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7/02/15 14:43:19
Name   dos
Subject   [기타] [PS4] 인왕(nioh) 소모성 아이템들 평가
손님 안오는중에 심심해서 막 쓰던거라 두서도 없고 앞뒤도 안맞습니다. 감안하시길.


인왕이 다크소울 시리즈와 차별화가 되는 점이라면, 쓰쿠모무기 라든가 소환수 라든가 각종 아이템을 적재적소에 잘 활용하면 치트급 성능을 보여 컨이 떨어져도 무난무난하게 클리어 가능한 경우가 많다는 점입니다.

특히 닌자스킬이나 음양술스킬로 띄운 아이템은 신사(세이브포인트)에서 기도할 때마다 리필이 되므로 진행 중간에 부담없이 막 쓸수 있다는 점에서 타게임에서의 일반적인 소모성 아이템들과 차별화됩니다.

아이템 활용법을 생각해내고 사용하는 것도 게임의 일부라고 생각하기에 1회차 진행중에는 막히지 않는 한에서는 공략 찾아보지 않고 스스로 생각하면서 해보는 것을 권장드립니다만, 진행중 막힐 경우에는 이것저것 찾아보시는 것도 도움되리라 생각됩니다.

일단 몇몇가지 아이템들 평가 좀 적어볼게요.

영석 종류 - 이게임을 인-왕이 아니라 영석-왕 또는 쓰쿠모-왕 으로 만드는 존재. 쓰쿠모무기 상태에서 영석 빨면 지속시간이 회복됨. 진행중 막히는 보스가 있으면 레벨노가다나 선약노가다를 할게 아니라 영석노가다를 하는게 빠르다는 말이 있을 정도. 또는 (저는 안써봤지만) 영석 대신 탈령부로 암리타 탈탈 털면서 쓰쿠모 유지하는 방법도 있었다는군요. 이번 1.03에서 패치로 막혔다고 합니다만.

디버프 부적들 - 이 게임을 부적왕 으로 만드는 존재. 그냥 봉둔부(속도저하) 만 걸면서 해도 난이도가 급락하고, 저주4종세트+쓰쿠모무기+영석도핑 하고 같이하면 더 떨어집니다. 그런데 초반에는 별 도움 안됨.

선약 - 회복약. 기본지급 3개씩 (기본지급량 이하인 상태에서 신사 기도하거나 죽으면 리필됨). 고다마(쪼그만 개구리같은애)를 구출하면 구출한 숫자(챕터별로 따로계산)에 따라 기본지급량이 늘어남. 다른 챕터에서 구출한건 소용없음.

어신수 - 별 도움은 안되지만 반대로 별로 필요하지도 않은 아이템이니 초반 보스전에서 스태미너 딸린 느낌 들면 팍팍 써가면서 하셔도 됩니다. 물론 스태미너 관리 개념이 없으면 어신수 빨아도 턱없이 모자랄겁니다만...

무기에 속성 인챈트하는 부적 - 지속시간이 짧고 시전중에 빈틈이 커서 별 도움이 안 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초반에 물리내성 크고 화속 약점인 보스가 있는데 걔 정도한테나 조금 도움되는 정도?

화약구슬, 폭약구슬 - 투척해서 화염데미지를 주고 화염상태이상 (도트딜) 을 겁니다. 초반엔 깡뎀 자체도 괜찮고 혹시 붉은악마 세트를 쓴다면 불지르면 증뎀이 있어서 효율 확 올라갑니다.

hykotto mask (불뿜는 마스크): 화염데미지는 좋은편이나 딜레이가 심해서 쓰기 난감합니다. 쓰쿠모무기 킨 상태에서 사용하면 모 보스를 쉽게 잡을수 있다고 합니다.

소환수부적 - 기본적으로 스테이지 진행과 보스전 모두에 있어서 매우 좋은편이나, 소환수 종류에 따라 편차가 큽니다. 맞추기 힘든 소환수라면 봉둔부 등 다른 아이템과 조합하는게 좋습니다. (예컨대 봉둔부+아틀란티스곰 -> 인간형 다운 -> 이후 추가타) 인왕 평타가 일대다를 하기에 좀 안좋은 편인데, 몹몰이 해놓고 주작같은거 써주면 펑펑 터뜨려줄수 있습니다.

신기쿠 - 스테이지 진행중에 쓰긴 아깝고, 보스전에서 거의 다 죽였는데 선약 오링났을때 고려합시다.

숫돌 - 숙련도 상승. 보스전 직전인데 새 무기를 얻었을때 아끼지 말고 팍팍 씁시다. 일반적인 진행을 한다면 스테이지 레벨이 캐릭터 레벨보다 높기 때문에 현지조달한 무기가 갖고있는 무기보다 좋은 경우가 매우 흔합니다.

소환사의 촛불 - 암리타 많이들고 죽었을때 괜히 줏으로 뛰어가다 죽어서 날리지 말고 이걸로 회수합시다. 반대로 촛불만 넉넉하다면 암리타 많은 상황에서 다크소울처럼 쫄보플레이 할 필요가 없습니다.

마비회복침, 독회복약 - 스테이지/보스에 따라 필요한 경우 꼭 숏컷에 잘 넣고 다닙시다.

수리검/쿠나이 - 모 인간보스의 경우 하늘을 날고 있을때 수리검으로 한대만 맞춰도 다운돼서 추가타 넣을수 있습니다. 상단 강공격으로도 다운시킬수 있지만 선딜 문제상 수리검이 훨씬 쉽죠.

황천수의 항아리 - 처음에는 영계 만드는게 뭔쓸모인가 pvp용인가 했는데, 몇몇 인간형 보스들 스태미너 낮을때 항아리 던져서 맞추면 바로 경직돼서 파고들기 또는 추가타 먹여줄수 있습니다. 이후 스태미너 회복도 제한할 수 있습니다. 플레이가 매우 쾌적해집니다.

연기구슬 - 타겟팅 잘 안됨. 잡몹 다 잡으면서 진행할거라면 필요 없겠지만, 몹 무시하고 그냥 달리면서 진행할거면 문열기/쐐기박기/불켜기 등의 액션을 해야될때 연기구슬 써놓고 하면 방해받을 확률이 줄어듭니다. 또는 쓰쿠모무기 켜고 해도 됩니다만...;;

바꿔치기술법 - 말이 바꿔치기지 실제로는 부활임. 지속시간 매우 긴 질리언 궁이라고 생각하면 됨. 보스전 시작할때 걸고 시작하면 난이도 쉬워집니다.

그리고 아카오니같은 흔한 세트방어구를 맞출때에는 해당 보스 노가다 하는것보다 그냥 길거리 칼무덤 쥐어패면서 모으는게 훨씬 빠르고 또 옵션도 좋습니다.

스킬

카타나 - 어스름: 해당스킬트리 끝까지 배우면 인간형 농락 가능. 나보다 압도적인 스펙의 칼무덤 상대로도 빠른 파밍 가능해짐.

플레이스타일은 대략 두가지로 나눠볼수 있는게

1) 아카오니같은 경장갑 끼고 민첩 극대화한 상태로 회피 위주 플레이

2) 동국무쌍같은 중장갑 끼고 가드 위주 플레이 (창이 어울리는 것 같음)

그리고 방어구 옵션들은
(선약이 많이 필요한 보통 유저라면) 고다마 감지 들고 찾으면서 하는게 큰 도움이 될거고요.
허리랑 다리에선 대쉬속도증가 붙이는게 중요한것 같아요. 스테이지 진행 쾌적함도 크게 차이나고, 상대 특정 투사체 패턴들을 달려서 피할수 있느냐 마느냐에 따라서 보스전 난이도도 달라지니까요. 대쉬속도증가에 더해서 대쉬스탬감소 또는 회피스탬감소 붙이는게 좋은듯.

그리고 이 게임은 몬헌이나 다크소울과는 달리 거의 대부분의 모션이 회피로 캔슬되기 때문에 아슬아슬한 타이밍까지 계속 붙어서 파바바박 때리는게 가능합니다. 이런 플레이를 하려면 회피시 잔심발동 스킬은 필수겠죠.


써본 소환수들

처음 나오는 불멍멍이 - 공격력상승이라는 옵션은 이런 종류의 게임에서 엄청난 개꿀이지만, 소환수부적도 별로, 쓰쿠모무기도 별로.

주작 - 스토리 진행할때 꿀소환수. 진행하다 실수로 죽었을때 버틸수 있게 해줌. 지속시간도 좋은편이고 소환수부적도 (발동이 좀 난해하기 하지만) 좋은편임. 하지만 타임어택이나 파밍을 할때는 별로인듯.

흑형곰 - 인간형한테 맞추면 높은 확률로 다운시킴. 폭딜가능. 하지만 맞추기가 몹시 난해함.


근데 지금 쓰다가 깨닳은건데 니오를 거꾸로 읽으면 오니 군요. 헐.
제목 의도가 그랬던거구나.



빠니쏭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5 15:52
강추 게임입니까? 그게 궁금합니다.
종이인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5 16:05
이제 2회차 들어가는 제 친구의 의견입니다 ( 저는 3d 멀미때문에 못해서 ㅠ_ㅠ) 다크소울이랑 블러드본보다 재밌다고 합니다 흐흐
바스티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5 16:06
플레이스타일 추천보니 딱 풍형이 하던 ㅠㅠ 창이 사기에요.
패건들지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5 16:42
난이도는 어떤가요? 블러드본 갓겜이라고 해서 샀다가 난이도때문에 스트레스받아서 접었는데...
음란파괴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5 17:34
체감 난이도는 비슷한 듯 합니다. 다만 길찾기는 편합니다. 흐흐.
웅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5 19:07
이번에 트위치에서 진행한 인왕 스트리머 마라톤 좀 재미있게 봣습니다.
풍월량님 흐앙님 위주로 봤는데 둘이 무기도 다르고 나중에 둘이 스타일도 달라지면서 재미있게 봤네요.

컨좀 되면 아카오니 셋으로 회피해가며 검으로 때리고 좀 안된다 싶으면 동국무쌍으로 막아가며 창으로 때리고 .....
초중반까지 플레이타임이 꽤나 벌어졌었는데 풍월량님이 동국무쌍 맞춘 시점부터는 플레이타임이 크게 차이 안난거 같더라고요.
흐앙님은 그 와중에 적절하게 파밍 잘해가면서 해서 1위 해서 돈도 받아가시고... 모 여행 포기한 값을 하셨죠.
마이크허가 추천해서 이름 알리기 시작한 BJ로 알고 있는데 애교도 있긴 한데 여자치고 성격이 꽤나 털털하고 멘탈도 괜찮아서 인기좀 끌겠더라고요.
마부랑 거의 비슷해보이는 시스템도 보이고 템이 엄청 나와서 쪼개야 하는것등 디아블랑 참 비슷한게.....
암튼 며칠 두 스트리머 방송 봐버리니 게임 다한 느낌 들더라고요.

감상평은 주작이 짱인거 같더라고요.....
do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5 19:28
이런 스타일의 액션 좋아하면 추천 아니면 별로
원래 디아블로류 재밌게 하던 사람이 이런 액션 입문하기엔 추천
취향 꽤나 탈거에요
올때메로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2/16 07:05
2회차 파밍 거의 마치고 트로피노가다 중인데 느낀점이..
너무 사기적인 무기와 사기적인 스킬, 음양술로 인해 너무 게임이 쉽습니다.
일단 이도,사슬낫이 정말 너무나 사기적입니다 1회차때 저도 창으로 했지만
이도 사슬낫의 연타가 말이안되요. 그 연타마다 속성뎀과 추뎀이 같이 붙으니
음양술 걸어놓고 거의 모든보스 원콤 아니면 30초내에 다 정리가 가능합니다.
재밌게 하시려면 음양술 인술 안쓰는 자체 난이도 조절을 하셔야 할정도 입니다.

초반에 창으로 어렵게 한대씩 때려잡다가 사슬낫과 음양술 태크로 갈아타니
막보+2명씩나오는 미션까지 전부 원트에 보스전 1분도 안걸리고 패턴도 다 못보고 깨버렸습니다.
2회차 와서는 사슬낫을 이도로 바꾸니 더 사기더군요..
언제쯤 패치할진 모르지만 어렵게 만들어놓은 보스들이 10초컷당하는 게임이 안됬으면 좋겠습니다.

https://youtu.be/IDikL9s8w1c 음양술의 사기성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통합 규정 공지 2016.4.1 release OrBef 16/03/28 16057 1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26994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129994 6
61019 [스타1] 스타1 리마스터 편의성에 대한 제안(부대지정 개수) [5] 머스터드232 17/03/29 232 0
61018 [기타] [창세기전] 얀지슈카 그리고 데차 [5] Janzisuka467 17/03/29 467 0
61017 [기타] 월드 오브 워쉽이 한국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18] 계란425 17/03/29 425 1
61016 [기타] [WOW] 몹들은 플레이어의 아이템 레벨에 따라 강해진다 [15] 샤르미에티미585 17/03/29 585 0
61015 [기타] BJ가 다른 유저와 게임하고 게임한 영상을 업로드 할때 허락을 받아야 하는가..? -2- [454] ZeroOne9260 17/03/29 9260 11
61014 [스타1] 리마스터에 바라는 점들 (편의성 개선) [70] G703654 17/03/29 3654 1
61013 [LOL] 진에어 승강전 확정! - 롤챔스 마지막 주 현황 [16] Leeka3841 17/03/28 3841 4
61012 [스타1] 공식리그 이후 방송경기 통계로 본 종족 유불리 [9] 말코비치1499 17/03/28 1499 3
61011 [기타] [추천] Path of Exile - 디아2의 후계자, 아재들의 구원자 [33] 타타리172432 17/03/28 2432 4
61010 [스타1] 밸런스 떡밥에 가려 얘기되지 못하는 부분이 있는것 같습니다. [21] 히을4093 17/03/28 4093 0
61009 [스타1] 스타크래프트1 아재모드가 나오면 어떨까요? [32] ZeroOne3707 17/03/28 3707 4
61008 [스타1] 공방에서 우리는 프로들의 빌드를 써야하는 걸까요?? 너~~~무 어려워욧 [16] 핑키밍키2828 17/03/28 2828 1
61007 [스타1] 리마스터에 취하다 [8] Love.of.Tears.3777 17/03/28 3777 3
61006 [스타1] 패치해줬으면 하는 2가지 [45] 고진감래4179 17/03/28 4179 1
61005 [LOL] IG 루키선수 상해희극학원 연설고(번역) [22] Otaru4821 17/03/28 4821 17
61004 [스타1] 스타1 유닛들의 DPS및 흥미로운점들 [76] 나른한오후5482 17/03/27 5482 0
61003 [하스스톤] 나의 등급은? - 돌알못이 5급을 찍기까지의 여정 [20] BitSae1375 17/03/27 1375 1
61002 [스타1] 키보드 씹힘 현상. [24] 앙큼 상큼 응큼3482 17/03/27 3482 5
61001 [스타1] ASL 통계로 본 테사기 논란 [150] 말코비치4735 17/03/27 4735 4
61000 [기타] 스타가 나왔으니 디아도 나와야죠 [57] 꽃보다할배4577 17/03/27 4577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