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7/04/21 20:10:54
Name   Grundia
Subject   롤에서 페이커 질문입니다
사실 롤은 직접 플레이 하지 않는 아재입니다.

간혹 채널돌리다가 롤하면 롤중계하는군 정도로 지나가고 skt팀이 우승많이 하는구나, 페이커가 엄청난 플레이어구나 정도 아는 사람입니다.

롤중계를 좀 보려고 하는데 그에 앞서 페이커는 어떤 다른 점이 있어서 이렇게 잘 하는지요? 예를 들어서 스타에서 특정플레이어가 다른 플레이어보다 심리전이나 빌드이해도, 멀티태스킹 같은 것이 뛰어나서 잘하듯이요.

롤알못에게 가르침 부탁드립니다~



해피나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14
그냥 이영호과라고 보시면 될듯... 정상급 피지컬 높은 챔프 이해도와 챔프폭 킬각보는 능력 한타에서의 포지션 등등...
이슬먹고살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21
음... 상상할 수 있는 전부?
디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27
아주 주관적인 느낌으론 처음엔 임요환급 현란한 컨으로 떴는데 타선수들도 많이 따라와서 상향 평준화 시절이 되니 운영도 좋아서 최연성급 운영까지 보여준다는 느낌?입니다
불타는로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35
그냥... 실력적인 면에서 마이클 조던이나 메시와 비교하는 말 듣는 선수입니다.
이성경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37
오랫동안 한국 서버 랭크 게임 1위였고요. 그래서 프로 데뷔 전부터 기대를 많이 받았죠.
초창기에는 라인전에서 솔로킬을 밥 먹듯이 땄습니다. 프로 레벨에선 힘들거든요.
기본적으로 피지컬도 좋고 공격적인 성향이라 인기가 많은데 거기다 굉장히 침착합니다.
이건 관련이 있다고 하긴 뭣하지만 수학을 좋아한다는데 그래서 그런지 딜 계산 같은 것도 잘합니다.
그리고 실력 뿐만 아니라 인성적인 부분에서도 잡음이 없습니다. 롤이 멘탈 게임이고 스타 때보다 유저들과 더 가까이에서 활동함에도 불구하고요.

정리하자면 공격적인 성향으로 잘하는데 인성도 좋아. 그래서 인기가 많은 거 같네요. 거기다 매년 가을에 열리는 롤드컵 3회 우승이라는 범접할 수 없는 커리어도 가지고 있습니다. 다만, 제가 케이티를 더 좋아해서 내일은 지기를 원합니다. ㅠ
Grundi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43
그냥 모든걸 갖춘 선수군요. 크크 답변들 감사합니다~
네오크로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47
작년, 올해는 뭐 매 경기마다 씹어먹고 그런 경기력은 아닌데 큰 경기에서의 페이커는 뭐가 달라도 한참 다르죠.
Supervenienc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48
일단 류또죽 영상 한 번 보시면 크크
반니스텔루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1:04
http://pgr21.com/pb/pb.php?id=free2&no=57035

ESPN서 페이커 특집을 낸적이 있는데요. 시간날때 한번 읽어보시는거 추천드려요. 페이커에 대한 모든게 아마 다 나와있다고 생각해요
Faker Senpa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1:17
그냥 타고났어요. 단순하게 잘하는팀이 잘하는주 요선수라는 느낌이 아니라 사람들이 슈퍼스타에게 거는 기대를 몇년째 계속 충족시켜주고 있어요.
"헐 방금 뭐야?, "이런게 가능하다고?" 싶은 플레이를 13년 데뷔후 꾸준하게 보여주기란 보통 어려운게 아니거든요. 물론 무척 열심히 노력도 하지만 남들이 보지 못하는각을 보는건 정말 타고 나야한다고 생각합니다.
방민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3:25
골프계의 타이거 우즈, 농구계의 마이클조던, 축구계의 리오넬 메시, 테니스계의 로저 페더러 + 라파엘 나달을 향해 진행중인 선수입니다.
스타계에선 이윤열+최연성+이영호가 진행중이라고 보는게 더 나을듯 싶어요. 시즌3에 처음 나왔을 때 (남다른 피지컬의)이윤열과구나... 아니 (남다른 라인전 패러다임의) 최연성과인가 싶더니?? 현재는 아니 이영호구나.. 하는 말이 나오는걸 보면
bemann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2 00:49
가장 압도적일 때는, 스타로 치면 준우승자 2명이 팀밀리로 하는데 그걸 일꾼 한기 빼고 해서 비등하게 버티는 수준이었습니다
(롤챔스 13윈터 결승전 라인스왑 당시).
토이스토리G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2 01:47
1인자 본좌급 향기.
13년도 등장부터 현재까지 원탑의 자리를 한번도 놓치지 않음.
한경기 지면 거품이라고 지금도 사람들이 발악을 하는데.. 왜냐면 게임을 지는경우가 1년에 몇경기안되기 때문에 그때라도 감정을 표출하는겁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18800
공지 답변만 받은 뒤 원 질문을 삭제하는 행위를 자제해주십시오. [44] OrBef 16/01/05 27114
공지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40064
공지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87103
101918 세월호 관련.. 아내 문제로 조심스런 질문 드립니다. [26] 그러려니1346 17/05/01 1346
101917 모바일 게임 찾고 있습니다 [2] 이블린140 17/05/01 140
101916 위쳐3 같은 RPG 게임 추천 부탁드립니다.. [6] 새롭게시작441 17/04/30 441
101915 에어컨 삼성 vs LG 추천 부탁드립니다. [3] mourinjun266 17/04/30 266
101914 스타1 질문입니다. 쏘군147 17/04/30 147
101913 영어 질문... [2] 따루라라랑167 17/04/30 167
101911 게임 네트워크가 불안정합니다. [3] 후메참208 17/04/30 208
101910 소상공인과 영세사업자는 자본가인가요? [12] 사신아리483 17/04/30 483
101909 한국에서 자연재해에 가장 안전한 지역은 어디일까요? [7] 탈리스만646 17/04/30 646
101908 스노쿨링 마스크 추천부탁드립니다 [1] 연벽제73 17/04/30 73
101907 장거리비행시 아이들이 할만한 게임 뭐 있나요? [6] moqq487 17/04/30 487
101906 총알못 배틀그라운드 구매질문 [9] 집정관311 17/04/30 311
101905 카메라를 구매하려고 합니다 [5] 광고계정224 17/04/30 224
101904 혹시 김해장유 율하에 사시는분은 미용실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외계소년114 17/04/30 114
101903 데스크탑 견적 요청했던 질문자입니다! [3] 인생은서른부터201 17/04/30 201
101902 살이 빠지다가 안 빠지다가 하는 것은 왜일까요? [4] 카별478 17/04/30 478
101901 육군 화생방 특기병/지방간 귀가 질문드립니다. [7] 신아영269 17/04/30 269
101900 전세이사를 가려고 생각중입니다. 위치도 위치고.. 뭐가 중요할까요? [1] 토우177 17/04/30 177
101899 내일 근로자의날에 3사 통신사 상담 업무 하나요? [2] 광개토태왕346 17/04/30 34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