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선거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2/01/12 15:02:17
Name 빼사스
Subject 이재명 10대 그룹 CEO와 토론회 라이브 '넥타이 풀고 얘기합시다'


마포구 경총회관에서 하고 있습니다.
경총 회장인 손경식 CJ 회장
이인용 삼성전자 사장,
정상빈 현대차 부사장,
나경수 SK지오센트릭 사장,
하범종 LG 사장,
고수찬 롯데지주 부사장,
김학동 포스코 부회장,
조현일 한화 사장,
우무현 GS건설 사장,
오세헌 한국조선해양 사장,
우기홍 대한항공 사장

참고로 손경식 CJ 회장은 작년 3월에 이재명 지사가 법인세 인하 관련 발언으로 강하게 비판한 적이 있습니다.
오늘은 노동, 불공정, 안전재해 등의 이슈를 주로 이야기를 나눌 거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전반적으로 CEO들과 하는 이야기인지라 이야기 자체가 무겁고 어려운 부분이 있습니다만
이재명 후보의 전반적인 마인드를 확인하기 좋은 토론회라고 생각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개미먹이
22/01/12 15:03
수정 아이콘
이재명도 이재명이지만, 사장단의 능력 검증 시간이기도 하겠네요.
lifewillchange
22/01/12 15:03
수정 아이콘
주제와 다르게 유튜브 댓글창은 어질어질하네요
22/01/12 15:06
수정 아이콘
제가 여당지지자입니다만...전 이런거는 딱 질색이라...
애초에 넥타이 풀고 허심탄회하게 나눌 관계가 아닌데 위에서 억지로 이런 자리 마련하는거 별로 더라구요
의도를 탓 하기 보다 방법이 개인적으로 불호에 가깝습니다 ;;
Grateful Days~
22/01/12 15:07
수정 아이콘
이미지 홍보가 목표니까요.
22/01/12 15:13
수정 아이콘
의도가 진심이든 얄팍한 홍보이든 저는 그걸 탓하고 싶지는 않아요
단지 저런 방법은 딱 싫어해서 ;;;
수메르인
22/01/12 15:10
수정 아이콘
여당 프리미엄이라 가능하고 동시에 이재명이라 가능한 자리로 보이네요.
벤티사이즈
22/01/12 15:17
수정 아이콘
뭐가 어쨌던간에 저런 토론자리가 있다는 거 자체는 마음에 듭니다. 반대쪽도 좀 해줬으면 하는데 그럴일은 없겠죠.
개미먹이
22/01/12 15:29
수정 아이콘
여당 쪽 코멘트로는 KBS, MBN 토론 실무 준비 중에 무산되었다는 이야기를 하네요.
서로 좀 이야기를 하는 것이 국민에 대한 도리가 아닌가 싶어요.
22/01/12 15:26
수정 아이콘
이재명은 이런 자리를 자주 만들어서 본인에 대한 부정적인 뉴스들을 밀어내면서 이미지를 쇄신할 필요가 있죠. 토론회를 자주 가지면서 상대 후보에게 '넌 이런거 못하지?' 이런 이미지를 심어줘야 할 거 같습니다.
트리플에스
22/01/12 16:01
수정 아이콘
이재명쪽은 비전공약때부터 강력하게 경제쪽으로 무게를 두네요.
Boy Pablo
22/01/12 16:41
수정 아이콘
영화 아수라 안남시장님의 명대사가 생각나네요
'편하게 하란다고 진짜 편하게 하면, 그런 놈이 인생에서 성공하겠니?'
일반상대성이론
22/01/12 17:13
수정 아이콘
우기홍 저분은 전설의 대한항공 주총때 진행하시던 그분이군요 크크
하르피온
22/01/12 20:50
수정 아이콘
관악산 산신령과 유튜브 한번만...
불판배달러
22/01/12 19:22
수정 아이콘
집합 걸면 가야죠 묵념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제 20대 대통령선거와 관련하여 선거게시판을 오픈합니다. [16] 노틸러스 21/03/15 9386
공지 선게에 단축키가 부여되었습니다. ( - 키) [2] jjohny=쿠마 22/01/11 1668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27508
5464 설 연휴 직전까지 MBC 여론조사 통계 추이 [11] VictoryFood3367 22/01/28 3367
5463 토론을 피하는 대선 주자들 [27] 올해는다르다3706 22/01/28 3706
5461 설연휴 전 MBC 여론조사가 발표되었습니다. (윤 41.1 이 32.9, , 심 3.1, 안 10.5) [18] 미생6272 22/01/28 6272
5460 김재원 최고위원, 국민의 힘 탈당 [102] 개미먹이7401 22/01/28 7401
5459 31일 양자토론, 2월 3일 4자토론이 열릴 가능성이 생겼습니다. [18] 카루오스2044 22/01/28 2044
5458 광주에 간 이재명 [53] 르블랑6539 22/01/28 6539
5457 토론은 좀 합시다 [156] 12157 22/01/27 12157
5456 한동훈의 유시민 비판 기자회견.avi [85] 하우스10734 22/01/27 10734
5454 대법원 판결 정경심 교수 징역 4년 확정 - 선거에 미칠 영향과 대선후보의 반응은? [158] 프리템포16767 22/01/27 16767
5453 윤석열, 주식 양도세 전면 폐지 공약 [145] 개미먹이12174 22/01/27 12174
5452 [속보] 손학규, 대선후보 사퇴…오늘 사퇴 기자회견 [35] 김동연6155 22/01/27 6155
5450 허경영, 첫 지지율 5% 돌파 등 [34] 올해는다르다7270 22/01/27 7270
5449 대선 리얼미터 여론조사 (윤 44.7%, 이 35.6%) - 1/26 발표 [138] 호가든11973 22/01/26 11973
5448 여성가족부 폐지, 여성표, 그리고 이준석의 현실인식 [94] 한숨날숨15684 22/01/26 15684
5445 허경영 투표 독려 전화 멈춘다…"국민께 불편 드려" [17] Davi4ever6821 22/01/25 6821
5444 "尹, 삼부토건에서 17차례 선물"..."조 회장의 특별 관리 대상" [196] 서브탱크17124 22/01/25 17124
5443 윤석열 장모 2심 무죄 [120] StayAway13935 22/01/25 13935
5442 정치적 세대갈등과 PGR21 [82] 치느7581 22/01/25 7581
5441 김건희,이재명,최순실 다 만났다는 한국판 포레스트 검프 [45] Alan_Baxter8551 22/01/25 8551
5440 뉴스기사('중대재해처벌법' 반대 의원 44명 중 33명, 윤석열 캠프 참여) [89] 이찌미찌8283 22/01/25 828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