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7/04/20 22:33:31
Name   성수
Subject   [기타] e스포츠 아시안게임, ‘쩐’으로 일 그르친다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html?no=448647
[단독] e스포츠 아시안게임 종목 채택, ‘쩐’으로 일 그르친다

“알리스포츠가 성과를 위해 아시안게임 종목 채택 소식을 독단적으로 발표했다”
e스포츠가 아시안게임 정식종목으로 채택되며 큰 기대를 모으고 있지만 정작 세부적인 합의는 전무한 것으로 20일 확인됐다.

요약하면, IeSF 국제부 관계자에 따르면 알리스포츠의 이번 아시안게임 발표에 대해
논의 없이 발표가 나와서 OCA나 IeSF 실무자들 모두 당황하고 있는 상황이며,

이번 파트너십이 중국기업에 의해 성사된 만큼, 중국 강세 게임이 종목화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에 대해
(OCA-알리스포츠 파트너십 소식에 알리스포츠의 경쟁사가 텐센트라는 점을 들어 롤이 배제될 거라는 이야기가 루머로 퍼졌었죠)
알리스포츠가 OCA와 파트너십을 맺은 것과 별개로 종목 선정에 참여하는 것은 어렵고 OCA의 e스포츠에 관한 공식 카운터파트는 IeSF이며,
종목선정은 기본적으로 아시아 내 인기와 대회 개최지의 수용가능성 등이 종합적으로 고려되어야 한다고 합니다.

디테일을 짜고 있는 와중에 발표가 나와서 우려가 큰 상황이고, 기사에 따르면 선수 선발 계획도 아직 전무하다네요.
IeSF 관계자는 아시안게임 종목화 관련 자세한 내용은 5월 말 OCA와 공동 보도자료를 배포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RedSka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0 23:19
이거 까딱 잘못하다가 나가리 되는 거 아닌가요 덜덜덜
보통블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06:29
세부 협의도 없다니...
하메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07:55
제 생각에도 그닥 의미가 없어보였던 IeSF 를 꾸준히 해왔던 이유가 바로 아시안게임이나 올림픽같은 국제대회에 E스포츠 종목 추가를 위해서였는데, 뜬금없이 알리스포츠가 나와서 좀 이상하긴 했죠......
서리한이굶주렸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09:21
이게 e스포츠의 한계라고 봅니다.
다른 스포츠도 국제협회의 자금력이 종목 채택에 영향을 주는 경우는 공공연하게 있었습니다만, 이렇듯 회사 하나가 종목 자체에 대한 결정권을 휘두르게 되는 경우는 많이 없죠.

굳이 다른 스포츠대회에 껴달라고 비빌 필요가 있을까 싶습니다. e스포츠 혼자서도 충분히 존재가치가 있는데말이에요.
ESB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0:46
이건 한계가 아니라 회사 하나가 혼자 난리치고 있다는 얘기인데요.
킹보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1:11
회사 하나가 혼자 난리치다가 골로 갈 수 있는게 e스포츠의 한계라는 뜻이겠죠.
서리한이굶주렸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9:58
그러니까 그게 이스포츠의 한계라는거죠
게임은 결국 한 회사의 소유물이라는거
ESB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20
이건 게임 개발사도 아니고 종목에 대한 결정권을 가지고 있는 것도 아닌 회사가 이러는건데요.
강원 FC가 강원랜드랑 스폰서 협상 끝나기도 전에 기사 나온 거랑 똑같은건데 e스포츠의 한계하고 무슨 상관인건지 모르겠네요
서리한이굶주렸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36
알리스포츠가 세부사항에 대한 협의도 없이 기사낸것부터 금전적 권력에 기인한 자신감인거죠.

그리고 굳이 이런 경우가 아니더라도, 세계적으로 유명하고 이스포츠판이 크게 형성된 게임이라도 게임이 '저작권물'인 이상
게임사가 올림픽에 우리게임 나오는거 싫은데? 라고 나오면 그냥 끝나는게 현실아닌가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2356
14220 [스타2] '구미호' 고병재 "블리즈컨 우승까지 계속 노력할 것" [1] SKY92562 17/06/24 562
14219 [스타2] 고병재, 6년 6개월만에 6번째 결승 어윤수 꺾고 첫 우승 [16] VKRKO1312 17/06/24 1312
14218 [기타] 배틀그라운드, 누적 매출 1억 불 돌파…400만장 팔렸다 [42] 자전거도둑3788 17/06/23 3788
14217 [LOL] 삼성갤럭시, 이니시(ENISH)와 손잡고 구단 패키지 상품 출시 [9] 보도자료2137 17/06/23 2137
14216 [스타2] 2017 핫식스 GSL 시즌2 결승전, 해설진이 예상하는 우승자는 [6] 보도자료721 17/06/23 721
14215 [히어로즈] 히어로즈 글로벌 챔피언십 코리아 시즌2 개막 보도자료201 17/06/23 201
14214 [하스스톤] 하스스톤, 카드 팩 관련 변경 사항 공개 보도자료334 17/06/23 334
14213 [오버워치] 새로운 하이라이트와 전리품 상자 변경 담은 패치 1.13 공개 테스트 서버 오늘 오픈 보도자료218 17/06/23 218
14212 [스타2] Jin Air SSL Premier / Challenge 2017 Season 2 최종명단 [6] SKYCEN455 17/06/22 455
14211 [기타]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공격대 던전 ‘살게라스의 무덤’ 개방 [5] 보도자료1171 17/06/22 1171
14210 [기타] 리니지M, 출시 첫날 매출 107억원…역대 최고 흥행 기록 [6] Leeka1348 17/06/22 1348
14209 [스타2] '5회 준우승 한풀이' 어윤수 vs '생애 첫 우승' 고병재, GSL 시즌2 챔피언은 [12] 보도자료1349 17/06/22 1349
14208 [LOL] '페이커' 이상혁이 바라보는 미래의 스포츠...롤드컵 3연속 우승 롤드컵 영구 소유 어떨까요? [1] Vesta1366 17/06/22 1366
14207 [LOL] 아프리카 프릭스 LoL팀, 선수 캐릭터 공개 [20] 보도자료3047 17/06/21 3047
14206 [LOL] 비비큐, ‘bbq 올리버스’응원 릴레이 진행 [7] 보도자료1440 17/06/21 1440
14205 [오버워치] 오버워치, 신규 전장 ‘호라이즌 달 기지’ 오늘 적용 [1] 보도자료571 17/06/21 571
14203 [기타] 베인글로리, 한국 모바일 e스포츠 첫 프로팀! ‘락스 무적함대’ 탄생 [1] 보도자료554 17/06/21 554
14202 [기타] 트위치-블리자드, e스포츠 콘텐츠 협력 및 트위치 프라임 특전 발표 [3] VKRKO661 17/06/21 661
14201 [디아3] 디아블로 III, 강령술사의 귀환 팩 6월 29일 한국 출시 [10] 보도자료1576 17/06/21 1576
14199 [기타] ATL, 풍신류의 승리 보여준 ‘qudans’ 손병문 최종 우승 [7] 보도자료1202 17/06/20 1202
14198 [하스스톤] 하스스톤 국가 대항전 ‘글로벌 게임’ 2 단계 시작 보도자료428 17/06/20 428
14197 [LOL] ‘2017 LoL 챔피언스 코리아 서머’ 4주차, 치열한 순위 싸움 보도자료829 17/06/20 82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