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7/06/19 21:06:34
Name   Rocket
Subject   신축 오피스텔 세입자를 구하고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약 18개월전 제가 투자 목적으로 분양받았던 오피스텔이 드디어 이달말 입주를 앞두고 있습니다. 저도 예전에 오피스텔에서 잠시 살았던적이 있고 그때는 마음에 드는 오피스텔의 1층에 있는 부동산에서 매물을 손쉽게 찾았던 기억이 있는데, 막상 제가 300여개에 가까운 세대가 동시에 세입자를 찾게 되는 상황에 처하게 되니 입주일이 다가올수록 공실기간에 대한 걱정이 조금씩 생기네요.. 아직 상가입주전이라 해당건물에 부동산이 들어오지는 못하여 일단 맞은편에 위치한 부동산에 2주전에 방문하여 세입자를 찾는다고 문의는 하였으나 연락은 없는 상태입니다.

일단 제가 생각하고 있는 방법은 이미 직방이나 네이버부동산등의 사이트에서 오피스텔매물을 찾을수 있어서 해당 공인중개사들에게 의뢰를 추가로 할까 하는데 이럴 경우 혹여나 여러 부동산에 내놓아서 그들 나름의 상도덕(?)을 상하게 하는건 아닌지 걱정이 되기도 하구요.. (부동산쪽이 어떻게 일을 하는지는 사실 잘 모릅니다)

혹시 신축 원룸이나 오피스텔의 세입자를 구해보신 분이나 좋은 아이디어가 있으시면 추천 부탁 드립니다 ^^



파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14
근데 어차피 요샌 부동산에서 직방에 올릴걸요? 오피스텔 구할 정도 연령대면 직방이나 다방 같은거 필수로 보고 가지 않나요? 그냥 기다리시는 수밖에..ㅠㅠ 혹시 오피스텔 위치가 어디세요?
여자친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39
피터팬이라는 네이바카페도 추천드려요
미뉴잇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43
근처 부동산 돌아다니며 다 내놓으시구요. 피터팬에도 지속적으로 글 올리시구요.
초기에는 물량이 많아 약간 저렴하게 내놓아야 할겁니다.
Rocke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57
검색해서 들어가보니 아주 큰 사이트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Rocke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1:58
네.. 최대한 빨리 홍보하도록 해야겠습니다.
입주일이 다가오기만 기다려왔는데 어째 점점 조마조마하기만 하네요 ㅜㅜ
Rocke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00
확인해보니 제가 의뢰한 부동산에서는 다방이나 직장에 올리지 않았더라구요.. 단순히 가장 가까운 부동산에 의뢰하면 되겠지 생각한게 착오가 아니었나 싶어요. 말씀하신데로 아무래도 가장 접근성이 좋은 수단이 요즘은 가까운 부동산보다는 스마트폰앱이라는 것까지는 생각을 못했네요. 위치는 경기도 부천입니다.
파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00:12
부동산 가보시면 직방 다방 이런데 회원업체는 부동산앞에 광고판넬같은게 있을거에요. 그리고 사실 부동산끼리는 어지간한 매물은 네트워킹 되는거 같더라구요. 일단 직방이나 다방 가맹점 찾아서 내놓으시고 따로 기름값이라도좀 챙겨드릴테니 잘좀 부탁한다고 얘기잘해두세요.
쪼아저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10:51
여러군데 내놔도 전혀 상관없습니다.
단골 부동산으로 서로 안면있고, 싸게 해주는 사이라면 모를까.
전혀 상관 없어요.
오피스텔은 1년 계약이니까, 입주자 없다 싶으면 주변시세보다 3~5만원 정도 싸게 내놓는것도 생각해 보세요.
공실돼서 관리비 나가는 거도 생각하셔야 하니까.
1년 금방 지나갑니다.
경험상, 1년 안채우고 나가는 경우도 많구요. (복비는 당연히 세입자 부담)
보증금을 까주는 것도 방법이긴 한데, 이건 좀 위험 합니다. 월세 안내고 버티는 세입자들이 간혹 있어요.
이럴때 보증금이 너무 낮으면 주인 입장에서는 애타죠. (월세+관리비 까지 생각해야 함)
두번 정도 애 먹고 나서, 지금은 월세는 10 내리고, 대신 보증금을 2000 높였습니다. 정신건강에 이로워요. 크크.
그리고, 경험상 보증금 낼 돈이 부족한 세입자는 월세 밀릴 확률도 큽니다. 그만큼 넉넉지 않다는 뜻이니까요.
암튼, 축하드립니다. ^^
Rocke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19:48
늦게나마 소중한 답변에 감사드립니다.
오늘 회사 연차를 내고 주변 부동산 네군데에 의뢰를 하고 막 집에 돌아왔네요. 어째 처음 방문했던 부동산이 규모가 가장 작았고, 오늘 방문한 부동산들은 거의 소규모기업(?) 정도의 규모인걸 보고 늦었지만 오늘이라도 다시 찾아가 의뢰한게 다행이지 않았다 싶었습니다.

대댓글을 바로 달지는 못했지만 넘어가는길에 달아주신 댓글을 본 덕분에, 단순히 융자가 없다는 이유로 보증금이 낮더라도 최대한 월세를 많이 받는게 낫겠다고 생각했던 것에 대해 다시 생각해보고 부동산에서 이야기를 할 수 있었네요. 말씀하신것처럼 어떤 종류의 세입자도 있을수 있기 때문에 개인적으로도 월세를 조금 낮추더라도 보증금을 더 높이는것이 보다 안정적이고 확실한 세입자를 구할수 있는 방법일 수 있다는데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얼른 좋은 세입자를 받을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2121
공지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20931
공지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42960
공지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89361
104711 우리나라 축구 슈틸리케 감독 후임으로 이 방법은 가능성이 있을까요?? [1] 잘가라장동건52 17/06/24 52
104710 엑셀 고수님.. 질문 있습니다.. 연결 끊기 [2] Dwyane45 17/06/24 45
104709 유플러스 위약금내고 KT기가 인터넷으로 갈아타려고하는데요 [2] 자전거도둑75 17/06/24 75
104708 스팀 할인기간 FM2017 사는거 괜찮을까요? [3] 휘안118 17/06/24 118
104707 에어콘 고르는데 고민이라 질문입니다! [1] 나른한오후58 17/06/24 58
104706 연쇄할인마 게임중 제 컴퓨터로 돌릴만한게 있을까요? [2] 올해는취업이될까107 17/06/24 107
104705 스타1 1.18 해상도에 관해 질문드려요 [1] 장삐에르주네87 17/06/24 87
104704 테이크아웃 카페에서 사용할 공유기 추천 부탁드립니다. [4] 아이폰155 17/06/24 155
104703 전선 수리 질문 [6] 피즈98 17/06/24 98
104702 빅퀘스천 '존재는 왜 존재하는가' 질문입니다. [2] Right204 17/06/24 204
104701 눈나쁘신분들 수영할때 어떻게 하시나요? [5] 꿈을꾸다376 17/06/24 376
104700 아파트 단지 내에서 고양이한테 공격을 받았는데요 [18] F.Nietzsche852 17/06/24 852
104699 가족 해외여행지 고르는데 10월이라 애매합니다. [2] 김보노160 17/06/24 160
104698 저음에 강한 2~5만원대 이어폰 있을까요? [8] 미서312 17/06/24 312
104697 남자 눈썹 문신 해보신 분 있나요? [9] Camellia.S386 17/06/24 386
104696 아리스가와 아리스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3] dos167 17/06/24 167
104695 남자 쌍꺼풀 수술 병원 질문 ECOcup81 17/06/24 81
104694 전세집 에어컨 설치 관련 질문 [9] 대발316 17/06/24 316
104693 아이폰 7/+ , 갤럭시S 8/+ 사이에서 고민됩니다. [22] Camellia.S437 17/06/24 43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