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4/04/12 21:54:04
Name 대한민국질럿
Subject [LOL] 심심풀이로 해보는 주관적인 롤챔스 8강 예측.
1. 삼성오존 대 SKK

skk는 서포터 문제 때문에 만약에 오존이 맞라인을 서는데 성공한다면 바텀라인이 또한번 터질것 같고, 그렇지 않더라도 한타에서 서포터가 1인분을 하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보입니다(푸만두가 나오던 캐스퍼가 나오던 말이죠). 반면 오존은 다데가 폰으로 교체된뒤 전체적으로 훨씬 안정감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죠. 때문에, 바텀라인을 고려해서 페이커는 좀더 초반에 강력한 스노우볼링을 할수 있는 챔프(르블랑 등)를 골라야 할것 같습니다. 뒤집어 말하면 오존쪽에서 픽밴시 페이커가 저런픽을 할수 없도록 유도하는데 성공한다면 벵기가 손을 쓰기 전에 바텀라인을 파괴한뒤 임프-마타 듀오가 스노우볼을 굴릴수도 있겠고요. 그전까지는 skk가 완벽에 가까운 팀이었지만 서포터 자리가 구멍이 나버린 탓에 안정적인 탑미드정글과 강력한 바텀이 있는 오존입장에서는 충분히 이길수 있을만한 수준까지 내려왔다고 봅니다.

대충 경기양상을 예상해보자면 슼k는 어떻게 해서든 맞라인을 피하려 할것이고(극단적으로 미드스왑을 할 가능성도 있다고 봅니다), 오존은 어떻게 해서든 맞라인을 서려고 할 겁니다. 또한 페이커는 초반 스노우볼링이 강한 챔프를 픽하려 들 것이고요. 맞라인을 피하는데 성공한다면 어떻게 될지 모르겠지만 만약 오존이 맞라인을 서는데 성공하고, 벵기의 페이커 혹은 임팩트 육성이 실패한다면 바텀이 터지고 일방적으로 경기가 흘러갈 공산이 큽니다. 또한 경기가 비등하게 흘러간다고 하면, 결정적인 순간에 skk 서포터의 실수로 인하여 삼성오존이 신승을 거두는 시나리오역시 예상할수 있죠. 물론 그런거 없고 푸만두가 예전 폼 그대로 돌아와서 다시한번 무적의 skk가 되거나, 벵기의 솔로라이너 육성이 성공해서 갓전파 기장님과 임팩트 부기장님이 바텀 머리끄댕이 잡고 쌍끌이로 캐리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습니다.


2.프로스트 대 블루

다데기라는 오명을 쓰고 오존에서 쫓겨난 모양새이지만 삼성블루로 간뒤 다데가 어느정도 안정감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오리아나와 니달리로 파밍 잘하면서 비등하게 성장하는것도 할줄 알고, 직스로는 A+급 정도의 플레이를 보여주고 있죠. 그러나 아직까지 제드,카직스,야스오 등 AD누킹 암살캐릭을 잡았을때 보다는 활약이 덜합니다. 확실히 챔프폭이 조금 좋아지긴 했지만 아직까지 우승을 노리는 팀의 미드라이너로서는 2% 부족한 모습입니다.

제가볼때 삼성블루의 장점은 다데가 아닌 바텀라인인데요, 데프트는 데뷔때부터 주목받았던 미친고딩 중 한명이고 츄냥이역시 처음 서포터로 갔을때는 많이 불안정했지만 지금은 매우 강력한 서포터가 되었습니다. 물론 아직까지 쓰레쉬,레오나를 제외한 챔프로는 좋은 활약을 보이지 못하지만 저 두개를 잡았을 때는 M씨가문 서포터들 못지않은 활약을 보여줍니다. 전성기 매드라이프같은 화려한 플레이를 보여준다거나 마타같이 강력한 이니시에이팅을 보여주는것은 아니지만, 라인전과 한타시에 쓰레쉬와 레오나의 cc기를 정말 안정감있게 활용하여 매 교전마다 보이지 않는 일등공신으로 활약하고 있죠. 또한 천주역시 샤이에 비해서 꿀리지 않을 정도까지 성장했기 때문에, 아마 코코&스위프트가 갑자기 숨겨왔던 포텐을 터뜨리지 않는 이상은 삼성블루가 무난히 4강 갈것 같습니다.



3.KTA vs 블레이즈

예측이 어렵습니다. KTA와 블레이즈 모두 강점이 뚜렷한 (KTA는 갓카오, 블레이즈는 골텍기장님)팀이기 때문이죠. 일단은 양팀 모두 라인스왑으로 타협할 가능성이 큰데, 이렇게 되면 갓카오의 초반 역할이 상대적으로 줄어들게 되므로 블레이즈가 좀더 좋다고 할수 있지만, 썸데이가 골텍을 상대로 괜찮은 모습을 보여주기 힘들테니 KTA입장에서도 어쩔수 없는 선택이라고 할수 있죠. 혹여 맞라인을 서게 된다면, 갓카오는 탑라인을 버리고 바텀과 용에 집중할 가능성이 큽니다. 괜히 탑라인에 갱킹을 갔다가 역갱을 당해서 정글까지 말리게 되면 답이 없어지게 되니까요. 썸데이가 골텍을 상대로 1인분만 해준다면 KTA의 우세, 썸데이가 정글의 개입이 없었는데도 버티지 못하고 터져버린다면 블레이즈의 압승이 될것으로 예상되나 블레이즈 입장에서는 골텍을 중심으로 스노우볼을 굴리는것이 제일 안정적일테니 데이드림&골텍이 탑라인과 탑라인쪽 상대정글을 장악할테고 갓카오는 그곳을 제외한 미드와 봇 그리고 드래곤을 중심으로 스노우볼을 굴리는 시나리오가 제일 가능성 있어 보입니다. 이렇게 흘러간다고 가정했을 때 골텍을 중심으로한 스노우볼을 견제하기 위해 KTA가 극단적으로 밴픽창에서 골텍을 노골적으로 견제하는 밴을 할 가능성도 크고..여튼 매우 치열한 접전이 예상되는 경기입니다.



4.KTB vs 나진쉴드

인섹이 점점 폼을 회복하고 있고, 류도 어느정도 폼이 올라온것으로 보이나 꿍보다 더 좋은 활약을 보여줄 것이란 확신은 없는 상태입니다. 반면에 나진쉴드는 세이브와 꿍을 중심으로 요즘 가파른 상승세를 타고 있죠. 맞라인을 선다고 가정하면, 레오파드vs세이브 와 스코어-마파vs제파-고릴라 를 비교해 보자면 양쪽 다 정글의 개입으로 충분히 역전 가능한 수준의 기량차이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결국 인섹에게 달렸는데, 지금의 인섹이라면 리신,판테온 둘 중 하나를 쥐어주었을 때 충분히 와치보다 강력한 갱킹과 좋은 운영을 보여줄 수 있다고 봅니다. 즉 맞라인을 섰을때 유리한 것은 KTB 쪽이라는 것이죠. 때문에 나진 쉴드 입장에서는 라인스왑을 걸려고 할 것이고, KTB 입장에서는 맞라인을 서려고 할 것입니다. 다만 게임이 무난하게 흘러갔을 때 마파선수와 고릴라선수가 안정감에 있어서 차이가 꽤 크기 때문에, 나진 쉴드는 밴픽과 라인스왑 등을 통해 인섹의 활약을 최대한 저지한뒤 세이브를 중심으로 하드한 스노우볼을 굴려가는 시나리오가 아니면 이기기 어려울 듯 싶습니다. 거꾸로 말하면 인섹에게 리신, 판테온 등의 픽과 정글 동선을 가지고 심리전을 할수 있는 판이 제공된다면 KTB가 초반부터 인섹을 중심으로 무난히 스노우볼을 굴려갈 수 있을 테고요. 무난히 흘러간다면 KTB가 유리하다고 생각되지만 나진쉴드 입장에서도 충분히 이길수 있는 대진이죠. 밴픽과 라인전 시작 이전 인베이드 싸움에서 인섹을 얼만큼 무력화시킬수 있는지가 포인트라고 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마이스타일
14/04/12 22:01
수정 아이콘
1번의 경우는 제 생각과는 정 반대네요
이미 캐스퍼는 나갔고 푸만두가 나올텐데 복귀전을 제외하고는 푸만두의 폼이 다시 쭉 올라왔다고 보거든요
아마 SKK 봇이 진다면 그건 서폿문제가 아닌 피글렛이 맞아서는 안될 스킬을 맞으면서 발생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게다가 상대가 임프라는 점을 봤을 때 피글렛이 생각 이상으로 무리할 가능성이 높아 보이기도 하구요

근데 오존은 오히려 SKK 가 페이커가 불안할 수록 급속도로 벵기의 정글링이 무너진다는 점을 이용해서
정글이 미드를 집요하게 파서 페이커를 2번 정도만 잡아낼 수 있다면 그걸 바탕으로 미드 밀고
오브젝트 관리를 통한 오존특유의 운영을 보여줄 것 같아 보이네요

만약 페이커만 갱에 당하지 않고 0데스로 넘어간다면 압도적인 cs 파밍력과 한타 딜링능력을 통해서
SKK 가 무난하게 이길 것 같구요
마이스타일
14/04/12 22:04
수정 아이콘
D조의 KTB 의 경우 인섹은 리신 카직스 말고는 노답수준의 정글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에
카직스를 밴하고 리신을 실드가 가져올 경우 인섹은 엘리스나 판테온을 할텐데 그럴 경우
실드가 아마 100% 이길거고 인섹이 리신이나 카직스를 잡을 경우 KTB 가 해볼만해 보입니다.
다만 나진의 밴픽은 노답이기 때문에 인섹에게 정글을 풀어줄게 뻔하고 KTB가 이길 것 같네요
대한민국질럿
14/04/12 22:09
수정 아이콘
아 캐스퍼가 나갔군요...그건 몰랐습니다.

skk 봇라인 터질때 보면 피글렛역시 문제가 있었던건 맞지만 그래도 서포터가 잘하면 충분히 커버해주면서 정글 콜을 할수가 있는데 봇라인 터질때 보면 그것도 안되더라고요. 게다가 상대 봇듀오가 임프 마타라면..봇라인이 버티지 못할 공산이 큽니다. 결국 skk가 진다면 바텀의 탓이 될 가능성이 크고 뭐 피글렛선수가 트위치를 픽하지 못한 프레이처럼 한타때도 본인의 무리한 무빙으로 인해 딜을 제대로 넣지 못하는 상황이 발생한다면 또 모르겠지만, 그런 상황이 아니라면 그건 서포터의 기량 부족때문이라는게 저의 생각입니다.
다리기
14/04/12 22:09
수정 아이콘
마지막줄이 관련해서, 시간이 꽤 있는만큼 아무리 그래도 나진이 그정도는 준비하지 않을까 싶은데..
그 시간동안 인섹이 다른 어떤 걸 준비해오느냐가 관건일 것 같습니다.
대한민국질럿
14/04/12 22:12
수정 아이콘
인섹같은 경우 카직스는 밴 될 공산이 크고 판테온으로도 충분히 대강하를 통한 괜찮은 운영 보여주고 있습니다. 다만 오공이나 앨리스등의 챔프는 아직까지 보통 정글러인게 사실이죠..
작은 아무무
14/04/12 22:13
수정 아이콘
A조는 반반 B조는 블루 7:3 우세 C조는 블레이즈 6:4 우세 D조는 쉴드가 51:49 정도로 유리할 것 같네요

이변이 생긴다면 KTA가 블레이즈를 잡는 것 정도 일텐데 이 경기가 가장 재미있을 것 같네요
민머리요정
14/04/12 22:14
수정 아이콘
오존 SKK는 진짜 엄대엄 같애요. 누가 이겨도 이상할꺼 같지 않은데,
저는 개인적으로....... 오존 팬이니까 오존의 손을....... 이번에 우승 못하면, 진짜 오존 억울할꺼 같습니다.
작은 아무무
14/04/12 22:15
수정 아이콘
나진 밴픽이 노답이긴 하지만 인섹 상대로 리신,카직스를 밴하지 않을 정도로 노~오답이진 않습니다
14/04/12 22:21
수정 아이콘
A조의 경우 봇라인은 피글렛의 폼 저하로 오존이 다소 유리할 것으로 보이나 댄디가 폰과 함께 페이커를 상대하는 동안 임팩트를 루퍼가 이겨낼 수 있을지도 포인트라고 봅니다. 요즘은 임팩트가 가장 무섭네요.
호지니롱판다
14/04/12 23:10
수정 아이콘
오존이 생각보다 압도적으로 게임을 터뜨릴거 같습니다. 요새 페이커 피글렛 벵기 셋 다 뭔가에 자꾸 쫓기는듯이 게임을 해서 큰 불안요소죠. 뭔가 자기들이 아직 최고라는걸 확인하고 싶어하듯이 무리하고 던지고 해서. 오존 상대로 무리하다 한번이라도 던지면 밑도 끝도 없이 망하는 시나리오 나오죠
14/04/12 23:26
수정 아이콘
skk는 서포터 문제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그냥 다 터질땐 다같이 터져요.. 임펙트만 꾸준히 진짜 그대로고
14/04/12 23:33
수정 아이콘
A조는 반반인데 SKK가 좀더 유리한 거 같고 B조는 프로스트가 5.5 : 4.5 정도로 유리하다고 봅니다. C조는 잘 모르겠고 D조는 나진 쉴드가 꽤 유리하지 않나 싶습니다.

사족으로 아래 글에도 적었지만 이번 시즌에도 블레이즈가 8강에서 머문다면 리빌딩은 실패로 봐야할 겁니다. KTA가 아무리 분위기 좋다한들 리빌딩 전 KTB만큼의 위치도 아니고 리빌딩 후 2시즌 연속 8강은 리빌딩 전 블레이즈보다 못한 성적이죠.
14/04/12 23:44
수정 아이콘
나진의 밴픽이 아쉽기는 하지만..쉴드는 그래도 소드보다는 좀 낫죠..쉴드가 인섹에게 리신이나 카직스를 풀어줄만큼 노답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14/04/13 00:03
수정 아이콘
밑에 글도 그렇고 B조는 다들 블루 우세라 평하시네요... 제가 팬이라서 그런지 맘이 아픕니다. ㅠㅠ
중국식으로 계산하면 시즌 시작 전 배틀로얄에서 스텔스가 삼성 블루(3:2)를 이기고 그런 스텔스를 현 CJF가 3:1로 눌렀는데..(마스터즈의 패배때는 정글러가 리라 선수였어요. 현재 프로스트의 핵심은 스위프트라 보기에 이 전적은 빼봤습니다..넣더라도 3:2죠) 지난 오존전의 패배의 여파가 너무 인상깊게 남아있나봅니다.
사실.. 지금 다는 댓글에 거의 한페이지 짜리 B조의 예상을 써봤었는데.. 이렇게 주저리 주저리 써봐야 머하나 싶어서 다 지웠어요.
선수들이 경기력으로 보여주리라 믿습니다.
불굴의토스
14/04/13 00:14
수정 아이콘
소드는 카직스 주고 비겼죠..
쉴드는 배운게 있길..
불굴의토스
14/04/13 00:16
수정 아이콘
쉴드 마스터즈에서 잡아낸걸 보면 가능성 충분하다고 봅니다. 하트나 다데 중 한 명의 폭을 좁히는 전략을 쓸 텐데 누굴 견제할지가 관건이네요.
14/04/13 00:22
수정 아이콘
의외로 정글러 폭을 좁히는 전략을 쓸 수도있을꺼 같습니다. 지난 나진 쉴드전에서 와치 상대로 썻듯이 말이죠..
저번에 포커스 온 보니깐 스위프트 선수가 팀내에서 밴픽에서 젤 많이 희생을 하더라고요
14/04/13 05:55
수정 아이콘
블레이즈 입장에서 본다면
전 시즌들에 비하여 블레이즈에게 좋은 기회가 온것 같습니다.
하지만 하나가 아쉽네요.
러보도 잘하는 선수이지만
캡틴잭을 살리는 방향으로 리빌딩을 했으면 어땠을지, 서폿을 새로 구하는 방법으로 말이죠.
시즌 4에서 장기전으로 돌입하여 원딜지키기 싸움이 펼쳐질 때마다
캡틴잭이 아쉽더군요.
엠퍼러와 러보도 잘하지만 뭔가 스페셜하진 않은것 같습니다. 몇 챔프를 제외하면 좀 아쉬울 때가 있습니다.
엠비션은 다른 최상위팀 미드를 넘어서진 못하지만 크게 부족한 것도 없고
또 엠비션은 블레이즈의 중심이니 그냥 둔다면
봇라인이 아쉽네요.
이번 시즌이 결승까지 가는 좋은 찬스인데 말이죠.
Legend0fProToss
14/04/13 13:06
수정 아이콘
블레이즈 리빌딩되는거 보고
이번시즌엔 4강바라볼만하고 결승도 갈만하다고
생각했었는데...요즘 엠비션이 좀 한계에 온거같은
느낌이드네요 1세대로 첫시즌부터 항상 정상급미드였는데 점점피지컬괴물들이 나타나서 요즘 좀 힘겨워보이는데 분위기탄 루키를 만나서 잘상대할수있을지
걱정입니다.
대한민국질럿
14/04/13 13:22
수정 아이콘
확실히 지금의 엠비션은 갓전파를를 제외하고서라도 폰이나 류 혹은 밴 풀린 다데를 상대로 라인전을 이기는 모습을 보여줄거라는 확신을 갖기 어렵죠. 예전엔 누가 와도 다 씹어먹을 듯한 포스였는데..
Legend0fProToss
14/04/13 13:29
수정 아이콘
뭐 예전에도 막 솔킬내는 타입은아니더라도
초반부터 푸시하면서 cs더먹고 상대정글 미드로 불러내고 그러다가 퍼블줘도 Cs더잘먹고 한타때 도 압도적 존재감을 과시했는데 이제는 다들 완전체들이되가니 꿍이랑 요즘 많이붙었는데 꿍이잘하는건지는 몰라도 경기결과를 떠나서 항상 조금은 밀리는 느낌이었어요
14/04/13 14:00
수정 아이콘
전 캡틴잭으로 갔으면 망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엠퍼러가 스페셜하진 않아도 1인분정도는 해주죠. 특히 한타때 어이없게 짤리진 않아요. 잭패는 한타때 가끔 큰 쓰로윙을 하는데 중반 이후 운영을 주로 바라보는 블레이즈랑 전혀 안맞는 스타일이라고 봅니다.
14/04/13 15:42
수정 아이콘
엠페러 루시안 말고는 기억나는게 없습니다. 루시안은 잘하죠.
요즘 중반을 넘어 6만 골드 이상 가는 게임이 많습니다.
후반게임에 강한 코그모, 베인 등의 하드캐리 원딜은 잭패가 좋은 모습보여 준적이 많습니다.
그리고 잭패는 한타에서 언제나 강했었습니다.
14/04/13 16:32
수정 아이콘
잭패가 한타 강한건 옛날소리죠..
예전엔 한타때 애매한포지션에 있어도 피지컬로 씹어먹었는데 요즘은 그게안되요.
약팀상대로 한타잘한다고 하면 할말은없네요..
엠페러도 베인잘합니다. 현재 메타나 팀조합운영에 안맞아서 안쓰는것일 뿐이지 원래 베인코르키 모스트 유접니다
14/04/13 17:54
수정 아이콘
요즘 잭패의 스텔스가 이긴 팀들이 마스터즈보면 cjf, 삼성오존, im1,2팀이고 베틀로얄에서는 CJF에게 결국 졌지만 삼성블루를 잡았습니다. 이 팀들이 약팀들인가요?
그리고 이긴 경기 대부분에서 준수한 라인전과 우수한 한타 능력을 뽐낸게 잭패입니다.
14/04/13 18:02
수정 아이콘
망했을 지는 모르겠지만 엠퍼러로 교체한게 좋은 선택이었지는 이제 곧 알 수 있겠죠. 8강 한시즌 찍었다고 물갈이 한게 블레이즈였죠. 4강 진출 성공하길 바라지만 만약 블레이즈가 진출 실패한다면 엄연히 실패한 리빌딩입니다. 리빌딩 후 2연속 8강은 되려 나쁜 성적이죠.

그리고 걱정인건 요새 엠퍼러 러보 듀오가 좀 헤매고있다는게...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72123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143839 4
공지 [LOL] 아직 무엇이 중헌지 모르는 라이엇코리아, 다시 받아적으세요 [64] 스니스니 19/12/11 76260 289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269008 9
54348 [LOL] 태어나서 처음으로 골론즈에 입성했습니다.. [15] 대한민국질럿5875 14/06/04 5875 3
54108 [LOL] 미니언 웨이브를 통한 운영의 발전. [22] 대한민국질럿8357 14/05/01 8357 14
54104 [LOL] 오존의 탈수기에 대처하는 블루의 픽과 운영- 4강전 1세트. [7] 대한민국질럿7382 14/05/01 7382 4
53913 [LOL] 심심풀이로 해보는 주관적인 롤챔스 8강 예측. [26] 대한민국질럿7258 14/04/12 7258 0
53400 [LOL] 실론즈의 눈으로 본 실버티어의 문제점-킬각. [83] 대한민국질럿10431 14/02/06 10431 0
49955 (가칭) 브루드워 프로토스 패러다임 개론-4~5 [3] 대한민국질럿8688 13/01/01 8688 5
49871 (가칭) 브루드워 프로토스 패러다임 개론-3 (下) [9] 대한민국질럿6678 12/12/27 6678 4
49807 (가칭) 브루드워 프로토스 패러다임 개론-3 (上) [11] 대한민국질럿6937 12/12/25 6937 2
49783 (가칭) 브루드워 프로토스 패러다임 개론-2 (下) [13] 대한민국질럿8370 12/12/23 8370 5
49762 (가칭) 브루드워 프로토스 패러다임 개론-2 (上) [6] 대한민국질럿7846 12/12/22 7846 2
49741 (가칭) 브루드워 프로토스 패러다임 개론-1 [27] 대한민국질럿11366 12/12/20 11366 5
48601 [LOL] 초가스에 대하여 [44] 대한민국질럿6493 12/09/13 6493 0
46150 김용택. [38] 대한민국질럿9588 12/01/13 9588 0
44864 허영무, 자신을 믿어라. [5] 대한민국질럿4894 11/07/13 4894 0
43586 팀플을 추억하며.(부제:고인드립) [29] 대한민국질럿6524 10/11/06 6524 0
43257 양심선언. [11] 대한민국질럿6361 10/10/14 6361 0
42996 스토브리그 단상. [22] 대한민국질럿5592 10/09/15 5592 0
42754 굉장히 주관적인 맵 밸런스 이야기. [2] 대한민국질럿4594 10/08/29 4594 0
42689 송병구와 캐리어. [12] 대한민국질럿5971 10/08/25 5971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