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컵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4/07/14 07:03:07
Name   저 신경쓰여요
File #1   슈바인슈타이거.png (116.5 KB), Download : 31
Subject   핏빛투혼 슈바인슈타이거 활동량


오늘 경기 내내 거칠게 나온 아르헨티나 선수들한테 걷어차이고 얻어맞고 하더니 결국은 눈 아래가 찢어져서 피가 철철 흘렀죠.

그런데 분명히 그라운드 밖으로 나간 선수가 금방 생살을 꿰매고 다시 돌아와서 뛰는 거 보고 진짜 감탄했습니다.

슈바인슈타이거 뿐만 아니라 외질도 14km 이상 뛰어다니고... 독일 선수들이 진짜 모든 걸 바쳐서 뛰는 느낌이 들더라구요.

이번 월드컵을 통해 "와 월드클래스 선수들도 이렇게 열심히 뛰는구나"라는 걸 눈으로 배워온 한국 선수들이 본받았으면 좋겠네요.



수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12
개인적으로 경기 보면서도 열심히 뛰는게 독일한테서 더 보이기도해서...독일 우승을 바랐는데 잘 되서 다행입니다.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14
아르헨티나도 열심히 하기로는 부족하지 않았는데 너무 거칠더라구요. 원래도 독일이 이기면 좋겠다 싶었지만...

특히 아게로가 오늘 삽은 삽대로 푸고 거칠기는 격투기 선수만큼 거칠고-_-
수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14
아게로는...걍 라베찌가 더 나았을 거 같던데말이죠 정말;
세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16
슈슈 정말 투혼 쩔었습니다!!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17
뭔가 부상 때문에 교체됐다는 얘기가 있던데... 아마 부상이겠죠?; 라베찌 전반에 진짜 컨디션이 하늘로 올라갔던데 부상이 아니고서야...
너구리구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17
꿰맨거는 아니고 접착제로 붙일겁니다. 그러나 후덜덜하네요. 이건뭐 아챔경기 한경기당 활동량의 두배는 되겠네요.
스웨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18
슈관우 생살 꿰메고 다시 오는거 보고 진짜 덜덜 했네요
메시에겐 정말 아쉬운 그러나 독일에겐 최고의 월드컵이 되었네요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18
제가 만약 뮌헨 팬이거나 독일인이었다면, 그리고 슈바인슈타이거의 유니폼이 없다면 당장 빚을 내서라도 그의 유니폼을 구입했을 것 같습니다 크크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21
독일이 아무래도 아르헨티나보다는 체력이 더 많이 온존돼 있기는 했겠지만... 그렇다 하더라도 상대적으로 그렇다는 거지 독일도 결승까지 모든 경기를 거쳐온 팀인데 마지막에 이만큼 뛰는 거 보니 정말 대단하더라구요.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23
메시 하니 정말... 연장 풀타임까지 소화했으니까 당연히 그보다는 더 많겠지만, 메시의 90분 활동량이 7km 후반대던데... 마지막이 될 수밖에 없는 경기에서의 활동량이 좀 아쉽긴 하더군요. 찾아보니 총 활동량이 Distance covered 10507 m로 나오네요. 음...;;;;;
단지날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27
메시는 활동량이 많다고 좋은 플레이스타일이 아니라... 오히려 많이 뛰면 돌파해야 할때 못해서;;
단지날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28
아게로는 진짜 오늘 퇴장당했어야했다고 봅니다.
풍경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29
메시는 좀 궁금한게... 일부러 활동량을 줄였을리는 절대 없으니까..무슨 문제가 가장 큰 원인일까요?
체력자체가 급속히 노화되어가는 중인 건가요? 축구선수 활동량치고는 너무 적은거 같아서요. 나이가 27인걸 감안하면 이상합니다.
메시가 활동량이 2~3KM 더 많았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있더라구요. 몸에 무슨 문제가 있길래..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30
그래도 120분 10km는 조금 적은 것 같은 느낌이 들긴 하는데... 하긴 이런 숫자로 보이는 지표 이전에, 실제 경기를 봤을 때 메시가 덜 뛰었다고 아르헨티나가 진 게 아니니까 의미 깊게 논할 만한 일은 아닌 것 같긴 하네요;;;
티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32
잠깐 뛰고 뒷다리 잡는걸로 봐서는 몸에 문제가 있지 않나 싶어요.
Ta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33
그러게 말이죠.
활동량이 아쉽더군요.
화면에 한 번씩 잡힐땐 정말 기대감만큼은 월드컵출전선수중 원탑인데 그 빈도수가 생각보다 적었습니다.
너구리구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34
중간으로 포지션을 변경하고나서 그냥 저정도아니였나요? 구밀복검님 분석글에 나왔던거 같은데.
바르사에서 우세한 경기를 할때 잘 안나타나서 그런거죠.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35
이과인도 결정적인 거 놓치고 교체되기는 했지만 적어도 저런 패악은 안 부렸는데... 아게로는 오늘 진짜 교체 투입 돼서 찬스는 찬스 대로 날려먹고 뛰어다니는 것도 꼭 전반 00분부터 뛰기 시작한 선수처럼 남들 지칠 때 같이 지치고 플레이는 누구 하나 담가버릴 것처럼 거칠고... 최악이더라구요.
너구리구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36
신과도 같은 적수가 무서운게 아니다, X같은 팀원이 무서운거지....라는말이 생각나네요.
Judas Pa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36
마테우스, 콩락, 슈바인슈타이거 같은 힘과 전략의 미들 그리고 이들의 근성이 조직력 속에서 폭발하는 모습 때문에 제가 독일축구를 좋아하는 것 같습니다.

한국 축구팬덤은 독일축구를 별로 안좋아하는 것 같지만 말입니다.


그래도 전 독일축구와 슈바인슈타이거 덕분에 결승이 참 허니잼이었네요.
엘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37
현재 아르헨이 메시원맨팀이라 그런게 아닐까하는 생각이 드네요.
메시가 무조건 멀쩡한 상태로 풀타임을 뛰어야 하는 팀이라 페이스를 못올리는건 아닌지....
Ta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38
불판보면서 뭔가 독일은 악역 아르헨은 주인공역 느낌을 조금 받았습니다.
확실한 스타가 있고 상대적 약체로 평가받는 아르헨의 메시가 정점을 찍고 우승을 하는게 감동적인 스토리이긴 하겠죠.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38
메시 본인도 오늘은 찬스 몇 개 날려먹긴 했지만... 지금까지 메시가 팀원들한테 해준 걸 생각하면 오늘 하루 정도 좀 평소만큼 골을 못 넣어주더라도 양심이 있으면 이과인, 아게로가 한 골 정도는 넣어줬어야 했는데... 결과는...ㅠ
너구리구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40
팔라시오요.... 아오... 생각만해도 프로가 가슴트래핑이 그게 뭐냐.....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40
티키타카의 원조 스페인이 몰락하고 이제 티키타카의 시대는 끝났다...고 생각되던 시점에서 독일이 티키타카로 우승컵을 거머쥔 게 재밌긴 하더군요. 저는 독일 응원했습니다 흐흐
시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43
딱히 독일팬이 아니라면 아르헨 우승이 더 잼나는 상황이긴 하죠 크크
단지날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44
티키타카 자체가 무너졌다기 보다는 스페인 티키타카 주역들이 다 폼이 말이 아니라... 그리고 오늘 결승전은 아르헨 선수들 결정력이 좀 말이 아니었죠 메시도 날려먹고;;
너구리구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45
이것도 맞다고 봅니다. 뮐러나 로벤의 풀타임과 메시의 풀타임은 무게 자체가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Hsu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45
작년부터 그랬죠...
Judas Pa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46
그래도 이제 한동안은 빅3 리그가 아니라는 독일축구를 무시하지 못하겠죠 후후후..
단지날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49
분데스 지금 epl 라리가랑 같이 빅3죠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50
티키타카라는 전술이 그에 대한 파해법도 속속 등장하고 영광스런 과거에 비하면 아무래도 그 시대가 저물고 있는 건 사실이니까요 흐흐... 아르헨 선수들 결정력은 사실 다른 선수들은 4강전부터 컨디션이 올라오는 모습이긴 했지만 그래도 원래 기대치가 낮았다고 한다면(진짜 '원래'는 그래선 안 되는데ㅠㅠ) 믿었던 메시마저 결정적인 기회를 몇 번 놓친 게 큰 것 같아요. KTF 소년가장 시절 이영호가 그날따라 컨디션이 안 좋아서 본인마저 지고 나니 팀에 답이 안 생긴 듯한...
프리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50
메시는 활동량이 아쉽죠,,많이 뛰어야 좋은 찬스도 많이 받는다는점에서..
그런점에서 뮐러같은 선수 다시봐야된다고 봅니다
저 신경쓰여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51
마스체라노를 비롯해서 아르헨티나 수비진들은 실수도 조금씩 보이기는 했지만 그래도 클래스를 보여주었는데... 공격진이 참(...)
비익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53
메시 활동량은 이젠 그렇게 밖에 정말 못뛰나.. 아니면 조별 예선 이후로 방전 된건가..해서 혹시 조별 예선때 메시 활동량은 어땠나요?
별반 차이 없다면 메시는 이젠 이런 스타일로 바뀐 것 같은데.. 좀 아쉽긴 하네요. 아무래도 휘젓고 다니는 선수들이 찬스도 많이 만들기 마련인데..
카바라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7:58
근데 메시 폼이 절정이었을 때도 8km 많아야 9km 뛰는 선수긴했어요
-10월드컵 당시의 메시의 90분당 평균 러닝 거리 : 8.375km
- 2013-14 UCL 메시의 90분당 평균 러닝 거리: 8.24Km(360분)라더군요..
수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8:21
그렇다기엔 바르샤에서의 활동량도 그닥 차이가 없죠
Judas Pa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8:23
2년 새에 두말 할 필요 없이 넘어섰군요.
곰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9:05
외질은 욕먹을 만하다고 생각이 들 때 즈음 교체되면서 나오는 활동량 14km....
걸스데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9:55
도르트문트 팬이지만 슈슈는 뮌헨 선수임에도 정이 갑니다. 특히 이번 월드컵 때 승리를 거둘 때마다 기쁘기도 했겠지만 상대팀 선수들부터 위로해주는 모습 보면서 프로페셔널하고 스포츠맨쉽이 뛰어난 선수구나 라는걸 느꼈어요. 오죽하면, 심리치료사 슈슈라는 소리도 나올 정도니.. 인상은 그렇게 거칠게 생겼는데 역시 사람은 겉모습 보고 판단하면 안된다는걸 배웠습니다 크크
Animat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10:14
슈슈 보고 엄청 감동받았어요. 정말 멋진 선수란 걸 다시금 느꼈어요.
茶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20:46
슈슈 좋은 선수인거는 알았지만... 오늘 정말 멋있더라고요.

예전 발락 레플을 샀었는데... 이제는 슈슈걸로 사줘야 할듯 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755 [기타] ================= 구분선 ================= 캐럿2110 14/07/18 2110
2754 [기타] 월드컵 게시판 닫겠습니다. [5] 캐럿2630 14/07/17 2630
2753 [기타] 월드컵의 가치를 우습게 본 한국선수들의 태도는 일종의 매너리즘이라고 봅니다 [6] 개평3냥3701 14/07/17 3701
2752 [기타] [늦었어요ㅠ] 피자이벤트 결과! [6] 바밥밥바2337 14/07/16 2337
2751 [기타] 2014 브라질 조석 축구 만화 <6화> 2014 월드컵 결산 [6] 효연광팬세우실4184 14/07/15 4184
2750 [기타] 월드컵이 끝나고 - 월드컵이 가지는 가치와 위상 [24] Duvet3937 14/07/15 3937
2749 [기타] 실패로 끝이 난 메시의 월드컵 도전기 (2014 브라질 월드컵 후기) [98] 쌈등마잉7799 14/07/14 7799
2748 [기타] 월드컵과 함께 한 광고들 다시 한번 보실까요? [27] Duvet4743 14/07/05 4743
2747 [소식] 독일 우승 이모저모 [3] 사티레브3327 14/07/14 3327
2746 [유머] 2014 월드컵을 마무리하는 한컷 [1] 니시키노 마키3994 14/07/14 3994
2744 [기타] 결승전 최고의 한 컷 [18] Tad5112 14/07/14 5112
2743 [유머] ??? : 헤이, 람! 트로피는 그렇게 드는 게 아니야! [7] 저 신경쓰여요4787 14/07/14 4787
2742 [유머] 월드컵 최고의 마무리 [9] 돼지불고기4070 14/07/14 4070
2741 [소식] 핏빛투혼 슈바인슈타이거 활동량 [42] 저 신경쓰여요5244 14/07/14 5244
2740 [기타] [이벤트] 대미의 장식 이벤트 완료 [12] dokzu2713 14/07/14 2713
2739 [유머] 결승전 연장후반 8분 괴체 결승골 [8] 사티레브3813 14/07/14 3813
2738 [소식] 이청용에게 살인 태클을 당한 반덴 보레가 시즌 전반기 아웃을 당했습니다. [12] 저 신경쓰여요4870 14/07/13 4870
2736 [유머] 독일 vs 브라질 4강전 요약 Null2831 14/07/13 2831
2735 [기타] [스포츠] 반 할, 진정한 '엔트으리' 23人 모두 기용 [21] 곰성병기3745 14/07/13 3745
2734 [기타] 차기 사령탑에 허정무 감독을 추천합니다! [10] Neandertal3849 14/07/13 3849
2733 [소식] 메시에게 보내는 마라도나의 영상 편지 [4] 사티레브3000 14/07/12 3000
2732 [소식] 카펠로가 청문회를 거부하고 사임한다는군요. [18] 저 신경쓰여요4770 14/07/12 4770
2731 [기타] 그래서 축구 짱은 누군가요? [42] 건독5039 14/07/12 503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