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0/09/03 20:32:52
Name   대근
Subject   화승OZ 조정웅감독 자진 사퇴.
http://sports.media.daum.net/general/news/esports/breaking/view.html?cateid=1079&newsid=20100903142216596&p=fomos


자진사퇴라뇨...??
결승전앞두고..... 무슨일이있던걸까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0/09/03 20:46
스폰서 쪽에서 압력이 있었나 보네요.
그렇지 않고서야 e스포츠의 거의 태동기부터 계셨던 조정웅 감독님이, 그것도 이제동 선수의 결승전을 얼마 앞두지 않은 이 시점에
이렇게 갑자기 사퇴를 할 리가 없죠... 왠지 승부조작 파문과도 무관하지 않을 것 같네요.
아나이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0/09/03 21:26
조작한놈들은 자기가 어떤 영향을 끼쳤나 정말 반성하고 또 반성해도 모자랍니다. 조정웅 감독을 좋아하지는 않았지만 오영종 선수 있을때 화승을 단기간에 강팀으로 만든 그 능력만큼은 인정하는데 결국 떠나시네요.

이제동의 결승을 앞두고 이런 일이 생기다니 참...
사이버 포뮬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0/09/03 22:25
이미지가 너무 안좋아진 분이라 떠나시는 마당에도 여러가지 말들이 난무하네요..
모두의 박수를 받으며 (또는 모두가 아쉬워하며) 떠나신 조규남 감독님과 참 많이 다른 모습이네요.
저는 그저 제가 응원하는 선수가 따르는 감독님이라 마음이 아픕니다. 이기적일지도 모르지만요..
후에 하시는 일 잘되시고 가끔 소식 들었으면 좋겠네요..
써니티파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0/09/04 05:08
쓸데없는 추측은 듣고 싶지 않습니다. 조정웅감독님, 감독님이 키우신 제자는 참 길이 남을 선수입니다. 축하드립니다. 수고하셨습니다.
생래적 Bach人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0/09/04 11:52
조정웅 감독님은 아주 능력있는 감독이신데..
능력 있는 감독 한 분이 또 떠나는군요.
아쉽습니다.
berserk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0/09/04 13:15
이제동 선수가 결승이 코앞인데 지금 갑자기 사퇴를 한다라..아무리 생각해도 납득이 안되네요..직접본적은 없는분이지만..이제동선수를 매우 아끼던거 같은데..결승이라도 끝나고 사퇴하면 납득이 되겠지만..아무래도 프로리그 성적이 안좋아서 짤린거 같네요..
비내리는숲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0/09/04 13:29
포모스 기사에 따르면 '결혼했는데 가정을 제대로 돌보지 못한 게 사실이다.' ..제가 조정웅 감독 입장이라면 안연홍씨가 '일 그만하고 가정 좀 돌보지?' 라고 하면

'예 알겠습니다' 라고 거수경례를 하겠습니다(?)

농담이구요, 그 동안 수고하셨습니다. 안좋은 소문에도 몇 번 휩싸이셨지만 그래도 이 판 초창기부터 고생하신 분이고 플러스 시절에 마음 고생 심하게 하신 분이죠. 상위 8개팀에 들지 못해 프로리그에도 나오지 못할 때가 있었는데 그 때 생각하면 정말 수고하셨다고 말씀드리고 싶고 그래도 좋아하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인간적인 부분이 많은 분이라고 생각했었는데 아쉽네요. 무엇을 하시던 잘 되시길.
The Drizzle sold ou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0/09/04 16:13
결승앞두고 사퇴라니... 화승은 일처리를 어떻게 하는건지-_-;;
이제동 선수가 상처 안입으면 좋겠네요.
파일롯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0/09/04 20:27
아무리미워도 자기가키운새끼 결승앞두고 관두는건 진짜 아닙니다
이제보니 감독이문제가아니였군요... 안되는팀은 이유가있는겁니다
과연 스타판을 어떻게생각하고있는건지 화승의생각이 심히궁금하군요ㅡㅡ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897 [파이터포럼]차기시즌 맵 확정에 대한 기사입니다 [12] remedios4835 06/11/28 4835
3756 히어로센터 팬과 MBC게임 스태프 '언쟁' [5] Alan_Baxter6020 09/08/04 6020
3759 히어로센터 언쟁 발단 '무개념' 팬 때문 [9] noir6256 09/08/05 6256
4075 황제는 열애중...임요환, 탤런트 김가연과 교제 인정! [5] 빨간당근6176 10/04/13 6176
3628 황제 임요환, 탤런트 김가연과 연인 사이? [2] 미온5547 09/05/06 5547
4373 황제 임요환 홀로서기… 1인 게임단 가시권 [14] 마네8699 10/11/03 8699
3307 확~ 바뀌는 프로리그 이젠 장기전이다 [3] 눈알빠질따6006 08/04/04 6006
4291 화승OZ 조정웅감독 자진 사퇴. [9] 대근7002 10/09/03 7002
3707 화승 이제동 "지친다, 지쳐" [9] Alan_Baxter7223 09/07/06 7223
4035 화승 김경모, 공군 에이스 e스포츠병 지원 [18] 핸드레이크6889 10/03/15 6889
3447 홍진호-차재욱, 공군 e스포츠병 합격… 11월 입대 [17] 와이숑7541 08/10/23 7541
3467 홍진호-차재욱, 24일 진주 교육사령부 입대 [2] 핸드레이크5017 08/11/25 5017
3923 홍진호, 이제동 상대로 시즌 2번째 출격.. [12] 개념은나의것4735 09/10/29 4735
4484 홍진호, 스타2 프로게이머 소양교육 진행한다 [7] Zwei8172 11/07/19 8172
3704 홍진호, 2년 만의 공식전 2연승 도전.. [25] 개념은나의것8385 09/07/02 8385
1137 홍진호 인터뷰 "임요환과 1위 결정전 하고파" [14] 테리아9261 04/05/25 9261
4216 홍진호 인터뷰 - 2호차 22호석 기차표 인증.. [4] 개념은나의것7155 10/07/08 7155
3930 홍진호 시즌 2패 기록 - 유성렬 감독, "홍진호 부활 믿는다".. [5] 개념은나의것5672 09/11/02 5672
3954 홍진호 경기 또 시청률 2% 돌파.. [26] 개념은나의것7693 09/11/26 7693
3766 홍진호 "이제동 패배 요인 정찰 부재" (데일리 스포츠 펌) [9] 다음세기6664 09/08/08 6664
3970 홍진호 & 이윤열 2인 합동 인터뷰.. [5] 개념은나의것7744 09/12/20 7744
2023 협회, 'e스포츠 놓고 도박? 절대안돼' [18] jerrys6325 05/04/17 6325
4189 협상에 나선 게임방송사, KeSPA “이해한다” [2] 물의 정령 운디5069 10/06/12 506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