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7/02/17 03:53:27
Name   손금불산입
Link #1   직접 가공
Subject   [해축] 홈 앤 어웨이, 과연 2차전 홈 팀이 유리한가
사실 제곧내입니다.

보통 홈 앤 어웨이 제도 아래에서 1차전 어웨이, 2차전 홈으로 경기를 치르는 것을 어드벤테이지라고들 하는데 실제로 그러한지 통계를 내보았습니다. 대상은 유럽 대항전으로 따져보려 했는데, 일단 유로파는 토너먼트에서도 팀간 전력 격차가 큰 경우가 많기에 제외. 그리고 챔피언스리그에서도 16강 대진은 조별리그에서의 성적이 포함된 후의 배정이기에 제외. 따라서 완전히 랜덤하게 배정되는 8강과 4강으로만 한정지어서 지난 10년간 전적을 조사해봤습니다. 원래는 15년으로 하려고 했는데 하다보니 더 안해도 되겠더군요.


- 표본은 UCL 8강과 4강
- 90분 기준 승무패 (어차피 2차전 연장에서 득점으로 경기가 갈린건 1번 뿐)

이상하게 07-08 시즌 데이터가 확 튀더군요. 그래서 그 해 자료는 제외하고 따로 또 계산을 해봤습니다. 그 해 천재지변이라도 있었나. 찾아보니 결승전에서 대단한 선택이 있던 대회

CS3LgjI.jpg


보시면 굳이 제가 왜 10년까지 하다가 조사를 멈췄는지 아실 수 있으실겁니다. 2차전 홈팀의 승률이 다소 조금 높은 경향이 있긴 하지만, 결과적으로 토너먼트를 승리하는 빈도는 거의 같습니다. 그것도 사실 1차전 홈팀이 유독 극악의 부진을 겪었던 07-08 시즌을 제외하면 정확히 반반으로 나뉘게 됩니다. 황금 밸런스네요.

개인적인 해석을 좀 덧붙여보자면 2차전 홈팀의 승률이 1차전보다 다소 높은 이유는 2차전 홈팀이 1차전 어웨이 경기에서 일단 수비적으로 나서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 아닌가 생각이 됩니다. 실제로 패배율은 승률보다 격차가 꽤 적습니다.

그리고 이 자료로 뽑아낼 수 있는건 아니지만, 조사해보면서 느낀점은 홈 앤 어웨이에서 홈 경기를 패배하고 상위 토너먼트로 진출한 팀은 거의 없다는 것 정도. 전체에서 둘이나 셋 정도 있었나 싶네요.

물론 챔스 8강, 4강쯤에서 맞붙는 대진이라면 일단 꽤 수준있는 전력의 팀들이 맞붙은 결과라는걸 잊어서는 안되겠지만요.






- 3년 데이터 더 추가

현 토너먼트 제도로 03-04시즌부터 개편되었기에 추가시켜봤습니다. 사실 그보다 앞 3시즌도 같은 조건을 사용해 작성을 해보긴 했지만 본문과 같은 조건이면 그 앞 3시즌(00-03)은 4강 토너먼트 대진 2개 밖에 추가 되지 않는지라.. 16년치를 사용하면 승률은 더 평준화되고, 플레이오프 진출은 10년치와  비슷하게 찍힙니다.


9DOnG2D.jpg

그 이전 자료에 비해 1차전 홈팀이 좀 더 힘을 쓰는 편입니다. 그 덕인지 토너먼트 진출률도 더 평준화 되었네요.



엄마를화나게하는방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7 08:19
2차전 정규시간까지 결판안나면 결국 연장과 승부차기를 2차전 홈팀에서 하니까 1차전 홈팀이 불리한거라고 알고 있어요
상큼낭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7 08:31
저는 글쓴이님의 통계 해석이 조금 잘못되었다고 생각하는데요, 최종 토너먼트 전적을 보면 09/10시즌에도 1차전 홈팀이 많이 이긴 편이죠.
그러면
1차전 홈팀이 매우 많이 이긴 경우: 1회(09/10시즌)
1차전 홈팀이 조금 더 이긴 경우: 2회(08/09, 12/13시즌)
동률: 2회(13/14, 14/15시즌)
2차전 홈팀이 조금 더 이긴 경우: 4회(06/07, 10/11, 11/12, 15/16시즌)
2차전 홈팀이 매우 많이 이긴 경우: 1회(07/08시즌)
이 되니까 2차전 홈팀이 그래도 조금 더 유리했다 이렇게 보는게 맞지 않을까 합니다.
손금불산입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7 10:11
말씀하신대로 표현하기엔 10년간 연 6회의 매치업 중에 4:2 이상으로 벌어진건 고작 2번 뿐입니다. 편차 자체도 매우 적어서...
13년으로 넓혀보니 마찬가지고 추가된 3년은 전부 1차전 홈팀의 약소우세네요.
손금불산입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7 10:15
그게 사실 양날의 검인게 연장에서 홈팀이 실점하면 타격이 2배가 되는지라.. 물론 저도 굳이 따지면 득이 실보다 많다고 생각은 합니다. 60번 중 연장 원정골 자체가 나온 경기가 단 한번뿐이더군요.
Dwyan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7 10:18
한쪽 극단인 0:6을 빼려면 반대편 극단인 5:1도 빼야하니
그러면 46 : 54

많이는 아니지만 조금은 2차전 홈팀이 유리하다~ 라고 결론 내리면 되려나요? 흐흐흐
손금불산입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7 10:24
그래도 09-10 경기 승패 자체는 매우 정상적이긴 합니다. 07-08은 그냥 대진이 한 쪽으로 쏠렸나 1차전, 2차전 안가리고 원사이드하게 털리기만... 말씀듣고 데이터를 더 추가해보았습니다.
bemann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7 16:07
어차피 잘하는 팀이 올라가는 게 당연한데 47:53이면 어느정도 유리함이 있다고 봐야할 거 같아요.
prob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7 22:15
팀간 전력 차이가 없다고 가정할 때 전적이 10% 차이나면, 엄청난 유불리를 만들어나는 차이라고 봐야지요. 문제는 전적이 너무 적어 저 정도 차이로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라고 볼 수 없을 거라는 점이고요.

넣을 수 있는 경기는 다 넣어 수천전 정도로 모수를 늘렸는데도 전적이 10% 이상 차이나는지 보는 게 보다 신뢰도를 높일 수 있을듯 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공지] 지속적인 특정 대상에 대한 악의적인 글 작성에 대하여 [1] Dalek 17/04/26 436 0
공지 [기타] [공지] 스포츠/연예 게시판 존속 및 운영. [2] 유스티스 17/01/27 5732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10890 0
6816 [연예] 라붐이 아이유 눈앞에서 1위 트로피를? [83] 호리 미오나3166 17/04/27 3166 0
6815 [스포츠] [해축] 6년전 오늘 바르셀로나 대 스완지시티.gif (15MB) [3] 손금불산입1115 17/04/27 1115 0
6814 [스포츠] [KBL] 김영만/강혁/박재헌 LG 코치로 선임 [11] ll Apink ll1229 17/04/27 1229 0
6812 [연예] 그가 돌아온다 [35] 4431 17/04/27 4431 0
6811 [스포츠] [MLB] 추신수 시즌 2호.gfy [9] 손금불산입2360 17/04/27 2360 0
6810 [스포츠] [해축] 독일 DFB 포칼 4강 근황.gfy [6] 손금불산입1392 17/04/27 1392 0
6809 [연예] [이달의소녀1/3] '알 수 없는 비밀' MV [3] 배유빈407 17/04/27 407 0
6808 [연예] 통계는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 [5] 성소3100 17/04/27 3100 0
6807 [연예] [에이핑크] X-핑크를 찾아라 [5] 비익조683 17/04/27 683 0
6806 [스포츠] [해축] 이스코 최근 폼 수준.gfy (5MB) [7] 손금불산입2041 17/04/27 2041 0
6805 [스포츠] 라이벌 마드리드의 메시놀이 (Feat. 메시) [17] DCD2591 17/04/27 2591 0
6804 [스포츠] [야구] 두산구단이 미쳤습니다. [85] SKYCEN5737 17/04/27 5737 0
6803 [연예] (사진 몇장) 벤양이 음악의 신 어마어마한 라이브 나오세요 + 행사 소식 + 인스타그램 [6] 언어물리811 17/04/27 811 0
6802 [연예] [러블리즈] 충격과 공포(?)의 막내즈 티저 [23] 좋아요2429 17/04/27 2429 0
6801 [연예] 선미와 함께 서든어택을 [14] 유나3772 17/04/27 3772 0
6800 [연예] [데이터]하품하는 쯔위.gif [11] 주자유3474 17/04/27 3474 0
6799 [스포츠] [야구] 아무도 몰랐던 NC의 연승 행진! [31] SKYCEN4049 17/04/27 4049 0
6798 [스포츠] 한 경기 남은 아챔... 과연 진출팀은? [12] Broccoli1493 17/04/26 1493 0
6797 [스포츠] 내년 연봉이 기대되는 삼성라이온즈 [13] style3408 17/04/26 3408 0
6796 [연예] 후지TV 메자마시 트와이스 (한글자막) [14] 주자유2056 17/04/26 2056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