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7/01/11 23:28:27
Name   석양이진다
Subject   모태쏠로와 연애, 많이 부담스러운가요?
pgr 눈팅만 8년, 가입한지 몇개월 만에 첫 글이라서 쑥쓰럽네요.

저는 20대 후반의 평범한 직장에 다니는 남자입니다.

연애는 20대 초반, 20대 중반에 딱 두번 했었고(두번 다 소개팅), 둘 다 짧은 연애로 별다른 진전이 없었기에 개인적으로 모쏠이라고 여기고 있습니다.

주변 여성분들과 일상적인 대화를 하다가 '모태쏠로는 눈치도 없고 경험? 도 없어서 연애는 부담스럽다. 어쩌고 저쩌고 기타 등등" 이라는 이야기를 듣고 이렇게 질문글을 올립니다.
(그분들은 제가 모쏠인지는 몰라요)

이전까지는 혼자인게 불편한것도 없고, 별다른 외로움도 크게 느끼지 못해서 연애에 대한 생각이 없었는데 요즘따라 외로움을 많이타네요.

사실 누군가를 만나도 연애에 모든게 서툰데 나이만 먹어가서 막연한 두려움과 걱정이 있습니다.

거두절미하고, 모태쏠로 남자와 연애, 다른 여성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궁금합니다.
(진리의 케바케일것 같지만 다양한 생각을 듣고 싶어요~)

추가로 뒤늦게 모쏠에 탈출하신 분들에 대한 연애과정? 다양한 이야기도 들어보고 싶습니다.



배두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31
케바케 아닐까요;
석양이진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33
물론 케바케인건 알지만 모쏠은 이래서 부담스럽다 혹은 아니다 나는 모쏠이 무슨 상관이냐? 모쏠과 연애 잘만했고 이런 점들이 좋았다 등의 이야기가 듣고싶어서 질문했습니다.
alphama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35
정말 케바케입니다. 연애를 꽤 많이 한 편인데... 모쏠은 두 번정도 만났어요 (상대 여성분) 한 명은 굉장히 오픈마인드에 내숭도 없고 그런 스타일이어서 금방금방 습득(?)하고 쓸데없는 자존심도 서로 안부리게 되고 해서 정말 잘 만났는데... 나머지 한 명은 최악이었습니다. 친구/남자친구 구분도 일단 잘 안되고, 스킨십도 엄~청 느렸고요.
더치커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37
모쏠과 연애를 안해봐서 잘 모르겠지만...
'나는 연애에 익숙하지 않아서 부족해'라는 마음을 버리고 자신감만 가진다면, 상대 여성 입장에서도 전혀 이상하게 느끼지 않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악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39
여러방법이 있지만
여자는 이런걸 어떻게 생각할까? 내가 이런말을 하면 상대 반응이 어떨까? 이런거 위주로 미리 생각을 해보고 행동하시는 것이 기본이고요.

혹시라도 상대에게 모쏠이라고 "절대"말하면 안됩니다.
광개토태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43
모쏠은 정말로 한번도 사귀어보지 못하고 연애도 한번도 못한게 모쏠이구요.........
일단 님은 모쏠 아닌거 그거만으로도 안심할 수 있는거에요....
네오유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43
같은 조건이라면 모쏠보다는 두번쯤 연애 해본 사람이 좋은 것 같아요.
아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45
제가 생각해봐도 부담스럽다기 보다는..
음...뭐라고 해야할지 손갈게 많아서 귀찮을 거 같다가 더 맞을거 같습니다..
미메시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46
케바케긴 한데..
제가 만난 모쏠분은 이상한 부분이 있었습니다.

가장 대표적인게 감정조절인데
혼자 엄청 감정과잉이 되거나 아니면 엄청 차갑거나 합니다.

스킨쉽에 심하게 거부감이 있거나 .
누가봐도 티나는 테스트를 한다거나.
별 것 아닌것에 크게 의미부여를 한다거나.
등등 ..

저는 모쏠이라는걸 굳이 숨길필요는 없다고 생각하는데,
상대방이 연애경험이 좀 있으면 어차피 티가 납니다.
특히 남자면 데이트를 리드 하는 입장이라.. 더 티가나죠.

그냥 나랑 처음사귀는 넌 행운아다 이런식으로 위트있게 나가는게 자신감도 있어보이고 좋은듯 싶어요.
괜히 숨기려고 하는게 자신감 없어보이고 마이너스인듯..
세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49
웃긴게 남자가 말 안하면 여자도 잘몰라요 모쏠인지
석양이진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49
많은 분들의 답변 정말 감사합니다. 한분한분 따로 답변을 드리지 못해 정말 죄송해요. 상대방 모쏠과 연애가 남성인지 여성인지도 알려주세요!
인간흑인대머리남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1 23:56
일단 질문자분은 모쏠이 아닙니다. 자신감을 가지세요. 소위 걱정하시는 모쏠의 "찌질한" 태도는 모쏠이기 때문이아니라 그냥 그 사람이 찌질한거에요. 평소 대인관계가 좋으시다면 걱정할 필요 없습니다. 연애할때 하지 말아야할 것들은 대부분 원래 평소에도 남에게 하면 안될 것들이거든요. 나머지 연애로써의 "진전"은 직접 시행착오 겪으며 해나가셔야겠죠.
석양이진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0:07
많은 분들이 좋은 말씀을 많이 주셔서 용기를 내서 첨언을 하자면,
대인 관계도 굉장히 좋은 편이고, 주변에 친하게 지내는 여자 지인들도 적지 않은 편입니다.
하지만 연애만 생각하면 답답하고 걱정되는 마음이 크고, 개인적으로 가장 걱정되는건, 여성과 손잡는거 외에 스킨십을 해본적이 없어서 이 부분이 가장 걱정됩니다.
예쁜여친있는남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0:14
아무래도 남자든 여자든 상대가 뭐든지 처음인 것보다는 연애경험 있는게 낫죠.

근데 보통 모쏠이 싫다는건 스킨쉽에 서투른 것보다는 감정기복이 심하고 좀 매달리는 성향이 있거나 할 때라서 스킨쉽은 그냥 서로 애정만 있으면 알아서 진척됩니다

그냥 상대에 대한 애정을 좀더 세련되고 부담스럽지 않게 표현하는 법만 연습하시면 될것같습니다
반전여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0:15
모쏠보다는 경험있는 사람이 아무래도 선호되죠
어떤 부분에 배려를 해야하는지. 왜 상대가 소중한지. 어떤 점이 상처를 주는지 등등
말로야 쉽지만 경험해보지 않으면 모르는게 많으니까요
그런 부분을 하나하나 알려주면서 가기에는 피곤한 면도 없지않으니까요
단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0:18
모쏠이건 경험있건 상관없습니다. 모쏠이면 모쏠대로 경험있으면 경험있는대로 재미있는게 있죠. 사실 이건 연애경험보단 그 사람 성향따라가는게 크긴 하지만요.
모쏠이 덜 선호되는건 잘 모르고 실수해서 내가 피곤해진다는건데 사람이 그럴수도 있는건데 별로 신경 안씁니다.
Paul Pogb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0:35
모쏠이고 말고가 중요한게 아닙니다.

그냥 뭔가 안맞는다 -> 얘 모쏠임 -> 아 모쏠이라 경험없어서 그런건가?

이런 테크트리일 뿐이죠.


제 주변 통계적으로 경험은 적음 근데 잘 몰라서 하는 짓마다 마치 경험 많은 남자처럼 내 맘에 드는 짓만 함

이런 케이스를 가장 좋아했습니다.
우리는커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0:40
여자 입장에서는 경험이 적은 거랑 모쏠이랑은 천지차이에요

경험이 적은건 보통 모쏠은 아니지만 연애 1~3회 정도 해본 상대 말하는건데 그런 남성 싫어하는 여자 별로 없고 좋아하는 사람 많죠. 뭔가 특별한 사귐으로 출발한다는 생각이 드니까..

모쏠 좋아하는 여자는 아무도 없어요. 그 적은 연애경험의 차이가 큽니다. 일단 모쏠이면 왜 어떤 하자가 있길래 모쏠이지 하는 생각도 조금 들구요.. 연애경험이 적다와 모쏠은 천지차이입니다.. 안 밝히는게 낫죠
This-Plu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0:47
모쏠 꺼려하는 여자 꽤 많아요.
미리 밝히는 건 마이너스입니다.
그냥 경험이 많지는 않다~ 로...
킹이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1:08
자랑도 흠도 아니니 굳이 먼저 말할 필요는 없죠. 연애는 언제나 진리의 케바케고.. 그렇지만 모쏠만으로 문제는 되지 않지만 모쏠을 먼저 밝히면 나중에 조금만 트러블이 생겨도 문제 삼을 거리가 생깁니다. (보통) 모든 일이 그렇듯 처음 하는 사람과 경험이 있는 자는 하나부터 열까지 숙련도란게 차이가 생기기 마련이니 아무래도 연애도 똑같은 조건이라면 조금이라도 경험있는 사람과 더 편하게 연애하고 싶고 그런 거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1:23
공감되는 부분인데, 혼자 엄청 감정과잉이 되거나 아니면 엄청 차갑거나 합니다. 이건 대체 왜그럴까요?
Uniky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1:28
연애에 대해 시행착오가 없다는 점이 조금은 서투르다고 느껴질지 몰라도, 결국 손벽은 다 손바닥이 마주쳐야되는 겁니다.
모쏠이기 때문에 가끔 서로 이해 못해주거나 잘 못한 상황이 생길 때 경험 있는 사람이 이해해주지 못 해주는 것까지는 납득이 되지만, 모쏠임을 꼬집어 트집을 잡는다면 그 사람은 모쏠 이하죠.
alphama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1:52
여자 입장에서는 유의미하게 중요합니다. 남자의 나이가 많을수록 더더욱요.
하얀 로냐프 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1:59
케바케라 봅니다
모쏠이어도 괜찮을 수 있고
모쏠이 아니어도 별로일 수도 있으니깐요
저는 신경 안 쓰는 편이긴 해도 몇번의 연애경험이 있는 분들이 연애할 때 편할 확률이 높을 것 같네요
코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3:35
모태솔로인건 상관 없는데
모태솔로라고 말하진 마세요
어차피 모름
이밤이저물기전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4:32
여자 모쏠은 그래도 그렇게 이상한 사람은 드물지 싶은데 남자 모쏠은 하자 있는 경우가 많아서 그런 인식이 있을 수 있다고 봐요.
특히 나이 많은 남자인데 모쏠이라면 자존감이 낮다던가, 성격이 이상하다던가, 대인관계에 장애가 있다던가, 화술이 아주 떨어진다던가, 비뚤어진 성의식 등등 때문에 비교적 많은 나이에도 불구하고 연애성사에 실패했을 확률이 있을 수 있거든요. 물론 여자라고 해서 이런 사람이 없다는건 아닌데 여자 모쏠의 경우에는 이성적 매력이 부족하다던가 과도하게 철벽을 친다던가 하는 이유로 모쏠인 사람이 의외로 꽤 되기 때문에 남자입장에서는 여자가 모쏠이라는 사실 자체만으로 기피할 대상이라고 단정지을법 하지는 않습니다.

암튼 위에서 말씀드린 특징들때문에 여자가 남자모쏠하고 조금만 대화를 해보면 딱봐도 모쏠, 여자친구가 없었겠구나 하는 추론과 함께 사귈 가치가 없겠구나 라는 결론에 도달하게 되는 것이고... 모쏠이라고 해도 그런 특징이 없으시면 전혀 문제 없습니다. 이런 경우에는 남자쪽에서 직접 얘기하지 않는 이상은 알 수 없습니다. 근데 같이 밥을 먹으러 가더라도 문을 먼저 열어준다던가, 의자를 빼 준다던가, 뭘 흘렸을때 재빨리 휴지를 집어서 얼릉 건네준다던가 등등 사소한 배려라는게 연애 경험이 전무한 사람한테서 반사적으로 나올리는 없거든요. 그래서 이런 부분에서는 티가 날 수밖에 없기는 해요.
파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7:18
저도 이 의견과 같은 생각입니다.
리나시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7:38
모쏠이라고 안하셔도 전혀 문제없는 경험이 두번이나 있으셨네요
짧아도 경험은 경험이니 맘에드는 이성을 만나게 되면 모쏠이라고 하지 마세요 크크
친구랑 아는 형이 모쏠이다가 여자 사귄걸 봤는데 정말 심각했습니다...(한명은 처음엔 엄청 실수 많이 하더니만 지금은 그래도 어찌어찌 잘 사귀고 있네요)
그 둘의 여자친구쪽이랑도 어떻게 아는 사이여서 모쏠을 갓 탈출한 둘의 이야기를 생생하게 들어보니 정말 가관이라는 말이 절로 나오더군요
그런데 생각해보면 저도 여자친구 처음 사귀었을때 그 수준까진 아니었지만 나름 가관이었던 것 같기도 하구요 크크
물론 케바케긴 하겠지만 모쏠인쪽이 가관일 확률이 훨씬 높기 때문에 많이 꺼려하는게 이해가 됩니다
메모네이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8:31
저도 남편이 저 만나기 전에 연애 딱 한 번(100일 정도) 해봤는데 그것도 평범하지 않은 연애였어서 걱정을 많이 했습니다. 근데 생각보다 훨씬 좋았어요~ 살면서 해본 연애 중에 제일 좋았습니다.
문제가 있어서 연애 안하는 분들도 물론 있겠지만 그냥 모래 속에 다야몬드처럼 흘러가다보니 솔로였던 사람도 있구나 싶은 경우도 있겠구나 싶었습니다.^^ 진리의 케바케~
이선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09:03
케바케라지만, 모쏠보다는 경험있는 사람이 선호되는건 맞는 것 같습니다.
험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10:02
경험이 적어서 그런게 아닐까 싶습니다.

이런저런 경험이 많으면 일희일비하지 않는데 이렇다할 경험이 없으면 감정과잉이 되거나 차가워지기 쉽죠

근데 뭐 연애감정이라는게 워낙 롤코를 타는 감정이긴해서...
Geniu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10:06
모쏠은 아니지만 모쏠이라는 이유만으로 사람을 이상하게보고 꺼려하는 사람은 절대 안만납니다.
YORDLE ON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10:17
좋은 사람 있으면 소개시켜줘 라는 곡의 가사가 떠오르는군요
밥잘먹는남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11:36
모쏠분은 이성이나 애인에대한 환상이 오랫동안 있어서인지 바라는것도 많아서 피곤하더라구요
Mindow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11:49
예전에 티비던가? 책이던가? 잘 기억 안 나는데 이런 말을 본 적이 있어요

남자는 연애경험이 없는 여자를 선호하고
여자는 연애경험이 없는 남자를 꺼린다.


여자 입장에서 너무 많거나 잦은 연애경험이 많은 남자는 바람둥이 기질이 있어보이고 단순 엔조이만 원하고 가벼운 만남만을 선호하느라 본인도 그저 스쳐지나가는 여자가 될까봐 비선호하지만
반대로 한번도 경험이 없으면 여자에 대해 경험이 없다보니 이해도도 없고 리더쉽도 없을꺼야 란 불안감도 있을테고 도대체 무슨 이유가 있길래 한번도 사귀어 본 적이 없는거지? 성격때문에 그런가? 하는 여러가지 불안요소를 안게 되고 마이너스 점수로 가는거죠 ㅠㅠ

여자 성격마다 케바케라서 모쏠에 대한 평가가 조금 다르기야 하겠지만 확실한건 모쏠이라고 플러스 점수 주는 여자는 극히 적을 듯 해요....
아 물론 어느정도 나이 찼다는 가정하에서요...크크;;

혹시 소개팅녀나 썸녀 혹은 갓 연애를 하시게 된다면 만에 하나 이전에 다른 여자 사귀어본 적 있냐 이러면
"나 모쏠이야" 딱 잘라 말하기보단 조금 양념 쳐서 소개팅도 몇번 해보고 여자 몇번 만나보고는 했는데 제대로 사귀어 본 적은 없다라고 하시는게 더 낫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흐흐
산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1/12 12:00
남편이 제가 첫 연애였는데요. 만났을 때 좀 답답한 건 있었어요. 썸타는 것도 제가 제스쳐를 줘야 따라오고 사귀자는 말도 안해서 제가 하려니까 그제야 그 말은 내가 해야한다고 조금만 기다려 달라고 해서 받았고...그런데 스킨쉽은 잘 만 했습니다 쑥스러워 하면서도 본능이라며 크크크.
윗 댓글 쭉 읽어보면 아시겠지만 정말 케바케구요. 저 같은 경우는 남편이 서툴면서도 열심히 뭔가 해주려는게 귀여웠어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17001
공지 답변만 받은 뒤 원 질문을 삭제하는 행위를 자제해주십시오. [44] OrBef 16/01/05 25723
공지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38028
공지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85793
100181 다들 독립은 어떻게 하셨나요? Hyun.54 17/03/29 54
100180 아두이노로 전등을 제어해보고 싶습니다. 자마린31 17/03/29 31
100179 학자금 대출 개인 회생이 답일까요? [2] MagicMan229 17/03/29 229
100178 바이클 머신으로도 뱃살 빼는데 도움 되나요? [1] 라이네르158 17/03/29 158
100177 오사카 난바역에 붙을 안내문 한국어 번역 한번 더 도움요청드립니다! [4] Cristiano Ronaldo213 17/03/29 213
100176 강원도에는 왜 교동이라는 이름이 붙은 동이 있는 시가 많나요 [3] 매벌이와쩝쩝이237 17/03/29 237
100175 스1 유닛 교전실험 도와주실 pgr러 계신가요? 드라군1마리 vs 히드라2마리 [1] 레스터281 17/03/29 281
100174 HMAT 2일만에 가능한가요? [4] Genius190 17/03/29 190
100173 건대 데이트코스 추천 부탁드립니다. [1] 호리 미오나90 17/03/29 90
100172 문명5 왕초보 질문입니다! (다시 작성) [1] OPS87 17/03/29 87
100171 맞고 vs 하스스톤 [12] 설아817 17/03/28 817
100169 이직시 헤드헌터 꼭 써야하나요? [4] 달콤한인생843 17/03/28 843
100168 술 마시면 얼굴 하얘지는 분 있으신가요...? [10] nexon600 17/03/28 600
100167 [LOL]일라오이 상대법? + 카운터? [19] 레이오네715 17/03/28 715
100166 스1 프로토스 쉴드도 소/중/대 적용을 해주면? [20] ComeAgain1074 17/03/28 1074
100165 웃긴 움짤 많은 곳 없을까요? 그래요118 17/03/28 118
100164 게임할때 화면이 깜빡거립니다. Broccoli120 17/03/28 120
100163 수험생의 체중... [16] 거자필반1088 17/03/28 1088
100162 스마트폰 구입 질문입니다. [4] 리노164 17/03/28 16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