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3/12/13 18:53:18
Name   Quelzaram
Subject   [도타2] fOu 팀이 해체 했군요. - 선수들의 향후 행보는?
이형섭 감독님이 조금 전 트위터에 공식적으로 선포했습니다.
(개인적으로 궁금한 건데 트위터나 페이스북 같은 곳을 통해 팀 소식을 전하는게 일반적인가요?
보통 보도자료를 통해 알리고 나서 SNS로 술회하는게 맞지 않나 싶습니다만...)

몇 개월전까지만 해도 아무도 예상하지 않았던 일이 현실이 되었군요.
이 모든 것은 스타테일의 우승으로 시작된 일이 아니었나...싶습니다.
(우승 지원금이 1억인데 왜 먹지를 못해서...)

현재 제가 알고 있는 fOu팀 소속의 도타2 선수는 3명입니다.
오프레이너로 영입된 Ranto 란토
서포터로 활약하던 Anarchy 아나키, Sagun 사건

아나키 선수와 사건 선수는 타 팀에서도 충분히 모셔갈만한 실력의 서포터들이라고 보고 있습니다만,
란토 선수는 현상금 사냥꾼만큼은 수준급으로 다루는 것 같은데 개인적인 견해로는 레인전은 약해보였습니다.

타 팀으로 이적하기도 어려운 상황같고, 새로운 팀이 만들어질지도 미지수이긴 하네요 아직은.
VTG에서 Devilelf 선수가 나갔는데, 해당 팀에서 서포터로 들어갈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여담으로 EoT 팀에서 2팀 선수들이 나이가 어린만큼 경험 부족을 해결하는 측면에서
이런 선수를 데려오는 것도 고려해볼 수 있게다는 생각이 드네요.



부침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3/12/13 18:57
스타2 fOu팀은 이상 없나요?
Quelzaram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3/12/13 18:57
스타2 팀에 대해서는 별 언급이 없네요. 이동녕 고병재 선수가 있는 한 언제든지 팀단위 리그나 개인 리그에서 두각을 나타낼 법해서...
호지니롱판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3/12/13 19:01
유저들 사이에서 평판이 최악이었던만큼 우승이라도 했어야 했는데. 우승은 못한데다 통수사건까지 터지니
하카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3/12/13 19:03
팀 이미지는 한국 도타팀중 최악에 주요 선수 다 이탈했으니 글러먹었죠. 블리츠 선수가 한국에서 퍼지를 데려온다는 소문도 있던데 어떨지 궁금하네요
nur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3/12/13 19:45
데일리 e스포츠에 이형섭 감독 인터뷰 올라왔는데 스타2 팀은 유지된다고 합니다.
콩먹는군락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3/12/13 20:13
아 다행이네요... 하루에 2팀이나 해체하다니 이 무슨 날벼락인가 하고 봤더니 그래도 스2팀은 유지군요..ㅠㅠ
모지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3/12/13 20:45
데일리e스포츠 기사 읽어보니 란토 선수는 군입대 준비한다고 하네요. 아나키 선수와 사건 선수는 잘됐으면 좋겠습니다. 전 블리츠 선수보다 이 두 선수들한테 더 안타까움이 들어서요..
Quelzaram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3/12/13 20:58
그렇군요. MVP 팀 Forev 선수 페북에 리그가 3개가 더생겼다고 하는데, 신규 리그가 생기는 만큼 선수들이 많이 뛰었으면 좋겠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0817 [기타] [섀버] 미드로얄 덱 소개 [13] cluefake1506 17/02/20 1506 0
60816 [LOL] IEM에 비자문제로 불참석한 EDG 그 진실은? [34] 갓럭시5086 17/02/20 5086 0
60815 [히어로즈] 약 한달간 히오스를 해보면서 느낀점 이것저것 [56] 김블쏜2384 17/02/20 2384 3
60814 [LOL] 콩두는 물론이고 방송을 하는 팀들은 채팅매니저부터 구하는게 어떨지? [74] 바스테트5607 17/02/20 5607 4
60813 [기타] 중국에서 넘어오는 모바일게임들 [55] 바이휴4280 17/02/20 4280 0
60812 [스타2] [깜짝소식] 트위치의 VSL 스타2 리그가 다시 시작하네요. [15] 그롬헬스클럽1445 17/02/20 1445 4
60811 [히어로즈] L5vsMVPB. 이번주 금요일 6시, 운명의 대결. [12] 꽃이나까잡숴851 17/02/20 851 3
60810 [기타] [섀버] 2/13~2/19 마스터 기준 직업별 승률 [18] Leeka1503 17/02/20 1503 0
60809 [기타] [조조전] 무과금 유저 섬멸전 1% 달성 [17] HJK2189 17/02/20 2189 0
60808 [스타1] ASL 팀배틀에서 개인적으로 보고싶은 대결방식들 [9] 성수2402 17/02/19 2402 0
60807 [스타1] 점점 늘어나는 Proleague, 늘어나는 Problem(수정) [193] 갓영호신6315 17/02/19 6315 6
60806 [기타] [스파5] 재능이 꽃피는 모습은 참 아름답더라 [22] 인간흑인대머리남캐3655 17/02/18 3655 4
60805 [히어로즈] 쉽고 강한 탱바리안 공략. [17] 세이젤1944 17/02/18 1944 2
60804 [기타] [PS4] 블러드본이 어렵다고 접은 게이머들에게 바치는 영상 [33] 탈리스만3367 17/02/18 3367 2
60803 [기타] [섀버] 돌겜 대신 섀버를 하게 된 이유 [76] Leeka4341 17/02/18 4341 3
60802 [LOL] (구)카르마를 기억하십니까? [39] LowCat5626 17/02/18 5626 2
60801 [LOL] [자챔발] 침입자 '크렉클' [2] 을씬876 17/02/18 876 0
60800 [기타] 섀도우버스의 선후공 승률 이야기 [34] Leeka1922 17/02/17 1922 0
60799 [LOL] [후추통신] 호주2부 대대적인 징계 웨이브 외 [16] 후추통3503 17/02/17 3503 0
60798 [기타] [포켓몬고] 이브이 -> 에브이, 블래키로 진화 시키기 [17] homy3877 17/02/17 3877 0
60796 [LOL] G2가 유럽 LCS 1년 무패의 대기록을 달성했습니다. [30] Leeka4630 17/02/17 4630 0
60795 [하스스톤] 매머드의 해가 곧 시작됩니다 [125] 김치보단단무지5338 17/02/17 5338 2
60794 [하스스톤] 요새 느끼는 하스스톤의 단점 [54] 아이군4216 17/02/16 4216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