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17/05/20 10:01:14
Name   니시노 나나세
File #1   1495180916297223.jpg (504.6 KB), Download : 4
출처   와이고수
Subject   각 종족별 케스파랭킹 1위


프로토스

김택용이 26개월
강민이 21개월
송병구가 20개월
박정석이 18개월


저그는

이제동이 43개월
홍진호가 27개월
박성준이 23개월
마레기가 14개월


테란은

이영호가 50개월
이윤열이 27개월
최연성이 19개월
임요환이 17개월



역시 리쌍
여기서도 콩등을 한 황신



오클랜드에이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0:05
오영종은 인식에 비해 케스파 기준
원탑이던 기간자체는 짧군요.
광개토태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0:05
역시 택뱅리쌍
일간베스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0:12
허명은 없군요. 와..
마그너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0:13
마지막 스타리그 이전에 대회가 빌때도 있는거 같은데 그때는 뭘 기준으로 한건가요?
Zwe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0:29
'2' 00 '2' 년의 홍진호란...
RoaD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0:47
생각보다 김구현, 신동원, 진영수 선수가 약진했었군요. 특히나 신동원 선수는 거의 10개월 채웠네요.
SaRaBi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1:14
프로리그죠
완성형폭풍저그가되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1:17
마재윤의 포스에 비해 1위기록한 기간은 상당히 짧네요.
완성형폭풍저그가되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1:19
플토 테란의 1인자들이 업치락 뒤치락 했던것에 비해 저그는 세대교체가 확실하군요.
한번 처지면 다시는 1위를 못찍은..
Crash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1:23
플토는 최강자가 엄청 자주 바꼈네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1:36
이태우라는 이름만 들어본 적이 없는 선수네요.
호리 미오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1:39
KPGA투어 시절의 강자죠. 특히 저저전을 잘했던 기억.
Zakk Wyld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1:41
연속으로 봤을땐 강민 이제동 이영호군요.
FlashVisio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2:13
육룡은 그래도 한 번씩은 다 들어갔네요.

김구현이 역시 택뱅허 다음이긴 하네요.
사고회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2:19
이쯤대면 이영호>임요환. 이제동> 마재윤 맞나요? 스타판 통틀어서
피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2:19
이태우 선수는 처음 봤네요 프리무라 최진우선수는 아는데..
무무무무무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2:34
김성대 선수는 누군지 모르겠네요.
LG.33.박용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2:35
이래서, 토스 top 3를 꼽자고 하면,
김택용-강민 은 거의 고정에...
박정석 vs 송병구는 갈리는 것인가 싶네요
흑마법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2:53
와 이제동....
규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3:00
마xx 랭킹은 조금 보정을 할 필요가 있긴합니다. 노골적인 견제로 성적 좋았던 엠겜리그 포인트를 낮게 책정한다거나 이런걸 몇 번 당해서....물론 제일 좋은건 저 14개월 기록도 무효처리하는 방안이라 생각합니다.
은하관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3:07
콩은 이걸로 해도 2등이네...
카스트로폴리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3:10
임요환은 이스포츠에 끼친 영향력만 빼면 이영호 한테 다 밀린다고 생각하구요
이제동 마재윤 비교는 조작빼고 생각해도 솔직히 이제동 굴욕이죠...
윤이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3:22
케스파 랭킹이 누적 포인트이었다가 연 단위 포인트로 바꼈던 것 같은데 혹시 그게 언제쯤인지 아시는 분 계신가요? 바뀌었다는 거 자체가 착각인가;;크
모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3:26
수많은 대회 기록 중 양대리그만 빼고 싹다 삭제하면 그렇게 되겠지요.
양대리그 기준 우승3회에 불과한 임요환은 스타판에서 다섯 손가락에도 들까말까한 선수인데 어딜 감히 유일신과 비교하나요.
솔로12년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3:44
바뀌었었고, 그 후로도 기준이 자꾸 변했죠. 그래서 전 별로 신경쓰지않는 랭킹입니다. 허접하기 이를데 없는 랭킹이 케스파라는 기관으로 인해 아직도 화자될 뿐이죠.
yangjyes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3:49
김성대 뭐죠 ? 저시기에 무슨 일이 있었나요?
구밀복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3:59
공감합니다. 사실 스망 전만 해도 케스파랭킹을 누가 진지하게 취급했는지 의문.. PGR만 해도 WP 랭킹 같은 '대안적인 랭킹'들을 더 신뢰하는 분위기였죠. 케스파랭킹이 대접 받게 된 건 스망 되고 시일 한참 지나면서 당시의 맥락을 기억하는 사람들이 다 사라지면서부터..
본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4:01
Kt저그인데 김성대가 1위한적이있는게 놀랍네요
안개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4:12
스타판 끝날 즈음에 웅진 저그 두명이 1위 할거는 예상했는데 김성대는 진짜 의외네요. 이영호 상대로 프로리그에서 디파일러 잘 써서 주목받은거 이외에는 딱히 기억에 남는 경기가 없는데요. 근데 그건 이스트로 시절이니까 막바지도 아닐텐데

그리고 정명훈은 막판에 그렇게 이겨놓고도 이영호 따돌리지 못한거 보면 진짜 이영호가 대단하긴 대단했군요.
윤이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4:27
사실 제가 문득 저 기억이 난 게 2002년에 이윤열 선수가 1위가 아니라 아 누적이었던 때가 있었던 것 같은데 기억이 가물가물하네한 것이었습니다. 뭐 케스파랭킹에 대한 성토가 폭발한 것은 되려 이윤열 선수가 스타리그가 32강 체제?라는 이유로 msl보다 포인트를 훨씬 많이 받아 마XX 대신 랭킹1위를 차지했던 때였던 것으로 기억하구요.
솔로12년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5:38
03년 여름이었나 바뀌었던 걸로 기억하구요.
배점은 말씀하신 때뿐만이 아니고, 자주 바뀌었고 자주 논란이 있었죠.
비빅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5:46
김성대는 아마 팀이 KT다보니 프로리그 상위라운드에서 점수 좀 쌓은듯
윤이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6:30
그 때 즈음이었구나. 감사합니다^^ 네 저도 알고 있습니다. 다만 가장 폭발했던 때가 저 때였던 것 같아서요. 저 시기는 누가 생각해도 마XX가 1위였어야 했는데 뜬금 이윤열 선수가 1위로 나온 지라 어떻게 산정하면 그런 점수가 나오는지 분석해보고 그랬죠. 제 기억에는 온겜 우승이 엠겜보다 점수가 2배라는 결론이 낫던 것 같습니다. 프로리그도 세트별 승리 시 점수 산정 방법도 다 분석되고 했었죠. 특히나 저 때는 온겜 뒷담화가 있던 시절이었는데 거기서 엄옹이 누구나 다 감안하고 그래도 이상한 점을 지적하는데 그 걸 들어 케스파를 두둔하는 듯한 발언을 하고 해서 더 활활 타올랐던 것 같습니다.
승률대폭상승!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7:16
케스파랭킹이 대접받기 시작한건 스타판 후기에 점수산출방식이 공개된뒤 지금까지 프로리그를 높게 쳐주고 개인리그를 낮게 쳐주는 랭킹인줄 알고 폄하했었는데 의외로 개인리그를 매우 높게 쳐주는 랭킹이었다라는게 밝혀지고 스타판에서 가장 합리적인 랭킹으로 대접받기 시작했죠.

후기즈음에 누적제 차등분배도 잊혀지거나 관심없어질 시간이고 이후 택뱅리쌍 시대에는 점수분배도 나름 공평했으니

msl도 wp랭킹 대신 케스파랭킹으로 재배치도 했었는데 뭐 이건 공식랭킹을 받들어야하니 사족이고
이즈음에 msl도 wp랭킹대신 케스파랭킹을 표기하기 시작했었는지 가물하네여

김성대는 1위 할때 찾아보니 당시 가장 승수가 많은저그였습니다. 아마 김성대가 18승 이제동신동원이 17승인가
윤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7:16
이스크로 출신 저그죠.

kt로 이적해서도 테란전 잘하는걸로 유명했죠
윤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7:24
근데
김성대가 통산 승률이 50%가 안되지 않나요?
신기하네요;; kt빠인 저도 김성대 잘했던 기억이 별로없는데;;;
Rebirth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8:25
공신력 말아먹은 랭킹이라.. 갈수록 프로리그 권위를 하늘 끝까지 치켜 세워버림. 차라리 와이고수 랭킹이 더 신뢰도가 높았던걸로 기억되네요.
홈플러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8:51
그건 아닙니다.
케스파랭킹에 비해서 경기력을 잘 반영해 랭킹의 가치가 높았던 WP랭킹으로 봐도, 2006년 가을전까지 조작범이 저그랭킹1위였던 적은 다합쳐서 4주밖에 없습니다.

오히려 WP랭킹으로는 2006년 52주 동안 33주나 저그원탑이였던 조용호가 저평가를 당했습니다.
도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8:53
케스파랭킹 신뢰성 없는 건 진작 알고 있었지만 김성대 도저히 이해가 안되서 찾아봤더니 2012/6에 전체 5위였네요..;
http://game.donga.com/62192/
무한방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20:03
1월의송병구이길사람 누굽니꽈아아
성동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20:47
엄청 옛날 경기인데, 이태우 선수 디바우러 뮤탈 조합에 상대 토스 커세어가 도망다니던게 생각나네요.
성학승이 우승하던 시절 같은데...
치토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21:21
조작 떠나서 성적만 놓고 비교해도 이제동 마재윤 비교 하는거 자체가 이제동 굴욕입니다 이렇게 썼는데 이미 윗분이 쓰셨네요
Ishihara Satom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23:07
굴드찡, 녕수겅쥬 의외
세종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1 09:03
육룡은 전부 1등 한 번씩 먹어봤네요
규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1 13:55
06년도 12월 랭킹으로 기억합니다. 1년 동안 피씨방 예선 전전하던 이윤열선수가 우승 한 번 하면서 4회 연속 결승 진출에 3회 우승한 마씨를 눌러버려서...16강인 엠겜보다 24강인 스타리그가 출전선수 50%가 많다고 점수를 50% 더 쳐줬죠. 12월 1일에 랭킹 발표나고 바로 슈퍼파이트에서 3:1로 패배해서 랭킹 욕 많이 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여담으로 점수 차등제는 엠겜이 32강, 온겜이 16강으로 바뀌면서 없어졌...
윤이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1 14:17
24강이었군요. 감사합니다.^^
공실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2 15:12
왜 토스순위가 항상 논란이 되는지 알 것 같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8674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2755
307899 [유머] 선사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2] VKRKO494 17/06/25 494
307898 [유머] 우리가 원하는 구인공고 [22] 홍승식2578 17/06/25 2578
307897 [기타] 현재 미국 애리조나 상황 [27] 한박3839 17/06/25 3839
307896 [기타] 신개념 코인 차트분석 투자법 [11] 프라이머리3911 17/06/25 3911
307895 [LOL] (빡침 주의) 한 단어로 멘탈을 보내는 팀원의 채팅들 [31] Physiallergy4382 17/06/25 4382
307894 [유머] 엘론 머스크의 새로운 프로젝트 [17] 여기좀4126 17/06/25 4126
307893 [유머] [하스스톤] 우리사론 [7] 비익조2846 17/06/25 2846
307892 [기타] 가상화폐 이더리움 폭락 서버 증발(복구됨) [29] Crystal8546 17/06/25 8546
307891 [동물&귀욤] 궁디 [2] 좋아요2361 17/06/25 2361
307890 [유머] 사이코패스 [7] lenakim5943 17/06/25 5943
307889 [동물&귀욤] 사료 코너 [3] 좋아요3963 17/06/25 3963
307888 [서브컬쳐] 나이 먹고 다시 보면 유치할 줄 알았는데... [59] 마스터충달9147 17/06/25 9147
307887 [유머] 게임ost의 한글 번역은? [8] 미움미움3377 17/06/25 3377
307886 [게임] 5분만에 보는 철권 7 스토리.avi [6] eosdtghjl2270 17/06/25 2270
307885 [게임] [스타2] 어의 우승은 신버전 완성 [13] 보통블빠3058 17/06/24 3058
307883 [게임] 알쳄라인 [56] 오즈s5345 17/06/24 5345
307880 [LOL] 케이틀린 덫 빨리 제거하는 법 [19] 쎌라비6496 17/06/24 6496
307879 [게임] 두유 노우 화랑? [11] eosdtghjl5547 17/06/24 5547
307878 [게임] 현재까지 2017 WCS 포인트 랭킹 [5] VvVvV1507 17/06/24 1507
307877 [유머] 우울할 때 보는 영상(영상압뷁+쿨타임 찼음) [6] 박루미3844 17/06/24 3844
307876 [게임] 쥬라기 원시전2 광고 [20] 인간흑인대머리남캐3733 17/06/24 373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