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11/13 15:00:19
Name Leeka
Subject [LOL] 16강 제도 이후. 홈팀의 롤드컵 성적은?


14 롤드컵 (한국) -  홈팀 우승 (삼화)


시작 전부터 삼화가 우승 확정...  막는다면 삼블밖에 없다 (자국리그에서도 평과는 별개로 스프링, 서머 모두 삼블이 이겼기도 하고)

라는 분위기에

선발전에서 페이커를 4연 솔킬.. 내면서 3:0으로 박살내고 나온 삼화의 모습은 외국에서도 설레발을 떨지도 못하게 만듬..


마지막 보루라는 삼블을 일방적인 학살극으로 3:0으로 보내버린 순간..  이미 결승전에서 중국팬들조차 중국이 이길거라는 생각을 못하게 만듬..

덕분에 홈팀이 홈에서 결승전을 하는데, 홈팬들이 중국을 응원하는 웃지못할일이....




15 롤드컵 (유럽) - 홈팀 4강 (프나틱, 오리젠)


역대급 유럽팀 탄생!! 과 함께 프나틱의 기세가 하늘을 찔렀고..

뱅피셜로도 조별리그 스크림도르 수상등..  엄청난 모습을 보여줬지만

4강에서 KOO에게 막히면서...  마무리.




16 롤드컵 (북미) - 홈팀 8강 (C9)


결말은 씨나인이 그나마 8강가서 홈팀 모두 16강 광탈은 면했는데..

당시 북미의 TSM은 '한국 감코진들조차' 역대 최고 북미팀이라고 인정했고. 조별리그는 뚫을거라고 다 생각했지만..

덥맆의 전설적인 앞대쉬와 함께 TSM은 16강에서 광탈을 하게 되고.....

북미의 영원한 희망인 씨나인이 그나마 8강을 가줌.



17 롤드컵 (중국) - 홈팀 4강 (RNG, WE)


이번엔 RNG와 WE가 결승 내전한다!
우리 리라도 한국 이겼다!

하면서 분위기가 하늘을 찔렀지만...   RNG가 결국 5연갈과 함께 2:3으로 패배하고
WE마저 지면서 역대급 베이징 올림픽 주경기장 무대를 한국팀 결승전으로 양보하게 됨.



18 롤드컵 (한국) - 홈팀 8강 (KT, AFS)

6년 연속 롤드컵 결승 진출
5년 연속 롤드컵 우승
3년 연속 롤드컵 결승 내전


18 MSI에서 킹존이 준우승하면서 삐끗.. 하긴 했지만
대퍼팀 KT가 자존심을 살려줄 것으로 기대했으나...

1년간 RNG에 눌려있던 IG가 토너먼트에서 만개하면서 8강에서 광탈을...



19 롤드컵 (유럽) - 홈팀 준우승 (G2)

기원전 11 롤드컵 우승 이후.  유럽에게 첫 국제대회 트로피를 가져다주고.  그랜드 슬램에 도전하는 G2!!

8강에서 담원 - 4강에서 SKT를 연달아 꺽고. 그랜드슬램까지 단 한걸음만 남겨두면서 홈팬들의 마음을 불태웠습니다만

결승전에서 주제곡 이름에 맞는 펀플러스 피닉스에게 0:3으로 무너지면서 준우승..







신기하게도 14~19년 모두 '홈팀이 역대급 팀들' 을 다 만들어내긴 했습니다.

결말이 14 삼화빼고 전부 우승을 못하는 결말로 끝나긴 했는데...

14 삼화 - 15 프나틱 - 16 TSM - 17 RNG - 18 KT - 19 G2..   다 당대 선수들 평가도 좋았고...



과연 2020년..   2년 연속 패권을 거머쥔 중국에서 열리는 롤드컵은 과연?..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9/11/13 15:07
수정 아이콘
홈팀이 우승을 (거의) 못한다는 게 징크스 아닌 징크스가 되어버렸네요. 내년에도 이 징크스가 이어질지 궁금하네요.
스톤에이지
19/11/13 15:35
수정 아이콘
17RNG가 만약 결승갔으면 삼성이 3:0으로 이겼을지 아직도 궁금합니다
19/11/13 15:38
수정 아이콘
15년 이후 생긴 징크스가 3회 연속 우승을 노리는 LPL을 막아낼지 궁금하네요
19/11/13 15:49
수정 아이콘
페이커는 국내 개최 롤드컵은 한 번도 못나왔는데 22년에는 가능할런지...
랜슬롯
19/11/13 15:57
수정 아이콘
18년도가 정말 최악이였죠. 이번년도는 4강은 둘째치고 나름 다 조별리그 1위로 진출하고 떨어질만한 상대들한테 떨어졌는데 18년은 젠지 1학년5반으로 광탈. 아프리카 2경기 말도 못하게 유리했는데 그걸져 라는 말 나올정도로 어이없이 광탈. 그나마 KT에 모든 희망이 다 모였는데 역대급 상체와 각성한 봇듀오에 광탈할뻔 했으나 더샤이의 뇌절과 넥서스 한방차이로 기적적으로 2승 거두고 탈락까지.

개인적으로 전 가장 충격적이였던 유칼의 8강에서의 기죽은 모습이였습니다. 조선제일검으로 LCK가 낳은 무려 스코어를 우승시킨 유칼이라면 루키와 해볼 수 있을지 않을까 싶었는데 가드 올리고 두들겨 맞다가 탈락..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7001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78218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194202 9
67512 [LOL] 라코는 왜 안바뀔까? itzy22 19/12/12 22 0
67511 [기타] 데스 스트랜딩 : 메인 스토리 #8 "다시 동쪽으로" 은하관제66 19/12/12 66 1
67510 [LOL] 어렵네요.. [18] Way_Admiral2836 19/12/11 2836 19
67509 [LOL] 클템, 단군, 고인규, 왜냐맨이 평가한 스토브리그 [22] Leeka2770 19/12/11 2770 1
67508 [LOL] 4 치명타 망토 진 이야기 [25] Leeka2849 19/12/11 2849 0
67507 [기타] 데스 스트랜딩 : 메인 스토리 #7 "해변으로" [1] 은하관제159 19/12/11 159 1
67506 [LOL] 난 이제 어떻게 되건 난 관심없다. [92] 한글날기념7945 19/12/11 7945 73
67505 [기타] [삼국지 14] PS4 한국어판 예약 주문이 시작된 것 같네요. [16] 손금불산입1062 19/12/11 1062 1
67504 [LOL] 라이엇코리아에게 미스틱 선수의 징계를 요청합니다. [32] 아름다운돌4782 19/12/11 4782 31
67503 [LOL] 선수협회 창설, 소신발언이 어려운 이유? [86] 바람과 구름5633 19/12/11 5633 40
67502 [기타] 와우 미국섭 근황(?) [16] 겨울삼각형2671 19/12/11 2671 0
67501 [기타] 올해의 진정한 GOTY ! 배틀로얄 장르의 제왕! '테트리스 99'가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8] 루덴스1612 19/12/11 1612 0
67500 [LOL] 클템이 고의트롤에 대해 입장을 표명했습니다. [19] Leeka4631 19/12/11 4631 8
67499 [LOL] 장건웅이 포모스 관련 내용에 대해 해명했습니다. [9] Leeka3828 19/12/11 3828 2
67498 [LOL] 최근 사태와 관련하여 회원분들께 부탁드리고 싶은 부분 [9] 라면2022 19/12/11 2022 3
67497 [LOL] 국회의원실에 전부 전화를 돌릴 예정입니다. [27] 토루4726 19/12/11 4726 63
67496 [LOL] 포모스 트위터/건웅 추가 발언 [33] 차은우6412 19/12/11 6412 15
67495 [LOL] 너무 답답해서 우리은행에 한번 더 글을 남겨야겠습니다. [20] 문현제2946 19/12/11 2946 20
67494 [LOL] 아직 무엇이 중헌지 모르는 라이엇코리아, 다시 받아적으세요 [36] 스니스니4255 19/12/11 4255 133
67493 [LOL] 케스파컵 보이콧이 필요한 단계입니다. [44] Leeka4656 19/12/11 4656 3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