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들이 연재 작품을 올릴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연재를 원하시면 [건의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Date 2014/07/21 14:55:49
Name   Toby
Subject   [공지] 연재게시판 종료 안내
안녕하세요. 운영진 Toby입니다.

그동안 많은 분들이 연재게시판을 이용해주셨으나,
시간의 흐름에 따라 피지알을 사용하시는 분들의 활용패턴도 많이 바뀌었습니다.

연재글을 게시해주시는 분들도 줄었으며, 연재게시판을 찾는 분들도 줄어서
운영진 논의를 통해 연재를 위한 별도 게시판을 지속 운영하지 않는 것이 좋겠다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연재게시판의 운영은 돌아오는 10월까지 지속하고, 그 이후에는 이전게시판으로 이동할 예정입니다.

이후 연재글은 내용에 따라 게임게시판과 자유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글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21 16:34
그럼 기존에 연재게시판에 있던 글은 어떻게 되는지요?
제 글 중 일부가 이쪽으로 옮겨지다 중간에 멈춘 게 있어서요.
Tob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21 16:48
연재게시판 자체를 삭제하는 것은 아니니 이전게시판 메뉴로 이동된 연재게시판 안에 그대로 남겠지요.

그 외 다른 방법의 게시글 이동을 원하시면 의견 부탁드립니다.
검토하여 처리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글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21 16:54
다른 분들의 글은 어떻게 하는 게 좋을지 저도 감이 잘 안잡힙니다만...
제 글(기담) 같은 경우에는 원래 자유게시판에 있던 것들이 이쪽으로 넘어오다가 중간에 뚝 끊긴 상태여서요.
링크 깨짐 문제도 있고, 어차피 자게에서 부정기적으로나마 계속 연재할 것이라,
번거로우시더라도 다시 자게쪽으로 넘겨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양쪽의 분량을 보면 그게 손도 좀 덜 갈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Tob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21 17:00
네. 그러지요.
각각의 글들을 해당 게시글이 올려진 시각에 맞게 자유게시판 목록의 자리를 찾아가게 하는 것은 일일이 DB수작업과 계산을 해야 해서 어렵습니다만, 글곰님이 올려주신 글들 간의 순서만 틀리지 않게 적당한 위치를 찾아 끼워넣도록 하겠습니다.

다른 분들도 필요하신 분들은 요청해주세요.

작업은 연재게시판을 닫을 때(이전 게시판 메뉴 안으로 넣을때) 일괄적으로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Tob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21 17:03
아. 참고로 연재게시판을 종료해도 실제의 게시판은 그대로 남게 됩니다.
메인메뉴에 링크되어있던 연게 링크를 지우고, 이전 게시판 메뉴에 추가하는 것이기 때문에 사실상 메뉴의 링크만 변경되는 것이지요.

그런 이유로 링크깨짐 문제를 방지하려면, 게시글이 이동되지 않고 연재게시판에 남아있어야 합니다.
그 경우 연게가 종료되고 이전 게시판 메뉴 하위로 이동되더라도 링크가 깨지지 않습니다.

반면에 자유게시판으로 게시글이 이동 될 경우, 이전에 외부에서 걸었던 모든 링크들은 깨지게 됩니다.
참고 바랍니다.
글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21 17:05
어흙. 엄청 번거로운 작업일 거라고 생각했지만 생각보다 좀 더 번거로운 작업이겠군요.
귀찮음을 마다않고 작업해주시는 Toby님께 재삼 감사드립니다.
VKRK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22 00:12
PGR 활동 대부분을 연재 게시판에서 했는데, 아쉬운 소식이네요.
최근 연재글도 대부분 게임게시판이나 자유게시판에 올라오는 걸 보면 당연한 시대의 흐름인지도 모르겠습니다.
Tigri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24 07:01
제 경우는 연재게시판 게시를 신청했습니다만 운영진께서 자유게시판에 올려달라 하셨습니다.
가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8/02 12:10
댓글은 많이 안달았지만 연재게시판 개인적으로 굉장히 좋아했는데 아쉽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연재게시판 종료 안내 [9] Toby 14/07/21 11119
766 유랑담 약록 #11 / 120612火 _ 동네 한 바퀴 / 외전3 _ 게임, 계층, 취미, 한류 [11] Tigris9769 14/06/30 9769
765 유랑담 약록 #10 / 120611月 _ 미인의 도시 아키타 / 외전2 _ 삿포로의 신년맞이 [9] Tigris8106 14/06/25 8106
764 유랑담 약록 #09 / 120610日 _ 아키타의 푸른 하늘 [7] Tigris7104 14/06/22 7104
763 유랑담 약록 #08 / 120609土 _ 다자이 오사무의 우울 [11] Tigris7774 14/06/17 7774
762 유랑담 약록 #07 / 120608金 _ 아오모리의 신석기 유적 [4] Tigris6796 14/05/30 6796
761 유랑담 약록 #06 / 120607木 _ 홋카이도의 마지막 별하늘 [5] Tigris7059 14/05/27 7059
760 유랑담 약록 #05 / 120606水 _ 흐린 날의 노면전차, 하코다테 [6] Tigris6698 14/05/22 6698
759 유랑담 약록 #04 / 120605火 _ 8인7일 계획 / 외전1 _ 홋카이도의 먹거리 [6] Tigris7498 14/05/16 7498
758 유랑담 약록 #03 / 120604月 _ 면허증 [6] Tigris5867 14/05/14 5867
757 유랑담 약록 #02 / 120603日 _ 샤코탄의 곶, 오타루의 전망대 [3] Tigris6275 14/05/08 6275
756 유랑담 약록 #01 / 120602土 _ 삿포로를 떠나다 [4] Tigris6223 14/05/07 6223
755 [내왜미!] 4화 고지라 대 메카 고지라 (5) 트린4616 14/07/10 4616
754 [내왜미!] 4화 고지라 대 메카 고지라 (4) [2] 트린4977 14/06/19 4977
753 [내왜미!] 4화 고지라 대 메카 고지라 (3) [1] 트린5403 14/06/05 5403
752 [내왜미!] 4화 고지라 대 메카 고지라 (2) 트린6150 14/05/22 6150
751 [내왜미!] 4화 고지라 대 메카 고지라 (1) [5] 트린6318 14/05/08 6318
750 [내왜미!] 3화 사람이 언제 죽는다고 생각하나? (8-끝) [4] 트린6282 14/04/23 6282
749 [내왜미!] 3화 사람이 언제 죽는다고 생각하나? (7) 트린5698 14/04/09 5698
748 [내왜미!] 3화 사람이 언제 죽는다고 생각하나? (6) 트린5973 14/04/02 5973
747 [내왜미!] 3화 사람이 언제 죽는다고 생각하나? (5) [1] 트린7221 14/03/26 7221
746 [연재] 장풍 맞은 사과와 뉴튼...100년 장미칼 VS 절세신검 화개검 2부(6) [2] 캡슐유산균6598 14/03/23 6598
745 [연재] 장풍 맞은 사과와 뉴튼...100년 장미칼 VS 절세신검 화개검 2부(5) [1] 캡슐유산균5807 14/03/20 580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