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7/04/21 10:37:24
Name   크로스빠이야
Subject   [기타] 전 IeSF 관계자가 보는 OCA 종목 선정 이슈

안녕하세요. PGR 눈팅족입니다.
전 2012년부터 2016년 초까지 국제e스포츠연맹에서 근무했던 사람입니다.
OCA와 알리바바 이슈와 관련해서, 제 경험을 바탕으로 대략적인 의견을 올립니다.

1. 2013 Asian Indoor & Martial Arts Games

실내무도경기대회라고 하는 대회로, e스포츠가 포함된 첫 국제스포츠대회입니다.
국제스포츠대회는 기본적으로 주최기관 (OCA)가 지정하는 종목 외에, 개최국가에서 미는 종목이 포함됩니다.
당시 인천에서 개최되었을 때, 조직위원회는 대한민국의 주력 종목인 e스포츠를 포함시키기를 원했고, IeSF와 KeSPA가 관여해 성사되었습니다.
당시 KeSPA가 대한체육회 인정단체였던 점도 어느 정도 작용했었구요.

KeSPA는 개최국의 해당 종목 협회로서 전반적인 운영을 맡았고,
IeSF는 종목 선정에 대한 승인, 규정 제정, 국가올림픽위원회와 협의한 선수 선발 등을 했었습니다.

기본적으로 국제스포츠대회에서 모든 종목의 전반적인 모든 사항은 해당 국제연맹과 산하 정부 인가 회원국 협회들이 맡습니다.
실내무도대회 때는 e스포츠 아시아연맹이 없었기 때문에, IeSF가 아시아연맹의 역할을 했었습니다.
다시 말하면, 국제연맹이나 협회는 대회와 종목의 중간 다리 역할을 합니다.
OCA나 조직위원회가 모든 종목을 다 알지는 못하니까요.

2. 이후 스포츠단체와의 논의

이후 국제스포츠대회에 e스포츠 진입을 위해 노력했습니다.
의외로 저런 국제 스포츠단체에서 e스포츠에 대해 대단히 우호적이었습니다.
스포츠사회에서 젊은 층의 관심이 멀어지는 것이 늘 고민거리였는데, e스포츠가 그것을 어느 정도 해결해줄 것이라고 생각했었던 것 같습니다.

다만 2013년처럼 개최국 선정 종목이 아닌 고정종목으로 가기 위해서는 SportAccord 정가맹, IOC 인정 등등의 절차가 있었어요.
IeSF는 그 기준을 맞추기 위해 노력했고, 제가 있었던 4년은 그 작업의 연속이었습니다.
참 눈물 나는 시간이었습니다. 시간에 비해, 바로 가시적인 결과가 나올 수 없는 일이었으니까요.

많은 논의가 오갔던 것 같습니다. 어느 대회에 e스포츠를 시범종목으로 하자, 여기는 정식종목으로 해보자,
분명한 것은, 국제스포츠사회의 구조에 따라, 어느 대회든 간에 국제연맹이 필연적으로 모든 역할을 한다는 겁니다.
여러분이 궁금해하시는 종목 선정권한도 마찬가지입니다.



따라서, 전 IeSF 관계자로서 이번 발표 자체에 대해 의아했습니다.
제가 경험한 국제스포츠단체의 구조는 절대 사기업이 대회 종목 진입이나 종목 선정을 할 수가 없거든요.
그런 차원에서 오늘 기사가 하나 떴네요.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html?no=448647)

솔직히 OCA의 정책이 바뀌었을 수도 있습니다만, 그건 너무 큰 변화입니다. 개인적으로는 가능성이 낮다고 봅니다.

아시다시피 IeSF는 정식 스포츠화를 목표로 활동하는 단체입니다.
e스포츠의 정식 스포츠화가 꼭 필요하냐는 말이 많았지만, IeSF가 그렇게 해왔던 가장 큰 이유는 선수들에게 비전을 주기 위함이었습니다.

e스포츠 선수들은 수명이 짧고, 종목의 수명이 다 하면 그 누구도 책임져주지 않습니다.
학원스포츠가 주는 보편적인 혜택 (기본적인 학업이나 사회적 인식)도 e스포츠 선수들에게는 주어지지 않습니다.
IeSF와 협회들은 정식 스포츠화가 그런 것들을 어느 정도 해소할 수 있을 거라 생각했습니다.
e스포츠의 정식 스포츠화를 통해 일반적인 스포츠 선수들이 받는 혜택을 e스포츠 선수들에게 똑같이 제공해주고 싶었습니다.

전통 스포츠가 e스포츠에 다가가는 현재 메타는 굉장히 긍정적입니다만,
그게 단순히 특정 기업의 홍보나 이익을 위한 것이 아닌, 선수를 위한 것이 되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epicblu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0:39
좋은 글 감사합니다.
이선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1:12
좋은 글 감사합니다2
오만과 편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3:49
잘 읽고갑니다. 추천합니다
광개토태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3:52
영양가 있는 글인것 같습니다.
Gimn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5:13
도타만 확정되었다는 기사는 그럼 일방적인 통보일 가능성이 높다는 거겠죠? 롤팀이 아시안게임에 포함된다면 정말 좋을텐데 말입니다
수면왕 김수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1 19:57
저도 e스포츠의 올림픽 종목 지정과 관련해서 관심이 많아서 지켜보던 중인데 해당 기사를 보고 좀 어리둥절 하긴 했습니다. 좀 멀리가긴 했지만 중국식 사업추진의 성급함 때문에 거위 간을 미리 가르는게 아닌가 하는 우려가 드네요. 꼭 중국 회사라서인지는 모르겠지만 이번 상황은 기존 단체와 업계가 공동으로 합의하에 노력하던 방향의 과실을 특정 게임 주주인 사기업이 제멋대로 따먹는 행태로 여겨져서 오히려 해당 종목들이 차후에 정식 종목에서 소외되는 반발이 생기지 않을까 하는 우려도 들긴 하네요.
성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4/22 00:59
그런데 알리스포츠가 독단적으로 발표했다고 기사에 나오긴 하는데 OCA 홈페이지에도 보도 자료가 나온 걸 보면 OCA도 같이 발표한 거 아닌가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통합 규정 공지 2016.4.1 release OrBef 16/03/28 17931 1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28604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131832 6
61237 [스타2] 39세 아저씨의 다이아 승급기 [14] 솔로몬의악몽1068 17/04/30 1068 8
61236 [LOL] 에버8위너스가 롤챔스 섬머에 드디어 참가합니다! [60] Leeka6575 17/04/29 6575 5
61235 [기타] 프로야구 h2 무과금팁. [22] 세이젤2404 17/04/29 2404 0
61234 [기타] 프야매를 그대로 답습하는 H2 업데이트 [41] 소리벗고팬티질러3092 17/04/29 3092 1
61233 [기타] [섀버]마스터 달성 후기 및 플레이 잡담 [8] 시라카와 미야코725 17/04/29 725 0
61232 [기타] 워해머3가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습니다. [41] 보통블빠4017 17/04/29 4017 0
61231 [기타] 호라이즌 제로 던을 클리어 했습니다. [27] 솔빈2066 17/04/28 2066 1
61230 [기타] [워크3] AWL 4강, 결승 리뷰 [34] 라라 안티포바2336 17/04/28 2336 8
61227 [하스스톤] 현재 메타 얼마나 즐기고 계신가요? (5) [57] 잠잘까2926 17/04/28 2926 13
61226 [기타] [창세기전] End of Genesis4 - 河梁別 [30] Janzisuka3254 17/04/28 3254 3
61225 [기타](추가)철권 7 콘솔/PC판 컨텐츠가 공개되었습니다. [48] 레이오네3037 17/04/28 3037 2
61223 [기타] 히오스가 7위라고? 날조다! [35] 한조4740 17/04/28 4740 0
61222 [기타] 히.. 히오스의 영압이?! [34] 길갈3269 17/04/28 3269 0
61221 댓글잠금 [기타] 신고에 과도한 욕설 및 비꼼 자제 부탁. 유스티스473 17/04/27 473 0
61220 [스타1] 1.18.2 패치노트 공개. [39] V.serum7841 17/04/27 7841 0
61219 [하스스톤] 클린 사제 유저의 첫 전설 달성기념 용사제 공략 [30] 나타샤2016 17/04/27 2016 3
61218 [기타] 용준좌를 만났습니다. [14] Rorschach6800 17/04/26 6800 20
61217 [기타] gog에서 위쳐1 무료배포! [15] 북두가슴곰3390 17/04/26 3390 3
61216 [LOL] 롤챔스, 롤드컵, MSI 역대 MVP 리스트 [24] Leeka2954 17/04/26 2954 1
61215 [스타1] 재미로 보는 2017년 5월 신 PGR21 랭킹 [32] 말코비치3707 17/04/25 3707 1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