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2/09/08 12:52:42
Name Love.of.Tears.
Subject 프로리그를 다녀왔습니다.
2011년 6월 29일을 목동 관전을 끝으로 잠시 쉬어야만 했던 직관을 어제 다녀왔습니다.

1년 만에 다시 감동을 느꼈습니다. 하지만 마의 노량진역은 저로 하여금 혀를 내두르게 했습니다.

2경기 시작할 즈음에 도착했는데 카메라에 찍혀서 아시겠지만 얼마 있다가 두 덩치가 저를 체포(?)해 가는 바람에…

찍히고 말았습니다. 처음엔 ‘파이팅’ 콘셉트였는데 그 콘셉트를 아실 리 없는 중계진은 두 마스코트만 언급하시더라고요. ^^

두 명의 마스코트 사이에서 싸우는 남자로 아셨을는지도 모르겠군요. < 근데 저 정말 바보 같이 나온 듯… 이런>

벙키와 원스터에게 악수를 하고난 후 원스터가 재빨리

자기 자리로 가더니 헛개수를 줘서 맛나게 마셨습니다. 적진이라 미안해요. 원스터.

사실 스2에서는 아쉬운 면이 있었습니다만 그래도 오랜만에 쫄깃쫄깃한 경기였습니다.

경기 후 빛의 속도로 밖으로 나가서 힘차게 부른 한 사람. 요환이 형.

오랜만에 봐서 정말 좋았습니다.

여러 이야기를 하다가 서로 미안한 마음에 미안하단 말만 되뇌었고

결승전에 가게 되면 더 많은 이야기를 하기로 했습니다.

저에 말에 많이 미안해 하는 요환이형을 보니 맘이 뭉클하더군요.

동행인과 엘리베이터를 타고 내려가며 결국 눈물을 보였습니다. 서른인데요 ㅠㅠ

요환이형이 저 때문에 많이 미안해 하는 모습을 보고 눈물을 보이는 것을 이해하지 못하더군요.

너 때문이라도 우승해야 한다는 그의 말 지킬 것으로 믿습니다.

고마워. 그리고…


Written by Love.of.Tears.  


PS

1. 벙키 & 윈스터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2. 강가딘님 저는 '장애인' 보다는 L.O.T.로 불리고 싶습니다. ^^

3. 이제 결승 가는 게 문제인데 저 갈 수 있을까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2/09/08 15:02
수정 아이콘
아..TV에 나오셨던 분이신가보네요. 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8695 [LOL] 나진 소드와 막눈 선수의 쉔 딜레마... [23] 불굴의토스5628 12/09/22 5628 1
48694 롤러와 6화 #2 [273] 저퀴3877 12/09/22 3877 0
48692 롤러와 6화 #1 [283] 저퀴3518 12/09/22 3518 0
48691 LOL 시즌2 월드 챔피언쉽 - 시드 추첨 결과 및 일정 [21] Leeka3055 12/09/22 3055 0
48690 LOL 시즌2 월드 챔피언쉽 한국 예선 결승 : Azubu Blaze vs 나진 소드 7 [367] The_Blues4862 12/09/21 4862 0
48689 LOL 시즌2 월드 챔피언쉽 한국 예선 결승 : Azubu Blaze vs 나진 소드 6 [465] The_Blues4054 12/09/21 4054 0
48688 LOL 시즌2 월드 챔피언쉽 한국 예선 결승 : Azubu Blaze vs 나진 소드 5 [370] The_Blues3924 12/09/21 3924 1
48687 LOL 시즌2 월드 챔피언쉽 한국 예선 결승 : Azubu Blaze vs 나진 소드 4 [381] The_Blues4116 12/09/21 4116 0
48686 LOL 시즌2 월드 챔피언쉽 한국 예선 결승 : Azubu Blaze vs 나진 소드 3 [240] The_Blues3492 12/09/21 3492 0
48685 LOL 시즌2 월드 챔피언쉽 한국 예선 결승 : Azubu Blaze vs 나진 소드 2 [306] The_Blues3669 12/09/21 3669 1
48684 LOL 시즌2 월드 챔피언십 한국 예선 결승 : Azubu Blaze vs 나진 소드 1 [336] The_Blues4253 12/09/21 4253 0
48683 이영호의 GSL 데뷔전! Dr.채의 큐레이션과 함께하세요! [42] RENTON4035 12/09/21 4035 0
48682 [LOL] 잔나 바이블: 서포터 잔나의 道 (1) - 잔나의 역할 이해~키 세팅 [47] LenaParkLove6971 12/09/21 6971 2
48681 [디아3] 1.0.5 패치 내역이 공개 되었습니다. [29] 달의몰락3894 12/09/21 3894 0
48680 [LOL] 역성지.. 혹은 저주? [14] 찬물택3800 12/09/21 3800 0
48677 [LOL] 마지막 롤드컵의 주인공은 누가 될 것인가!? [109] 말룡4506 12/09/21 4506 1
48676 이영호선수도 인정한 김정민해설의 눈 [40] Tad7812 12/09/21 7812 3
48674 LOL 팀을 슬램덩크로 비유해보면... [29] Sue4262 12/09/20 4262 0
48673 2012 HOT6 GSL Season 4 Code S 16강 D조 + 경기 후 맹독충 #3 [211] Marionette3416 12/09/20 3416 0
48672 배틀로얄 토너먼트 결승전 LG-IM vs Invictus Gaming (3) [215] Empire State Of Mind4441 12/09/20 4441 0
48670 2012 HOT6 GSL Season 4 Code S 16강 D조 #2 [351] Marionette3384 12/09/20 3384 0
48669 배틀로얄 토너먼트 결승전 LG-IM vs Invictus Gaming (2) [285] Empire State Of Mind3970 12/09/20 3970 0
48668 배틀로얄 토너먼트 결승전 LG-IM vs Invictus Gaming [254] Empire State Of Mind3260 12/09/20 326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