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7/05/19 16:18:48
Name   로즈마리
Link #1   http://m.news.naver.com/hotissue/read.nhn?sid1=102&cid=984650&iid=26027522&oid=001&aid=0009277366
Subject   세월호서 수습 치아 감정 결과 단원고 허다윤양 확인
세월호가 인양되고 수색하면서 유골이 발견되어 감식작업중인데요.
dna감정은 시간이 많이 걸리는데 앞서 치아감정을 했는데 다윤양의 치아로 확인되었다고 하네요.

팽목항에서,광화문에서 서너번 다윤양 어머니를 뵈었었는데,
뇌종양을 앓고 계시는데도 치료를 거부하시고 세월호 관련 일에 열의를 다하시는 모습을 보고
너무 속상하고 가슴아팠어요.
딸이 차가운 바닷속에 있고 부모가 되서 아무것도 못해주고 있는데 무슨 치료를 받냐며...오열하시던 모습을 잊을수가 없어요.

치아감식으로 빨리 알수있게 된건 하루라도 빨리 어머니께서 치료 받길 원하는 다윤양의 마음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이제 어머니께서도 본인 건강을 추스리셨으면 하구요.
나머지 미수습자도 모두 확인되길 간절히 바랍니다.



Jannaphi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1
ㅠ_ㅠ
푼수현은오하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1
어헝 ㅜㅜ
시케이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1
이렇게라도 가족품으로 다시 돌아오게 되서 다행이라고 해야될까요.
다윤양 어머님도 빨리 다시 치료받으셔서 건강한 모습 되찾으시길 바랍니다.
은솔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2
자식 잃은 슬픔은..하..잃어 본 사람만 알 수 있어요..유골 찾아서 다행이네요..편히 쉬시길..
키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4
휴우.... 어머니도 아프시다니 참...
어머니는 오래 사셔야..
Thursda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28
아이의 사라진 젖니마저도 아쉬워 눈물 지으셨을 분들.... 부디 마음의 평화를 얻으시길...
Emumu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0
늦었지만 다행입니다
자바칩프라푸치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1
어제도 오늘도 자꾸 눈물나려고 하네요 ㅠㅠ
별풍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2
어머니 지금부터라도 치료 받으시고 꼭 완쾌하시길....
Shak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5
어머니, 꼭 치료받으시고 꿋꿋하게 사셔야 합니다. ㅠㅠ
Secund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6
수순이 진행되고는 있었지만
대선 이후로 거짓말같이 하나둘 모두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고 계시네요.

정말 다행입니다.
찬양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9
다행입니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39
최근 발견된 분(신원확인X)까지 합하면 미수습자는 도합 6명이 되겠네요
모두 돌아오길 빌어봅니다
덕베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43
쇼셜라이브 보니까 상주하는 언론사는 JTBC뿐이라고 하던데
기자들과 의지하고 지내시던 모습이 짠했고
유해가 발견 될때마다 미수습자 가족들이 말도 못하고 서로 눈치만 보신다고 ...ㅜㅜ
그래도 다윤양이 돌아 왔네요 다행입니다
Tabloi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43
미수습자 관련 소식은 볼때마다 눈물이 터져나오네요. 너무 늦었지만 그래도 이제나마 모두 가족의 품으로 돌아왔으면 좋겠습니다.


갑자기 선체인양 소식을 접하자마자 아들과 부인 앞에서 체통없이 엉엉 울었던 생각이 나네요..
아이오아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6:54
http://tv.naver.com/v/1689342

22일에 방송될 휴먼다큐 예고편인데 이렇게 본방송전에 다윤이가 돌아왔네요.
또 한 명의 주인공인 은화도 얼른 돌아왔으면...
Crysta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03
강아지 교통사고도 마음이 아픈데 자식이 죽었니...
ArcanumTos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04
아....
다행이네요.
다른 분들에게도 위안이 되는 소식이 들려왔으면 합니다.
어랏노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11
멀리.. 아주 멀리 돌아.. 이제서야 돌아온 다윤양의 명복을 빕니다.. Rest In Peace..
harija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22
그냥 먹먹하네요.
Ahr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29
얼마전에 은화양으로 추정되는 유해도 수습이 된걸로 아는데, 그동안 어머니 둘이서 서로 혹여 기분이 상할까 말도 제대로 못건넸다고 하는데, 정말 다행이네요.
파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30
다윤아 잘왔다 이제 다윤엄마도 빨리 수술했으면 좋겠네요
쉼표한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36
부디 모든 실종자 분들의 유해가 수습되기를 바랍니다.
Scho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7:59
잘 돌아왔어요.. 온전한 수습을 기원합니다.
골드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02
정말 너무너무 슬프네요ㅜㅜ
돌아오기까지 너무 오래걸렸습니다
김블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10
아이고 ㅠㅠ
너무 오래 되서 돌아왔지만 그래도 온게 어디입니까
이제 진짜 푹 쉬었으면 좋겠네요

다른 미수습자분들도 얼른 찾았으면 합니다.
사르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15
눈물이 나네요..
Multivitam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23
7분 남았네요. 금요일에 돌아오렴 이란 책을 보고 울었는데, 남은 분들도 다 찾았으면 좋겠습니다.
진산월(陳山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40
아아 차디찬 물속에서 얼마나 고통스러웠니... 어여빨리 엄마품으로 돌아오렴... 눈물때문에 더이상...
비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42
정말 한 분 한 분씩 가족품으로 돌아갈 때마다
눈물이 나지만 정말 다행입니다.

걱정되는 것은 남은 가족들입니다.
자식 잃은 슬픔 알지 못해 어찌 말씀드릴 수 있겠습니다만
초조해하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모든 분들이 가족의 품으로 들어갔으면 합니다. 제발.
아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8:56
어서 돌아오길.
세월호 참사는 끝나지 않는 전쟁 같아요
네버스탑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9:08
잘 돌아왔습니다.. 가족들의 한이 조금이나마 덜해지기를 바랍니다
마제카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9:23
이제.. 두명째... 앞으로 7분 남았네요.. ㅠㅠ
J.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19:32
유치원때 그렸다는 아버지 어머니 그림보니 저도 모르게 눈물이...
다시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20:37
눈물납니다. 모두 돌아와 주세요.
설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9 23:21
저 분의 눈물을 보니 오늘 하루 웬종일 우울하고 짜증나했던 제 자신을 반성하게 되네요..
롤백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0:25
다행입니다 ㅠㅠ 모두 다 돌아오시길
사악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1 01:09
고인의 명복과 유족의 평안이 찾아오기를..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3263 1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50242 19
72089 박 전 대통령도, 총리실도 안 썼다는 '35억 특수활동비'.news [46] tjsrnjsdlf2493 17/05/27 2493 0
72088 우당탕탕 연애 정복기 (6) [11] 껀후이410 17/05/27 410 4
72087 묻지마 코인판 입성 후기..길어요 [9] 김소현1209 17/05/27 1209 1
72086 국세청 "일자리 창출 중소기업 세무조사 면제". 잘못되었지 않나요?(제목수정) [47] the3j2464 17/05/27 2464 1
72085 게임업체로 살펴보는 IT 5대 기업의 영향력 [25] Leeka2018 17/05/27 2018 1
72084 전 세계에서 언론이 가장 자유로운 국가 Top10 [13] 김치찌개1615 17/05/27 1615 1
72083 커제를 위하여 - 고독한 인간의 싸움 [54] 유유히4498 17/05/27 4498 16
72082 미국, 지미 카터 ‘외교책사’ 브레진스키 별세…향년 89세 [3] 테이스터993 17/05/27 993 0
72081 민주당 - 국민의 당 호남 지지율 [38] 바스테트5458 17/05/27 5458 3
72080 중앙일보 기자의 '못생긴 노사모' 디스 [35] tannenbaum4551 17/05/27 4551 9
72079 국민 10명 중 6명, '이낙연 총리 임명에 문제 없다' [94] 길갈6763 17/05/27 6763 5
72078 국민의당. 방통위 상임위원으로 고영신 교수 선정 [18] The xian5386 17/05/27 5386 4
72077 주인공이 여자랑 섹스하니 작가는 호모포비아입니다 [49] lenakim9769 17/05/27 9769 4
72076 (이미지,시즌7스포) 타이밍 많이 늦은 워킹데드 이야기 (주로 니건) [24] OrBef1884 17/05/27 1884 0
72075 도대체 뭘 감추고 싶었던걸까요 (기사첨부) [37] 바스테트11018 17/05/27 11018 8
72072 알파고, 인공지능의 동작에 대한 몇가지 망상 [30] 65C026157 17/05/26 6157 3
72071 이낙연 국무총리후보자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 난항중... [467] Neanderthal21281 17/05/26 21281 10
72070 서울 고가도로공원의 슈즈트리가 비를 맞고 스포닝풀이 되었습니다. [66] 서동북남10267 17/05/26 10267 4
72069 영화 "노무현입니다."를 보고. [20] 감별사7434 17/05/26 7434 15
72068 A대위를 향한 이중적인 시선.... 그럼에도 살아 갑니다. [28] tannenbaum4383 17/05/26 4383 43
72067 비트코인 결제사용자로서 [30] minyuhee5884 17/05/26 5884 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