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7/04/20 22:33:31
Name   성수
Subject   [기타] e스포츠 아시안게임, ‘쩐’으로 일 그르친다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html?no=448647
[단독] e스포츠 아시안게임 종목 채택, ‘쩐’으로 일 그르친다

“알리스포츠가 성과를 위해 아시안게임 종목 채택 소식을 독단적으로 발표했다”
e스포츠가 아시안게임 정식종목으로 채택되며 큰 기대를 모으고 있지만 정작 세부적인 합의는 전무한 것으로 20일 확인됐다.

요약하면, IeSF 국제부 관계자에 따르면 알리스포츠의 이번 아시안게임 발표에 대해
논의 없이 발표가 나와서 OCA나 IeSF 실무자들 모두 당황하고 있는 상황이며,

이번 파트너십이 중국기업에 의해 성사된 만큼, 중국 강세 게임이 종목화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에 대해
(OCA-알리스포츠 파트너십 소식에 알리스포츠의 경쟁사가 텐센트라는 점을 들어 롤이 배제될 거라는 이야기가 루머로 퍼졌었죠)
알리스포츠가 OCA와 파트너십을 맺은 것과 별개로 종목 선정에 참여하는 것은 어렵고 OCA의 e스포츠에 관한 공식 카운터파트는 IeSF이며,
종목선정은 기본적으로 아시아 내 인기와 대회 개최지의 수용가능성 등이 종합적으로 고려되어야 한다고 합니다.

디테일을 짜고 있는 와중에 발표가 나와서 우려가 큰 상황이고, 기사에 따르면 선수 선발 계획도 아직 전무하다네요.
IeSF 관계자는 아시안게임 종목화 관련 자세한 내용은 5월 말 OCA와 공동 보도자료를 배포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RedSka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0 23:19
이거 까딱 잘못하다가 나가리 되는 거 아닌가요 덜덜덜
보통블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06:29
세부 협의도 없다니...
하메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07:55
제 생각에도 그닥 의미가 없어보였던 IeSF 를 꾸준히 해왔던 이유가 바로 아시안게임이나 올림픽같은 국제대회에 E스포츠 종목 추가를 위해서였는데, 뜬금없이 알리스포츠가 나와서 좀 이상하긴 했죠......
서리한이굶주렸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09:21
이게 e스포츠의 한계라고 봅니다.
다른 스포츠도 국제협회의 자금력이 종목 채택에 영향을 주는 경우는 공공연하게 있었습니다만, 이렇듯 회사 하나가 종목 자체에 대한 결정권을 휘두르게 되는 경우는 많이 없죠.

굳이 다른 스포츠대회에 껴달라고 비빌 필요가 있을까 싶습니다. e스포츠 혼자서도 충분히 존재가치가 있는데말이에요.
ESB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0:46
이건 한계가 아니라 회사 하나가 혼자 난리치고 있다는 얘기인데요.
킹보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1:11
회사 하나가 혼자 난리치다가 골로 갈 수 있는게 e스포츠의 한계라는 뜻이겠죠.
서리한이굶주렸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9:58
그러니까 그게 이스포츠의 한계라는거죠
게임은 결국 한 회사의 소유물이라는거
ESB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20
이건 게임 개발사도 아니고 종목에 대한 결정권을 가지고 있는 것도 아닌 회사가 이러는건데요.
강원 FC가 강원랜드랑 스폰서 협상 끝나기도 전에 기사 나온 거랑 똑같은건데 e스포츠의 한계하고 무슨 상관인건지 모르겠네요
서리한이굶주렸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20:36
알리스포츠가 세부사항에 대한 협의도 없이 기사낸것부터 금전적 권력에 기인한 자신감인거죠.

그리고 굳이 이런 경우가 아니더라도, 세계적으로 유명하고 이스포츠판이 크게 형성된 게임이라도 게임이 '저작권물'인 이상
게임사가 올림픽에 우리게임 나오는거 싫은데? 라고 나오면 그냥 끝나는게 현실아닌가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991
14024 [LOL] LPL, 차기 시즌부터 승강전 폐지 [10] 호호아저씨2183 17/04/30 2183
14023 [LOL] 페이커 "팀 승리 우선… 해외 이적 매력 없어" [11] pioren2203 17/04/30 2203
14022 [기타] 라이엇 게임즈와 함께하는 ‘2017 톡!톡! 이순신 충무공 탐험대’ 본격 시작! 보도자료336 17/04/30 336
14021 [기타] 다이렉트게임즈 봄맞이 프로모션 [18] 케이틀린2025 17/04/29 2025
14020 [LOL] 'KaKAO' 이병권, Misfits와 계약 종료 [21] The Variable3404 17/04/28 3404
14019 [기타] Moon 장재호, 중국의 120 꺾고 AWL 2017 우승 [7] 보도자료2207 17/04/28 2207
14018 [스타2] ‘진에어 SSL 챌린지 2017’ 퍼스트 스테이지 마지막 라운드 보도자료413 17/04/28 413
14017 [오버워치] 2017 오버워치 월드컵 국가대표 위원회 투표 오늘 시작 [6] 보도자료764 17/04/28 764
14016 [LOL] 스포티비 게임즈, 상반기 최대 LoL 축제 ‘2017 미드시즌 인비테이셔널’ 생중계 [2] 보도자료1189 17/04/28 1189
14015 [LOL] MSI 브라질 대표 Red Canids 'YoDa' 인종차별 발언으로 징계 [3] The Variable969 17/04/28 969
14014 [스타1] ASL 시즌3 16강, 1주차부터 ‘죽음의 조’…이영호, 김택용, 김정우 출전! [1] 보도자료485 17/04/28 485
14013 [LOL] '2017 LoL 미드시즌 인비테이셔널' OGN 중계 안내 [17] 보도자료2832 17/04/27 2832
14012 [히어로즈] 히어로즈, ‘희망의 영웅들’ 자선 이벤트 진행 [4] 보도자료906 17/04/27 906
14011 [오버워치] 오버워치, ‘옴닉의 반란’ 5월 2일 종료 [5] 보도자료904 17/04/27 904
14010 [스타2] ‘진에어 SSL 클래식 2017 시즌1’ 순위 경쟁의 시작 [1] 보도자료329 17/04/27 329
14009 [LOL]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하는 2017 MSI [1] 보도자료595 17/04/27 595
14008 [기타] IOC 총재 "e스포츠, 올림픽 가치에 反한다"…논란일 듯 [4] ppii1204 17/04/27 1204
14007 [스타2] [GSL] 박령우, ''임재덕 상 수상 기쁘지만, 8강 이상 꼭 가고싶어'' [1] 보통블빠930 17/04/26 930
14006 [기타] 스포티비 게임즈, ‘Clash Royale Crown Cup – Korea’ 26일 첫 방송 시작 [1] 보도자료498 17/04/26 498
14005 [오버워치] 오버워치 APEX 챌린저스 참가팀 예선접수 안내 [1] 보도자료303 17/04/26 303
14004 [기타] AWL 2017 결승전, 워3 최강자는? - Moon 장재호의 결승 상대는 중국의 120 [4] 보도자료737 17/04/26 737
14003 [LOL] '페네르바체의 심장' 김태일 "잊혀지지 않는 선수 되겠다" [4] pioren1361 17/04/26 136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