사3224 20/07/07 3224 0
68844 [모바일] 폰게임들 여러가지 주저리(+추천) [31] 천사1951 20/07/07 1951 2
68843 [오버워치] OWL 서머 쇼다운 리뷰 [11] Riina631 20/07/07 631 2
68842 [모바일] 들으면 기분이 좋아지는 프리코네 ost [13] 라쇼846 20/07/07 846 2
68841 [LOL] 극대노하는 북미 해설진 모음 (feat. 이게 챔프냐) [12] 미원4645 20/07/07 4645 0
68840 [콘솔] 라스트 오브 어스 2 후기 [스포일러 다수 포함] [25] 고블린점퍼케이블2157 20/07/06 2157 8
68839 [LOL] LCK 서머, DPM / 15분 CS 도르 잠시 살펴보기. [22] Leeka2534 20/07/06 2534 1
68838 [모바일] 너와 웃고 너와 우는 배드 엔드의 그 끝에서, 프린세스 커넥트! Re:dive! [83] 라쇼2113 20/07/06 2113 6
68837 [LOL] 지표 이야기가 나와서 올려보는 한화의 라인별 지표 [28] 프테라양날박치기2700 20/07/06 2700 0
68836 [LOL] lpl지표 dpg를 보고 구해본 이번 서머시즌 lck dpg [25] 차은우2253 20/07/06 2253 3
68835 [LOL] MSC에 다녀온 네 명 미드라이너의 상대적인 지표를 알아보자. [81] 감별사5551 20/07/06 5551 2
68834 [LOL] 클템이 이야기하는 댕겅파와 비댕겅파. [229] 감별사9922 20/07/06 9922 3
68832 [콘솔] 뒤늦은 라오어2 리뷰(스포많음) [184] 불쌍한오빠6145 20/07/06 6145 3
68831 [모바일] 여지껏 해 본 모바일 게임들에 대한 짧은 이야기들 [105] Cand4891 20/07/05 4891 1
68830 [LOL] 빅4? No. 이젠 빅 파이브다. - LCK 15일차 후기 [45] Leeka7044 20/07/05 7044 0
68829 [LOL] LEC 서머 1라운드 종료 - 매드 라이언스 & 로그 공동 1위 [24] 비역슨2931 20/07/05 2931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